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이천의 원앙과 청둥오리

글쓴이 : 클매니아 날짜 : 2019-11-08 (금) 14:56 조회 : 3056

 

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원앙들 1.


원앙들 2.


갈대.


원앙 수컷 두 마리와 청둥오리 암컷 한 마리 1.


청둥오리 한쌍 1.


원앙 한쌍 1.


청둥오리 수컷과 원앙 수컷.


원앙 한쌍과 청둥오리 수컷 두 마리.


청둥오리 암컷 두 마리.


원앙 수컷 두 마리와 청둥오리 암컷 한 마리 2.


원앙 한쌍 2.


청둥오리 수컷.


원앙 한쌍 3.


청둥오리 수컷 두 마리.


청둥오리 한쌍 2.


원앙 수컷 두 마리와 암컷 한 마리.


청둥오리 한쌍 3.


원앙 암컷 두 마리.


원앙 암컷과 청둥오리 암컷.




바람이시리다 2019-11-08 (금) 15:00
고기도 크네요
추천 0
     
       
글쓴이 2019-11-08 (금) 15:56
잉어인가봅니다.
물속을 자세히 보면 큰 물고기들 말고 아주 작은 치어들도 많더군요. 그래서 먹이를 찾아서 새들이 즐겨 찾고 있나봅니다.
추천 0
힐드 2019-11-08 (금) 15:04
우와 원앙 어디 있나요?

번동쪽에서 본적 없는데
추천 0
     
       
글쓴이 2019-11-08 (금) 15:54
도봉로에서 한일병원 쪽으로 올라가는 쪽의 우이천에서 요즘 매일 오후마다 관찰되고 있습니다.
물고기들이 많이 번식하니까 먹이를 찾아서 머물고 있는 것 같네요.
추천 0
          
            
힐드 2019-11-08 (금) 17:48
조금 올라가야 되는군요

좋네요 ㅎㅎ
추천 0
K626 2019-11-08 (금) 15:05
사진 멋지네요
추천 0
     
       
글쓴이 2019-11-08 (금) 15:56
감사합니다.
추천 0
바람의마법사… 2019-11-08 (금) 15:28
하천이 깨끗해지니 울동네에도 가끔 보이더라구여
추천 0
     
       
글쓴이 2019-11-08 (금) 15:52
네, 어느 동네인지는 모르겠지만 하천들의 수질이 나아지는 건 참 반가운 현상입니다.
추천 0
수리진 2019-11-08 (금) 15:50
원앙이 지금도 천연기념물 맞는지 모르겠네요
개체수가 많이 회복돼서
이젠 해제해도 되지 않을까 싶은데
추천 0
     
       
글쓴이 2019-11-08 (금) 15:52
천연기념물 제327호입니다.
그런데 특정한 장소 외에는 그리 흔하게 볼 수 있는 새는 아닙니다.
그래서 계속 보호해야 할 필요가 있는 것 같네요.
추천 0
          
            
수리진 2019-11-08 (금) 15:59
그렇군요

이제는 사실상 멸종됐다고 하는 크낙새도
원앙처럼 어딘가에 살고 있으면 좋겠네요
추천 0
금기자 2019-11-08 (금) 16:05
군대 시절, 대대장이 키워 보라고 준 청둥오리를 잡아 먹다가 대대장 순시에 걸려 함께 나눠 먹고 난 뒤 실토한 경험이 떠오르네요..

당시에 다 먹고 난 뒤 뒤뜰을 보며,,,'근데 오리가 없네??'
추천 0
허니버터야옹 2019-11-08 (금) 16:47
원앙 정말 이쁘네요
잘 보고 갑니다 + 추천
추천 0
     
       
글쓴이 2019-11-08 (금) 17:31
네, 원앙이 참 예쁘죠.
청둥오리도 예쁘더군요.
추천 0
귀차니스트1 2019-11-08 (금) 16:59
우이천에 엄청 많아요 한전 병원 쪽 가면 물반 고기반 팔뚝 만한 잉어들이... 징그럽게 많음,,,
외가리 기타 등등 새들도 많고 자라 닮은 토종 남생이도 있어요....
여름 장마철에 보면 물이 쎄서... 오리새뀌들 떠내려가는것도 종종 보이고요,,,
가끔 물에 들어가서 물고기를 잡는 행위를 하시는분이 있는데... 그러지 마요 님
추천 0
     
       
싹뚜기 2019-11-08 (금) 17:00
자라 아닌가요? 목이 길던데
추천 0
          
            
귀차니스트1 2019-11-08 (금) 17:51
저도 자라인줄 알았는데 지나가는 어르신이 남생이라고 알려주던데요...
추천 0
     
       
글쓴이 2019-11-08 (금) 17:47
당연히 하천에 들어가서 물고기를 잡으면 안 되죠.
왜가리도 있고 쇠백로도 눈에 많이 띄더군요.
그런데 집과 거리가 좀 떨어진 곳이라서 새끼오리들이 장마철에 떠내려가는 모습이나 남생이는 보지 못했네요.
추천 0
          
            
귀차니스트1 2019-11-08 (금) 17:52
한전 병원 인근 잉어 많은데서 남생이는 봤구요 전 저기 솔밭공원 역근처 살아서 ... 거기선 떠내려가는거 종종보여요. 작년 겨울엔 왠 백구 한마리가 거서 있었는데 다리밑에 요즘은 안보이네요.
추천 0
               
                 
글쓴이 2019-11-08 (금) 20:28
아, 그 백구는 TV에서도 나왔었는데 진짜 있는지 몇번이나 확인해 보려고 했었는데 보이지 않더군요.
TV에도 나왔었으니 누군가 맡아서 키우고 있겠죠.
그리고 한일병원이 한전에서 운영하는 것은 맞지만 명칭은 한일병원이죠. 명칭이 바뀌었나 검색해 보니 아직도 한일병원이네요.
추천 0
                    
                      
귀차니스트1 2019-11-11 (월) 16:48
한일인데 한전으로 잘못쓴 오타에요 ㅎㅎ;
추천 0
꼬마으홍 2019-11-08 (금) 20:59
원앙, 색 정말 화려하구나.
추천 0
흰귀신이밤에… 2019-11-08 (금) 21:21
신림동 도림천은 언제 저런날이 오려나..

가끔 왜가리는 보이던데..
추천 0
아침이슬 2019-11-08 (금) 23:56
우리 동네에도 저런 게 없네.
추천 0
치베이 2019-11-09 (토) 12:06
원앙 참 예쁘게 생겼다
추천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