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4/25] (유머) 유민상의 스케치북 ㅋㅋㅋㅋ (80)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eTo마켓
 자동차업체  | 남성스타일
 보험상담실  | 대출상담실
자료공간
 공개자료실  | 추천사이트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공지사항  | 문의사항
 자주묻는질문  | 토렌트팁
 포인트적립 및 계급정책안내
   
[멍이] 

[질문]저희집 핑크(말티즈)가 사람만 없으면 똥을 먹는 버릇이 있는데요.

[기타]
글쓴이 : 열혈햄토리 날짜 : 2019-02-11 (월) 10:27 조회 : 438 추천 : 2  




이제 8달 된 여아 말티즈인데요. 이름은 핑크에요. ^^*

평상시 배변에는 큰 문제가 없거든요.

똥싸고 똥꼬 딲아준다고 하면 잘 오고

막 칭찬받을려고 헥헥데면서 저한테 오고 그래요.

평상시에는  집에 어머니가 계셔서 혼자 놔두는 경우는 그렇게 많지 않구요.

성묘를 하러 간다든지

어머니께서 병원에 가시면 보통 길어봤자 2-3시간정도 혼자 있거든요.

그럴경우 막 따라갈려고 하긴 하는데

혼자 놔둔다고 낑낑데거나 외로워하지는 않더라구요.

집에 돌아오면 혼자 자고 있거나 공놀이 하고있구요.

근데 배변판을 보면 똥싼 흔적은 있는데 똥이 안보여요

사료외에 고구마 말린거나 오리고기 조금씩 주는거 외에는 없는데

식탐이 너무 강하구요. 땅바닥에 먼가 떨어지면 무조건 입에 넣어버리는 버릇이 있구요.

그래서 똥싼후 그걸 먹을거로 착간한게 아닌지 싶기도 하구요.

식후 10분내 똥을 싸고 똥싼후 5분정도 지나다 소변을 보는 버릇이 있습니다.

소변 싸러 갈때 막 비빈다고 보기에는 흔적이 거의 없이 똥이 사라져있으니

참 난감하네요.

이거 어떻게 잡아야할까요?




어디로가야하… 2019-02-11 (월) 13:15
똥개로 전직하셨네요 축하합니다.
     
       
어디로가야하… 2019-02-11 (월) 13:16
아니면 샤오미 가정용 cctv같은걸로 진짜 포착함해보세요.
파열의인형 2019-02-11 (월) 13:18
강아지 식분증 검색하면 뭔가 소스가 나올거에요 ㅋ
금기자 2019-02-11 (월) 15:35
식분증을 치료하려면 몇 가지 유의사항이 필요합니다.

1. 일단 밥을 부족하지 않게 충분히 주세요. 밥이 부족하면 쓸데 없는 걸 먹습니다. 똥에서 사료 냄새가 나니 먹는 경우가 흔하죠.

2. 똥을 싸거나 혹은 먹었을 때 화내거나 야단치지 마세요. 대신 똥을 싸면 보이는 즉시 바로 치워주시고 칭찬과 간식을 주세요~ 똥을 싼 다음에  보상이 따른 다는 걸 알면 똥을 먹지 않게 됩니다. 대신 똥을 먹거나, 먹은 흔적이 있을 때는 절대 보상을 해주시면 안됩니다.

3. 산책을 충분히 시켜 주세요~ 산책이 부족하거나 실내에서 기다리는 스트레스가 쌓이면 식분을 하는 경우가 있답니다.

가장 중요한 건 칭찬과 보상을 적재적소에 쓰셔야 한다는 겁니다. 잘못 쓰면 보상과 강화가 완전히 잘못 붙어 거꾸로 되기 십상이지요.

잘했을 때 꼭 보상해 주시고, 잘못했을 때는 절대 야단치지 마세요.
     
       
ssuvin 2019-02-12 (화) 20:48
오우~ 추천하고 싶은 댓글입니다!!
엄키2 2019-02-11 (월) 18:45
답없어요,, 식탐때문 입니다. 저희 둘째도 그러는데

밥먹고난후  주로 응아를 하니깐 주의깊게 보시고

하루에 2~3번 산책나가셔서 응아하게 해주는방법을...

밥주고 바로 나가는 방법이 가장 좋아요
리오블루 2019-02-11 (월) 23:49
세나개에 똥먹는 강아지 편 나와요 그거보면 제일 좋은 방법은 강아지 산책을 자주 나가는 거라더군요.
템플엑스 2019-02-12 (화) 00:59
저희집 강아지도 식분증이 있어요. 아직도 고쳐지지 않았답니다. 이제 만8살 된 말티즈인데요. 작성자님 핑크처럼 식탐이 엄청 많답니다. 자율배식을 해봤는데 이때는 똥을 먹지 않아요 다만 살이 엄청 찐답니다. 근데 말티즈는 체구가 작은 강아지이고 슬개골탈구의 위험이 큰 종자에요. 저희집 강아지도 슬개골탈구수술을 했구요. 체중관리로 관절에 무리를 주면 안되요. 고로 자율배식은 안되구요.

