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기타]

절이 싫으면 중이 떠나는 것 뿐

 
글쓴이 : 피오노 날짜 : 2019-04-15 (월) 00:20 조회 : 4287 추천 : 37  

특정 소설에 대한 이야기가 많이 올라오는게 싫다면 안 보면 되고


그것도 싫다면 떠나면 그만입니다.


모두가 만족하는 시스템은 없습니다.  

 [eTo마켓] [초특가] 다양한 조리용기 사용이 가능한 포터블 1구 전기렌지 79000원 (1) 

미정댁 2019-04-15 (월) 01:30
그렇게 얘기하면 안 되는게 그 말 그대로 당신한테도 적용 되거든요.
특정소설이 싫다는 글이 보기 싫으면 떠나라라고 하면  뭐라 할겁니까?
당신 말대로 모두가 만족할 수는 없는건데 남에게 떠나라 마라 언급 할 수도 없는거죠.
이런 논쟁은 아예 안 하는게 제일 좋고 굳이 하겠다면 꼬우면 말든가라는 태도는 지양해야 한다고 봅니다.
     
       
석천이형 2019-04-15 (월) 07:45
그건 양비론일 뿐이죠.  깡패가 남들한테 간섭하면서 괴롭히는 걸 보고 말렸더니 그럼 넌 뭔데 깡패한테 간섭이냐? 하는 거랑 같은 논리.

특정 소설이 싫다는 글 이랑 싫으니까 올리지 말라고 남한테 간섭하는 글은 엄연히 다른 문제인데 은근히 물타기 하시는 것 같기도 하고.
          
            
iznuw 2019-04-15 (월) 11:33
양비론이 뭐가 나쁜가요? 양비론이 나쁠때는 하나의 의견을 도출해야하는경우 밖에없지않나요? 서로의 생각을 표현하는 거고 말한두마디로 각자의 사상이 바뀔리도 없는데 서로 자기의 잘못을 알고 각자의 사상을 존중하자는게 양비론인데 말이죠
               
                 
광악 2019-04-15 (월) 13:46
뭔 각자의 사상을 존중해요?
그래서 무슨 발전이 있어요?
서로의 사상의 문제점을 꼬집고 뭐가 더 나은지 분별해야 발전이 있지.
양비론은 나쁜 거 맞습니다.
                    
                      
진천w 2019-04-15 (월) 23:44
혹시 무한 시리즈 쓰시는 작가님이세요? 헐 대박.
                    
                      
아이켄 2019-04-16 (화) 03:47
양비론도 나쁘고 양시론도 나쁘고 반대의견도 나쁘면
결국 본인 의견만 주장하는 답정너란 소리인데. 그래서 무슨 발전이 있어요?
                         
                           
iznuw 2019-04-17 (수) 01:36
3자가 안끼어드는 1.2가 다툴때 중재자 시점에서요
                    
                      
iznuw 2019-04-17 (수) 01:36
음 짧게 간추려 쓰느라 설명이 모자란것 같네요
양비론은 하나의 의견을 도출해야하는 과제 나 업무
이런 실질적인 일에 있어서는 하나도 쓰잘데기 없는게 맞죠

하지만 도서게나 sns에서 서로 의견다툼해봤자
하나도 실질적인 이익은 없고 감정소모일뿐이죠

그런점에서 의견1과 의견2에서 니들 둘다 잘못한거 있고 여기서 이겨봐야 감정소모만 심하니 보는 사람(의견이 다른사람) 거슬리게 하지말고 서로 서로 양보해라
대충 이런 sns 유투브 이런 댓글 싸움들에 있어서는
양비론이 옳다고 생각합니다

이렇게 따지면 저도 쓸데없이 의견안맞는 사람 불쾌하지
않게 안달아야겠지만 제 최애 작가님이신지라
주절주절 늘어놓습니다.

feat. 무한전생 우주터트릴때랑. 여신조교할때 시절도
쓰실 생각없으신가요? (공손.공손.)
          
            
미정댁 2019-04-15 (월) 17:10
건전한 논의라면 좋을 일이지만 본문의 주장은 특정소설에 관한 글이 올라오는게 보기싫으면 안 보면 되고 그마저 싫다면 니가 떠나라 입니다.
그렇다면 그렇게 주장하는 사람이야말로 싫다는 글이 보기싫으면 떠나면 될 일 이겠네요.
저도 게시판에 지저분하게 다른 사람이 올리는 글 보기싫다고 징징거리는거 보기 싫으니 댁이 떠나라고 주장하면 양쪽을 편들거나 둘 다 잘못했다고 까는겁니까?
이렇게 말 하는 나는 양비론자가 되는겁니까?
대체 제 댓글의 어디가 양비론이 되는건지 하나도 모르겠네요.

