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0/17] (엽기) 쇼핑몰 사장의 살해협박.jpg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무한전생-망나니 찬석의 아이러니(약스포...?)

 
글쓴이 : VanGo 날짜 : 2018-10-05 (금) 21:02 조회 : 2473   
무한전생시리즈를 보면 주인공은 항상 오토(...)를 키우려고 했습니다.
하지만 모두 실패했죠.

무림의 사부-'제자를 키우면 편해질거야. 제자가 밥도 하고 내수발은 다 들게해야지' 라고 시작함 
              제자몬1,2 탈출
              제자몬 3,4결혼 & 육아지옥 떠넘김
              마지막은 제자몬 1,2,3,4 모두가 선계에서 주인공에게 일을 떠넘기는 수준까지 되버림
              (이건 좀 가물가물 하네요)

            제자몬 1,2,3,4 모두 실패

히어로 - 초딩때부터 동생을 말 잘듣게 조련합니다.
          더불어 부모님께도 주인공을 포기(?)하도록 서서히 적응시키죠.
          주식투자로 모은 100억통장을 대학자퇴하면서 보여주고 니트라이프를 즐기려는 찰나...
          동생몬(히어로)가 사건사고를 몰고옴
          어머니가 장가보내기위해 프린세스메이커를 현실버전으로 실행함
          설상가상으로 동생몬이 식물인간이 되면서 주인공이 정체를 드러냄
          복수+회사창업+정치에 엮임
         
         동생몬 실패

스페이스니트 - 여주인공을 만나 구릅니다.
                 사이키온 조작능력 + 안티사이킥 으로 겁나 비싼 몸이 되어서 여주인공이 거대세력이 되기전까지 쉴수있는 몸이 아님
                 책사를 구해와도 주인공이 머리굴릴일은 꼭 생기고
                 무력행사도 주인공이 핵심이고
                 심지어 정치관계일도 주인공이 머리써야함.
                 결과적으로 오토고 나발이고 에필로그 전까지 대차게 구름

                 그냥 실패


근데 말입니다. 이번 망나니 시리즈에는 오토가 있어요.
그것도 주인공은 기억도 못하는 수십년치 내공의 회귀오토 주상전하가 있어요.
근데 주인공은 그걸 모릅니다.
거기에 이번생은 주인공이 최종목적(양반척결)을 가지고 행동하기에 알아서 구릅니다.

편하게 살자고 작정하고 오토를 키우면 모두 실패
활기차게 살아보려하니 이때는 오토가 있음

이시리즈 주인공은 편할일이 없네요.  
                 

         
123
VanGo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수호가드 2018-10-05 (금) 21:15
추천 1빠
하반신은친일… 2018-10-05 (금) 21:39
크.... 대단한 통찰력입니다.
dodooda 2018-10-05 (금) 21:51
무한전생 시리즈는 하나하나가 장편인데, 주인공 성격 똑같고, 사건진행도 비슷비슷해서 무림사부만 보고 나머지는 다 중도하차.
     
       
모카실버 2018-10-05 (금) 22:17
주인공이 같은 사람인대 성격 같죠
     
       
armyman 2018-10-06 (토) 22:25
4편의 주인공이 같은 사람인 소설인데 4편 모두 주인공이 같다는 걸로 까면 어떻게 하죠?
          
            
dodooda 2018-10-06 (토) 22:41
까는 것이 아니라 감상평입니다. 매력적인 성격도 아닌 무기력한 주인공에 같은 패턴으로 진행되는 사건에 끌려다니는 주인공을 3편 내내 보고 있으면 이걸 왜 보나 싶은 거죠.

 무한 전생으로 인해 정신이 불안정한 데다 권태까지 느끼는 주인공인데 일관적인 성격을 가져야 한다는 법도 없고, 이번 생은 열심히 살아볼까? 하면서 살 수도 있는 건데 그냥 3편 내내 똑같은 패턴을 가져간다는 것이 더 이해가 안감.
               
