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트럼프 "對中 관세 일부 연기, 크리스마스 악영향 우려 때문"

[시사게시판]
글쓴이 : 포이에마 날짜 : 2019-08-14 (수) 07:42 조회 : 156 추천 : 2    



[아시아경제 뉴욕=김봉수 특파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3일(현지시간) 일부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10% 추가 관세 부과를 12월 중순까지 연기한 것에 대해 "크리스마스 시즌 쇼핑에 미칠 악영향을 없애기 위한 것"이라는 취지의 설명을 내놨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뉴저지 모리슨 카운티를 방문한 후 백악관으로 출발하기 앞서 기자들과 만나 미 무역대표부( USTR )가 발표한 일부 품목 관세 부과 연기 조치에 대한 질문에 "많은 여러 그룹의 사람들을 돕기 위한 것"이라며 이같이 답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관세 부과 연장 조치를 추후 더 연장할 수도 있냐는 질문엔 "아니다. 우리는 크리스마스 시즌을 위해 관세 부과를 연기했다"면서 "미국 소비자들에게 충격을 줄 수 있는 몇몇 품목에 대해서만 (연기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지금까지 (관세 부과가) 소비자들에게 영향이 사실상 없었다"면서도 "중국에 대한 관세 부과로 거의 600억달러를 거뒀지만 사람들에게 영향을 미칠 지도 모르게 때문에 크리스마스 쇼핑 시즌과 관련이 없도록 지연시킨 것"이라고 덧붙였다.

트럼트 대통령은 이날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USTR  대표 등 미국 측 무역협상 대표단이 중국과 전화 통화를 했다는 사실을 거론하면서 "우리는 어제 중국과 매우 생산적이고 훌륭한 통화를 했다"면서 "중국이 무엇인가를 하고 싶어한다고 생각한다. 그들은 어떤 것을 드라마틱하게 하는 것을 좋아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중국이 민주당이 정권을 잡을 때까지 기다리길 원하는 지 아닌 지는 모르겠다"면서도 "바라건 데 경제가 급격히 나빠질 것이기 때문에 그런 일은 일어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와 함께 "중국은 진짜로 협상 타결을 원한다. 어제 전화 통화는 그 자체로 매우 생산적이었다"면서도 "그들은 (미국산) 농산물을 구매하겠다고 약속했지만 지금까지 나를 실망시켰다. 진실하지 않았거나 확실히 결정을 미뤄왔다. 그러나 중국은 대량의 농산물을 구매할 의사가 있다"고 설명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아울러 "우리는 중국과 매우 훌륭한 전화를 했다. 그들은 정말로 (협상 타결을) 하고 싶어한다"면서 "그들은 홍콩에서 문제가 있지만, 무엇인가를 매우 하고 싶어 한다"고 덧붙였다.

'중국과의 무역 합의 가능성에 대해 보다 낙관적으로 됐는가'라는 질문에 "우리는 항상 낙관적이었다"면서 "내가 가진 유일한 의문은 중국이 (민주당의) 대선 승리 기회를 기다렸다가 허약하고 효과적이지 못하며 자기가 무슨 일을 하는지도 모르는 누군가와 해결하길 원할 것인지 여부"라며 오바마ㆍ바이든 시절에 해결했어야 할 문제라는 주장을 거듭 폈다. 그러면서 중국이 매년 5000억 달러 이상 가져가고 있다고 비난했다.

앞서 이날 오전 미  USTR 은 휴대전화, 노트북(랩톱), 비디오게임 콘솔,  PC  모니터 등 일부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10% 관세' 부과를 당초 예정된 9월 1일에서 12월 15일로 3개월여 연기한다고 발표했다. 또 국가안보, 건강 등 일부 품목에 대해선 10% 관세 부과에서 제외된다고 덧붙였다.

또 양국 무역협상단은 전화 통화를 갖고 9월 초 협상을 재개하기로 합의했다.

