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일반] 

아니 땡땡이를 전라도에서 진짜 빠구리라고 해요?ㅋㅋㅋㅋ

[회원게시판]
글쓴이 : 찾던게요기잉 날짜 : 2019-11-09 (토) 23:30 조회 : 5630 추천 : 15    

영화 너의결혼식 보다가


초반에 박보영이 교복입고 빠구리 하자는 대사가 나오는데


혼자 미친듯이 웃다가 나중에 보니 전라도에서는 학교 땡땡이 치는걸 빠구리라고 한다고 ㅡㅡ;;


진짜에요 ???????????

찾던게요기잉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똘개이2 2019-11-09 (토) 23:31
https://namu.wiki/w/%EB%B9%A0%EA%B5%AC%EB%A6%AC

정확히는 ' 빠구리친다'
     
       
글쓴이 2019-11-09 (토) 23:34
어저더가 빠구리가 땡땡이가 된거지 ㅋㅋㅋㅋㅋ

남자주인공 콘돔 샀다가 박보영한테 뺨맞는데

억울할만하지ㅋㅋㅋㅋ
          
            
똘개이2 2019-11-10 (일) 00:11
특정하지도 못하는 극히 일부 지역에서 썼다고 하는데... 저도 부산이라 ㅎㅎ
어원은 제가 짐작해볼 때, 빠구리 -> 빠구 -> 빡구(back) :  학교 안 가고 돌아서 다른데로 간다는...
               
                 
예의범절 2019-11-10 (일) 13:24
그거보단 빠꾸(뒤로 후진) 이 맞을듯한데요
BACK의 일본식발음에서 따와서
          
            
가라티알 2019-11-10 (일) 21:27
슬리퍼를 딸딸이라고도 하는걸여 뭐 ㅎㅎ
세르지안 2019-11-09 (토) 23:35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헐 ㅋㅋㅋㅋㅋ
호날두와일본… 2019-11-09 (토) 23:35
이 글 보고 금방 여수사는 친구한테 톡하니

'빠굴은 빠굴이지 뭔 개소리여 그게' << 이렇게 옴 ㅋㅋㅋㅋ
     
       
무량태수 2019-11-10 (일) 01:28
억 제가여수사는데 학교다닐때 떙땡이가 빠구리였습니다..

정확하게기억나는게..교생선생님이여자였는데 출석부르다  학생이없으니 어디갔냐고했는데

빠구리쳤는데요 했더니 펑펑울었습니다  그떄는왜우는건지몰라서;;;
          
            
호날두와일본… 2019-11-10 (일) 02:21
ㅎㄷㄷ본의 아니게 성희롱ㅠ
여우비가 2019-11-09 (토) 23:37
전라북도에 사는데 그런 말 들어 본 적이 없습니다.
오라오라메딩 2019-11-09 (토) 23:38
경상도에선 슬리퍼가 딸딸이인데요 뭐ㅎㅎㅎㅎ
군대때 부산에서 온 동기한테 듣고 겁나 써댔던 기억이 있네여ㅋㅋ
     
       
골든자칼 2019-11-09 (토) 23:40
딸딸이 가온나 ㅋㅋ
          
            
철수랑 2019-11-10 (일) 08:14
선배가 전라도인데 군에서 졸라깨지고 고참이 딸딸이가 가온나 하니 눈만 데굴데굴굴리다 후다닥 가서 유선전화 들고와서 또깨졌다고하더군요
빠굴이친다 빠굴이치자 빠굴이쳤다 고하죠
     
       
토렝뜨 2019-11-09 (토) 23:54
딸딸이를 치면?
     
       
호밀빵의파수… 2019-11-10 (일) 00:15
딸딸이 이자뿌따
     
       
하늘가득유자… 2019-11-10 (일) 15:26
ㅋㅋㅋ 저 초4때 까지 대구 살면서 슬리퍼 딸딸이라 불렀는데 다른 지역으로 이사가서 친구들한테 딸딸이 갈아신고 갈께 했는데 이때 친구들에게 딸딸이의 다른 뜻에 대해 배웠죠....
     
       
림링 2019-11-10 (일) 19:38
딸딸이 인정 ㅋㅋㅋㅋ
곰아저C 2019-11-09 (토) 23:43
전북은 ㄴㄴ 한다고 해도 전남에서나 할것같은데 전남 지인들도 그런말 쓰는건 못봤는뎅
     
       
철수랑 2019-11-10 (일) 08:16
요즘은 잘 않쓰죠
저도 국민학교때나 쓰고
꺽쇠23 2019-11-10 (일) 00:21
네. 빠구리라고 합니다.
팔슈름야거 2019-11-10 (일) 00:24
전라도 전체가 아닌 일부 지역에서 그렇게 썼다고 알고있음
도서관남자 2019-11-10 (일) 00:30
예전에 엄마가 너 학교 빠구리쳤냐고 해서 깜짝 놀랐네여 ㅋㅋ
스타포지 2019-11-10 (일) 00:33
충격적이다 ㅋ
포이에마 2019-11-10 (일) 00:41
전남 출신이지만 그런말을 써본적도 들어본적도 없음..
궁금하냐 2019-11-10 (일) 01:05


