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일반] 

임은정 검사 "윤석열 총장 '조국 교체 건의' 소문 들었다"

[시사게시판]
글쓴이 : vandit 날짜 : 2019-09-20 (금) 21:41 조회 : 753 추천 : 15  

임은정 검사 "윤석열 총장 '조국 교체 건의' 소문 들었다"


"초기 냄새로 교체 건의한 것이라면 분명 정치개입"
"정말 그랬다면 사낭과도 같은 수사 진행되는 것"
"무조건 기소할 것 같다는게 검찰 특수수사의 현실"
김수남 전 총장 등 직무유기 혐의 고발, 경찰서 출석

임은정(45) 청주지검 충주지청 부장검사가 "윤석열 검찰총장이 법무부 장관 후보의 교체를 청와대에 건의했다는 소문을 듣긴 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한 언론은 복수 여권 관계자의 말을 인용, 윤 총장이 조국 법무부 장관 가족에 대한 검찰 수사가 본격적으로 진행되기 전 청와대에 우려를 전했다는 내용을 보도했다. 윤 총장이 조 장관 가족이 받고 있는 의혹과 관련한 압수수색을 진행하기 전부터 '혐의점이 가볍지 않다'며 청와대에 알렸다는 것이다.

다만 청와대는 해당 기사에 대해 "사실이 아닌 것으로 알고있다"고 부인했다.

임 부장검사는 이날 오후 1시49분께 서울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에 고발인 신분으로 출석했다. 임 부장검사는 김수남(60) 전 검찰총장 등 전·현직 검찰 고위 인사들을 직무유기 혐의로 고발한 바 있다.

임 부장검사는 " 초기에 냄새가 난다고 해서 만약 교체를 건의했다면, 그것은 검찰의 정치개입이라고 볼 수 밖에 없다 "며 "정말 그랬다면 검찰 생리는 총장이 결단한 해당 수사의 주체가 됐기 때문에 사냥과 같은 수사가 진행되는 것 "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이어 " 검찰의 생리는 무조건 기소할 것 같다는 게 특수수사의 현실 이다. 이런 위험과 폭주를 국민들께서 보셨으니 검찰 개혁으로 이끄는 동력이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며 "조 장관 부인과 관련된 의혹에 대해 검찰 특수부에서 다 압수수색하고 있지 않느냐. 같은 고발인으로서 그 사건 고발인들이 부럽다 "고 입장을 전했다.

그러면서 " 제가 고발장을 낸 2015년 남부지검 성폭력 사건 등에 대해 조 장관 의혹처럼까지는 아니더라도 통상 사건처럼 수사를 벌였다면 전직 검찰총장 및 현직 검사장들이 이미 재판을 받았을 것 "이라며 "검찰의 선택적 수사·분노·정의에 너무 개탄스럽다"고 말했다.

임 부장검사는 "수사는 공정하고 신속하게 진행돼야 하고 검찰은 검찰권을 남용해선 안 된다"며 "거기에 대해서 검찰총장께서도 스스로 끊임없이 생각해주셨으면 하는 마음"이라고 덧붙였다.

임 부장검사는 지난 1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검찰이 내부 비리 관련 수사보다 조국 법무부 장관 부인 수사에만 몰두해 있다는 취지로 글을 올린 바 있다.

임 부장검사는 부하 검사의 공문서위조 사실을 묵인했다며 김수남 전 검찰총장, 김주현 전 대검찰청 차장검사, 황철규 부산고검장, 조기룡 청주지검 차장검사 등 4명을 지난 4월19일 서울경찰청에 고발해 지난 5월31일 첫 고발인 조사를 받았다.

고발장에 따르면 2015년 12월 고소인의 고소장을 분실한 A검사는 고소인이 앞서 제출한 다른 사건의 고소장을 복사했다. 이후 실무관을 시켜 고소장 표지를 만든 뒤 상급자 도장을 임의로 찍어 위조했다. A검사는 이렇게 위조한 고소장을 바탕으로 사건 각하 처분을 내리고 상부 결재까지 받았다.

A검사는 이 사실을 안 고소인이 문제를 제기하자 2016년 6월 고소장 분실에 대한 책임을 지고 사표를 낸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부산지검은 위조 사건과 관련해 경위를 파악하지도 않은 채 A검사의 사직서를 수리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번 사건과 관련, 경찰은 최근 서울중앙지검에 부산지검 등을 대상으로 압수수색 영장을 신청했으나 기각된 것으로 전해졌다.



