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2/17] (기타) 서울대에서 A+를 받는 비법 (143)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리뷰]

문피아 '이과생 둘이 회귀했다' 리뷰

 
글쓴이 : 루카루스s 날짜 : 2018-10-10 (수) 19:17 조회 : 2393   
안녕하세요. 오랜만에 또 리뷰글 작성해봅니다.
오늘 리뷰할 작품은 하이후 작가님의 이과생 둘이 회귀했다

제목에서부터 알 수 있듯이 회귀물입니다. 
30살 동갑내기 친구인 두 주인공이 함께, 
10년 전으로 회귀를 하고 큰 꿈을 이루어나가는 전형적인 회귀물이죠.
현재 54편 분량입니다.

실제 친구 사이에 있을 법한 대화들을 개그 소재로 활용하며,
잔잔한 웃음과 친근감을 줍니다.

이 소설의 최고 장점이라고 하면, 현실반영이 아닌가 싶습니다. 
주인공을 무조건 도와주는 조연이 아니라 잡아먹으려드는 조연들,
무엇이든 척척해내는 주인공들이 아니라 실수하며 배우는 주인공들이
매력적인 캐릭터로 작용하죠.

반면에,  글이 점점 진행될수록 초반부의 매력이 사라지고,
뻔한 회귀경영물처럼 되어지는 느낌입니다. 
개그코드도 사라지고 글이 무거워졌습니다.
마지막으로 비정기연재라 연재일이 들쭉날쭉한 점이 가장 큰 단점입니다.

간단정리

장점
-현실반영 친구케미
-시행착오 주인공
-마냥 착하지 않은 조연

단점
-비정기 연재
-글의 점점 무거워짐

그럼, 이상으로 리뷰를 마칩니다.
많이 읽고 있기는 한데, 리뷰글 쓰기가 왜 이리도 힘들까요..


이과생 둘이 회귀했다 포탈

-Stand beyond the legend

우비11 2018-10-10 (수) 21:50
실제로 동업하면 한명이 나머지 한명을 사기치는게 일상사인데..예외로 엘지빼고는 동업으로 유명한 기업.. 모르겠네요
     
       
cirino 2018-10-11 (목) 01:02
다 똑같죠.
엘지도 결국 떨어져 나갔죠.
삼성 이씨 일가가 뒤통수 친 이야기는 유명하고요.
아이티만 해도...
애플 마소 다 뒤통수친...
          
            
주테카 2018-10-11 (목) 16:49
LG랑 GS는 뒷통수가 아니죠
창업자에서 2세대까지 동업 잘했어요
그 다음 3세대가 물려받을 상황이
되니깐 여의치 않아서 갈라선거죠

갈라 설때도 특별한 잡음 없이
헤어졌어요
     
       
글쓴이 2018-10-11 (목) 08:38
주인공들 우정이 변치않기를 ᆢ
대왕고래 2018-10-10 (수) 22:28
읽으면서 너무 많은 것을 표현하려고 하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들었던 소설입니다.

현실반영도 좋지만 하나하나 너무 많이 표현하려하니 진도가 안 나간다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적당히 쳐낼건 쳐내고 좀 더 속도를 내었으면 좋겠네요.
     
       
고얌이 2018-10-10 (수) 22:48
의견 감사합니다.
꼭 참고해서 글을 쓸수있도록 하겠습니다.
     
       
글쓴이 2018-10-11 (목) 08:38
전개가 느린 점. 공감합니다.
   

도서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1
22926 [정보]  네이버 학사신공 이벤트하네요  스샷첨부 okinawa 02:05 0 34
22925 [일반]  현대에서 이세계 차원이동 만화 추천  (3) 거울왕 12-17 0 259
22924 [정보]  헉... <악인지로> 쓴 하성민님이 신작 내셨네요.ㄷㄷ  (6) 무명암 12-17 1 422
22923 [일반]  옛날 게시판 보다가 고였다 못해 썩은 형들 도움이 필요해~요  (2) 하이브로 12-17 1 270
22922 [기타]  판타지 소설 제목 찾습니다.  (1) 글검 12-17 0 211
22921 [기타]  ..  (3) qazwsxwd 12-17 0 297
22920 [기타]  어...? 전생자 유료연재 시작했었네요?  (4) 파인드패닉 12-17 1 708
22919 [추천]  <사상 최강의 격투가>, 옥타곤의 왕자 작가님 신작인데 꿀잼이군요.  (8) 무명암 12-17 3 651
22918 [추천]  네이버 시리즈 갬블링 1945 추강합니다!  (5) 추영 12-16 0 939
22917 [일반]  몰아보니 또 볼 만 하네요... <소설 속 엑스트라>  (14) 무명암 12-16 1 1057
22916 [기타]  장르물 보다 현자타임/내상 온적 있으신가요?  (21) 밤하늘달별 12-16 0 841
22915 [일반]  정구의 블랙헌터  (23) addkfj 12-16 3 1354
22914 [일반]  하면서 써야 할 곳에 하면이라고 하는 놈들 왜 이렇게 많아졌죠?  (31) 진옥 12-16 5 1040
22913 [일반]  사상 최강의 만담가  (16) Marilyn 12-16 0 1493
22912 [일반]  노인의 전쟁 봤습니다.  (12) 까탈린그리드 12-16 0 909
22911 [일반]  예전에 나왔던 게임소설인데 제목좀 알려주세요..  (4) 오루크 12-16 0 643
22910 [리뷰]  구매한 문피아 유료작품 25편 간단리뷰(1-25)  (17) 루카루스s 12-15 16 2004
22909 [정보]  문피아 리뉴얼 퀴즈 500골드 이벤트  (6) 루카루스s 12-15 8 893
22908 [리뷰]  해골병사는 탑을 오른다..상당히 기억에 남을 것 같습니다.  (6) 이득이여 12-15 1 1387
22907 [일반]  박스오피스 작가 신작 [갬블링 1945] 좋네요.  (4) 브레이니악 12-15 1 1107
22906 [일반]  저도 문피아 무료 소개  (8) 물거품 12-15 4 1224
22905 [리뷰]  문피아 무료 리뷰  (4) Rudera 12-15 4 1208
22904 [정보]  최근에 수입된 선협물 <선역仙逆> 및 작가에 대한 잡다한 정보  (10) 무명암 12-15 5 1055
22903 [정보]  디씨에 올라온 웹소설 작가의 팁  (6) 무면허라이더 12-15 4 1774
22902 [일반]  소설 제목 찾아요  적생화 12-15 0 201
22901 [일반]  미궁물 추천해주실수 있나요?  (9) 하얀동심 12-15 0 552
22900 [정보]  킬더 히어로 리디 포인트 백 대여  에그드랍 12-15 0 278
22899 [추천]  기적의 소환사 볼만하네요~[카카오페이지]  (1) 경훈이다 12-15 0 693
22898 [기타]  디다트는 웹소설 최적화 작가가 아닐까요?  (18) 아침에바나나 12-15 6 1421
22897 [추천]  (문피아무료)쉽게 잡히지 않는 구울이야  (9) 이슬처럼 12-15 0 79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