[멍이] 

2001년 11월 27일생 우리 투리 2

[가족소개]
글쓴이 : 의적™ 날짜 : 2019-09-27 (금) 15:03 조회 : 1561 추천 : 11  

목욕하고 10년은 젊머 졌네요!!

태어나서 지금까지 우리 부부랑 한 침대 사용중 입니다..

삐치면 발치 가서 자고 기분 좋으면 부부 사이에사..




남을 비방하기전에 먼저 자기 스스로를 뒤돌아 보자..

고수진 2019-09-27 (금) 15:51
아 역시 나이 든 개들 눈빛이 저렇게 뿌옇네요...친척 키우던 개도 그러더니만
     
       
글쓴이 2019-09-27 (금) 16:03
시츄는 원래 나이 먹으면 백내장이 오는데 10년전 부터 백내장 늦쳐 주는 약을 계속 처방해서 아직 잘 보고 있어요..
고수진 2019-09-27 (금) 15:52
그래도 18살이 되어가는 나이 생각하면 정말 많이 좋아 보이네요

친척네 시츄는 14살에 무지개다리를 건넜는데 가보니 움직이지도 못하고 얼굴도 안 좋고 ㅠ ㅠ...그랬기에
     
       
글쓴이 2019-09-27 (금) 16:01
아직 산책 할때 잘 뛰어 다니고 주인보면 30초 정도는 방방 뛰어 준답니다..
체리사랑랜드 2019-09-27 (금) 16:34
아이고 어르신이네ㅠㅠ 얼굴 이쁘다,,,,,,,ㅋ
Choin 2019-09-27 (금) 17:42
와.. 사랑과 정성이 대단하신가보네요~

저도 3살된 시츄 키우고 있는데 (아직은 초보 견주) 저희 땡땡이도 오래오래 살았으면 좋겠네요~

이쁘네요^^ 근데 백내장 늦쳐주는 약이 있나보군요? 한번 알아봐야겠네요~ㅎㅎ
     
       
글쓴이 2019-09-27 (금) 18:43
우리 투리가 오래 사는건 식탐이 없어서 인거 같아요.. 지금도 건사로 20알 정도랑 캔 사료 두개가 하루 식사량 입니다.. 더 줘도 안먹어요..
물론 영양제꼭 먹이고 간식은 돼지간 이랑 황태포만 먹입니다..
규칙적인 산책도 꼭 해주고 있습니다..
          
            
Choin 2019-09-27 (금) 20:00
소식과 간식이군요..

저희 땡땡이는 간식에 환장해서ㅠ 저도 돼지 간이랑 황태포로 가야겠네요~

시중에 파는 간식들은 믿을수가 없어서 걱정이였는데~ 정보 감사합니다!!
노을녘 2019-09-28 (토) 15:04
와아~ 대단하다.  만 18세 네요.
투리 2 세 인가 본데 네가 최고다~

둘리돌이 2019-09-29 (일) 01:42
gosky 2019-09-29 (일) 03:49
감사합니다
야나두놀자 2019-09-29 (일) 13:37
우리 시추강아지 이름이 두리였는데 ㅠㅠ 2004년에 돌아다니는 개새끼들 여친이 데려와서 ㅠㅠ 키우다 죽은지 3년됐음 보고싶네 개새끼 ㅠㅠ
김옥순 2019-10-04 (금) 17:35
아프지 말고 건강해라 ㅠㅠ
우리집 겸둥이도 노견인데 나이 생각할 때마다 씁쓸하네요 ㅠㅠ
명쾌한설계사 2019-10-16 (수) 15:13
아고고 ㅎㅎㅎ 이뻐라 ♡
저희 애도 그렇게 꼭 품에서 자려고 하더라구요~11살이거든요 ㅎㅎ
삐치면 등돌리고 엉덩이 내밀고 자더라구요 ㅋㅋ
   

