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0/18] (회원게시판) 친한 동생이 너무 억울한 일을 당했습니다, 국민…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뉴스] 

北 외무성 美 맹비난…리용호 "핵지식 보존"

[시사게시판]
글쓴이 : 최고사기꾼 날짜 : 2018-08-10 (금) 23:24 조회 : 292
출처: http://imnews.imbc.com/replay/2018/nwdesk/article/4750234_22663.html?menuid=nwdesk

北 외무성 美 맹비난…리용호 "핵지식 보존"

◀ 앵커 ▶

그런가하면 북한 당국은 미국을 향해선 대북 제재에 반발하면서 비핵화 협상의 조건을 전보다 선명하게 밝혔습니다.

그 표현 중 하나가 '핵 지식은 보존하겠다'라고 했는데 이게 어떤 의미인지 박충희 기자가 설명해드립니다.

◀ 리포트 ▶

북한은 외무성 대변인 담화를 통해 미국에 대한 비난을 퍼부었습니다.

핵실험 중단에 이어 미군 유해 송환까지 '대범한 조치'를 했는데도 미국이 '제재 압박으로 대답했다'는 겁니다.

특히 '일부 미 행정부 고위 관리들이 혈안이 돼 날뛴다'며 '파렴치하고 철면피한 처사'라고 표현했습니다.

이란을 방문한 리용호 북한 외무상은 북한의 대응 방향을 밝혔습니다.

"북미 간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비핵화에 동의했지만, 미국이 적대를 포기하지 않을 것을 알기 때문에 핵 지식을 보존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핵 지식이란, 핵 과학자나 연구자료를 뜻합니다.

그러니까 북한이 비핵화 과정에서 눈에 보이는 핵무기나 핵시설을 없앨 수는 있지만, 눈에 보이지 않는 '무형의 핵 능력', 즉 미래 핵은 포기하지 않겠다는 것으로 해석됩니다.

이럴 경우 마음만 먹으면 언제든 핵을 다시 만들 수 있다는 점에서, 미국이 요구하는 CVID에서 'I', 즉 돌이킬 수 없는 비핵화와 어긋납니다.

[신범철/아산정책연구원 안보통일센터장]
"남측에 대해서는 고위급 회담을 통한 정상회담을 제안하고, 미국에 대해서는 외무성 대변인 담화를 통해서 자신들의 단계적이고 동시적인 비핵화 협상을 받아들이라고 하면서 (양면전술을 쓰고 있습니다.)"

다만, 최근 들어 북한은 미국을 비난할 때도 트럼프 대통령을 직접 공격하진 않고 있습니다.

미국 국무부도 오늘 북한과 전화나 메시지, 이메일로 다양하게 소통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북미 모두 각자의 이익을 노리고 협상 판을 흔들면서도, 판 자체는 깨지 않으려는 고도의 신경전을 거듭하고 있습니다.

MBC뉴스 박충희입니다.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0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0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0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0
28502 [뉴스]  깜짝 한국어로 시작된 바티칸 미사…교황청의 파격적인 문 대통령 환대 나우컴미 13:03 0 85
28501 [일반]  국감도 막바지인데 노회찬의원님 빈자리가 커보이네요. 도여비 13:02 0 25
28500 [도움]  카카오페이 결제 질문 절용 12:58 0 73
28499 [고민]  감정이라는게...... (1) 잭국 12:55 0 71
28498 [뉴스]  김진태, '태극기 전사' 조원진에 500만원 쐈다 ..... 이미지첨부 yohji 12:55 0 198
28497 [일반]  드디어 집이생깁니다? (8) 호날도도도동 12:53 2 186
28496 [일반]  강서구 pc방 살인사건의 범인 동생을 공범으로 판단할수 있는 이유가 있나요?? (7) 천지일우 12:51 0 203
28495 [정치]  뉴스타파-이은재, 보좌관 친구 명의 계좌 이용 비자금 조성 의혹 (1) 피부왕통키 12:50 0 83
28494 [음식]  오늘의 점심 (4) 이미지첨부 소리나는 12:47 1 162
28493 [일반]  방탄 &빅히트랑 재계약 했네요... (7) 시간여행 12:37 1 519
28492 [일반]  심신미약도 범행당시에 정상이였으면 적용 안되는거아님? (2) 하이마트무료… 12:35 0 114
28491 [고민]  윈도우 10 을 깔려고 하는데 USB 부팅이 안되요. (25) 이미지첨부 should 12:30 0 302
28490 [일반]  당첨금액이 1조.. (12) 록리 12:29 0 620
28489 [일반]  심신미약으로 감형이라는게 이해가 안되네요 (4) qasdz839 12:26 0 207
28488 [일반]  어제 택시기사분이 오늘 총파업이라고.. (4) 러블리러브 12:26 0 324
28487 [일반]  카풀은 결국 (15) 허니버터야옹 12:15 0 900
28486 [일반]  서울에서 강릉갈때는... (3) 원형지정 12:11 0 291
28485 [잡담]  결혼 안하려는것도 참 힘듭니다... (짜증!) (13) 맛짜ㅇ 12:10 1 532
28484 [일반]  사립유치원을 시작으로 모든 교육비리가 개선되었으면 좋겠네요 (3) 르브론즈 12:10 0 109
28483 [사회]  전국에 페미들 명단 작성해야합니다. (2) brahim 12:08 1 235
28482 [잡담]  (스압)충격적인 노르웨이의 교도소 환경과 교화주의 (9) 이미지첨부 asdwq 12:07 0 347
28481 [일반]  금리 동결했군요 (5) 와따시파워 12:05 0 327
28480 [고민]  여자친구가 생리통이 너무 심합니다. (23) 쇼오옹 11:58 2 704
28479 [일반]  일 여야 국회의원 70명 야스쿠니 신사 집단 참배 (3) 제이콥스 11:48 0 349
28478 [일반]  요즘같으면 100% 논란이었을 노래 (1) 러시얜캐쉬 11:46 0 688
28477 [일반]  욕 먹으면 오래산다는 말... (5) 삶의미풍 11:45 0 308
28476 [일반]  이번 카풀논란 관련하여 미국과 프랑스의 사례(추가) (3) 훌랄라치킨 11:45 0 404
28475 [일반]  pc방 사건 동생 풀어준 이유 (11) 붉은이글아이 11:40 4 1049
28474 [잡담]  전형적인 범죄자의 반응 (feat. 사쿠라 심) 호러보스 11:39 0 487
28473 [일반]  운전면허 학원의 고물 자동차 지금 생각하면 아찔하네요 (1) 꼬리치레 11:38 0 22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