뿤뿤뿤~
에일리언임 2019-11-10 (일) 01:43
고창 전주 군산은 아닌듯
아자 2019-11-10 (일) 02:17
토꼈다 ?
창백한푸른점 2019-11-10 (일) 04:34
한 20년 전에 광주 친구가 그렇게 이야기 해주던데
yesimmad 2019-11-10 (일) 04:34
빠구리는 떡치는 건데.
쵸코링 2019-11-10 (일) 05:04
이 댓글은...... 꼭 자기 나이를 써놔야 될거같은데...
아이즈원♡ 2019-11-10 (일) 07:43
빠구리 뜨러갈래?>
금기자 2019-11-10 (일) 09:07
전라도 아니더라도 옛날엔 흔히 쓰던 말입니다. 인천에서도 80년대, 90년대엔 다 그렇게 얘기했어요~~
호랭이열두마… 2019-11-10 (일) 09:35
45세 광주 빠구리는 떡이죠 ... 저도 인터넷에서만 들었습니다 어딘가에서 쓴다고
차단된시멘트 2019-11-10 (일) 10:43
예전에 군대있을때 광주출신 후임이 자기 동네에선 빠구리를 땡땡이 친다는 뜻으로 쓴다고 함ㄷㄷ
highop2 2019-11-10 (일) 11:00
광주에서 학창시절 보냈는데 빠구리= 땡땡이였습니다. 나중에 다른 뜻이라 더 놀랐네요.
     
       
금기자 2019-11-10 (일) 21:13
아, 맞아요. 광주에선 빠구리친다' 가 땡땡이 친다는 뜻이었네요.
이게머임 2019-11-10 (일) 11:18
저도 어렸을때 빠구리 친다고 했었는데
서울와서 빠구리라는 단어가 다른 뜻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됐네요
laksjjd 2019-11-10 (일) 12:30
광주 전남지역에서는 쓰던 말인데 타지역 사람들이 그 지역 사람들이 쓰는걸 못들어본 이유는 광주전남 사람들이 타지역에 나가서 쓰면안된다는걸 알기 때문이죠
     
       
창백한푸른점 2019-11-10 (일) 16:58
젤 확률이 높네요. 다른 뜻을 아는 사람들은 죄다 농담하듯이 했던거 같아요. 모르는 사람들은 갑분싸하게 했고 ㅋㅋㅋ
시로다 2019-11-10 (일) 12:42
대학교 신입생 때 타지 와서 큰소리로 야 빠구리(땡땡이)치러가자 했더니
정적이 흘렀던 때가 있었는데 그게 그거였어요 ㅋㅋ

여학생들이 당분간 말을 안걸던데 ㅋㅋㅋ 나중에 다 오해가 풀렸지만
콩나물밥 2019-11-10 (일) 13:08
전북쪽은 아닌듯 하네요...^^
임의로 2019-11-10 (일) 13:11
야 날도 좋은데 우리 다같이 손잡고 빠구리나 치까?
투다다다다다 2019-11-10 (일) 13:14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Meister 2019-11-10 (일) 13:29
전남 출신에 대학 전까지 전남에 있었는데 단 한 번도 그렇게 쓰는 것 못 봤는데...
아이티전당포 2019-11-10 (일) 15:02
부산은 쓰레빠를 딸딸이라고 ㅋㅋ
즐겁게천천히 2019-11-10 (일) 15:29
전북쪽에서는 못 들어본 말입니다
제가 전북 떠난 지가 오래 되긴 했습니다만
전남에선 저래 쓰는지 모르겠네요
전남북이 표현이 좀 차이가 있습니다
이래저래
하바나백곰 2019-11-10 (일) 16:08
글읽다가 이렇게 빠구리를 많이 읽게 되다니...
실레이언 2019-11-10 (일) 16:35
30세 대전 출신. 저도 빠구리는 떡치는 걸로 알고 슬리퍼를 딸딸이로 부르는 건 군대에서 첨 들었었죠...
근데 요즘은 남학생들은 롤과 나루토에서 나온 건지 탈주했다라고도 하는 모양.
반다크 2019-11-10 (일) 17:16
전북이랑 전남은 쓰는 단어가 많이 다름
가르침의뜻 2019-11-10 (일) 17:16
시구리 빠구리
크린조 2019-11-10 (일) 18:05
맞아요
우리세대(30대)는 안쓰고
어른들이 썼습니다
광주에서 들었고 여수에서 또 들었어요
그런데 어른들도 빠구리 단어 뜻을 아시는지
안쓰시는듯
파워소닉 2019-11-10 (일) 18:40
경기도 가서 첨 들어봤는데요.
수수한노래 2019-11-10 (일) 19:15
광주에서 국민하교.중학교.고등학교 현재 살고있는데요. 학교 다닐때 종종 친구들이 말할때 들었네요.  빠구리-땡땡이
나타샤르 2019-11-10 (일) 21:13
전남 서남부 일부지역에서 땡땡이는 빠구리, 경운기는 딸딸이라고 부릅니다
스카이큐브 2019-11-10 (일) 22:47
87년생 광주태생에 전남 동부권 거주 20년차임
금시초문..
ll으하하ll 2019-11-10 (일) 22:54
81년생 국딩때 빠구리 친다고 했었음....
하다아 2019-11-12 (화) 18:23