식분증 방지 약 같은것도 다 소용 없더라구요. 저희는 하루 3번정도 산책을 나가는데 , 산책 3번중에 2번은 똥을 싸요. 그러면 집안에서 똥을 싸고 먹는 행동은 하지 않을꺼에요. 많이 수고 스러우시겠지만 잦은 산책이 정답인거 같아요. 산책을 길게 할필요도 없어요. 똥을 일단 싸면 들어오시면되요.
   

반려동물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동물 유머짤,움짤,펌짤,단순짤,동영상은 유머게시판/동영상게시판 이용바랍니다.  [공지] eToLAND 01-03 2
 [필독] 반려동물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공지] eToLAND 01-02 2
605 [멍이]  일본은 매년 12만마리의 유기견이 안락사 통계가 있다는데.. (2)  [구조] 더릿츠 13:52 1 214
604 [멍이]  길고양이 잡는 방법. (2) 이미지첨부 [일반] regi 11:51 4 542
603 [냥이]  무소유 브라우니 선생!! (6)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칫솔과치약 10:22 3 426
602 [조류]  병아리를 구조했습니다. 어떻게 해야 하나요? (28) 이미지첨부 [구조] 멍뭉이없다 04-24 7 934
601 [냥이]  냥피곤 브라우니~ (24)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칫솔과치약 04-24 16 861
600 [냥이]  긴급히 질문좀 드려봅니다 (3)  [도움] aragon 04-24 2 282
599 [냥이]  이집트 냥이 4자매 (12)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JarHead 04-24 10 1375
598 [냥이]  고양이 발톱자르기 쉽지않네요. 발톱을 한번 잘라봤습니다. (3)  [일반] 집사의부엌 04-24 3 588
597 [멍이]  강형욱씨 덕분에 개를 보는눈이 달라짐 (4)  [기타] 오십구키로 04-24 4 913
596 [냥이]  고양이 베개는 역시 생선이죠 (7) 이미지첨부 [일반] 뿡탄호야 04-23 8 743
595 [냥이]  박스를 너무 사랑하는 드라큐라냥? 이예욧!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냥냥쿤 04-23 8 1003
594 [멍이]  제가 어쩌다 보는 개님~ [흰색 푸들~!] 이미지첨부 [일반] 체리사랑랜드 04-23 2 409
593 [냥이]  이놈도 사진 찍기 좋아하는 ,, (7) 이미지첨부 [일반] yohji 04-23 7 948
592 [냥이]  저희 주인님들 식사와 골골송 모음입니다  [일반] 집사의부엌 04-23 3 434
591 [멍이]  지금까지 이런 꽃은 없었다.?! (3)  [가족소개] 콩이아빠라미 04-22 2 567
590 [조류]  혹시 병아리 또는 애완닭 관련 조언주실 분은 없을까요 (11)  [분양] 틸러달비 04-22 4 284
589 [냥이]  브라우니가 가족이 되었던 날...(브라우니가 브라우니인 이유) (21)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칫솔과치약 04-22 27 1053
588 [냥이]  스코티쉬 폴드 룽이 ~ 올 여름 인싸템 장착~~ (6)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쿨게이트 04-21 7 884
587 [냥이]  털깍이다 베였는데 어쩌죠?? (7)  [기타] 아멀 04-21 1 1179
586 [냥이]  길냥이와 집냥이 대치중 ,, (4) 이미지첨부 [일반] yohji 04-21 5 1494
585 [냥이]  현시각 브라우니... (19)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칫솔과치약 04-21 16 1932
584 [멍이]  5500㎡ 규모 인천 최대 반려견 놀이터 `송도 도그파크`,4월 29일 개장 (10)  [정보] 포이에마 04-20 3 1458
583 [냥이]  생후 1개월 된 냥이입니다. (22)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JarHead 04-20 10 2205
582 [멍이]  앞집 애견샵 (2)  [일반] ueno 04-20 1 1239
581 [냥이]  친구를 두고 먼저 떠난 고양이 토리 이야기 (19)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냥냥쿤 04-19 11 2048
580 [냥이]  저희 고양이들 한번 낚아봤습니다. (6)  [일반] 집사의부엌 04-19 6 1219
579 [멍이]  인테리어디자이너의 퇴근후 산책 몸이 두개면 좋겠네요  [가족소개] kile 04-19 3 615
578 [동물]  코끼리 너무 커엽다 (2)  [일반] 0시0분 04-19 4 737
577 [냥이]  우리집 냥이님들 입니다 (9)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부릅뜨니숲이… 04-19 4 947
576 [냥이]  고양이 물품 중고 마켓 좀 알려주세요. (2)  [기타] 나는여기있다 04-18 2 479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