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6/17] (연예인) 국군방송 오세인 아나운서 착한 몸매.GIF (40)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eTo마켓
 자동차업체  | 남성스타일
 보험상담실  | 대출상담실
자료공간
 공개자료실  | 추천사이트
포인트공간
 나눔이벤트  | 포인트배팅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공지사항  | 문의사항
 자주묻는질문  | 토렌트팁
 포인트적립 및 계급정책안내
   
[일반]

진짜 요즘 작가들 너무 심하다고 생각안하시나요?

 
글쓴이 : Euterpe 날짜 : 2018-08-14 (화) 20:45 조회 : 6614 추천 : 30  
요즘 작가들 휴재하는게 너무 심하네요.

그냥 밥먹듯이 지각, 휴재를 반복하는데

도대체 세상어디에 이런직업이 잇냐는 생각이 드네요.

당연히 무료로 연재하는 것은 논외입니다.
 유료화를 진행하고 연재주기를 공지하는 것은 엄연히 독자와의 약속입니다. 예전에는 출판사나 신문 등과 계약해서 플랫폼이 주된 계약의 대상이엇다면, 지금은 플랫폼이 중계역활을 하고 있죠.

독자는 당연히 제시간에 완성된 작품을 보려고 미완성인 제품을 구매하는 것이고 작가는 이를 지킬 의무가 있습니다.

주 4일 연재라고 공지를 했다면 독자는 당연히 그것이 지켜질것이라고 생각하고 돈을 쓰는겁니다. 단순히 한편을 백원에 사는것이 아니라, 불완전 제품을 완성될것이라고 믿고 100원을 투자하는것에 가깝습니다.

예전만 하더라도 극히 일부작가를 제외하고는 유료화된 작품에서 휴재, 연중은 매우 드물었습니다.
지금은 일주일에 한번 휴재를 밥먹듯이 하는 작가가 한둘이 아닙니다. 그냥 공지한줄 써놓고 휴재해도 독자들에게 욕한번 먹고 마니까 이제는 너도나도 휴재를 밥먹듯이 합니다.

자기가 능력이 안된다면 주4회 주3회라 바꿔서 하면 될것을 자기 욕심에 주5회 연재라 해놓고 힘에 부치면 휴재 반복하는것을 보면 어처구니가 없습니다.

유독 장르소설시장만 이러한 현상이 심합니다.웹툰 등을 봐도 휴재는 매우 드물며 연재약속을 안지키면 플랫폼상에서 불이익을 줍니다.

어느샌가 장르소설 작가들 사이에 휴재 그까짓거 한번할 수도 있지 이런 분위기가 퍼졌다고 생각할 수 밖에 없습니다.

이렇게 말해도 씨알도 안먹히겠지만 프로 의식을 가지십시오 작가님들. 독자들의 의식이 발전하였기에 지금 소설판이 이렇게까지 성장할 수 있었습니다. 소설보는데 돈을 쓰기 시작한 것이죠. 하지만 작가들의 의식수준은 프로는 커녕 취미수준에 머무는 것 같습니다.

스스로 반성하고 각성하십시오.

정민정이 2018-08-16 (목) 10:26
현재 한국 장르시장이 작은 시장이 맞나요?
미국,일본,중국과 비교해서 시장을 너무 작게 보는 게 아닐까 싶은데요
     
       
시즈투데이 2018-08-16 (목) 11:42
개오바입니다
전 탑급이라고 생각합니다
대한민국만큼 독자들 돈쓰기 좋게 플랫폼 잘되있는 나라가 어디있나요
     
       
시커즈 2018-08-19 (일) 03:27
미국 일본 중국과 비교하면 너무 작은 시장이 맞죠.
웹소설만 놓고 비교해도 미국 일본은 모르겠지만...중국은 규모자체가 달라요.
          
            
정민정이 2018-08-20 (월) 09:35
네 그러니깐요
세계 탑티어 그룹에 규모로만 단순비교해서 작다고 하는 게 적절한 평가냐 이거죠
공급자의 과도한 무질서를 국내시장 자생과 보호를 위해 소비자가 불편과 부당을 감수해야할만큼 작냐는 의문이 듭니다
탑티어 국가말고 장르소설이 자생하고 있는 그 외의 국가와 비교했을 때 작겠냐는 겁니다
크크다쓰 2018-08-16 (목) 14:30
작가 연재 시스템 있어야함 못지키는경우 마이너스 시켜서 해당 작가가 연재를 지키는 작가인지 아닌지 구분할수있게끔
신오서 2018-08-17 (금) 01:15
ㅋㅋ 개돼지 ㅋㅋ
나비고냥 2018-08-17 (금) 21:10
저도 그게 답답한데 다시 연재만 하면 별다른제제가 없으니 참 안타까워요
레드아테나 2018-08-19 (일) 00:32
웹툰같은 게 꼬박꼬박 잘 올라오는게 딱히 작가들이 프로관념이 뛰어난 게 아니고 닥달하는 담당자가 있기 때문입니다.
전적으로 유료연재 작가들 관리하는 담당자를 두지 않는 플랫폼의 운영 문제가 크다고 봅니다.
레드아테나 2018-08-19 (일) 00:34
그리고 독자들 댓글의 80%는 다 필요없고 연참이나 하라는 댓글이고 말이죠...
웹툰 작가한테 연참하라는 소린 못 하면서 ㅎㅎ
우리어머님 2018-08-20 (월) 11:57
요즘 작가들만 그런 건 아니고
예전부터 그랬죠 뭐