Mortui vivos docent

죽은자들이 산 자에게 말한다
포이에마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회원게시판 (시사게시판) 기능 변경안내 (15) eToLAND 06-25 8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0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8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18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22
122496 [잡담]  가짜뉴스를 보면 왜 MB와 그네가 언론을 통제했나 새삼느끼네요. (2) 카운셀러jr 07:14 0 80
122495 [일반]  어제 수술끝났습니다 갓유리 06:18 2 172
122494 [잡담]  최근에 jtbc sky캐슬을 접하고 몰아보게 되었습니다 이미지첨부 하로프로는내… 06:17 1 122
122493 [일반]  법무부장관..똥 밞았네요. (1) 이미지첨부 골드라이탄 05:51 0 780
122492 [일반]  올 겨울 얼마나 추우려고 벌써 추운지요? (3) 에어컨빌런 05:38 1 241
122491 [일반]  해외출장갈때 흡연자랑 같이가면 개스트레스 (6) kimchira 04:26 1 314
122490 [일반]  나경원 4 15 총선 현수막 ㄷㄷㄷㄷㄷ (7) 이미지첨부 CorelDRAW 03:41 0 991
122489 [일반]  자한당 해체 동요 (6) 남부행 03:29 0 516
122488 [일반]  돈의 성질 -금리로 가는 이유 (5) 아우짜라고 03:15 0 304
122487 [일반]  민주당 “정개특위·사개특위 8월 안에 표결” 전사abj 03:12 0 111
122486 [일반]  카라멜라이징 종료 (1) 이미지첨부 問答無用 03:09 1 431
122485 [날씨]  [오늘의 날씨] 2019년 8월 20일 (화요일) (2) 이미지첨부 5180 02:52 3 87
122484 [일반]  와..진짜 일본국민들 노답이네요 (6) 하루미치 02:47 5 700
122483 [사회]  앞으로의 신규 일본여행 여기서 뭐라해선 안될 이유는 무엇입니까? (8) 미드매니아남 02:36 0 430
122482 [잡담]  새벽에 뻘짓중 ㅋㅋ (3) 이미지첨부 問答無用 02:35 2 403
122481 [일반]  태양광은 일본의 100년 로봇산업처럼 어리석은 일 (2) galton 02:07 0 582
122480 [일반]  직장내 괴롭힘으로 오늘도 극도의 스트레스와 퇴출위기에 있는 사회약자들.... (3) 테크노 01:50 0 297
122479 [잡담]  안경 벗고 산지 1년 9개월째 입니다.(오랜만이에요.) (4) 이미지첨부 미나루 01:48 4 711
122478 [일반]  김의성 주진우 스트레이트 61회 - 추적 거짓에 기댄 정치 / 목숨에도 등급 매긴 죽음… (2) 아우짜라고 01:48 0 158
122477 [일반]  英, EU 탈퇴 10월 31일 이후 '이동의 자유 종료' 공식화 (7) 전사abj 01:44 0 446
122476 [일반]  편의점 주로 어디 가나요? (10) 잃어버린10년 01:32 2 358
122475 [일반]  일본은 후쿠시마참사로 망했다. 그 미래도. (3) 春風秋霜 01:27 2 481
122474 [일반]  일본 등유 수출? 6DWorld 01:24 0 359
122473 [일반]  무신사 아디다스 온라인 공식 판매처 정도면 정품이라고 믿어도 될까요? (3) LeinuJ 01:20 0 309
122472 [일반]  일본은 참 괘씸하다.. (1) 무상사 01:16 3 279
122471 [일반]  나베와 곽쌍도를 법무부장관 후보로 지명하고 싶습니다 (3) 잔당개돼지들 01:13 0 370
122470 [잡담]  타이중 출장 7일차 (2) 이미지첨부 접근이 01:11 1 327
122469 [잡담]  매국노들의 프레임 전환 No Japan -> No Abe. (4) 유랑천하 01:11 0 260
122468 [일반]  잘가라~ WD, 센디스크, 도시바 AND 마이크론 (3) 春風秋霜 01:11 7 571
122467 [잡담]  잊지말고 복권 긁어요~!ㅎ (3) 곰돌이분신술 01:01 2 34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