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법안 처리 29% '역대 최악 자한당'..세비는 '꼬박꼬박'

[시사게시판]
글쓴이 : 인간조건 날짜 : 2019-06-19 (수) 00:37 조회 : 358 추천 : 13  




 

법안 처리 29% '역대 최악 국회'..세비는 '꼬박꼬박'

이세연 입력 2019.06.15. 21:49 수정 2019.06.15. 22:25

[앵커]

벌써 50일 가까이 문을 닫고 있는 이번 20대 국회는 사상 최악의 식물국회였다는 19대 때의 오명을 물려 받을 것이 확실해 보입니다 .

​2만 건이 넘는 법안이 발의돼 있지만 처리된 건 채 30%가 되지 않습니다.

법안 처리를 위해 본회의가 열린 게 단 세차례 뿐이어서 의원들은 본회의 한 번당 2천3백만 원의 세비를 받아간 셈입니다.

​​이세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난 12일 열린 국회 교육위 법안심사소위.

'매달 두 차례 반드시 회의를 한다'는 약속에 따라 열렸습니다.

하지만 한국당 위원들은 불참했고, 회의장은 법안 논의 대신 국회 정상화를 촉구하는 성토장이 됐습니다.

[조승래/국회 교육위 법안심사소위원장 : "'유치원 3법'이 이미 패스트트랙에 태워진지 6달이 다 됐습니다. 불과 2주 뒤면 법사위로 넘어가게 돼있습니다. 교육위가 논의한 번 못 하고…."]

20대 국회에서 발의된 법안이 2만 건을 넘어섰습니다.

역대 최다입니다.

하지만 이 중 처리된 법안은 5천 9백여 건, 29%에 불과합니다.

국회가 정상화된다 해도, 처리되지 않은 법안 만 5천 건 대부분은 자동 폐기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지난 17대부터 19대 국회를 보면, 마지막 1년 동안 처리된 법안은 천 건 안팎에 불과합니다.

[유성진/참여연대 의정감시센터 부소장 : "발의 건수 자체도 중요하지만 결국에는 의결 건수가 훨씬 더 중요하기 때문에, 의결이 얼마나 많이 됐느냐가 사실은 국민들의 삶에 직결되는 사항이라고 생각합니다."]

법안을 최종 의결하는 본회의는 올 들어 단 세 차례 열렸습니다.

3월에 두 번, 4월에 한 번입니다.

이런 '빈손 국회'에도 의원들은 꼬박꼬박 세비는 챙겼습니다.

단순 계산하면, 의원들은 올해 본회의 한 번 참석하고 2천 3백만 원을 받아간 꼴입니다 .

회의가 안 열려도 참석한 걸로 간주해 지급되는 특별활동비까지 더하면 이 액수는 더 늘어납니다.

'역대 최악의 식물국회'라는 19대 국회의 오명을 20대 국회가 물려받을 게 확실해 보입니다.

KBS 뉴스 이세연입니다.

https://news.v.daum.net/v/20190615214946248?f=m

세계 3위의 천문학적인 세비와 특권, 특혜를 받는 대한민국의 자랑스러 국개의원..그 이름 토착왜구 자한당

이게 다 최악을 넘어 절대악 자한당 때문이다~

세계 최고로 일안하고 세계 최고의 보수를 국회의원에게 주는 세계최고의 부자 나라 대한민국~

정치가 타락하면 사회 전체가 타락 한다 -소크라테스-
모든 정치는 다수의 무관심에 기초하고 있다. - 제임스 레스턴-
기권은 중립이 아니다. 암묵적 동조다. - 단테
정치를 외면한 가장 큰 대가는 가장 저질스러운 인간들에게 지배당한다는 것이다 -플라톤-

