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4/26] (블박) 블박운전자 센스 (106)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eTo마켓
 자동차업체  | 남성스타일
 보험상담실  | 대출상담실
자료공간
 공개자료실  | 추천사이트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공지사항  | 문의사항
 자주묻는질문  | 토렌트팁
 포인트적립 및 계급정책안내
   
[추천]

오랜만에 발견한 정말 재밌는 미궁탐색물 <늑대는 잠들지 않는다>

 
글쓴이 : 무명암 날짜 : 2019-01-28 (월) 20:02 조회 : 5809 추천 : 11  
늑대표지.jpg




키워드 : 정통판타지, 미궁탐색, 마검사(검+마법), 연애요소 거의 제로, 출간작(무료열람가능), 일본어



간지폭발하는 노기사를 주인공으로 내세운 

멋진 정통판타지 '변경의 노기사'를 쓴 지원BIS작가가 신작을 냈습니다.

제목은 <늑대는 잠들지 않는다 / 狼は眠らない>.

미궁탐색물인데 정말정말 잘 썼네요. 

분량이 엄청난데도 눈을 뗄 수가 없어서 잠도 잊어가며 다 읽어버렸습니다.


주인공인 미궁탐색자 레칸(29세, 외눈)은 

어느날 이계로의 통로라 불리는 '검은 구멍'과 조우한 뒤 

더욱 더 강해지고자 훌쩍 뛰어듭니다. 

그런 그가 새로운 세계에서 벌이는 모험과 성장의 이야기예요.



내용구성은 미궁탐색 30%, 배움과 교류 & 성장 30%, 

여러 세력의 암투에 관련된 내용이 20%, 일상 및 설명이 20% 정도.

각 요소가 따로 놀지 않고 조화를 이루며 잘 어우러져 있습니다.

문체도 굉장히 간결하고 함축미가 있어서 

술술 읽히면서도 가슴 속 깊이 와닿는 울림이 있어요.


지금까지 공략한 미궁은 총 세 군데.

미궁은 저마다 특색이 있고, 비밀이 있어 '모험'하는 즐거움이 있습니다. 

탐색과정은 철저하게 선택과 집중의 묘를 살리고 있습니다. 

불필요한 부분은 과감하게 요약하고, 중요한 부분은 매우 세밀하게 묘사합니다.

단순한 탐색에 그치지 않고, 미궁을 둘러싼 인간군상들의 욕망과 꿈이 뒤얽히며 

다채로운 에피소드를 자아내기 때문에 지루해질 일도 없습니다.



주인공 '레칸'은 이계출신이 가지는 이점이 몇 있고, 

타고난 전투감각과 풍부한 미궁공략 경험을 풀로 활용하며, 

무엇보다도 미궁탐색에서 삶의 보람을 느끼는 중증 미궁애호가라서 

미궁에 갈 때마다 압도적인 성과를 내며 급성장을 거듭합니다. 

칼이 주무기이지만, 좋은 스승을 만나 마법도 익혔고, 약학에도 뛰어난 솜씨를 자랑합니다. 

칼 밖에 모르던 레칸이 새로운 세계에서 스승을 만난 뒤 자신의 마법소양을 발견하고 

차근차근 마법을 익히며 강해지는 과정이 또 하나의 볼거리죠.


단점도 물론 있습니다. 

주인공의 제자인 '에다'가 초반에 암을 좀 유발합니다. 

하지만 그런 아픔을 거쳐 성장한 뒤로는 멋진 소녀가 되니 안심해도 됩니다.

그리고 정치적인 설명이 좀 장황하고 늘어지는 경향이 있긴 해요.

여러 세력의 역학관계, 암투, 그 배경이 된 역사적 사건들, 

조직 내 계파간의 갈등과 정치적 알력 등등... 

작품에 깊이를 더하고 현실미를 살려준다는 점에서 장점이 되기도 합니다만 

가끔은 지나치다 싶은 순간도 있습니다. 



그래도 그런 사소한 결점들은 신경쓰이지 않을 정도의 수작입니다.

한동안 영어소설 파느라 일본작품을 거의 안 봐서 앞으로 한두달은 

그동안 쌓인 일본의 연재물들 쭉 읽으려고 마음먹고 있었는데 

이거 읽고 나니까 다른 작품들은 성에 안 차서 도무지 읽히지가 않네요.