                 
싸리비 2018-10-07 (일) 00:23
망나니는 달라요

독을 품고 양반 전체를 향한 복수의 칼을 갈죠

초반 쪼매만 넘기면 되요
               
                 
armyman 2018-10-07 (일) 12:35
엥? 다른데요 글을 까시려면 다 읽고 까셔야죠. 안본 거면 말을 말고요
그리고 이번 생은 열심히 살아볼까 하면서 살 수 도 있는 걸 벌써 옛날에 다 해본거고요
그런 동기부여조차 마모돼서 그저 출생상황에 맞게만 살던게 주인공입니다
근데 그런 삶을 보내는 걸 참는 것도 한계가 있는게 주인공이고요 그게 폭발한게 이번 삶입니다
이번 삶은  전생때마다  참아왓던 부조리에 대한 분노를 폭발시키는 거에요
               
                 
삶은달걀O 2018-10-08 (월) 01:18
네 그래서 이번시리즈는 다릅니다
전엔 수동적이고 대충대충산다면
이번건 초반부터 이번생은 그냥 미처날뛰어보자면서 미처날뜁니다
Lightt 2018-10-05 (금) 22:05
망나니는 주인공이 뭔가 할 의지가 있죠
뚜데시마 2018-10-05 (금) 22:16
무기력한 쥔공으로 이야길 끌어가는게 좀 억지스런 부분이 많아서 무한시리즈는 죄다 중도하차했는데 요번 망나니는 좋네요 살인독재자느낌도 쬐끔나고 ㅎ
fghdx 2018-10-05 (금) 22:27
다음배경은 어디일지 궁금하네요 판타지일라나 아니면 헌터물?
     
       
글쓴이 2018-10-05 (금) 23:24
예전에 어떤시리즈 인지는 모르겠는데
작가양반이 언급한게 몇개있죠
무한전생 에고소드
무한전생 오스트랄로피테쿠스
무한전생 삼대독자 등등
곱슬머리군 2018-10-05 (금) 22:35
완결을 기다 리고 잇습니다. 하하하하하
에그드랍 2018-10-06 (토) 05:16
무림 사부 = 이건 제자 1234 다 무공을 전폐하고 회수해야 하는거지 호구인듯.
요약만 읽어도 암 걸리겠네... 발암물 낙찰.

히어로 = 부모라고 휘둘리고 동생한테 발목 잡히고...
아 이것도 요약만 읽어도 암 걸리겠네...역시 발암물

스페이스니트 = 이건 내용을 봐야 할듯. 여쥔공이 그런 모든 고난을 감수할만큼 쩔고 착하며 이쁘냐?
다른 발암은 안 유발하냐? 이게 문제일듯 하지만 그래도 발암물인 조짐이...



아니 이 광악 작가는 살인독재자에서는 션~~ 하게 쳐죽이더니
일반 연재에서는 발암물을 써대는듯?

그냥 션~~~ 하게 다 쳐죽이고, 미리 조짐 일어나면 알아서 다 막는
먼치킨물하나 써주지... 필력도 좋던데...
     
       
글쓴이 2018-10-06 (토) 06:52
무한전생 시리즈 네개 다 안읽어 보신듯 합니다.
광악작가거는 다 시원시원한 맛에 읽지요
주인공 성격상 발암이 진행안되요.
          
            
에그드랍 2018-10-09 (화) 15:07
심각하게 묻는데,
왜 무림 사부에서는 제자 1234
다 무공을 전폐하거나 회수안합니까?
그 자체가 발암인디...

기멸사조는 대역죄로
내공 폐쇄(단전 파괴 등)는 기본으로 가져가고
작게는 단근절맥 (근육, 맥을 자름)
적당하게는 일부 사지 절단 (팔이나 다리를 자름)
크게는 죽여버립니다.

이게 아닌데 어찌 발암이 아닐 수 있는지 의아합니다...

