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어니스트 헤밍웨이 [노인과 바다] 책읽어주는여자 오디오북

 
글쓴이 : 친절한석이 날짜 : 2020-04-09 (목) 04:16 조회 : 251 추천 : 2  



책읽기좋은날 [노인과 바다 - 헤밍웨이가 남긴 마지막 작품] 책읽어주는여자 오디오북

https://youtu.be/E8X_n9sPmsM


■ 제    목 : 노인과 바다

■ 지은이 : 어니스트 헤밍웨이

■ 옮긴이 : 베스트트랜스

■ 출판사 : 더클래식

■ 책정보 : https://book.naver.com/bookdb/book_detail.nhn?bid=14731461


어니스트 헤밍웨이가 남긴 마지막 작품 독보적인 서사 기법으로 세상을 사로잡은 수작! 

“인간은 패배하는 존재로 만들어진 게 아니야.. 인간은 파괴될 수 있어도 패하지는 않지.” - 본문 중에서


늙은 어부 산티아고는 팔십사일째 물고기를 한 마리도 잡지 못한다. 

사람들은 그에게 운이 다했다고 했지만, 노인은 포기하지 않고 다시 바다로 나선다. 

다른 어부들이 가지 않는 더 먼 바다까지 나간 노인은 마침내 거대하고 아름다운 청새치 한 마리와 맞닥뜨린다. 

하지만 그 청새치는 노인의 조각배보다 힘이 셌다. 

노인은 며칠에 걸쳐 바다에서 물고기와 고독한 사투를 벌인다. 

녹슬지 않은 낚시 기술과 열정으로 겨우 청새치를 잡아 뱃전에 묶고 돌아가려는 순간, 

피 냄새를 맡은 상어 떼의 공격을 받는다. 

결국 노인은 녹초가 되어 소년이 기다리는 항구로 뼈만 남은 물고기를 들고 돌아온다. 


“노인과 바다” 는 헤밍웨이의 마지막 작품이자, 최고의 수작으로 손꼽힌다. 

작가는 잔인한 현실에 대한 성숙하고 균형 잡힌 통찰력으로 치열한 삶을 사는 불굴의 인간상을 조명한다. 

또한 그 이면에 존재하는 인간의 나약함과 고독을 섬세하게 묘사하고 있다. 

헤밍웨이 특유의 강건하고 간결한 문체, 다양한 상징과 독특한 화법, 

생태적이고 인간적인 시선이 엿보이는 수작이다.


- 1953년 퓰리처상 - 1954년 노벨문학상 수상

서사 기법에 정통하고, 독보적인 문체와 스타일로 현대 문학계에 큰 영향을 끼쳤다. 

악한 현실 세계에서 선한 싸움을 이어가는, 모든 개인에 대한 자연스러운 존경을 다루고 있다.


※ 본 영상은 저작권자의 사용허락을 받고 제작되었습니다.

 [나눔이벤트] 포인트 응모 베타테스트 (35) 

   

도서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3
[광고랜드] 지금 재테크 흐름은 FX마진거래! (135) fx클라우드신세계
26327 [기타]  소설 제목이 떠오르질 않는군요.  (1) chylaw 14:04 0 28
26326 [일반]  현대판타지 완결 소설 추천 좀 해주세요  (4) 갓데코 00:53 0 446
26325 [기타]  조아라에 연재 하던거로 기억 하는데 제목을 도저히 찾을수가 없어 조언 구합니다  (4) 점수 05-31 0 464
26324 [기타]  소설 제목 찾습니다  (3) 후이키 05-31 0 532
26323 [일반]  헌터물 소설 추천부탁드립니다!!  (4) 앵간히점 05-30 0 694
26322 [추천]  판타지에 핵이 떨어졌다.  (1) Aazathot 05-30 4 1373
26321 [일반]  zone-b5 보시는분  (4) 막천현 05-30 1 515
26320 [추천]  튜토리얼 탈락자  막천현 05-30 2 642
26319 [기타]  예전에 읽은 연재글 하나 찾고 있는데 도와주세요..  (4) AB채점CD 05-30 1 462
26318 [추천]  오랜만에 재밌게 보고 있는 대체역사물 소설 하나 추천 드립니다.  (5) 비기닝 05-30 5 1001
26317 [일반]  포스트 코로나 - 우리는 무엇을 준비할 것인가  (1) 이미지첨부 마초치 05-29 3 454
26316 [자작]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12) 이미지첨부 RAMON이요 05-29 0 707
26315 [기타]  축구소설 제목좀 찾아 주세요...ㅠ  (3) 퇴근좀시켜줘 05-29 0 563
26314 [일반]  무협 소설 제목 기억이 안나요.. 나름 유명한데..  (5) 이야이야호 05-29 0 864
26313 [추천]  메카닉은 거들뿐 - KFC 변경 군단의 기사  (5) 연개소문 05-28 7 1305
26312 [기타]  오닉스 북스 노바2 오늘 도착했는데,, 이거 웃기네요,  (7) 건이건이다 05-27 2 552
26311 [일반]  여러분의 선호작은 무엇인가요?  (7) OkarmaO 05-27 0 784
26310 [일반]  홍정훈 더 로그 보신분들 조디악나이츠 질문이 있습니다  (13) 뚬뚬이 05-27 0 727
26309 [일반]  영지물 소설 추천부탁드립니다!  (10) 앵간히점 05-27 1 889
26308 [추천]  문피아 공모전 묻혀있는 소설 3개 추천  (4) 얼라불라 05-27 9 1901
26307 [기타]  코믹스 하나 찾아주실수있나요  (4) EuBnae 05-27 0 289
26306 [기타]  이토 도서갤 말고 장르 문학 추천하거나 리뷰 많은 사이트가 또 있나요?  (2) 에효힘드넹 05-27 0 947
26305 [일반]  (스포) 철수를 구하시오 갈수록 별로...  (11) 선셋리미티드 05-26 1 1406
26304 [일반]  부패의 사제 사다듬 작가는  (10) 우주인K 05-26 5 1410
26303 [자작]  [홍보] -삼겹나라 목살공주- 작가 입니다.  (35) 드림마스터 05-26 19 1460
26302 [일반]  김재한은 좀 아쉽네요  (9) tyche121 05-26 1 1311
26301 [추천]  진화, 어디까지 해봤니 추천  (6) tyche121 05-26 3 956
26300 [일반]  문피아 마지막화 구매 수가 10,000 이 넘어가는 작품들 정리 해봤습니다. 더 있나요?  (5) 집에가는길 05-26 3 1442
26299 [리뷰]  스포약간)변방의 외노자 유료화전, 읽어본 후기 ★★★★ (4) 쿠로하 05-26 4 1100
26298 [일반]  이런 류의 소설 좋아합니다(비슷한 것 좋아하시는 분 추천 바람)  (6) 존스미스 05-26 5 904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