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냥이] 

우리집 봄이에요!!! 집안이 동물원 됐습니다.캬캬캬캬

[가족소개]
글쓴이 : KlintCC 날짜 : 2020-05-12 (화) 15:27 조회 : 1547 추천 : 18  
본문 이미지


본문 이미지


본문 이미지


본문 이미지


본문 이미지


본문 이미지


본문 이미지


본문 이미지


본문 이미지


본문 이미지


1. 애들이 정말 많이 자랐습니다.
저번에 올린 사진 보다도 더..
그래서인지 봄이도 이사를 세번 했습니다.

옷장 -> 더 넓은 옷장 -> 침대 밑
(정확한 이유를 몰라서 그냥 좁아서.. 라고 생각하고있습니다)

몸이 커지니 분양을 빨리 서둘러야겠다는 생각도 들고 그러네요..
제일 이쁠때만 보고 데려간다고 하시는 분들이 많아서요.

봄이한테 더 배우라고 젖 뗄때까지 기다리고 싶은데..
지금 몇몇 아이들은 아이들용 사료도 깨물어 먹기도 하거든요.




2. 활동량
어마어마 합니다.

방하나로는 부족한지 침대방으로 옮긴 후부터는 침대 위, 아래, 캣타워(2층까지만), 거실, 부엌

아주 온 집안을 다닙니다.

제법 빠른데, 브레이크를 잘 못잡네요. 제발 안다쳤으면 좋겠어요.

빨리 달릴수 있어서 신기한건지, 아니면 기분이 좋은건지

짧게 짧게 파밧파밧 움직입니다.

저 자는 동안에도 너한테 돌진하기도 하고 할퀴고 물고 올라오고 깔리고.. 진짜 동물원입니다 ㅋㅋㅋ





3. 배변.....ㅡㅡ..
이제는 대부분 다 가립니다. 모래위에서 일 보고 모래로 덮고.. 근데 아직 막내는 덮는건 못하는거같네요.

봄이가 알려준건지 어쩐지는 확인한바 없지만서도..


첫째가 한번, 막내가 또한번 본인이 쉬해놓고 모래로 안덮고 그걸 밟고, 나오면서 탈탈 털어버리는 바람에 방 하나가 초토화 된적 있었지요.캬캬캬캬. 그때만 생각하면....

막내가 조금 늦습니다. 이불에도 쉬해요 ㅋㅋㅋㅋ 귀여운 시키..




4. 아이들 성격
- 첫째는(갈색 얼룩이) 엄청 활발합니다. 쥐잡기 놀이가 가능합니다. 만져도 뭐라 안하고..

- 둘째는(치즈냥이? All brown) 얌전합니다. 역시나 만져도 괜찮구요. 이쁘고 귀엽습니다.

- 셋째(흰색 몸에 검은머리)랑 넷째(All white)는 둘이 같이서 다닙니다. 셋트에요.
잠도 같이자고 놀아도 장난쳐도 쉬도 같이합니다. 혹시 분양 한다면 둘이 함께 보낼수 있었으면.. 합니다.

- 다섯째는(갈색에 배, 다리가 흰색) 제눈에 다섯 중 제일 귀여운데, 사람 손을 피합니다. 가까이 올 낌새만 보이면 도망.. 눈치가 엄청 빨라요.
분양해서 가도 새 집사님 손을 피할까봐 어쩌면 우리가 키울수도 있겠다 생각하고 있습니다.


사진은 그간 찍어둔 사진이구요,

마지막 사진은 이불을 덮어줬더니 기분이 언짢으신 봄이 입니다 ㅋㅋㅋ

글쓴이 2020-05-12 (화) 15:30
첫 사진 보시면 애들 키가.. 짐작 되시려나요??
닭은닭장으로 2020-05-12 (화) 17:32
와...대단하시네요.  애들 털은 어떻게 하시는지?
     
       
글쓴이 2020-05-12 (화) 22:20
봄이 혼자일때도 털갈이 시기여서 온 집안이 털이었지만, 털갈이 시기가 지나고 솔직히 지금은 애들털인지 봄이 털인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애들 털은 안날린다고 할 정도이긴 합니다. 제가 둔한건지두요..
냥집사 2020-05-12 (화) 21:00
ㅋㅋㅋㅋ 냥판이네요~ㅋㅋㅋㅋ
     
       
글쓴이 2020-05-12 (화) 22:21
진짜 냥판 5분전입니다.. 근데 하는짓 보면 겁나 귀여워서 하루죙일 보고있을 수 있습니다 ㅋㅋ
이화에월담하… 2020-05-13 (수) 00:04
     
       
글쓴이 2020-05-13 (수) 01:23
하하하 응원 안하셔도 애들 엄청 힘내서 말썽 피우고 있습니다 ㅋㅋㅋㅋㅋㅋ
야부리0 2020-05-13 (수) 01:10
캣초딩들이네요...ㅋㅋ
한마리만 키워도 정신없는데...
     