아 그리고 이게 심하지 않은 처벌입니다.
무림 시대는 이런 수준의 처벌이 기본이라.
               
                 
글쓴이 2018-10-09 (화) 15:19
주인공 제자들이 무협클리세에 맞고 나갑니다

첫째는 사부수발 잘들게 하려고 완전 정의롭게 키웠습니다.
근데 밥반찬 사냥하러갔다가 마교?에게 쫓기는 미소녀를 구하고, 모험에 엮이다보니 10년은 훅 가버리죠.
정통무협 주인공 처럼 3처4첩에 정파명사가 됩니다

집앞에 굴러온 사파나부랭이였던 둘째는 사부가 번뇌를 날려버려 현자타임을 유도한는 마공을 익히게 합니다.
너 이거 익히면 강해진다. 그러면 나가라!
인데 막상 강해질수록 욕구가 사라지니 수발만 들게되죠. 맞는건 싫으니까.
근데 이것도 사파미녀(+요녀)가 채갑니다.
역시나 사파의 명사가 되버리는 둘째.

셋째, 넷째는 사부가 결혼하면 안나가겠지 하고 결혼시키지만 후폭풍이 육아지옥으로 돌아옴

이런 전개라서
사실상 무한전생자도 컨트롤 못하는 인적투자의 현황보는 느낌이죠
                    
                      
에그드랍 2018-10-09 (화) 20:12
사이다 물로 갈려면
1 -> 미소녀를 구하고 모험에 엮여 안들어오면 빠르게 추적해서 무공 회수
(단전 폐쇄 + 단근 절맥)
2 -> 빠르게 사파 미녀 처단 + 무공 회수 (단전 폐쇄 + 단근 절맥)

3 / 4 => 기멸 사조로 무공 회수 (단전 폐쇄 + 단근 절맥), 아이는 고아원 이나
지옥 수련 하는 곳으로 보냄

아마도 첫째 제자만 엄히 다스리면 두째 이후가
저런 볍신 뻘짓, 사부를 능멸하지는 못합니다.
기강이 바로 서니까.

아 스토리를 보는 것만으로도 속이 션함~

시원시원하다는 이야기와 다르게
다른 이의 다른 글을 봐도 고구마물이라는 이야기가 맞다고 봅니다.
     
       
공숲 2018-10-07 (일) 01:23
고도로 발전된 사회에 환생하는 빈도가 매우 낮다고 합니다.
보통은 망나니의 배경이 되는 조선시대같이 중세시대 초기에서 말기까지의 사회에 환생하는 빈도가 매우 높고
선사시대도 제법 높은편이라는 설정이죠.
거기에 초능력같은 신체적 우수성을 가지는 경우는 거의 없는편.
그래서 되도록이면 참고 사는걸 목표로 하지요.
내동생 히어로나 스페이스니트도 그래서 어느정도 참고 사는것일 뿐 열받으면 손을 쓰긴하는데
고도의 정보사회의 장점인 엄청나게 빠른 정보전파력 땜에
이리치이고 저리 치이는 것일뿐
주인공은 미래사회를 더 좋아하는 성향입니다.
망나니처럼 몸쓰는거 매우 싫어함
정민정이 2018-10-06 (토) 08:10
듣고보니 작가님이 이번작은 나름 구성에 애썼네
그때그사람 2018-10-06 (토) 11:22
무한사부는 진짜 보다가 내가 참고 보고 있구나라는 생각이 들어서 접었죠. 개답답한 전개...

히어로랑 스페이스는 못봤는데 망나니정도로 시원시원한가요?
     
       
글쓴이 2018-10-06 (토) 16:56
히어로는 거의 역갑질물에 가깝고
스페이스는 여주인공 세력에서 퀘스트&클리어의 연속에 가깝죠.
시원시원한건 개인따라 다른점이라서 장담은 못 드리겠네요
     
       
에그드랍 2018-10-09 (화) 15:12
아 제 생각이 맞군요.

윗 댓글에도 썼네요.

