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4/25] (유머) 유민상의 스케치북 ㅋㅋㅋㅋ (78)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eTo마켓
 자동차업체  | 남성스타일
 보험상담실  | 대출상담실
자료공간
 공개자료실  | 추천사이트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공지사항  | 문의사항
 자주묻는질문  | 토렌트팁
 포인트적립 및 계급정책안내
   
[멍이] 

무는 버릇이 있는 포매... 교육방법이 있을까요?

[기타]
글쓴이 : bobaman 날짜 : 2019-02-12 (화) 19:53 조회 : 846 추천 : 4  

5개월 되가는 포매 암컷 한 마리를 키우고 있습니다.


처음 키우는 멍이라서 잘 키우고 싶은데.. 어느 때부터 사람을 물기 시작하네요.

사랑을 주고 싶지만 자꾸 물어서 멀리하게 되네요.ㅠㅠ


저희 멍이가 친해지자는 표현을 그렇게 하는 건지... 아니면 무슨 불만이 있는 건지 알 수 없네요.


제가 저희 멍이에게 어떻게 해야 될까요?


knize 2019-02-12 (화) 19:57
보통 어린 개들이 장난으로 입을 쓰는데, 자기기 무는 행위가 상대방에게 고통이 된다는걸 알게 하면 해결됩니다.

제일 간단한건 강아지가 물 때 똑같이 아플 정도로(깨갱 소리가 나올 정도) 개를 물어버리면 알아서 무는 힘 조절을 배우게 돼요.

애견 모임 같은데에 가입해서 정보글 같은거 읽어보면 도움 될겁니다.
     
       
knize 2019-02-12 (화) 20:02
또 다른 한가지 방법은 개에게 물렸을때 개가 깜짝 놀랄 정도로 크게 비명을 지르면서 아파하는 모습을 보이면 무는 힘 조절을 하게 됩니다.
     
       
오렌지0907 2019-02-12 (화) 23:56
똑같이 개가되어 개를 물면 되나요??
          
            
knize 2019-02-13 (수) 14:23
'무는 행위'를 교정하는거니까요.

다른 방법으로 고통을 주면 왜 때리는지 이해를 못해요.
기로기로 2019-02-12 (화) 20:24
유투브에 "세내개" 영상 찾아보세요. 비슷한 사례 많을겁니다.
기억 나는건 "블럭킹 보드" 사용해서...
     
       
ssuvin 2019-02-12 (화) 20:45
세상에 나쁜개는 없다!!!!
     
       
기로기로 2019-02-12 (화) 22:11
오타가 ...ㅎㅎ 세나개 -> 세상에 나쁜개는 없다
리오블루 2019-02-12 (화) 22:06
이글을 보니 울 콩이가 생각나네요. 저도 센개도 보고 따라 해봤지만 이게 여간 쉽지가 않아요
방법은 아는데 그게 꾸준히 일관성을 잃지 않아야 하는거 같아요.
발이나 손을 입질할때 어릴때 귀엽다고 마냥 안아줬더니 이게 버릇이 되서 지금은 고치려고 노력해도 어렵네요.
우선 저는 아! 아파 물지마! 이거랑 엉덩이 때리기도 하고 호통도 칩니다. 근데 이게 눈치보다가 다시 물어요 ㅜㅜ
양말과 인형등을 줘도 잠깐이구 손을 더 좋아해요 어쨋든 노력해봅시당
     
