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4/26] (기타) 스탭 피 빨아 만드는 드라마 (81)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eTo마켓
 자동차업체  | 남성스타일
 보험상담실  | 대출상담실
자료공간
 공개자료실  | 추천사이트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공지사항  | 문의사항
 자주묻는질문  | 토렌트팁
 포인트적립 및 계급정책안내
   
[기타] 

[기고] 2018 동물병원 고양이 병원체 검출 양상/네오딘바이오벳 학술부

[기타]
글쓴이 : 포이에마 날짜 : 2019-02-11 (월) 19:33 조회 : 259 추천 : 0  

[기고] 2018 동물병원 고양이 병원체 검출 양상/네오딘바이오벳 학술부



본 기고문에서는 2018년 한 해 동안 네오딘바이오벳에 의뢰된 유전자 검사를 분석했다.

개와 고양이에서 많이 의뢰된 병원체는 어떤 것인지 파악하고 검사에 대한 문의가 많이 오는 부분은 설명을 곁들여 이해를 돕고자 하였다.

본 검사실에서 진행되는 유전자 검사는 유사한 임상증상을 일으키는 병원체들로 구성된 패널검사와 병원체 단독 검사가 있다.

병원체 별 양성률 및 검사수 등을 집계할 때에는 구별 없이 총 개수로 통계처리 하였다. 단, 본 검사실에 의뢰된 검체에 한하여 통계를 낸 부분을 유의하기 바란다.

2018년 네오딘바이오벳에서 의뢰 받은 유전자 검사 중  고양이에서 검사한 병원체의 양성 진단률, 총 검사 샘플 수와 양성 샘플의 수.

2018년 네오딘바이오벳에서 의뢰 받은 유전자 검사 중
고양이에서 검사한 병원체의 양성 진단률, 총 검사 샘플 수와 양성 샘플의 수.

고양이에서 검사한 샘플 중 양성이 많이 진단된 병원체는 소화기 관련 임상 증상을 일으킬 수 있는 트리코모나스( Tritrichomonas foetus,  35%)다.

의뢰된 샘플의 수가 가장 많은 것은 고양이 전염성복막염(Feline Infectious Peritonitis, FIP)을 포함한 고양이 코로나바이러스(Coronavirus, 총 665건) 검사였다.

또한 소화기 질환 관련 8개 병원체 의뢰 샘플이 전체 검사 건수의 45%(설사 진단 2741건/총 6054건)를 차지하였다.

코로나바이러스 검사는 서울, 경기도, 부산에서 약 83%가 의뢰되었으며 의뢰된 665건 중 양성률은 11.9%(79건)를 보였다.

코로나바이러스는 변이가 빠른 RNA virus로 개, 고양이, 사람 등에서 주로 설사를 일으킨다. FIP는 고양이 장내성 코로나바이러스(Feline enteric coronavirus, FECV)가 고양이 전염성복막염 바이러스(FIPV)로 변이되어 유발된다 1,2 .

FECV를 보유하고 있는 고양이가 반드시 FIP로 이환 되지는 않기 때문에 분변으로 의뢰된 샘플에서 고양이 코로나바이러스 양성이라고 하여 해당 고양이가 FIP에 걸린 상태라고 판단할 수는 없다.

의뢰된 고양이 코로나바이러스 검사 총 665 건의 지역별 분포.  서울, 경기도에서 약 73% 이상 의뢰됐다.

의뢰된 고양이 코로나바이러스 검사 총 665 건의 지역별 분포.
서울, 경기도에서 약 73% 이상 의뢰됐다.

병원에서 FIP를 진단하고자 할 때 전혈로 고양이 코로나바이러스 검사를 많이 의뢰하곤 한다.

바이러스성 질환 시 바이러스혈증(viremia) 상태로 심한 임상증상을 동반하고 있는 경우 전혈로 검사하면 해당 바이러스에 양성으로 진단될 확률이 높다.

