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2/20] (회원게시판) 최고의 진선미님 사진보시면서 힐링하세요 (35)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보험상담실
 공동구매  | 나눔쿠폰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추천]

문)가업을 이어라! 기프티드!

 
글쓴이 : 추영 날짜 : 2018-09-26 (수) 19:09 조회 : 1857 추천 : 5  
도서관식객님의 두 소설 추천드립니다!

개인적으로 취향이 맞네요!

있어 매우 있어!

재미가!

일독을 추천해드립니다!
진인사 대천명

물거품 2018-09-26 (수) 19:29
헐~ 가문을 이어라 작가였군요...
저는 진짜 취향아니였는데,
기프티드 아래 추천글있어서, 선작해놓았는데,
작가 알고 방금 선삭...

가문을 이어라 보면,
망상으로 지문채워가는 거 도저히 적응못하겠더라구요.

진짜 취향 많이 타는 스타일이라고 생각하네요.
     
       
이러꿍저러꿍 2018-09-27 (목) 13:16
저는 반대로 기프티드 읽고 가문을 이어라 찾아 봤는데 이삼회 보다가 가문을 이어라는 바로 선삭했네요
같은 작가가 썼다고 생각 못할만큼 다른 소설이니 기프티드 선삭 마시고 한번 읽어보세요 강추합니다
thinner 2018-09-26 (수) 19:41
저도 가업을 이어라는 안맞는데 기프티드는 좋았어요 ;)
Oneday 2018-09-27 (목) 00:22
저도 두 작품을 재미있게 읽긴 했는데, 위에 두 분 말씀에도 공감합니다.

 맞지 않는 옷을 입었다는 생각을 가장 첫 번째로 했었으니까요. 대화가 통통 살아있다(?)는 느낌은 그대로 느껴지는 데, 정작 그 전개는 맞지 않는 옷을 입은 것처럼 제대로 살리시지 못한다 느꼈습니다. 이 때문에 진부하다는 표현이 떠오르기는 하는데, 그거는 좀 맞지 않는 단어인 것 같네요.

 그래서 기프티드를 보고 가지게된 기대심리를 그대로 끌고가기엔 아쉬움이 남는 작품인 것 같습니다.
도서관식객 2018-09-27 (목) 13:16
추천 감사합니다. 취향에 맞으시다니 다행입니다!!

앞으로도 좋은 말씀이든 쓴 말씀이든, 감사한 마음으로 귀기울여 듣겠습니다!
꼼방 2018-09-27 (목) 18:08
기프티드는 저도 잼있게 보고 있습니다.
   

도서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1
23511 [기타]  킹콩이 실제 존재하지 못하는 이유  스샷첨부 바람의명 10:48 0 97
23510 [일반]  약스포) 강승환의 대윤회전생  (1) gfbjk 04:18 0 333
23509 [일반]  오직 불교만이 진정한 종교라고 외친 '멋진 신세계'의 작가 올더스 헉슬리  (1) 순수의식 01:45 2 398
23508 [일반]  요즘 전독시보다 동인녀 삘이 더 나는 글이 있죠. 내스급.  (1) 무면허라이더 00:46 0 445
23507 [기타]  판타지 소설에서 이해안가는 설정  (15) 교미더머니 02-19 1 784
23506 [일반]  어떤 강아지의 시간  순수의식 02-19 0 268
23505 [기타]  요즘 은둔형 마법사를 읽고 있는데 주인공 진짜 불쌍하네요  (7) 수학왕 02-19 1 960
23504 [기타]  예전에 토렌트로 txt 책들 받은거 리디북스로 읽으면 문제생기나요?  (3) airjorda 02-19 0 656
23503 [기타]  전문가 물 중에 추천할 거 있을까요?  (6) mazeo 02-19 0 491
23502 [일반]  요즘 소설들은 흐름이 어떻게 되나요?  (4) 내일만은 02-19 0 528
23501 [일반]  야왕성귀남 완결까지봤습니다.  (9) 까탈린그리드 02-19 0 782
23500 [기타]  독서용 조명스탠드 뭐가 좋을까요?  (6) 참된자아 02-19 0 334
23499 [일반]  암흑의 대마법사 시리즈 보신분들?  (2) 산사춘1 02-19 1 324
23498 [기타]  글쓰는 사람 입장에서 시스템창 고민  (36) 백설화향 02-19 0 837
23497 [추천]  회귀자의 그랜드슬램 재밌네요 ㅋ  (13) 제롱콜라 02-19 0 854
23496 [일반]  무협중에 여러 파벌들이 대립하는 작품  (5) 쵸파쵸포 02-19 0 590
23495 [추천]  화장실대공자 추천합니다  (5) 피오노 02-19 2 883
23494 [일반]  광악 이작가분 글은 다 연결되나요?  (5) ㅁㄴㅇ라ㅣ머… 02-18 0 765
23493 [일반]  강승환작가님의 신작 대윤회전생.. 역시 강승환 답더군요  (8) 고고한사람 02-18 2 1193
23492 [기타]  무한공포 비슷한 소설??  (3) 칼쓰마김 02-18 0 363
23491 [일반]  진짜 취미생활에서도 스트레스 아예 안받기도 힘드네요 ㅋㅋ  (7) 리안하연 02-18 0 1069
23490 [리뷰]  약간 애매한 리뷰 천만 배우,만렙 러브 테크니션  한방안샘 02-18 0 447
23489 [일반]  러시아 소설 추천해주세요!  (10) Salinger 02-18 1 384
23488 [일반]  무신귀환록을 계속 읽어야 하나 고민입니다..  (5) 노래가좋앙 02-18 0 510
23487 [기타]  링같은 소설칙 없나요?  (1) 아이유넘 02-18 0 193
23486 [리뷰]  나만 캐쉬상점 쓴다 소감입니다~ ★★★☆ (5) 로묘7 02-18 0 700
23485 [일반]  문피아교환  eoeoeoeo 02-18 0 269
23484 [정보]  쥬논작가님의 하라간 완결났습니다.(스포주의)  (14) 고고한사람 02-18 2 1246
23483 [기타]  옴니버스 무협소설 추천해 주세요  (7) 교미더머니 02-18 1 405
23482 [기타]  요즘 판타지 소설에 게임시스템을 보면서 생각난 것중하나.  (8) kivalan 02-18 1 759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