       
중고차박실장 2019-02-12 (화) 23:52
물리면 바로 벌떡 일어나서
다른 장소로 가주세요
초코쌈닭 2019-02-12 (화) 22:32
EBS 세상에 나쁜개는 없다 20화 1월11일자 참고해보세요 사람들 발을 무는 페키니즈 나오는데. 물려고 할때 보드판으로 앞을 가로 막아 주는 걸 몇번 하니 고쳐지더라고요
석린대왕 2019-02-12 (화) 23:15
전문가에게 상담 받으세요^^
실제로 환경을 보고 하는 행동을 봐야 정확히 진단 가능하죠.... 이런데 말로만 이야기하면 책이나 티비로 어설프게 배운거 고장난 라디오처럼 되풀이 하는사람들이 전부입니다.
정말로 잘키우고 싶으시면 돈 아끼지 마세요.
중고차박실장 2019-02-12 (화) 23:53
치아갈이시기
입니다
그럴땐 개껌 터그놀이
무시등을해주세요
호지리 2019-02-13 (수) 08:56
물길래 같이 물어버렸더니 입질은 없는 편인데 저희 애는 앞으로 어기적어기적 걸어가면서 쌉니다.....ㅠㅠ

패드 성공률 20% 정도;;;;;;;;;
글쓴이 2019-02-13 (수) 11:43
시간내서 소중한 의견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금기자 2019-02-13 (수) 15:48
물려고 할 때마다 깜짝 놀래는 소리를 지르거나 하는 충격요법을 써보세요~

물지 말라고 때리거나 무조건 야단치거나 간식 주거나 달래면 절대 안됩니다. 그게 잘 하는 건지 알아요.

무는 버릇 꼭 잡아 줘야 합니다~

다섯 살이면 이빨이 간지러워 그러는 것도 아닐테니,,,좋지 않은 습관을 고쳐줘야죠.

아,, 글을 잘못 읽었네요.