묵향만 해도..
길가던행인 2018-08-21 (화) 01:54
하지만 작가들의 의식수준은 프로는 커녕 취미수준에 머무는 것 같습니다.
동감합니다.
금전의식만 프로
EDND 2018-09-05 (수) 18:27
아니 애초에 버는돈이적은데 요구하는건 개많네 ㅋㅋ
애초에 우리나라시장은 내수가 안되는 시장이라서 이런 마이너한 소설쪽 컨텐츠는 성공하지않으면 작가가 글로 먹고살기가 힘듬 그런데 적게쓰냐니 뭐냐니 걍 ㅋㅋㅋ
처음  1  2
   

도서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2
[eTo마켓] [최저가판매] 차량용품 차량용 거치대 주차 번호판 특별 모음전! 뉴엔 06-17
24457 [일반]  책 제목 찾습니다  (2) 아르3 08:52 0 92
24456 [일반]  소설 제목을 알고 싶습니다. 도와주세요  (3) 소설좋아 06-16 0 352
24455 [일반]  탕진하는 주인공인 소설 없을까요  (2) 빅마 06-16 0 396
24454 [일반]  나관중의 삼국지연의 다이제스트 9  클매니아 06-16 0 135
24453 [일반]  주인공이 무기로 창 쓰는 소설 추천 부탁드립니다아  (29) 더블하연 06-16 2 695
24452 [정보]  (스포)사상최강의 보안관 결말 질문이요  (3) 판타지좋아 06-16 2 492
24451 [일반]  나관중의 삼국지연의 다이제스트 8  클매니아 06-16 1 122
24450 [일반]  나관중의 삼국지연의 다이제스트 7  (1) 클매니아 06-16 2 199
24449 [일반]  필요악이 주인공인 소설책있을까욘...  (3) qwdfasfq 06-16 1 427
24448 [정보]  판타지 진입 소설 제목 부탁합니다  (2) ㄹㄹ33 06-16 1 303
24447 [추천]  사상 최강의 보안관 완결났네요  (12) Sipska 06-15 4 1849
24446 [기타]  필력 쩐다 생각한 소설목록(여러분은 어떤 작품?)  (35) OkarmaO 06-15 4 1870
24445 [일반]  나관중의 삼국지연의 다이제스트 6  클매니아 06-15 1 174
24444 [일반]  나관중의 삼국지연의 다이제스트 5  클매니아 06-15 1 180
24443 [리뷰]  신대륙의 변호사, "도시 던전: 도시의 까마귀"  (9) 루카루스s 06-14 8 1517
24442 [기타]  책 거의 다 팔았네요 남은거 처분합니다  (5) 스즈카제아오… 06-14 2 1379
24441 [일반]  식극의소마가 연재완결되었네요...  (2) 파란진 06-14 1 1018
24440 [일반]  현대인이 무협에 가는 소설 최근에 뭐뭐있나요??  (4) 현미녹차티백 06-14 1 1051
24439 [일반]  나관중의 삼국지연의 다이제스트 4  클매니아 06-13 2 529
24438 [기타]  해피해피고문재단 갑자기 훅 치고 들어오네요  (4) 악덕선생 06-13 3 1529
24437 [일반]  나관중의 삼국지연의 다이제스트 3  클매니아 06-13 1 240
24436 [정보]  이계 내가 가봤는데 별 거 없더라 이용권 15개  (5) 이미지첨부 자빠트려 06-13 3 1432
24435 [기타]  큰불 작가 먼치킨 완결되었군요  (20) 꼬마098 06-13 1 1429
24434 [추천]  게임 소설 추천 부탁드립니다  (2) 거짓된진실 06-13 1 475
24433 [리뷰]  인간을 관찰한 악마의 이야기, "악마 벨페고르의 연구"  (2) 루카루스s 06-13 4 865
24432 [일반]  '록앤롤이여 영원하라'나 '더 랩스타' 같은 작품  (3) 아로에스 06-13 2 718
24431 [일반]  나관중의 삼국지연의 다이제스트 2  클매니아 06-12 1 191
24430 [일반]  나관중의 삼국지연의 다이제스트 1  클매니아 06-12 2 628
24429 [추천]  나 혼자 천재 dna 재밌네요  (10) 제롱콜라 06-12 3 1657
24428 [기타]  현계지문 웹툰만 봤는데도 재밌네요  (2) 배추경찰 06-12 2 77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