       
글쓴이 2020-05-13 (수) 01:23
노는거 까부는거 보고있으면 순식간에 1시간이 가버립니다.
wonzzang 2020-05-13 (수) 10:53
너무 이쁩니다
     
       
글쓴이 2020-05-13 (수) 19:25
퇴근하고 아이들 보면 하루의 스트레스가 샤르르륵.. 녹습니다


응가 치우고 쉬 치우고 다시 쌓여요 ㅋㅋㅋㅋ
그까이꺼뭐라… 2020-05-13 (수) 20:13
북적북적. 심심하진 않겠네요
     
       
글쓴이 2020-05-13 (수) 20:27
네. 한마리한마리가 다 개성이 있어서
보고있으면 은퇴한 기분입니다. ㅋㅋㅋ

새벽에 다섯마리가 침대위계주만 안하면..
믹스와찡이 2020-05-14 (목) 06:17
     
       
글쓴이 2020-05-14 (목) 19:25
안녕하세요!! 댓글 감사합니다!!!
둘리돌이 2020-05-14 (목) 10:27
이쁘게 잘 키우시내요
     
       
글쓴이 2020-05-14 (목) 19:26
지들끼리 잘 크고 있는거 같아요. 제가 하는건 응가 치우고 쉬하면 이불 빨고 밥 주고 하는 거 밖에는;;;
Mides 2020-06-02 (화) 12:09
갓 태어난 애기들이었는데 벌써 이만큼이나
이렇게 잘 자란걸 보니 집사님이 많이 이뻐해주셨나봅니다ㅋㅋ
   

반려동물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동물 유머짤,움짤,펌짤,단순짤,동영상은 유머게시판/동영상게시판 이용바랍니다.  [공지] eToLAND 01-03 4
 [필독] 반려동물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공지] eToLAND 01-02 6
1896 [멍이]  요키 2개월령 분양받았는데요. (1)  [도움] 유라키 10:35 1 208
1895 [냥이]  삼순이 화장실 모래 대용품 이미지 [가족소개] 생나기헌 05:19 3 292
1894 [조류]  손위에 천사 두마리 ㅎㅎ  [일반] 짹슨맘 10-23 4 442
1893 [멍이]  태식스 소개합니다. (4) 이미지 [가족소개] maN1a 10-22 8 481
1892 [멍이]  우리집 깜쥬보다 귀여운 강아지있나요? (4) 이미지 [가족소개] 탱탱군 10-22 7 552
1891 [냥이]  10살 봉식이 (10) 이미지 [가족소개] 버럭마왕 10-22 17 656
1890 [멍이]  가족이 된지 6개월이 지났어요. (5) 이미지 [가족소개] 내공수련중 10-22 5 600
1889 [기타]  구피 치어들 먹이를 안먹어요 (4) 이미지 [병원] 노루미기박군 10-22 4 608
1888 [멍이]  구린내 나는 발만 보면핥는 시츄.. 제가 핥아보니... (5)  [가족소개] 대한장사꾼 10-21 5 510
1887 [멍이]  갑자기 강아지가 집에 들어가서는 잘 안나와요 ㅜㅜ (2)  [일반] 번7H 10-21 4 467
1886 [냥이]  도도한 ,, (6) 이미지 [일반] yohji 10-20 10 883
1885 [냥이]  유리 창 너머 아깽이~ (7) 이미지 [정보] TigerCraz 10-19 12 1229
1884 [냥이]  송정 지나다 본 묘한 간판, "고양이가게" (4) 이미지 [기타] 애쉬ash 10-19 9 1452
1883 [멍이]  개껌보단 손가락이다 (7) 이미지 [가족소개] 배고퐝밥조용 10-17 20 1946
1882 [멍이]  처음뵙겠습니다 우리집 레체 입니다 (25) 이미지 [가족소개] 배고퐝밥조용 10-16 32 1762
1881 [냥이]  곧8살 첫째 (10) 이미지 [일반] 수원주민 10-16 22 1149
1880 [조류]  젤리간식먹는 모란앵무새 영상 (2)  [일반] 짹슨맘 10-15 8 693
1879 [멍이]  강아지 분양예정인데 질문있어요! (7) 이미지 [도움] 바닐라초 10-15 7 785
1878 [냥이]  쩜돌이가.. 쩜도리가.. (7) 이미지 [일반] 땡굴넙데데 10-15 13 1015
1877 [냥이]  여러분들 궁금해서 올려봅니다. (1) 이미지 [병원] 데쓰서번트 10-14 8 741
1876 [냥이]  길냥이 엄마+자식 둘, 집에 고양이가 3마리입니다. 조언,추천부탁드립니다. (18) 이미지 [일반] 놀칼 10-14 13 845
1875 [냥이]  티 안나게 고영희 뱃살 만지기 (8) 이미지 [가족소개] somnyang 10-14 25 2021
1874 [조류]  모란앵무새 돌아 훈련중 ♡ (2)  [일반] 짹슨맘 10-14 8 375
1873 [멍이]  태어난지 몇시간 되지도 않았는데 버려진 강아지 구조했습니다. (3)  [구조] 조미료아빠 10-13 12 867
1872 [조류]  모란앵무새 울음소리  [일반] 짹슨맘 10-12 9 372
1871 [멍이]  우리 붕가대왕 석이 떡실신~!ㅎㅎ (6) 이미지 [가족소개] 뒤끝있는하씨 10-12 11 1668
1870 [냥이]  그렇게 뚱냥이가 되어 간다............ (4) 이미지 [일반] 해피미오 10-12 17 1154
1869 [냥이]  꾹꾹이 (2)  [기타] 해피미오 10-12 10 620
1868 [냥이]  키메라냥??? (6) 이미지 [가족소개] 브라우니찡 10-11 20 1257
1867 [냥이]  시골집 길냥이가 창고에 새끼를 낳았어요 (5) 이미지 [도움] popice44 10-10 16 142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