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일반] 

경찰 내분으로 번진 '버닝썬' 수사..'수사 첫 단추 잘못 뀄다' 잡음

[시사게시판]
글쓴이 : 인간조건 날짜 : 2019-06-16 (일) 03:55 조회 : 873 추천 : 11  

 

경찰 내분으로 번진 '버닝썬' 수사..'수사 첫 단추 잘못 뀄다' 잡음

권유진 입력 2019.06.15. 12:00

마약ㆍ성매매ㆍ탈세ㆍ경찰 유착 등 ‘종합 비리 세트’를 뿌리 뽑겠다며 시작했던 ‘버닝썬’ 수사가 경찰의 내분으로 번졌다. 승리 등 주요 피의자의 신병 확보에 실패하며 동력을 잃은 수사가 한 달이 넘도록 지지부진한 가운데, ‘수사의 첫 단추 부터 잘못 뀄다’는 잡음이 경찰 내부에서 나오면서다.


현직 경찰 “버닝썬 첫 수사는 비리 경찰에 의한 허위 첩보” 주장

발단은 ‘버닝썬과 경찰 간 유착 의혹에 대한 수사가 허위 제보에서 비롯됐을 가능성이 크다’는 현직 경찰관 A씨의 주장이었다. 경찰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 소속 A경위는 “전직 경찰 강모(44)씨가 브로커 역할을 하며 미성년자 출입 사건무마 명목으로 이모(46) 버닝썬 공동대표에게 2000만원을 받았다”는 내용이 비리 경찰에 의한 허위 제보라고 주장했다. 강남서 소속이던 A경위는 강남 클럽 비리 수사를 위해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에 임시 파견됐다.

A경위가 문제 삼는 부분은, 이 내용을 최초로 수사팀에 가져온 사람이 바로 지난달 제3자 뇌물취득 등 혐의로 구속된 염모 경위라는 점이다. 염 경위는 지난 2017년 강남 클럽 미성년자 출입 사건을 무마해주는 것을 도와주는 대가로 클럽 측으로부터 금품을 받아 구속됐다.

더욱이 염 경위에게 해당 첩보를 제공한 사람이 2017년 강남 클럽 미성년자 출입 사건 무마 당시 함께 금품을 받은 김모 경사라는 점에서 염 경위가 첩보를 가져온 목적과 과정이 수상하다는 게 A경위의 주장이다.

유흥업소로부터 돈을 받고 미성년자 출입 사건을 무마해 준 현직 경찰 A 경위가 지난달 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마친 후 호송차로 향하고 있다 [뉴스1]



“지수대장ㆍ강남서장 모두 내사 주장 무시”

이런 의혹을 품은 A경위는 지난달 염 경위의 혐의를 담은 내사 착수 보고서 등을 작성해 지수대장에게 결재를 요청했으나 거절당했고, 강남서에 복귀해 이에 대해 설명했으나 강남서장도 내사를 거절했다고 주장했다. A 경위는 이들의 행위가 '직권남용'에 해당한다며 지난달 서울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장과 강남경찰서장에 대한 진정서를 검찰에 제출했다.


버닝썬 수사팀 “말도 안 되는 일방적인 주장”
그러나 버닝썬 수사에 참여했던 수사관들은 말도 안 되는 주장이란 입장이다. 서울경찰청 관계자는 “강씨가 미성년자 출입 무마 명목으로 2000만원을 받았다는 건 법원도 범죄가 소명된다고 봐서 강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고 밝혔다. 해당 제보로 시작된 수사는 문제가 없었다는 뜻이다.

실제 전직 경찰 강씨가 버닝썬과 경찰 간 유착에 관련이 있는 인물이라는 의혹은 일부 사실로 드러났다. 경찰 수사 결과 버닝썬 미성년자 출입 무마 사건 당시 사건을 담당하던 강남서 석모 과장이 강씨와 친분이 있었고, 강씨에게 시세보다 싼 가격에 중고차를 구매했다는 사실이 드러났기 때문이다. 석 과장은 지난해 1월 강씨에게 청탁금지법(김영란법)이 제한하는 액수를 넘어서는 금액을 할인받아 차량을 매입한 혐의로 입건됐다.

경찰은 오히려 A경위가 지수대장에게 내사를 주장한 과정이 부적절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경위는 절차를 따르지 않고 지수대장에게 A4용지 한장에 담긴 첩보를 들고 찾아가 내사를 요구했다. A경위의 주장의 신빙성을 검증하기 위해 출처나 근거를 요구했지만 그는 ‘취재원을 말할 수 없다’며 공식적인 첩보 제출을 거부했다고 한다. 이 때문에 지수대장이 “직접 상관인 계장 등 지휘 선상 검토 거치지 않은 문건에 대해 내가 직접 내사 착수를 결정할 수 없다”며 거부했다는 게 경찰의 설명이다.

