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맨아래

   
[뉴스] 

[AAAS연례회의]"일상이 된 산불, 인간의 폐를 공격한다" 美전문가 '경고'

[회원게시판]
글쓴이 : 포이에마 날짜 : 2020-02-16 (일) 23:20 조회 : 120 추천 : 3  
왼쪽부터 조세프 도미트로이치 미국 산림청 운동생리학 연구원, 리사 밀러 미국 데이비스 캘리포니아대 생리학과 교수, 웨인 카시오 미국 환경보호국(EPA) 공중보건 및 환경영향평가센터장의 모습이다. 이들은 14일(현지시간) 미국 시애틀에서 열린 미국과학진흥협회(AAAS) 연례회의에서 뉴스브리핑을 진행했다. AAAS 유튜브 캡쳐
왼쪽부터 조세프 도미트로이치 미국 산림청 운동생리학 연구원, 리사 밀러 미국 데이비스 캘리포니아대 생리학과 교수, 웨인 카시오 미국 환경보호국(EPA) 공중보건 및 환경영향평가센터장의 모습이다. 이들은 14일(현지시간) 미국 시애틀에서 열린 미국과학진흥협회(AAAS) 연례회의에서 뉴스브리핑을 진행했다. AAAS 유튜브 캡쳐

“화재나 담배 연기와 마찬가지로 산불 연기에는 미세먼지와 일산화탄소, 휘발성 화학물질이 혼합돼 있습니다. 특히 산불 연기의 40%를 차지하는 미세먼지는 2.5미크론(μ∙ 100만분의 1미터)보다 작아 폐 안쪽 깊숙이 침투할 수 있습니다.”


리사 밀러 미국 데이비스 캘리포니아대 생리학과 교수는 14일(현지시간) 미국 시애틀에서 열린 미국과학진흥협회(AAAS) 연례회의 에서 “산불 연기의 가장 위험한 요소는 미세먼지”라며 “폐 안쪽뿐 아니라 혈류에도 침투할 수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번 발표는 지난해말부터 시작한 호주 대화재와 이제는 매년 발생하는 미국 서부 캘리포니아 산불의 피해가 산림과 생태계 파괴라는 문제 외에도 인간 건강에도 심각하다는 경각심을 불러일으키기 위해 마련됐다.  


밀러 교수는 호흡기 질환 전문 면역학자로 대기 오염물질이 면역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연구하고 있다. 그는 이날 ‘산불 연기가 공중 보건에 미치는 영향’을 주제로 한 AAAS 뉴스브리핑에 참여해 관련 연구성과를 공개했다.


밀러 교수 연구팀은 산불 연기를 흡입한 원숭이를 대상으로 실험을 진행했다. 원숭이의 면역계와 폐 기능 변화를 장기간 추적했다. 연구팀은 단순히 원숭이가 천식이나 다른 일반적인 호흡기 질환을 겪을 것으로 예상했으나, 실제 관찰결과는 달랐다. 산불 연기를 흡입한 원숭이의 폐가 그렇지 않은 원숭이의 폐에 비해 뻣뻣하고 상대적으로 크기가 작은 것으로 나타났다. 10년이 지난 후에도 같은 결과를 보였으며, 면역력도 상대적으로 떨어지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날 뉴스브리핑에 함께 참여한 웨인 카시오 미국 환경보호국(EPA) 공중보건 및 환경영향평가센터장은 “노인과 어린이 및 임산부가 산불 연기에 가장 취약하다”며 “고령화 인구가 증가하고 산불도 함께 증가하며 연기에 고통받는 인구가 앞으로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조세프 도미트로이치 미국 산림청 운동생리학 연구원도 이날 뉴스브리핑에 참여해 “산불 연기는 매일 산불과 싸우는 소방관들에게 아주 해롭다”며 “은퇴한 소방관들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그들의 폐암 및 심혈관 질환 위험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밀러 교수는 산불 연기를 맞닥뜨렸을 때 실내에 머무르는 게 더 안전하다고 추천했다. 그는 이어 “운동도 하지 말아야 한다”며 “신체 활동을 늘리면 호흡률이 높아지고 결국 연기 흡입량이 늘게 된다”고 조언했다.