임은정 “조국 10분의 1이라도 ‘고소장 위조검사’ 수사해야”

https://news.joins.com/article/23582672


Tworider 2019-09-20 (금) 21:47
여우는고양이… 2019-09-20 (금) 22:46
9월 안으로 윤석열은 모든 작업이 끝나야함

시간 끌어 정치적으로 이용하여 여론전을 펼치면 총장 해임 건이 부상하고 개혁의 신호탄이 올라갈듯
현우 2019-09-21 (토) 02:26
임은정씨를 검찰총장으로 교체 안되나?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다중/멀티계정에 대한 규정안내 (16) eToLAND 09-30 28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28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2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0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2
144501 [단문]  혹시 홍감탱이가 지난 대선을 잘못 치뤘다고 생각하세요? 디스한갑 03:19 0 2
144500 [뉴스]  하루 남은 휴전…다시 갈림길에 선 쿠르드의 운명은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3:12 0 26
144499 [뉴스]  온 동네서 비판 화살…“트럼프, 나약함의 계절”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3:10 0 35
144498 [정치]  황교안 “자유롭게 말하세요, 근데 안 하면 임명 취소”…침묵 부른 썰렁 농담 2019-0… 이미지첨부 영어3 03:01 0 67
144497 [잡담]  아주 가끔 가는 편의점 처자가 저를 기억해주는데... (4) kkwind 02:59 1 86
144496 [정치]  황교안 "필요시 일본 자위대 입국 허용" "일본언론은 비상한 관심과 환영" 2015.10.14 영어3 02:53 0 51
144495 [정치]  두드러기 군면제 황교안, 기침 군면제 이명박, 김진태의 경례법과 방위 홍준표 이미지첨부 영어3 02:40 0 64
144494 [뉴스]  2019년 10월 21일 (월) 뉴스룸 다시보기 - 수사 55일 만에 영장…11개 혐의 적용 기후변화 02:35 0 36
144493 [정치]  자유한국당 두드러기 군면제 황교안의 인성 클래스를 알아보자.jpg (8) 이미지첨부 영어3 02:25 0 134
144492 [잡담]  저 밑에 귀신 울음소리가 말하는게 맞습니다. (2) 단참외 02:17 0 124
144491 [뉴스]  KTV 대한뉴스 10월 21일(월) 문대통령 내일 시정연설, 미세먼지 예비저감조치 새날 02:09 0 48
144490 [단문]  달달한 노래 한곡 듣고 가세요. 디스한갑 02:03 0 55
144489 [잡담]  여러모로 일본은 판타스틱하네요. 디스한갑 01:37 0 254
144488 [일반]  "학점 D→A+ 둔갑" 나경원 딸 대학 특혜 의혹 제기 (5)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01:37 0 166
144487 [일반]  어짜피 황교활은 대선 못나옴, 나베도 그렇고. 둘다 필패 카드가 반대쪽에 있음. (18) 으흑흑 01:36 0 253
144486 [고민]  저희 삼촌이 사기를 당했습니다 (6) 2158888 01:20 1 404
144485 [잡담]  황교안이 친위 쿠데타를 일으켜 성공했다면, (5) 순수의식 01:14 0 285
144484 [일반]  한국대학생진보연합이라는 애들 뭐하는 애들인가요? (10) 이미지첨부 으흑흑 01:14 0 223
144483 [일반]  김의성 주진우 탐사기획 스트레이트 67회 "감히 검사를 협박했다가" (2) fourplay 01:06 0 212
144482 [일반]  연게는 참... (14) 빈폴 01:04 2 227
144481 [뉴스]  '우주굴기' 中, 상업용 로켓 개발·발사 계획도 공개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0:48 0 112
144480 [뉴스]  미군 YPG표식 달고 철군.. 대통령이 배반한 동맹에 미안함 (1)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0:39 0 368
144479 [일반]  요새 방어 가격이 높습니다. (13) Aisaki 00:39 2 426
144478 [뉴스]  태풍 너구리, 일본 부근서 소멸..부알로이는 접근 중 (2)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0:36 2 290
144477 [일반]  계엄령은 민주당의 시험대입니다. (23) 양제 00:36 0 421
144476 [뉴스]  英하원의장, 브렉시트 합의 표결 거부 “48시간 전에 결정된 일” (1)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0:34 0 140
144475 [일반]  [개국본긴급공지] 23일 밤 9시 서초역 7번출구 긴급집회 (2) RULE 00:32 0 324
144474 [일반]  은반지가 보통 얼마정도 하나요??? (6) 어느덧30 00:24 0 200
144473 [일반]  석열아 안잡나 못잡나? 이미지첨부 닥똥집똥침 00:24 0 369
144472 [일반]  불가사의한 나라 (3) 네번째왕 00:22 0 35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