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담] 

개인적으로 느끼는 한국 달탐사 변경안....

[회원게시판]
글쓴이 : 포이에마 날짜 : 2019-09-11 (수) 12:59 조회 : 549 추천 : 1    



어제 기사보고 느낀 것을 간단하게 적으면...


1. 달을 왜 가야 하는 가 이유가 없음.....


  제가 인도 달탐사선 뉴스를 많이 올려서 두 나라 차이를 생각안할 수 없는데

  인도는 이번이 첫 달탐사가 아니라 이미 찬다라얀 1호를 궤도에 올리고 달 표면에 충돌시키는 방식으로 임무를 완수했고

  두번때 찬다라얀 2호는 비록 달착륙선이 응답이 없어서 희망고문 계속 하지만

  그래도 달 남극에서 헬륨-3을 탐사하는등 구체적인 목표가 보이는데

  어제 뉴스를 정리해봐도 왜 달 궤도선을 보내는가 하는 구체적인 이유가 안보이네요....

  예전 나로호 로켓발사 시즌 2를 보는 느낌..


 2. 늦더라도 자체 로켓을 만드는 게 훨 나은데...


  결국 이번에도 중량 올려서 스페이스 X 팔콘 로켓으로 가려고 하네요...

  차라리 그럴바에는 인도처럼 누리호 자체 중량을 계속 올려서 늦더라도 자체 로켓으로 가는게 훨 나은데

  왜 돈 더 써 가면서 달에 가려고 할까요??


 3. 이 문제는 이미 6월달부터 항우연 노조를 통해서 제기된 문제였는데...


  6월달부터 항우연 노조가 계속 '이러면 기한내에 달에 탐사선 못 보낸다'라고 했는데

  그게 현실이 되었네요...

  자체 우주기구가 없어서 그런것도 있지만 

  우주계획을 땜방식으로 세우는게 아쉽네요.. 

 

 4. 결국 자체 독립 우주기구가 필요함...

  

  인도가 아직은 개발도상국이라고 하나 1960년대에 우주부라는 부처도 만들고 인도우주기구를 만들어서 준비하는데

  (현재는 로켓발사로 1조원의 외화벌이..)

  한국은 말하는 게 입 아프네요...

  두 말할 것없이, NASA는 아니어도 인도우주기구(ISRO)같은 독립기구 만들어야 함.. 




Mortui vivos docent

죽은자들이 산 자에게 말한다
포이에마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맛짜ㅇ 2019-09-11 (수) 13:01
쥐새끼가 해처먹은 돈이면 백개는 만들어 날렸을듯!
     
       
글쓴이 2019-09-11 (수) 13:03
MB가 미워도 그건 아닙니다
미국도 달탐사 당시 미연방정부의 5% 이상을 투자했다는 말이 있을 정도죠..
초기 투자는 엄청나게 해야 나중에 싸게 만든다는 말이죠
(아폴로 계획도 지금 가치로 약 1700억 달러를 투자했다고 하네요)
지금 한국 기술력으로는 사대강 비용으로 하나도 못 만들어요...
          
            
맛짜ㅇ 2019-09-11 (수) 13:23
웃프자고 한 소립니다.
백개란 말에 너무 진지해지실건 없어요. ㅡ ㅡ
               
                 
글쓴이 2019-09-11 (수) 13:57
Rachae 2019-09-11 (수) 13:04
달에 보내는 거야 상징적인 의미로 한국도 이 정도는 한다 보여주려는 거 아닐까요.

우리나라 현실 생각해보면 입시교육 들어가기 전부터 인재를 키워야 할 것 같아요. 안 그러면 교육시켜봐야 다른 길로 샐 것 같네요.
     
       
글쓴이 2019-09-11 (수) 13:06
근데 지금 우주탐사가 상징성보다는 경제성이라서 그 흐름에는 안 맞는 것 같아요...
          
            
Rachae 2019-09-11 (수) 13:12
흐름에는 안 맞더라도 우리나라는 그런 거라도 없으면 계속 지지부진할 가능성이 높아서... 일단 뭐든 목표라도 세워두면 예산이든 관심이든 오겠죠.
               