 

AAAS 행사장의 모습. 시애틀=고재원 기자 jawon1212@donga.com
AAAS 행사장의 모습. 시애틀=고재원 기자 [email protected]


진리는 나의 빛
Veritas Lux Mea

궁금하냐 2020-02-16 (일) 23:53
우리는 옆동네에서 매일 뿜뿜해주는데...화생방 공격이었어?!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36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8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0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6
2119 [일반]  뚜기야 미안해 널 버려샤겠어 (7)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03-31 6 727
2118 [일반]  31일 국가별 코로나19 감염자 현황 (5) 이미지첨부 갓유리 03-31 7 385
2117 [일반]  뮤지컬 좋아하시는분들..지금 예술의전당 유툽에서 실시간 상영회합니다 (7) 거스기 03-31 7 237
2116 [일반]  봉필전자밴드 좀 듣다가 잡니다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03-31 3 144
2115 [일반]  (수원)멕도도 C타입 고속 충전 케이블 (앞머리 뒷머리 C타입으로 되어있음 나눔합니다… (3) 이미지첨부 자일리톨123 03-31 7 240
2114 [일반]  자영업 하시는분 질문드려요 (3) 크린조 03-31 2 257
2113 [일반]  CAD 사용할려면 레노버 제품은 어느정도 제품을 써야하나요? (4) 긴팔티 03-31 2 262
2112 [일반]  이부안주할건데 먹어도되긋죠? (3)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03-31 6 355
2111 [잡담]  요기요가 배민 먹은걸 티내기 시작하네요. (11) 마장조인성 03-31 2 987
2110 [일반]  부모의 은혜는 죽을때까지 못갚을것 같습니다 (8) 이라으카루다 03-31 5 344
2109 [잡담]  재난기본소득 다 주고 상위 30%는 연말정산이나 소득공제에서 까자 (5) 어라하 03-31 7 428
2108 [일반]  영상으로 보는 베트남 ,,,, (1) 이희은 03-31 9 536
2107 [일반]  일상이 파괴되니까 많이 고통스러울겁니다 (4) 무기야사랑해 03-31 6 400
2106 [일반]  강원도병원상황 (7) 갓유리 03-31 4 759
2105 [일반]  우와... 누가 청국장 먹나보내요.. (7) 실업짜 03-31 5 421
2104 [일반]  흰 면티에 라면국물 튄거 (8) 무기야사랑해 03-31 3 553
2103 [일반]  해외입국자가 2주간 격리조치 불이행시 (1) 무비패스 03-31 3 277
2102 [일반]  오늘 마지막인가? 결국 설득하진 못했지 그냥 지난 날이 아쉬워 나를 살게했던 소중한… (3)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03-31 4 242
2101 [일반]  알리에서 주문했는데 이게 무슨 뜻인가요? (18) 꽃보다요가 03-31 4 681
2100 [잡담]  이번에 구입한 맥주잔 ,, (1) 이미지첨부 yohji 03-31 6 382
2099 [잡담]  숫자가 모자르니 옆줄로 가시오~ (2) 이미지첨부 데쓰윙 03-31 7 449
2098 [잡담]  스페인 속보 - 하루만에 9,222명 확진 849명 사망 (6) 이미지첨부 뉴러씨니아 03-31 7 681
2097 [일반]  당근마켓 후기를 안남겨주니 (3) 최소의만찬 03-31 4 653
2096 [일반]  카스맥주가 면세상품인가요? 닉넴고갈 03-31 2 171
2095 [일반]  유통기간 지난 컵라면 먹을려고 뜯었더니 (3) 부처님ㅋ 03-31 2 762
2094 [일반]  TBS발 코로나 완치자들 인터뷰 (4) 토르톨란탐구… 03-31 8 618
2093 [일반]  음방 열어 놓고 한 잔 합니다 (2)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03-31 6 149
2092 [일반]  혹시 반도체 배관 일 하시는분있나요? (3) 길가던아저씨 03-31 2 328
2091 [일반]  이토님들은 게임에서 어떤클래스를 좋아하시나요? (34) 이미지첨부 빈폴 03-31 3 502
2090 [일반]  도대체 일본은 사망자 처리를 어떻게 할까요? (6) 에1리언 03-31 5 403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