무림 사부 = 이건 제자 1234 다 무공을 전폐하고 회수해야 하는거지 호구인듯.
요약만 읽어도 암 걸리겠네... 발암물 낙찰.


제자 1234 죄다 무공을 전폐하고 회수해야 사이다 물...
주테카 2018-10-06 (토) 12:31
무림사부는 저도 하차
그 이후 작들은 다 봄
Astarote 2018-10-06 (토) 14:45
ㅋㅋㅋㅋㅋㅋㅋ 생각해보니 진짜 그러네요ㅋㅋㅋ
양연 2018-10-06 (토) 15:00
무한전생은 주인공 캐릭터에 감정이입하면 지는겁니다.
주인공에 동화되서 무쟈게 귀찮고 짱나게 되서 결국 접는 사람 많아요.
전체적으로 보세요.ㅋㅋㅋ 주변인물들도 좀 보고.
     
       
에그드랍 2018-10-09 (화) 20:15
보통 읽는 사람은
근데 주인공을 따라가지
주변 인물에 감정 이입을 하지는 않습니다.

이미 그런 식으로 읽는 이가 조절해야 한다면
대중적인 인기는 없는 것이고,
어떤 면에서, 대중적인 재미를 추구하는 판무로는 맞지 않는다고 볼 수 밖에요.
          
            
아침에바나나 2018-10-10 (수) 10:44
저도 동감합니다. 모든 소설은 주인공에게 집중하게 되죠 주인공이 왜 주인공이겠어요 극을 이끌어 나가니 주인공이죠
sd2380 2018-10-06 (토) 17:28
인터넷 연재글 홍수속에서 적당히 웃으면서 읽을수 있는 글이라고 생각하네요.. 심각하게 생각하지말고 읽으면 어떤 글보다 재미있다고 봅니다.
광92 2018-10-08 (월) 00:31
대여가 아니라 왜 소장으로 구입했는지 지금도 후회되는 작품 중 하나.
towoka 2018-10-09 (화) 18:04
다들 안좋은 이야기가 많군요
전 다 구매해서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아모데 2018-10-10 (수) 23:05
적당히 고구마랑 방지턱이 있어야 소설이 재미있지 죄다 사이다면 투명드래곤을 읽지 뭔 ㅡㅡ;; 다 때려부수는 소설 읽으면 되는거지 뭐자꾸 고구마라고 그럼 걍 투드 읽으세요
성군 2018-10-11 (목) 00:43
무한전생시리즈 말고 '살인독재자' 가 참 화끈했는데
     
       
글쓴이 2018-10-11 (목) 00:48
국주는 진짜 쩔어 줬죠.

복음행도 좋았네요
해탈멀 2018-10-11 (목) 02:03
이거 전작 안봐도 상관 없나요
     
       
글쓴이 2018-10-11 (목) 02:08
네 상관없어요.
시리즈 인데
전생간에 시간 관계는 없습니다
체중감량 2018-10-11 (목) 18:03
이런 통찰력이라니 ㅋㅋㅋㅋ
진짜 그러네요 오토 키우려고하면 실패하고
적극적으로 일좀 해보려니까 전생?에 키워둔 오토가숨어있고 ㅋㅋㅋㅋㅋㅋㅋ
에그드랍 2018-10-11 (목) 18:42
광악님 이 글 보실텐데,

시원시원한 먼치킨물,
살인독재자 같은 스타일 하나 써주시면 좋겠습니다.

발암물 좀 그만...
주인공 볍신은 이제 그만...

그렇게 좋은 능력 가지고 삽질 할 이유가 없는데 삽질을
억지로 만들어 시키는 느낌...