5개월,,,ㅠㅠ. 5개월이면 이갈이 하는 걸텐데요~ 간지러워 그러는 것이니 다른 물 것을 주세요. 이빨 빠지고 단단한 이빨 나오면 무는 행위는 없어집니다.
gosky 2019-02-14 (목) 00:11
감사합니다
쌀집김씨 2019-02-14 (목) 04:44
유투브에서 "강형욱",  "보듬" 검색해보시면 도움될겁니다.
여유되시면 보듬에서 강아지와 함께 상담과 교육 받으시면 더 좋구요.
eToDog 2019-02-15 (금) 01:25
강아지들이 물고 씹는 행동은 당연한 정상적인 행동이에요.
이갈이 시기에 이가 가려워서? 라고 하기에는 오히려 잘 씹지 못해요. 이건 사람하고도 비슷하구요.
그래서 실제로 훈련을 하는 아이들은 이갈이 시기에 터그놀이 같은건 제한적으로 하거나 안하는 경우도 많아요.
물고 씹는 이유는 호기심이나 무료함, 관심 등을 원할 때 그러는 경우가 많아요.
물거나 씹는 입을 쓰는 행동이 증가하거나 감소하는건 상대방(보호자)의 반응에 따라서 달라져요. 적당히 받아 줄 수 있는 정도의 강도로 부드럽게 입을 쓰는 아이들도 있지만 그렇지 못하고 너무 강하거나 거칠게 입을 쓰면 함께하기에 굉장히 불편하죠.
그럴 때는 아이들에 따라서 반응도 달라질 수 있어요. 반응은 낮은 자극부터 시작해서 효과가 없을시에 높여가는걸 추천해드려요.
단순하게는 무시-아프다는 반응-하지말라는 반응 정도로 나눌 수 있겠지만 세세한것까지 글로 적는건 어려울거 같아요. 대신 보호자분의 반응에 아이가 재밌어 하거나 더 흥분을 해서 거칠어 진다면 잘 못된 반응을 보이고 계시는 거라고 보시면 좋을거 같아요. 아이들마다 방식이 조금씩 혹은 많이 다를 수 있어요. 제가 쓴 글도 마찬가지고 다른 책이나 인터넷에서 얻으신 정보도 나와 내 아이에게 맞는 방식인지 잘 생각해보시고 하시면 좋을거 같아요^^
글쓴이 2019-02-15 (금) 17:31
소중한 시간에 댓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반려동물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동물 유머짤,움짤,펌짤,단순짤,동영상은 유머게시판/동영상게시판 이용바랍니다.  [공지] eToLAND 01-03 2
 [필독] 반려동물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공지] eToLAND 01-02 2
605 [멍이]  일본은 매년 12만마리의 유기견이 안락사 통계가 있다는데.. (1)  [구조] 더릿츠 13:52 1 170
604 [멍이]  길고양이 잡는 방법. (2) 이미지첨부 [일반] regi 11:51 3 477
603 [냥이]  무소유 브라우니 선생!! (5)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칫솔과치약 10:22 3 390
602 [조류]  병아리를 구조했습니다. 어떻게 해야 하나요? (28) 이미지첨부 [구조] 멍뭉이없다 04-24 7 911
601 [냥이]  냥피곤 브라우니~ (24)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칫솔과치약 04-24 16 841
600 [냥이]  긴급히 질문좀 드려봅니다 (3)  [도움] aragon 04-24 2 276
599 [냥이]  이집트 냥이 4자매 (12)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JarHead 04-24 10 1352
598 [냥이]  고양이 발톱자르기 쉽지않네요. 발톱을 한번 잘라봤습니다. (3)  [일반] 집사의부엌 04-24 3 579
597 [멍이]  강형욱씨 덕분에 개를 보는눈이 달라짐 (4)  [기타] 오십구키로 04-24 4 901
596 [냥이]  고양이 베개는 역시 생선이죠 (7) 이미지첨부 [일반] 뿡탄호야 04-23 8 737
595 [냥이]  박스를 너무 사랑하는 드라큐라냥? 이예욧!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냥냥쿤 04-23 8 992
594 [멍이]  제가 어쩌다 보는 개님~ [흰색 푸들~!] 이미지첨부 [일반] 체리사랑랜드 04-23 2 405
593 [냥이]  이놈도 사진 찍기 좋아하는 ,, (7) 이미지첨부 [일반] yohji 04-23 7 941
592 [냥이]  저희 주인님들 식사와 골골송 모음입니다  [일반] 집사의부엌 04-23 3 431
591 [멍이]  지금까지 이런 꽃은 없었다.?! (3)  [가족소개] 콩이아빠라미 04-22 2 564
590 [조류]  혹시 병아리 또는 애완닭 관련 조언주실 분은 없을까요 (11)  [분양] 틸러달비 04-22 4 282
589 [냥이]  브라우니가 가족이 되었던 날...(브라우니가 브라우니인 이유) (21)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칫솔과치약 04-22 27 1038
588 [냥이]  스코티쉬 폴드 룽이 ~ 올 여름 인싸템 장착~~ (6)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쿨게이트 04-21 7 873
587 [냥이]  털깍이다 베였는데 어쩌죠?? (7)  [기타] 아멀 04-21 1 1175
586 [냥이]  길냥이와 집냥이 대치중 ,, (4) 이미지첨부 [일반] yohji 04-21 5 1489
585 [냥이]  현시각 브라우니... (19)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칫솔과치약 04-21 16 1924
584 [멍이]  5500㎡ 규모 인천 최대 반려견 놀이터 `송도 도그파크`,4월 29일 개장 (10)  [정보] 포이에마 04-20 3 1457
583 [냥이]  생후 1개월 된 냥이입니다. (22)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JarHead 04-20 10 2195
582 [멍이]  앞집 애견샵 (2)  [일반] ueno 04-20 1 1237
581 [냥이]  친구를 두고 먼저 떠난 고양이 토리 이야기 (19)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냥냥쿤 04-19 11 2041
580 [냥이]  저희 고양이들 한번 낚아봤습니다. (6)  [일반] 집사의부엌 04-19 6 1217
579 [멍이]  인테리어디자이너의 퇴근후 산책 몸이 두개면 좋겠네요  [가족소개] kile 04-19 3 615
578 [동물]  코끼리 너무 커엽다 (2)  [일반] 0시0분 04-19 4 735
577 [냥이]  우리집 냥이님들 입니다 (9)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부릅뜨니숲이… 04-19 4 946
576 [냥이]  고양이 물품 중고 마켓 좀 알려주세요. (2)  [기타] 나는여기있다 04-18 2 479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