그러나 viremia 상태가 아니거나 혈액 중 바이러스양이 PCR 검사로 확인할 수 있는 수준이 되지 않으면 바이러스에 이환되어 있더라도 양성 진단이 되지 않을 수 있다.

특히 FIP의 경우 FECV가 viremia 단계를 거치지 않고 FIP 발병 또는 죽음에 이르는 경우가 있기 때문에 3  FIP에 이환돼 있더라도 PCR 검사에서 음성으로 나타나는 경우가 발생한다.

본 검사실에서 수행하는 PCR 검사를 포함하여 FIP에 대한 확진 검사는 아직 없으며 FIP에 의한 증상도 일반적으로 비 특이적이기 때문에 현재로써 FIP는 진단하기 매우 어려운 것이 사실이다.

고양이 코로나바이러스 의뢰 건 중 샘플 종류 별 양성 진단률.  체액 샘플의 경우 복수와 흉수가 포함되었으며 면봉 swab의 경우 눈꼽, 콧물 등이 포함되었다.

고양이 코로나바이러스 의뢰 건 중 샘플 종류 별 양성 진단률.
체액 샘플의 경우 복수와 흉수가 포함되었으며 면봉 swab의 경우 눈꼽, 콧물 등이 포함되었다.

고양이 코로나바이러스 검사가 의뢰된 총 665건의 샘플을 분석한 결과, 전혈로 56.7%(377건), 분변으로 29.5%(196건), 체액으로 9%(60건), 면봉 swab으로 4.8%(32건)가 의뢰됐다.

양성 진단율은 분변에서 가장 높아 전혈 외의 샘플에서 고양이 코로나바이러스 양성 진단율이 높은 것을 알 수 있다(다만 본 검사실에서 수행하는 PCR 진단법으로는 FECV와 FIP를 구분하여 검사할 수 없기 때문에 각 질환에 대한 정확한 진단율은 알 수 없다).

따라서 고양이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유전자 검사를 수행할 때 콧물, 복수나 흉수, 분변(설사) 등 의심 질환에 매치되어 임상증상이 나타나는 샘플로 검사해야 진단율을 높일 수 있다 4 .

또한, 면봉 swab 샘플의 경우 삼출액뿐만 아니라 환부 내 바이러스에 감염된 세포가 포함될 수 있도록 충분한 양의 유핵세포를 수집하여 보내는 것을 추천한다.

 

1. Harry Vennema, Amy Poland, Janet Foley, and Niels C. Pedersen, 1998, Feline Infectious Peritonitis Viruses Arise by Mutation from Endemic Feline Enteric Coronaviruses,  VIROLOGY,  243, 150–157

2. Hui-Wen Chang, Herman F. Egberink, Rebecca Halpin, David J. Spiro, and Peter J.M. Rottier, 2012, Spike Protein Fusion Peptide and Feline Coronavirus Virulence,  Emerging Infectious Diseases,  18, 1090-1095

3. A. Kipar and M. L. Meli, 2014, Feline Infectious Peritonitis: Still an Enigma?,  Veterinary Pathology,  51(2), 505-526

4. Sandra Felten, Christian M. Leutenegger, Hans-Joerg Balzer, Nikola Pantchev, Kaspar Matiasek, Gerhard Wess, Herman Egberink and Katrin Hartmann, 2017, Sensitivity and specificity of a real-time reverse transcriptase polymerase chain reaction detecting feline coronavirus mutations in effusion and serum/plasma of cats to diagnose feline infectious peritonitis,  BMC Veterinary Research,  13, 228

자세한 사항이나 검사관련 문의는 네오딘바이오벳 학술부(E-mail : [email protected] / [email protected] , TEL. : 0-1661-4036)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편집자주>



in principio creavit Deus caelum et terram

   