분량도 많고(약 120만 자), 연재도 빠르니까 

일웹소설, 특히 미궁물에 관심있는 독자라면 강력하게 추천합니다.^^





푸랑쇠 2019-01-28 (월) 20:26
가장 큰 단점은 번역
     
       
글쓴이 2019-01-29 (화) 14:26
우리나라 독자들에게도 꽤 잘 먹힐 내용이니 조만간 정발되지 않을까 예측하고 있습니다.ㅎㅎ
우유미우 2019-01-28 (월) 20:35
아....일본어.......ㅠㅠ
     
       
글쓴이 2019-01-29 (화) 14:26
잉여학개론 2019-01-28 (월) 20:44
큿소... 니/뽄/어/
     
       
글쓴이 2019-01-29 (화) 14:27
오후의녹차 2019-01-28 (월) 21:00
오, 재미있을 것 같네요.
추천 감사합니다.
파파고+구글번역기 콤보 돌려야겠군요. ㅎㅎㅎ
스크롤 내려 보니, 1월 16일 이후는 외전만 올리는 것 같은데 혹시 완결된 소설인가요?
     
       
ポロリン賢 2019-01-28 (월) 22:33
연재중이고 다음화는 2월 2일에 올린다네요.
          
            
오후의녹차 2019-01-29 (화) 19:12
연재 주기보면 시작부터 지금까지 거의 일기급인데 마침 쉬어가는 모양이네요.
알려 주셔서 감사합니다.
     
       
글쓴이 2019-01-29 (화) 14:29
재밌게 보시면 좋겠네요.
내용은 이제 중반부 지나가는 정도가 아닐까 싶습니다.
아직 안 풀린 떡밥이 많고, 그 중 메인에피소드급만 두셋 정도는 남아 있어서
앞으로도 갈 길은 한참 남아 있을 것 같아요.
          
            
오후의녹차 2019-01-29 (화) 19:11
앞에 몇 편 봤는데, 주인공이 수 km 반경의 생명체 탐지 능력을 가졌네요. O_O
그거 말고도 전투에 유리한 스킬을 여럿 가졌던데, 세계관 최강자급인가요?
바닥이 어떻게 생겼는지 보이지도 않는 컴컴한 수직 동굴에 냅다 뛰어드는 패기하며. ㅎ
전작 믿고 달려 보겠습니다. ^^
               
                 
글쓴이 2019-01-29 (화) 19:52
최상위급이긴 한데 최강자 클래스하고는 거리가 멉니다.
스승이 마법쪽으로 최강자에 가까운데 주인공은 한주먹거리도 안됩니다.
시작시점에서도 상당한 강자고, 마법 배우고 나서는 훨씬 더 강해지긴 하는데
아직 드러나지 않은 진정한 강자들도 많이 있는 세계관인 걸로 보입니다.
일신상의 무력뿐 아니라 템빨도 아주 중요한 세계관이라
누가 어떤 히든카드를 가지고 있을지 모르다보니 더욱 더 그렇고요.
iznuw 2019-01-28 (월) 21:37
아 차라리 영어면 좋을텐데 일본어 ㅠㅠ

변방의 성기사 말하는건가요?
     
       
mazeo 2019-01-28 (월) 21:41
노기사가 따로 있습니다
     
       
미수맨 2019-01-28 (월) 22:34
일어로 읽었따는 사람보다 더 부럽다....
          
            
iznuw 2019-01-28 (월) 23:20
저도 영어 잘못해요 처음에는 저도넘 두려움(?)이 컸는데
단어가문제지 왠만하면 다해석되더라고요 단어는 보통 마우스커서같다되면 다번역되서 문제없고
     
       
글쓴이 2019-01-29 (화) 14:29
https://ncode.syosetu.com/n5011bc/
변경의 노기사(辺境の老騎士)라는 작품인데 대단한 걸작입니다.
          
            
오후의녹차 2019-01-29 (화) 19:15
만화로도 나왔죠.
나이 들어 육체는 쇠했지만, 기사도는 꼿꼿하게 가지고 있는 멋진 영감님. ^^
sidukq 2019-01-28 (월) 23:24
와 노기사 작가분 신작이군요. 한번 봐야겠어요.
     
       
글쓴이 2019-01-29 (화) 14:30
노기사랑 늑대 사이에 다른 작품을 하나 더 내기도 했습니다.
https://ncode.syosetu.com/n1091ei/
하부리마을 요괴담(羽振村妖怪譚)이라는 현대요괴물인데 이것도 평이 꽤 좋더군요.
산삼꽃 2019-01-29 (화) 06:39
노기사 작가면 볼만하겠넴
     