깡패가 다른 사람을 괴롭히는게 확실하다면,
말릴수 있다면 말려야지요.뭐 말릴 능력이 되느냐 마느냐로 따진다면 할 말은 없습니다만
본문의 글과 깡패를 말리는 문제는 확실히 말 해 다른 문제입니다.
모두가 함께 사용하는 게시판에 자신의 주장과 다른 의견이 있다고 보기 싫으면 떠나라고 주장하는 것과 누가 봐도 명백한 잘못을 하고 있는 행위를 비교하는  것부터가 논리를 흐리는 주장이지요.물타기는 누가 하는건지 궁금하네요.
묘미 2019-04-15 (월) 03:18
한동안 조용하더니 학신글 몇개 올라왔다고 다시 또 시작되네요. 근 이삼일에 몰려있을 뿐, 이번달에 겨우 4개인데.. 이것 가지고 보기 싫네 어쩌네 하는게 참 안타깝습니다.

 도서게 안 그래도 하루에 글 몇개 안올라오는데, 개인적으로는 이렇게라도 글이 올라오면 반갑습니다. 제가 어릴땐 이영도, 전민희가 판타지를 이끌고 용대운, 좌백이 무협을 이끌었는데 그 당시에 활동했던 게시판들은 이들 글로 도배되곤 했지만 그게 그것대로 게시판에 활력을 불어넣었던 게 기억이 나네요.
 작년에도 그랬지만, 특정인이 반복해서 올리는 것도 아니고 회원들 각자가 재밌다고 올리는데 그게 뭐가 문제인지 저로서는 이해하기가 힘드네요.
핑크보호주의 2019-04-15 (월) 04:19
저도 도배한번 해볼까요?

과하면 좋지않은것입니다
     
       
묘미 2019-04-15 (월) 04:27
하지만 도배한 사람도 없고, 도배되지도 않았다는 사실..
     
       
석천이형 2019-04-15 (월) 07:26
도배가 어딨나요? 일주일간 학사신공 관련글 몇개 올라온게 전부인데 그게 도배로 받아들어진다면 본인이 이상한 겁니다..
     
       
아라00 2019-04-15 (월) 10:02
ㅋㅋㅋㅋ 한번 검색해보세요. 4월달에 학사신공 관련 게시글이 4개 올라왔습니다.
그중 하난 바로 아래 불평하는 글이고 나머지 하난 영문싸이트 뭐냐 질문하는거고

그 두개 빼면 꼴랑 학사신공에 대해 쓴게 2개에요. 2개.. 그 두개가 최근 연달아 올라왔을 뿐이에요 그것도 각기 다른 사람이고요.

이런게 과하다면 도대체 .. 솔직히 말해서 도서게시판 매일 들르는데 읽을거 없는데 도배좀 해주세요. 한페이지 넘어가는데 하루도 아니고 11일부터니 이러다 한페이지 넘어가는데 일주일 걸리겠네요. 이렇게 글쓰는 사람이 없어서 더 그래 보이는겁니다. 꼴랑 2개 올라온거에요.
     
       
뚜데시마 2019-04-15 (월) 17:31
도배라고 한다면 디시 무협갤러리정도는 되야 하는것 아닐까요? 뭐 최신페이지에 학사가 몰려 있어서 싫어하는입장에선 눈에 밟히는것도 이해는 갑니다
제롱콜라 2019-04-15 (월) 04:35
그럼 님이 떠나시면 되겠네요 ㅋㅋㅋㅋㅋ~
석천이형 2019-04-15 (월) 07:41
도서게는 도서 관련 글이 올라오는 곳이죠.  학사신공도 도서이니 관련글을 쓰는건 본인 자유입니다. 인기작 중 하나이니 오히려 자주 올라오는게 자연스러운 거죠.

그럼 규칙 위반은 아닌데 도의적으로 자제해야 할 일이냐?  몇백개를 도배해서 게시판 이용이 힘들어지게 만드는 것도 아니고 관련글 일주일에 달랑 몇개 올라왔다고 누가 피해를 봅니까?

규칙 위반도 아니고 도의적인 명분도 없고 그냥 내 눈에 거슬리니 꺼지라는 거잖아요.  양아치들이 그러는 것처럼..

예전에 월드컵 시즌에 제가 엄청 멍청한 글을 하나 봤거든요.  자기는 축구에 관심 없는데 축구 얘기만 올라와서 짜증나니까  자유게시판에 월드컵 얘기 쓰지 말래요..

엄청 비추 먹고 내려갔는데 하는짝이 그거랑 다를 바가 없네요...
     
       
미정댁 2019-04-15 (월) 17:12
꺼지라고 주장하는것은 게시글을 올린 사람의 주장이고요.
님의 주장처럼 도서게이고 학사신공관련 글을 올리는 것도 개인의 자유입니다.
하지만 제가 쓴 글처럼 그 글에 거부감을  느끼고 학사신공 관련글이 자주 올라오는 게 불편하다고 올리는 글 또한 개인의 자유인데 그 글을 저격하며 보기싫으면 떠나라 주장하면 안 된다는 말입니다.
석천이형 2019-04-15 (월) 07:50
아 뭔가 글이 보였다 안보였다 하더니 전에 어그로 끌어서 차단했던 사람이네요.  이상한 시비 털면서 게시판 더럽히는 수작은 여전하네요..