David백곰 2019-06-19 (수) 00:46
tinto 2019-06-19 (수) 05:53
이게 다 자한당탓
     
       
닥똥집똥침 2019-06-19 (수) 08:26


그럴까요?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회원게시판 (시사게시판) 기능 변경안내 (13) eToLAND 06-25 5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9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7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18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20
1700 [일반]  北, 조선왕궁습격 125주년에 "日, 사죄는 커녕 경제보복" 에쵸티 14:26 0 29
1699 [일반]  일본 관련 댓글인가 논문인가? (3) 이미지첨부 CorelDRAW 14:16 0 116
1698 [정치]  [손석희의 앵커브리핑] '노회찬이 틀렸다? 맞았다!' (2) 친절한석이 14:10 0 94
1697 [정치]  아베는 트럼프에게 버림 받고 한국에 보복하고 있다 (3) 친절한석이 14:07 0 184
1696 [일반]  우리가 응원해야 할 걸그룹 (3) 닥똥집똥침 13:48 0 597
1695 [일반]  "국제원자력-후쿠시마 비밀유지합의,정보은폐 우려"<日신문> (1)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13:43 0 294
1694 [일반]  눈물을 흘리는 김성태 (10) 이미지첨부 파지올리 13:42 0 568
1693 [일반]  편가르기 정치? 자기 소개하나 교활이 (4) 이미지첨부 겨울숲 13:34 0 222
1692 [일반]  [김어준생각] 7.22 (월) "강제징용도 없었고 성 노예도 아니다?" fourplay 13:32 0 146
1691 [일반]  불붙은 '조선일보' 불매 여론..'조선일보' 광고불매운동 시작 (5)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13:26 0 444
1690 [일반]  유니클로가 왜 한국에서 이렇게 많이 팔린거죠? (10) 오마이걸 13:19 0 494
1689 [뉴스]  반도체부터 수소차까지…일본 경제보복에 전 업종 타격 (2) 장마철소낙비 13:16 0 398
1688 [일반]  [아베는 왜] 美 같은 '리더국' 욕심나는데.."한국이 눈엣가시" (1)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13:10 0 330
1687 [일반]  '반일 감정' 확산 경계했던 자한당..지지율 잃고 '역풍' 직면 (11)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13:05 0 573
1686 [정치]  나경원 "해법 모른척 영원히 일본에 뒤처질것, 철없는 친일, 어린애 같은 정치. 2019.… (12) 이미지첨부 영어3 13:00 0 471
1685 [일반]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 미쓰비시 자산매각 신청 산돌마을 12:45 0 242
1684 [일반]  중국, 러시아 폭격기의 한국영공 침범이 반가운 이유 (13) 산돌마을 12:36 0 883
1683 [잡담]  도쿄 여행도 가지 마세요. 방사능 도시가 되었다는. (13) 파지올리 12:35 0 561
1682 [정치]  티웨이항공, 규슈 4개 노선 운항 중단...한일관계 악화로 여행객 감소 2019.7.23 (4) 영어3 12:30 0 321
1681 [뉴스]  예결위서 물러난 민경욱…인보사 논란 '티슈진' 주식 보유 장마철소낙비 12:28 0 321
1680 [일반]  그거 아시나요? 소름 돋는 생각... (2) 오마이걸 12:13 0 484
1679 [일반]  일본이 더 난리치는게 기레기들 때문인듯 (8) 통합사회황국… 12:03 0 496
1678 [일반]  러시아 군용기, 동해 영공 침범…軍 "경고사격 등 전술조치"(1보) (11) 아이즈원♡ 11:44 0 588
1677 [일반]  맥락을 잡읍시다. 현재 전쟁 중인겁니다. (7) belcowin 11:33 0 496
1676 [일반]  찌라시가 일본소재가 아니면 안된다며 헐도록 빠는군요. (6) chylaw 11:12 0 610
1675 [일반]  역사학자 전우용 페이스북 (1) 이미지첨부 fourplay 11:03 0 462
1674 [일반]  노회찬과 정치인의 자격 (1) CorelDRAW 10:50 0 309
1673 [일반]  황교안 '축구장 유세' 불기소…검찰 "연설금지 장소 아냐" (2) 아이즈원♡ 10:35 0 471
1672 [잡담]  자유한국당의 친일이 실제로는 개털인 이유. (6) 이미지첨부 파지올리 10:16 0 1099
1671 [사회]  친일 매국노들의 다음 공격 예상. (7) 큰그림그린그… 10:15 0 58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