버닝썬 수사가 실속 없이 끝났다는 비판 여론이 있는 가운데 수사팀 내부에서도 논란이 벌어지는 것은 수사권 조정을 앞에 둔 경찰엔 악재가 될 것이란 지적도 나온다.

https://news.v.daum.net/v/20190615120049424?f=p

 

정의 보다 돈이 최고 지상주의 대한민국에서 범죄자 보다 더 범죄자 소굴의 사법부

정치가 타락하면 사회 전체가 타락 한다 -소크라테스-
모든 정치는 다수의 무관심에 기초하고 있다. - 제임스 레스턴-
기권은 중립이 아니다. 암묵적 동조다. - 단테
정치를 외면한 가장 큰 대가는 가장 저질스러운 인간들에게 지배당한다는 것이다 -플라톤-

순수의식 2019-06-16 (일) 04:02
겨찰이 어디가나요 ㅋ
문낙 2019-06-16 (일) 08:56
범죄자인 견찰이 수사를 하고
또 다른 범죄자인 떡검이 바톤을 이어 받으니 제대로 될리가 있나
산돌마을 2019-06-16 (일) 10:13
안 봐도 4k영상...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29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3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0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5
155489 [일반]  낚시인생 차단된시멘트 13:26 0 46
155488 [일반]  겨울 바다로 가자 메워진 가슴을 열어 보자 (3)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13:24 1 96
155487 [일반]  슈가맨3 보고있는데 라스트오브어… 13:22 0 91
155486 [잡담]  인증번호 문자가 오지 않아서 빙설냥냥 13:20 0 72
155485 [일반]  김건모 사건은 성폭행은 아니지만, 관계를 한건 맞는거 같군요. (11) 아이돌학교 12:58 2 520
155484 [뉴스]  '위안부 軍 관여' 日기밀문서..."병사 70명당 1명" (2) 기후변화 12:52 0 136
155483 [일반]  추운데 울산 왔어유 ... (2) 신성사회황국… 12:50 1 127
155482 [일반]  이 문자 보네는 것들은 어떡해 번호를 알고보네는거지? (5) 이미지첨부 BDummy 12:47 0 235
155481 [고민]  이거 왜 생긴거죠? (1) 이미지첨부 boup 12:27 0 326
155480 [일반]  김건모 고소이유 (5) 높이나는도요… 12:25 0 785
155479 [맛집]  대전에 곱창구이나 전골 잘하는 집 있나요? (2) 회색바람 12:25 0 107
155478 [뉴스]  檢, 복제폰 다량 만들어 숨진 수사관 아이폰X 잠금해제 안간힘 (3) 이미지첨부 수타가이 12:15 0 360
155477 [잡담]  조카녀석들이랑 목욕탕 갈려고 했는데 실패 (4) 블록틱스 12:11 1 309
155476 [일반]  뇌경색 경험담 (7) 백년전쟁 12:10 5 353
155475 [일반]  검찰이 청와대 칠 거라는 유시민의 예언 일치 백년전쟁 11:59 0 419
155474 [일반]  이 쪼끄마한 집벌레 이름이 뭘까요 (15) 이미지첨부 무기야사랑해 11:59 1 391
155473 [일반]  추미애 소름돋는 취중발언 (1) 이미지첨부 백년전쟁 11:57 0 551
155472 [일반]  김건모 성폭행이 말이 안되는이유 (1) 백년전쟁 11:56 0 667
155471 [일반]  82 김지영 보고 눈물흘린 뇨자들 이 영화 추천 (2) 닥똥집똥침 11:54 0 301
155470 [일반]  ufc부산 정찬성 상대가 (2) 하쿠하라 11:49 1 341
155469 [일반]  베스트글 보니..여러분들이 가장 잘했던 게임은 무엇인가요? (12) 정수정수정 11:37 1 211
155468 [일반]  눈이 왔어요 ^^ ♥나비냐옹♥ 11:35 1 101
155467 [잡담]  지금 눈내리는곳 있나요!? (5) 곰돌이분신술 11:31 2 186
155466 [일반]  레데리2 샀습니다 (9) 이미지첨부 흐아앙갱장해 11:29 1 334
155465 [일반]  고민 고민 중 (2) 생나기헌 11:26 1 97
155464 [잡담]  추다르크 특검 부터.. (1) 유랑천하 11:20 0 488
155463 [일반]  서울 눈내라네요.. (4) 이미지첨부 잇힝e 11:16 2 402
155462 [경제]  사람 힘으로 뗄 수 없어…캐나다 연구진, 극초강력 접착제 개발 (3)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1:06 2 448
155461 [일반]  요리 잘하시는분들 이 요리 도구 이름이 뭘까요 (5) 이미지첨부 우리형이또 11:05 0 283
155460 [단문]  추다르크의 등장으로 윤석열은 충성 코스프레... (4) GW나무그늘 10:59 0 679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