       
글쓴이 2019-01-29 (화) 14:31
믿고보는 작가님이죠. 모든 작품의 퀄이 A급 이상이라 신뢰도는 최상급...
보스킹 2019-01-29 (화) 20:17
추천글 너무 잘 쓰셔서 일독해 보고 싶어요
chekmate 2019-01-29 (화) 23:54
좋은 작품 추천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하이브로 2019-01-30 (수) 19:25
글쓴님 읽으신김에 번역좀요 부탁드려요 ㅋㅋㅋ
오늘봐 2019-01-30 (수) 23:48
이작가분은 연애 파트도 잘쓸거 같은데........다음작품에는 연애도좀 굽신
TTIM 2019-02-02 (토) 01:34
이거 제자가 발암
제자 에피소드가 너무 작위적으로 띄워주는느낌이라 거기서 그냥 드랍함
iivy 2019-02-02 (토) 21:29
아...표지가 정말 묵직하군요. 이런 타입이 우리나라 소설엔 없을려나...
일본쪽 소설을 읽다보면 정말 의외로 감성적으로 아주 많이 동떨어져있다는걸 느끼게 되는 경우가 한두번이 아닙니다.
문화가 다르니 당연하겠지만서도요.
   

도서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2
[eTo마켓] [특가판매] 담원 게이밍모니터 32인치 커브드 165Hz [DW32165CVG] 담원모니터 04-26
24082 [추천]  알고보니 창술최강 추천  (1) 헌팅호크 10:37 0 364
24081 [정보]  30차 올재 클래식스 11시 판매시작  fourplay 10:23 0 101
24080 [기타]  강소라가 필력이 장난 아니네요  (3) 알아서기어라 08:44 0 916
24079 [일반]  공모전에 천마의 사부가 되었다라는 작품이 있던데  우주인K 06:54 0 222
24078 [일반]  군림천하 26일부터 다시 연재 한다네요  (12) 미스틱뮤즈 03:15 0 369
24077 [추천]  천마를 삼켰다 볼만하네요.  제롱콜라 02:07 0 358
24076 [일반]  [기사] 20년전도 지금도 책이 사랑한 단어는 '사랑'  이미지첨부 Goauld 01:18 0 80
24075 [기타]  학사신공 관련해서 짱개인지 확인하는 방법은 간단합니다.  (17) oddd 04-25 8 722
24074 [리뷰]  유시민 작가님 대단하신거 같아요.  (2) airjorda 04-25 0 446
24073 [추천]  카카오서 재밌게 보고 있는 두 소설  (6) 베­베 04-25 1 970
24072 [기타]  학사신공 몇권부터 재밌어지나요?  (5) 창백한푸른점 04-25 0 393
24071 [기타]  4 소설중에 2개만 사려고 하는데 추천좀 해주세요..  (11) 이미지첨부 건이건이다 04-25 0 556
24070 [기타]  게임속 전사가 되었다 비공개로 전환 되었네요  (7) 아침에바나나 04-25 0 886
24069 [일반]  학사신공 재밌는데?  (9) 난쟁이류 04-25 7 641
24068 [추천]  유쾌한 팬픽 <코노스바 x 엘로나>  (2) 무명암 04-25 2 360
24067 [일반]  출판사 매출 1위 위즈덤하우스..영업이익은 민음사  (4) 이미지첨부 Goauld 04-25 0 729
24066 [리뷰]  제독 미하엘, 작가만이 아는 세계(최근 전개 스포일러)  (3) 어둠곰 04-25 2 652
24065  현재 잘팔리는 작가님들중에 필력 좋은 작가님 누구 있을까요?  (7) 레일리 04-25 1 823
24064 [리뷰]  [재벌가 망나니] 개연성은 어디로?  (14) 섬광철 04-25 3 1059
24063 [추천]  다른 세계에서 주워왔습니다 볼만하네요..노스포  제롱콜라 04-25 1 611
24062 [일반]  학사신공 질문해도 되나요? 분위기가 눈치보이네요..  (10) 모란앵무 04-25 3 690
24061 [일반]  차원 생존 전략이란 소설은  (7) 우주인K 04-24 0 800
24060 [일반]  로판연재시 연재주기는 일주일에 한회도 되나요?  (4) 11111 04-24 0 224
24059 [기타]  강철의 누이들, 유녀전기느낌의 소설이 없을까요?  (9) 써니나인 04-24 0 558
24058 [정보]  국문과 분들 멘붕올만한 기사가 떴네요.  (9) 이미지첨부 오울드프 04-24 2 1663
24057 [기타]  그럼 학사신공말고 아르카나 마법도서관 봅시다  (4) aasqs 04-24 3 814
24056 [기타]  오디오북 자료 제일 풍부하고 다양한곳이 어디인가요?  (2) 백패킹고고 04-24 1 221
24055 [리뷰]  [인생, 다시 한번 외전] 강력 추천합니다. ★★★★★ (15) 커피맛우유 04-24 3 1190
24054 [리뷰]  공모전 작품 헌터 때려치고 이제 내조하렵니다. ★★★☆ (3) 좀비형님 04-24 1 774
24053 [추천]  헌터왕국 최근화 후기(약스포)  (6) 푸르른사커긱 04-24 0 93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