                 
글쓴이 2019-09-11 (수) 13:17
그러면 좋은데
독립우주기구 없으면 결국 우주인 쇼 시즌 2 될 것 같네요..
어라하 2019-09-11 (수) 13:32
1. 자체로켓은 지금 나로호 프로젝트를 통해 진행중 입니다.
다만 로켓기술과 위성기술은 별개 입니다. 그동안 로켓은 못만들어도 자체위성을 우리가 만들어왔습니다.

2. 그렇게 만든 위성을 쏘려는거고, 로켓이 대기권밖으로 물체를 올리는 기술이라면 위성을 원하는 위치에 보내는 기술도 매우 중요한 기술 입니다.

로켓과 위성을 원하는 위치로 보내는 기술이 접합하면 대륙간탄도탄 기술과 같아 집니다. 결국 위성=핵탄두 라고 생각하면

3. 이번에 2년 순연된건, 위성을 원래무게보다 무겁게 만들게 되면서 인거죠(즉 경량화에 실패) 그럼 기존 예약된 로켓에 실을 수 없게 되거든요. 더 무거운 위성을 올릴 수 있는 다른 로켓을 예약해야 하고 당연히 무게당 비용도 늘어나요.

4. 지금 우리도 나로호 프로젝트를 진행중이고 조만간 자체로켓으로 우리가 만들 위성을, 우리가 만든 로켓에 실어서 날리게 될겁니다. 우주기술은 하루아침에 되는게 아니라 이렇게 차근차근 축척해 나가는거죠.
     
       
글쓴이 2019-09-11 (수) 13:34
나로호는 이미 끝난 프로젝트이고 지금 연구하는 건 누리호 프로젝트인데요....
.---
누리호(KSLV-II, Korea Space Launch Vehicle-II)는 2021년 개발 완료할 예정인 대한민국 최초의 저궤도 실용위성 발사용 로켓이다. 또한 향후 개발할 중궤도 및 정지궤도발사체와 대형 정지궤도발사체의 기술적 기반이 될 예정이다. 나로호(KSLV-I)의 5천억원 예산보다 4배인 2조원이 투입되는 사업이다. KSLV-II, 한국형발사체라고 한동안 불리다가 공식명칭이 누리호로 결정되었다.
          
            
어라하 2019-09-11 (수) 13:40
누리호든 나로호든 자체로켓개발이 진행중이란 말씀 입니다.
               
                 
글쓴이 2019-09-11 (수) 13:41
이렇게 장황하게 써놓고 둘을 구별 못하시면 무슨 신뢰성이 생길까요? 
그리고 이런 내용은 제가 다 알고 쓴겁니다만....
뭘 이야기하는 건지 모르겠네요

1. 자체로켓은 지금 나로호 프로젝트를 통해 진행중 입니다.
이미 끝난 프로젝트를 진행중이라고 하면......
                    
                      
어라하 2019-09-11 (수) 13:43
간단하게 작성한건데요

믿고 싶은것만 믿는건 종교라고 하죠. 이건 그냥 팩트
                         
                           
글쓴이 2019-09-11 (수) 13:44
뭔 이야기를 하세요? 이미 끝난 걸 진행중이라고 한게 팩트인가요?
참 재밌네요 ㅋ

그럼 아폴로 계획도 계속 진행중인게 팩트겠네요 ㅋ

여기서 종교 이야기는 왜 나오구요?
Alichino 2019-09-11 (수) 13:47
언제가 달에 영토개념이 생기면.... 그래서 그런 것이 아닐까요?

남극에 기지를 만든 것 처럼....

뭔가를 달에서 해야, 우리의 몫도 있을 것이고, 우리의 힘으로 가는 것이 최선이지만, 국제 관계상 하루라도 빨리 가야하는 경우도 있을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선전용이면 안되겠지만~~
     
       
글쓴이 2019-09-11 (수) 13:49
이미 남극조약처럼 우주조약도 있는데
님 말씀도 일리는 있네요

근데 추진체를 빌려쓰면 그게 반쪽자리라서 적은 겁니다.

더욱이 2022년 발사하는 건 착륙선이 아니라 궤도선이라서 더더욱....
          