반려동물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동물 유머짤,움짤,펌짤,단순짤,동영상은 유머게시판/동영상게시판 이용바랍니다.  [공지] eToLAND 01-03 4
 [필독] 반려동물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공지] eToLAND 01-02 6
1828 [냥이]  삐순이 미미냥 이미지 [가족소개] 필농군 16:45 0 98
1827 [냥이]  놀숲 고양이 루비 신부를 찾습니다.(전남 목포) (5) 이미지 [가족소개] 쥬니jj 09-20 7 734
1826 [멍이]  1년 넘은 제 아들입니다ㅋ (6) 이미지 [가족소개] finesk 09-20 13 1010
1825 [냥이]  책보다 잠든... (4) 이미지 [가족소개] 냥이아빠 09-20 13 452
1824 [냥이]  힐링짤 보시구가요 (4) 이미지 [일반] 순댕 09-19 17 718
1823 [냥이]  한쪽 눈이 없는 길냥이 ,, (2) 이미지 [일반] yohji 09-19 8 441
1822 [냥이]  흑표 엄마, 두 냥이~ (1) 이미지 [정보] TigerCraz 09-18 9 895
1821 [냥이]  다시 가족이 생겼네요. (4) 이미지 [가족소개] 냥큼한냥이 09-17 15 1015
1820 [냥이]  우리집 아기냥들~ (4) 이미지 [가족소개] 필농군 09-17 13 983
1819 [냥이]  좋은 일 하는 집사 칭찬합니다.  [정보] 만성주부습진 09-17 5 485
1818 [냥이]  털실을 가지고 놀다 붙잡힌 브라우니는 결국... (16) 이미지 [가족소개] 브라우니찡 09-16 26 1369
1817 [냥이]  매일 찾아오는 귀염둥이 고양이 바비 (11) 이미지 [가족소개] 일편일편 09-15 20 1305
1816 [냥이]  1일 배식량 좀 알고 싶어서 글 남깁니다. (5) 이미지 [일반] 가슴이시킨다 09-15 7 591
1815 [냥이]  혼자 공기로 노는 고양이 (5) 이미지 [가족소개] somnyang 09-15 11 887
1814 [냥이]  우리집 봄이에요!! 동물원을 넘어서 이제 사파리가 됐습니다. (17) 이미지 [일반] KlintCC 09-15 17 1003
1813 [냥이]  집사양반 내가 고양이왕이 될 상인가?  [일반] 덕블리 09-15 8 562
1812 [냥이]  우리집 고양이 이야기 (4)  [일반] 토론토닥 09-14 7 408
1811 [냥이]  동네 길냥이들 ,, (3) 이미지 [일반] yohji 09-13 13 1107
1810 [냥이]  40대 아재를 키우는 4살 브라우니 (18) 이미지 [가족소개] 브라우니찡 09-13 26 2006
1809 [냥이]  아들 폰에서 얻어온 브라우니 사진 (10) 이미지 [가족소개] 브라우니찡 09-11 25 1664
1808 [냥이]  아기냥이 나비를 소개합니다~ (16) 이미지 [가족소개] 아따마마 09-11 16 1121
1807 [냥이]  캣타워 도착~ (6) 이미지 [가족소개] 심심한이엘씨 09-10 12 1279
1806 [냥이]  2분만에 초토화된 새장난감 (3) 이미지 [가족소개] somnyang 09-10 14 1461
1805 [냥이]  러시입니다 (1) 이미지 [가족소개] 밈지 09-09 11 890
1804 [냥이]  아지랑이입니다 (4) 이미지 [가족소개] 아지랑이아빠 09-09 13 775
1803 [멍이]  먹이주다가 물렸는데 (3) 이미지 [병원] 10000억 09-08 8 1211
1802 [냥이]  처음 올려봅니다. 귀농해서 시골살이 하는데, 어느날 갑자기 우리집에 들어온 냥이 덕에 집사로 간택되었네요. (26) 이미지 [가족소개] 도감23 09-08 44 2111
1801 [냥이]  새식구 하양이 입니다. (7) 이미지 [가족소개] 심심한이엘씨 09-08 23 1306
1800 [냥이]  회사에서 밥주는 냥이 (7) 이미지 [일반] 냥큼한냥이 09-08 21 1291
1799 [파충]  영상)보석거북이 긴꼬짜꼬 (2)  [일반] ◇에오구스◇ 09-06 7 65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