너 학교에 빠구리쳤냐?
***가 딸딸이 타신다~
나중에 사용하면서도 낯붉힌 적이 있었다는~

딸딸이는 경운기엔진을 사용해서 트럭같이 핸들로 운전하는 것을 말합니다.
움직임 경운기보다 민첩하고 가벼운데, 딸딸딸 하고 소리가 나니까 하는말.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29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3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0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5
2957 [일반]  겨울에는 대방어지! (3) 달리는자동차 17:23 0 181
2956 [잡담]  알보칠 대체약 구하기 힘드네요... (11) 참된자아 17:14 1 181
2955 [도움]  연립 주택 하수도 물 내려가는 연결에 대해서 아시는분.. (6) deareyes 17:05 0 127
2954 [일반]  흔히 정수기 아줌마라고 아는 일을하는 남자입니다.. (5) 대전스타 16:53 2 435
2953 [잡담]  아이에게 사줄 (핸드폰이나 노트북에서 쓸)헤드폰 5만원정도 뭐 있을까요? (5) 우비11 16:46 0 100
2952 [일반]  프로페시아도 복제약이 있었군요 내돈 (11) 쿵쿵쿤 16:45 0 310
2951 [잡담]  4호선 오이도역에서 수인선 환승인데 빙설냥냥 16:45 0 137
2950 [일반]  국산 항공기 개발하는거 낭비라고 생각하는 사람들 ... (5) 신성사회황국… 16:38 0 287
2949 [도움]  블루투스 헤드폰을 사려고 하는데요. 뭐가 좋을까요? (8) 절망의끝에서 16:34 1 166
2948 [일반]  핸폰 알림, 푸쉬 다 꺼논다vs걍 켜둔다 (9) 빈폴 16:18 1 235
2947 [일반]  대학원 면접 보신분 계신가요? (8) invisible 16:16 0 195
2946 [잡담]  오픈마켓에서 겪은 두 판매자 단적인 비교 (9) Smile에스 16:04 1 368
2945 [잡담]  아마존 직구 ssd 도착!!!! (6) 하니우 16:02 0 462
2944 [일반]  외장하드 구입함 ㅡㅡ;; (9) 신성사회황국… 15:54 1 354
2943 [일반]  결혼해서 얻는것은 '안정감'보다 큰게 있지 않나요? (18) 너덜너덜 15:43 1 451
2942 [일반]  횐님들, 개업식 화환 문구 좀 진부하지 않고 재밋는거 추천 바래용~ (19) 장귀재 15:32 0 162
2941 [도움]  단순 상승률 계산인데 알려주세요(쉬울겁니다) (6) 미넴2 15:28 0 144
2940 [일반]  라면먹다가 코에서 라면물 나와보신분 잇나요 (9) 스파르타쿠스 15:16 2 320
2939 [뉴스]  “메리 크리스마스”…폭 600m 소행성 2개, 지구 지난다 (1)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4:58 1 297
2938 [일반]  택배 오배송관련 아시는분 (2) 맞수 14:57 0 245
2937 [뉴스]  12월 3일 과학&공학 뉴스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4:53 0 86
2936 [일반]  이날치-범 내려온다 (2) 삶의미풍 14:53 0 177
2935 [잡담]  8월에 차를 뽑았는데 자동차세를 낸 건가요? (1) 미국패씽 14:46 0 323
2934 [일반]  건국채권 실물 (7) 이미지첨부 인증메일안날… 14:43 1 592
2933 [뉴스]  바다 안개가 땅으로 옮긴 수은, 일대 생태계 위협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4:40 1 229
2932 [잡담]  날이 추워서 그런가... (3) 강남고려 14:29 1 184
2931 [일반]  이 오인페 아시는 분 9700 14:24 0 206
2930 [일반]  호탤은 원래 칫솔제공 안하나요 (11) 잇힝e 14:19 0 517
2929 [일반]  54년도에 발행된 건국채권증서를 발견했습니다 (3) 인증메일안날… 14:14 0 527
2928 [일반]  이토님들 인생게임은 무엇입니까? (52) 이미지첨부 빈폴 14:10 6 75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