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날씨의 아이 시사회 갔다왔습니다

 
글쓴이 : 인간곧등어 날짜 : 2019-10-18 (금) 23:44 조회 : 1500 추천 : 4  



전작인 너의 이름은. 이 작품이 어떻게보면 감독의 역량을 쏟아부운 작품이라 생각했습니다

 

이 생각은 상영 시작 15분 정도 되니 바뀌었습니다 

 

많은 부분에서 너의이름은.  생각나지만 그것을 더 좋게 업그레이드 시킨 장면들이 많아서 좋았고 

 

특히 카메라 회전에 의한 진행이 상당히 매끄럽고 카타르시스까지 느껴질정도로 잘 돌리더라고요 

이런 부분때문에 여러번 보고싶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스토리는 전형적인 보이 미츠 걸 시나리오 입니다 거기에 신감독 특유의 감성을 끼얹은것 뿐이죠 

원래도 촘촘한 시나리오 보다 적당한 시나리오 + 감성으로 밀고가는 감독인데 이번 작품은 그게 한층 더 강해진거 같습니다

 

그래서 시나리오를 중요시하는 분들에겐 실망을 감성을 중요시하는 사람들에게는 감동을 이러지 않았나 싶습니다.

 

전반적으로 말하고 싶은것이 '지금은 힘들더라도 계속해서 걸어나가면 더 좋은 미래가 기다리고있어. ' 이거 아닌가 싶습니다 

저같은경우 요즘 좀 지쳐있는데 보고 힐링을 왕창 받은 느낌도 들고 그덕에 몸이 떨릴정도로 여운이 왔습니다. 

 

이래저래 한번봐서는 잘 모르겠고 못해도 4~5번 봐야되지 않나 싶네요

 

얼른 개봉일이 기다려집니다


PSVITA,NEW3DS(KOR,JPN)
주로 휴대기기 콘솔만 하는 사람입니다
 [남성스타일] 400년 전통의 영국브랜드 건지울른스 크루넥 홀가먼트 스웨터 추석이벤트  

유키™ 2019-10-19 (토) 00:13
갠적으로 감성보단 작화가 기대되네요
tripASKA 2019-10-19 (토) 02:36
2달전에 봤었는데 저는 뭐 그냥 그렇더라고요. 너의 이름은 흥행했으니 따라는 해야 할 거 같고 전에 했던대로 자기 맘대로 색채 표현은 해 보고 싶고.. 이도저도 아닌 어중간한 작품같았어요. 음악도 그냥 radwimps그대로 했는데 쓰는 방법, 연출등 너무 유사했고
니부타니신카 2019-10-19 (토) 08:12
신카이 감독의 작품은 한번 봐서는 느낌이 잘 안오는 것 같긴 하죠.
몇 번 더 보면 작품 특유의 느낌이 팍 하고 꽂히는 뭔가가 있음
은하철도의밤 2019-10-19 (토) 14:23
신카이 마코토는 초기작 '별의 목소리', 근래에는 '언어의 정원' 이 제일 마음에 들더군요....
그 외의 작품은 좀 상업과 타협이 들어갔다는 개인적인 느낌....
   

애니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정보]  수정)이토인의 추천 애니.  (97) 이미지 수오미 03-25 68
[정보]  애니메이션 자막 쉽게 구하기  (22) 이미지 Briah 04-25 75
[공지]  ※ 애니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5-17 38
[렌탈상담실] 정수기 렌탈 문의합니다 (1) 렌탈상담실
37472 [일반]  하아 리제로2기 1쿨 끝이군.  이미지 냉소월 02:48 0 28
37471 [정보]  JBOX 하루동안 무료  단팥빵 02:34 0 33
37470 [음악]  타이의 대모험 10월 3일 방송 결정 (공식 PV)  人生무상 09-30 0 288
37469 [일반]  치코하니 (CHiCO with HoneyWorks) 드디어 얼굴 공개 했네요  Hummer 09-30 1 174
37468 [기타]  오앙 번개 깜놀!  (1) 생추어리 09-30 1 200
37467 [기타]  작년 3분기부터 올해 1 2 분기까지 애니중에 이건 못보고 놓치는게 아깝다 싶은 작품이 있을까요?  (6) 이미지 페이s 09-30 2 173
37466 [영상]  애니플러스에서 러브라이브 꽁짜로 풀었네요  (7) 모르지아나 09-30 2 254
37465 [일반]  하로...하로가 죽었어!(견휜ver)  이미지 ◇에오구스◇ 09-30 2 252
37464 [이미지]  열도의 은행강도  (3) 이미지 Baitoru 09-30 4 451
37463 [만화]  더위에 지친 여선배  (5) 이미지 Baitoru 09-30 3 779
37462 [만화]  소원을 들어주는 만화  (5) 이미지 Baitoru 09-30 5 383
37461 [일반]  항상 좋아하는 작품의 마지막화를 보면 너무 허전하네요[약스포]  (1) Nephew 09-30 3 332
37460 [정보]  이제 직구로 구매한 wd도 국내에서 as 받을수 있군요  (4) 이미지 붉은언덕 09-29 4 376
37459 [영상]  애니메이션 캐릭터 이름 퀴즈  나라심하 09-29 3 264
37458 [만화]  10년만에 재회  (9) 이미지 Baitoru 09-29 3 780
37457 [이미지]  어떤 게 더 좋아보이나요?  (6) 이미지 BENZ 09-29 4 580
37456 [일반]  무한열차 유포테이블 믿는다구!  이미지 BDSM 09-28 4 468
37455 [일반]  사에카노 극장판 ... 남주 잡혀사는걸로 나오네요 ㅋㅋㅋ  (5) 은하제국황제 09-28 3 442
37454 [일반]  우리나라 애니 산업 발전했음 좋겠네요.  (13) 없당 09-28 4 437
37453 [만화]  고백 만화  (5) 이미지 Baitoru 09-28 4 618
37452 [영상]  Netflix 바이오하자드: 무한의 어둠 티저 예고편...  (2) 정적 09-28 4 635
37451 [일반]  엌.....이번 분기 신작중에.....  (6) v아스트라이… 09-27 3 516
37450  넷플릭스 에서 나오는 ARKIGHT (모바일 게임 명일방주) 출시 되는건가요 ?  베이런 09-27 2 286
37449 [일반]  사에카노 극장판감상  (3) 인간롤롱 09-27 3 403
37448 [정보]  우자키 2기확정  (14) 이미지 히잉 09-27 4 775
37447 [정보]  오늘 냐에 올라온 무찌릴  생추어리 09-27 6 809
37446 [만화]  황금 유전자  (21) 이미지 Baitoru 09-27 5 1149
37445 [일반]  귀멸의 칼날(무한 열차) 얼마안남았네요  (6) 이미지 BDSM 09-27 4 763
37444 [일반]  내청코 소설 완결도 애니 나온데 까지 인가요?  (3) 나는여기있다 09-27 1 326
37443 [일반]  가끔 검색로그에 떠서 놀러왔어요  (1) 필나로 09-27 5 249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