학사신공 글에 찬성 하시던 안하시던 저분 글에는 낚이지 마시길...
남무남무 2019-04-15 (월) 11:06
특정 소설의 어떤어떤 점이 싫다는 것도 아니고
그냥 특정 소설에 대한 언급 자체가 싫다는건
아주 많이 미성숙한 태도죠.

그런 미성숙한 태도를 가진 인간(들)에게서
귀를 기울일만한 이야기가 나올 것 같지 않아
싸그리 차단을 했습니다.
noodles 2019-04-15 (월) 16:41
뭐,  그냥 자연스러운 현상이라고 봅니다.  다른 동네 게시판에서  김용소설 언급 많다고 고마해라 마라  싸우는거  수시로 본지라  ...
난누구여긴어… 2019-04-15 (월) 17:19
요즘 반중 감정이 강해져서 그런지 중국소설이 잘 나간다고 무작정 불편해 하시는 분들이 많으시죠.
이토 말고도 여러 곳에서 자주 보입니다.
테스터기 2019-04-16 (화) 22:38
이것도 저것도 걍 다 쓰잡데기 없는 잡담글...
올리지말란다고 안올림?
운영자도 아닌데 어쩌라고?? ㅋㅋ 생각할껄요...

떠나라고 해도.. 니가 먼데 라고 할껄요...

걍 쓰잡데기 없는 잡담글일뿐.... ㅋㅋㅋ
   

도서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2
[eTo마켓] 매운 직화 숯불닭발, 무뼈닭발 야식 안주로 최고의 메뉴 eTo마켓
25346 [추천]  요즘 읽은 소설들 #22(문피아)  (1) graysoul 11-18 7 751
25345 [일반]  왜 회귀만 하면  (13) 나비야놀자 11-18 1 913
25344  카카오페이 나이스지키미 정답 다같은신용  (7) kokomokz 11-18 6 476
25343  재미있게본책인데 제목을모르겠어요(무협)  (1) 면벽서생 11-18 0 301
25342 [일반]  게임속전사가되었다 질문  (5) 막천현 11-18 0 520
25341 [일반]  설봉작가가 신작을 내놓았네요.  (18) 마돌이 11-18 1 1050
25340 [일반]  축구 소설 읽다가 정 떨어질 때.  (2) Tzan 11-18 1 790
25339 [일반]  조아라가 많이 바뀌었군요.  (13) 에리카미 11-17 0 1468
25338 [기타]  임준욱 무적자 yes24 e북으로는 보지 마세요.  (5) 광92 11-17 0 1136
25337 [리뷰]  [문피아]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10~1위편)  (16) 트리어 11-17 19 1632
25336 [리뷰]  [문피아]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20~10위편)  (3) 트리어 11-17 8 1020
25335 [리뷰]  [문피아]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30~20위편)  (3) 트리어 11-17 12 1062
25334 [리뷰]  [문피아]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40~30위편)  (4) 트리어 11-17 10 831
25333 [기타]  오래전에 봤던 만화를 다시 보고 싶습니다. 도움 부탁드립니다  (3) 양도리땡이 11-17 1 420
25332 [리뷰]  [문피아]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50~40위편)  (2) 트리어 11-17 9 646
25331 [정보]  카카오페이지 여우티 이벤트 캐시뽑기권  (8) 륜의 11-17 4 561
25330 [리뷰]  [문피아]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60~50위편)  (5) 트리어 11-17 16 1070
25329 [리뷰]  [문피아]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70~60위편)  트리어 11-17 8 641
25328 [일반]  이런 장르 뭐라고 해야하죠? 기갑? 슈트?  (13) 또이 11-17 1 828
25327 [추천]  백제의 이름을 잇다. 내일까지 리디에서 50화 무료입니다.  (2) 킹오브스윙 11-17 3 361
25326 [리뷰]  [문피아]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80~70위편)  트리어 11-17 11 608
25325 [리뷰]  [문피아]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90~80위편)  (4) 트리어 11-17 13 684
25324 [리뷰]  [문피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100~90위편)  (4) 트리어 11-17 14 825
25323 [추천]  로드워리어님 신작 정말 재밌네요  (11) 무명암 11-16 6 1726
25322 [일반]  <오디오북> '존재하는' 상태에 머물수록 당신의 경험은 기적처럼 변하고 [인식의 도약]  순수의식 11-16 1 127
25321 [정보]  한비작가비틀린 여자관을 가지고 있네요.  (22) 은퇴미 11-16 1 1321
25320 [추천]  시스템과 회귀에 질린 스포츠소설 독자님들께 추천  무득 11-16 1 616
25319 [리뷰]  조아라 더블 라이프  (1) OpsOps 11-16 1 539
25318  문피아 선작중인 소설들(미완작품)  (11) ykrgs 11-16 6 1476
25317 [추천]  주인공의 여동생이다  (3) 남무남무 11-16 3 78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