막말로 무림편만 해도 그냥 다 쳐죽이고,
제자 1만 기멸사조로 무공 전폐하고 단근 절맥하면
제자 2/3/4가 저따위로 못함.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1
22411 [기타]  배가본드나 미야모토 무사시 소설을 잘 아시는 분 계신가요?  Horro 10-16 0 86
22410 [기타]  좀비물 좋아하심 이것도 보세요  (2) 러시얜캐쉬 10-16 1 230
22409 [일반]  주인공 성격 어떤게 좋으세요?  (9) 오리둥절 10-16 0 135
22408 [기타]  마행처우역거 구매 하다가 같이 산 업키걸 다 봤네요. [냉무]  (3) 너우다 10-16 0 175
22407 [일반]  세계로간다가 카페로 간다네요  (10) Nesta13 10-16 0 514
22406 [일반]  라이트문예 나와 그녀의 왼손 리트윗 이벤트중  (1) 스샷첨부 가루가루열매 10-16 0 88
22405 [일반]  옛날 무협 소설인데 제목이 기억이............  (8) 오늘봐 10-16 0 326
22404 [리뷰]  내가 만드는 탑스타......  (7) noodles 10-16 0 632
22403 [정보]  시리즈 앱 서인하 작가 지금출세하러 갑니다. 이벤트 중이네요  (5) 배로갚음 10-16 1 383
22402 [일반]  [스포]갓 오브 블랙필드를 읽는 중인데..  (5) ポロリン賢 10-16 0 444
22401 [일반]  파워 밸런스 맞는 소설 추천 좀..  (4) Xephy 10-16 1 501
22400 [일반]  채널마스터 결말 기억나시는분 있나요?  (1) 여포 10-16 0 234
22399 [일반]  카카오는 선택 실패하면 짜증나넹오  (9) tyche121 10-16 1 689
22398 [리뷰]  우진 작가의 '다시 태어난 베토벤' 추천 ★★★★☆ (10) mazeo 10-16 0 662
22397 [일반]  내 딸 드래곤 2부 설정중에 궁금한 게 있어서요.  지렁이 10-16 0 251
22396 [기타]  예전에 재밌게 읽었던 작품을 찾고 있습니다. 도와주세요 ㅠㅠ  (7) 88888888 10-16 0 636
22395 [일반]  쉘터물을 추천해주세요  (6) 토키토키요 10-15 0 744
22394 [추천]  문퍄 현실 부조리 반영 사회생활 무협 홍보합니다.  (3) 조자룡1 10-15 1 543
22393 [일반]  문퍄 신간중에 추천 좀 부탁드려요  (6) 롸도르 10-15 0 588
22392 [정보]  네이버 시리즈 포츈쿠키 이벤트 하네요.  (5) 책벌레2 10-15 3 536
22391 [기타]  탑매는 진짜 지금까지 나온 떡밥만이라도 후다닥 해결하고 완결해줬으면...  (3) 글검 10-15 0 826
22390 [일반]  오래된 판타지인데, <빛의 검> 기억하시는 분?  (6) 자유종 10-15 3 464
22389 [일반]  종교적인(신,성자,성녀,신성시스템등..)게 주가되는 소설 있을까요.  (8) 망구스21 10-15 1 465
22388 [리뷰]  지갑송 작가의 (별을 그리는 프로듀서) ★★★☆ (4) mazeo 10-15 2 982
22387 [일반]  내상 치유할 다 쳐죽이는 판무 추천...  (9) 에그드랍 10-15 0 1243
22386 [추천]  페이트 게이머 나이트 - 쇼타 에디션 (19금팬픽&영문)  (24) 무명암 10-15 1 815
22385 [리뷰]  (스포 유 여러 스포 유)최근 본 몇몇 소설  (23) 네피르 10-15 8 1745
22384 [일반]  수위 높은 판타지 소설좀 추천해주세요  (12) 달호랭이 10-15 0 1078
22383 [추천]  문피아 '삼국지 - 패왕지략' 추천드립니다.  (10) 윙윙 10-15 3 975
22382 [일반]  회귀, 상태창, 빙의, 소설 속, 게임 속 이런 거 말고 추천해 주세요.  (7) 자유종 10-14 2 574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