반려동물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동물 유머짤,움짤,펌짤,단순짤,동영상은 유머게시판/동영상게시판 이용바랍니다.  [공지] eToLAND 01-03 2
 [필독] 반려동물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공지] eToLAND 01-02 2
607 [냥이]  창원에서 고양이 무료분양합니다.. 이미지첨부 [분양] 너무늙보 00:35 1 165
606 [냥이]  길거리에서 냥이를 만났다... (6) 이미지첨부 [일반] 꽥꽥이 04-25 9 495
605 [멍이]  일본은 매년 12만마리의 유기견이 안락사 통계가 있다는데.. (4)  [구조] 더릿츠 04-25 2 564
604 [멍이]  길고양이 잡는 방법. (6) 이미지첨부 [일반] regi 04-25 9 1004
603 [냥이]  무소유 브라우니 선생!! (7)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칫솔과치약 04-25 5 731
602 [조류]  병아리를 구조했습니다. 어떻게 해야 하나요? (31) 이미지첨부 [구조] 멍뭉이없다 04-24 9 1158
601 [냥이]  냥피곤 브라우니~ (24)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칫솔과치약 04-24 18 1075
600 [냥이]  긴급히 질문좀 드려봅니다 (3)  [도움] aragon 04-24 2 308
599 [냥이]  이집트 냥이 4자매 (12)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JarHead 04-24 12 1607
598 [냥이]  고양이 발톱자르기 쉽지않네요. 발톱을 한번 잘라봤습니다. (3)  [일반] 집사의부엌 04-24 3 634
597 [멍이]  강형욱씨 덕분에 개를 보는눈이 달라짐 (5)  [기타] 오십구키로 04-24 5 996
596 [냥이]  고양이 베개는 역시 생선이죠 (7) 이미지첨부 [일반] 뿡탄호야 04-23 8 852
595 [냥이]  박스를 너무 사랑하는 드라큐라냥? 이예욧!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냥냥쿤 04-23 8 1110
594 [멍이]  제가 어쩌다 보는 개님~ [흰색 푸들~!] 이미지첨부 [일반] 체리사랑랜드 04-23 2 436
593 [냥이]  이놈도 사진 찍기 좋아하는 ,, (7) 이미지첨부 [일반] yohji 04-23 7 1011
592 [냥이]  저희 주인님들 식사와 골골송 모음입니다  [일반] 집사의부엌 04-23 3 456
591 [멍이]  지금까지 이런 꽃은 없었다.?! (4)  [가족소개] 콩이아빠라미 04-22 2 589
590 [조류]  혹시 병아리 또는 애완닭 관련 조언주실 분은 없을까요 (11)  [분양] 틸러달비 04-22 4 299
589 [냥이]  브라우니가 가족이 되었던 날...(브라우니가 브라우니인 이유) (21)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칫솔과치약 04-22 28 1190
588 [냥이]  스코티쉬 폴드 룽이 ~ 올 여름 인싸템 장착~~ (6)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쿨게이트 04-21 8 983
587 [냥이]  털깍이다 베였는데 어쩌죠?? (7)  [기타] 아멀 04-21 1 1197
586 [냥이]  길냥이와 집냥이 대치중 ,, (4) 이미지첨부 [일반] yohji 04-21 5 1541
585 [냥이]  현시각 브라우니... (19)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칫솔과치약 04-21 17 2036
584 [멍이]  5500㎡ 규모 인천 최대 반려견 놀이터 `송도 도그파크`,4월 29일 개장 (10)  [정보] 포이에마 04-20 3 1478
583 [냥이]  생후 1개월 된 냥이입니다. (23)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JarHead 04-20 11 2296
582 [멍이]  앞집 애견샵 (2)  [일반] ueno 04-20 1 1265
581 [냥이]  친구를 두고 먼저 떠난 고양이 토리 이야기 (19)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냥냥쿤 04-19 11 2129
580 [냥이]  저희 고양이들 한번 낚아봤습니다. (6)  [일반] 집사의부엌 04-19 6 1241
579 [멍이]  인테리어디자이너의 퇴근후 산책 몸이 두개면 좋겠네요  [가족소개] kile 04-19 3 627
578 [동물]  코끼리 너무 커엽다 (2)  [일반] 0시0분 04-19 4 75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