            
Alichino 2019-09-11 (수) 14:00
헉.. 그렇겠네요.. 우리 로켓으로 가고, 착륙선이면 더 좋은데 ㅠㅠ

죽기전에 달나라 여행 가보고 싶은 1인 ㅠㅠ
A모씨 2019-09-11 (수) 14:20
훗날엔 테슬라 로켓에 우리 모듈 얹어서 쏘는 일이 많아지지 않을까 싶네요 워낙 가성비가 남달라선... 이번 발사는 그냥 타 행성 착륙 기술이나 달 데이터 자체 확보에 의의를 둬야할 듯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회원게시판 (시사게시판) 기능 변경안내 (10) eToLAND 08-22 5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0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9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18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30
1974 [잡담]  임산부는 커피를 마시면 안되나요? 순수의식 12:06 0 19
1973 [잡담]  내성발톱 교정기 도착했습니다. (혐오 영상주의) 이미지첨부 블록틱스 12:05 0 36
1972 [잡담]  숨바꼭티 이미지첨부 허밍타임2 12:03 0 38
1971 [일반]  무게와 부피가 반비례하는 것도 있나요? (5) 백두텨 11:56 0 85
1970 [잡담]  전정국 씨도 이제 어른이군요. 장마철소낙비 11:54 0 112
1969 [일반]  주차관련 어이 털리는 멘트 (7) 부끄 11:53 2 138
1968 [일반]  VIP 입원한 성모병원 관계자는 보십니다. (6) 백년전쟁 11:35 1 324
1967 [잡담]  일부분 인쇄가 안되네요? (4) 이미지첨부 순수의식 11:32 0 192
1966 [잡담]  같은사람,같은글 이틀 연속 베스트 ㅋㅋ 신기하네요 (8) 아어지럽다 11:32 1 193
1965 [일반]  양평해장국 초보자들은 먹기 힘들까요 (8) 잇힝e 11:30 0 197
1964 [뉴스]  NASA 주노 탐사선, 목성에서 달 그림자 포착했다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1:29 1 133
1963 [잡담]  ㅗㅜㅑ3333일이네요 (7) 이미지첨부 JAfeeling 11:29 4 173
1962 [뉴스]  얼어붙은 화성의 모래언덕 “아이스크림 같네”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1:29 0 134
1961 [잡담]  이토에 관해서 (18) 이미지첨부 디스한갑 11:18 9 190
1960 [잡담]  신용카드 미납이 되어서그런데... (18) Aarmes 11:17 1 350
1959 [일반]  다들 자주쓰는 계좌 외우시나요?? (19) 갓유리 11:11 2 252
1958 [뉴스]  블랙홀에 도전하는 최대 질량 중성자별 관측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1:04 2 205
1957 [일반]  사촌결혼식 복장 (8) 예거 10:50 0 562
1956 [일반]  3억5천 아파트 매입 후기 (수도권 가정비 좋은 아파트) 뇌피셜 (15) insavior 10:25 6 981
1955 [일반]  삼성 제품 이상하게 만드네요. ㅋㅋㅋ (6) 통합사회황국… 10:11 1 814
1954 [잡담]  장가 못간 건한치! (18) 이미지첨부 치약과칫솔 10:09 8 1082
1953 [사회]  재미로 보다가 참 대단한 분이시구나라고 느끼는 유튜버 에어졸 10:04 3 461
1952 [잡담]  10일쉬고 회사 출근하니까. 적응이 안되네요. (6) 블록틱스 09:55 2 331
1951 [잡담]  빡도는 휴대폰 분실 보상.. (7) 뽀드득뽀드득 09:50 3 602
1950 [일반]  생일 선물 받았습니다. (17) 이미지첨부 트라이얼 09:48 5 655
1949 [일반]  하... 아프리카 돼지열병.. (2) Denip 09:19 2 456
1948 [일반]  우리나라도 돼지열병이.. (4) 공유하는세상 09:03 2 508
1947 [일반]  둘마트 배송 잘 왔네요 ㅎ (1) 이미지첨부 잇힝e 09:00 2 363
1946 [일반]  형들 이가격이며 괜찮은건가요? 컴퓨터 (10) 주저비 08:57 0 462
1945 [경제]  돼지열병 발생을 고대했을 투자자들. (8) 영원한소년 08:55 2 64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