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코로나19' 속 이탈리아에 수출 이뤄낸 천문 연구자들

[회원게시판]
글쓴이 : 포이에마 날짜 : 2020-03-28 (토) 21:13 조회 : 481 추천 : 6  

천문연, 이탈리아 국립천체물리연구소와 전파망원경 공급 계약
11년 넘는 연구개발...핀란드, 스페인, 독일, 미국 등 관심
화상 통화, 현지 변호사 선임하며 수출 이뤄내
[이데일리 강민구 기자]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많은 사상자와 피해가 발생한 이탈리아는 역사적으로 갈랄레오 갈릴레이, 레오나르도 다빈치 등을 배출한 천문학의 본고장입니다. 최근 한국 천문 연구자들이 감염병 확산속에서도 이곳에 우주 관측 시스템을 수출하는 쾌거를 이뤄냈습니다.

한국천문연구원은 ‘초소형 3채널 수신기’를 이탈리아 국립 전파망원경에 3기에 총 280만 유로(약 37억원)에 공급하는 수출계약을 체결했습니다.

초소형 3채널 수신기.<사진=한국천문연구원>

수신기 개발을 이끈 한석태 박사팀이 연구를 시작한 것은 지난 2003년부터인데요, 당시 8년 넘게 연구개발을 수행하며 세계에서 처음으로 4채널 동시 관측 수신기를 개발했습니다.

한석태 박사는 “당시 참조할 만한 대상이 없어 직접 연구자들과 손으로 만들며, 연구를 반복했다”며 “일정하지 않고, 규모도 크지 않았던 연구비도 확보하기 위해 노력하며 수신기를 개발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기존 우주 전파 관측은 하나의 주파수를 통해서만 가능했습니다. 이와 달리 4개 주파수 관측이 가능한 수신기가 개발되면서 우주 정보를 다양하게 얻을 수 있어 유럽, 미국, 스페인, 호주 등에서 관심을 받았습니다.

하지만 해외 수출에 걸림돌이 하나 있었습니다. 수신기는 한국우주전파관측망(KVN)에 설치돼 지난해 블랙홀 관측 당시 블랙홀 이미지 밝기 검증 자료에 활용됐을 만큼 우수한 성능을 자랑하지만, 한국 우주전파망원경에 맞춰 제작하다 보니 유럽의 전파망원경에 설치하기에는 크기가 컸습니다.

해외에서 지속적으로 규모를 줄여달라고 요청하면서 한 박사팀은 다시 2015년부터 3년여 동안 미국과 한국을 오가며 규모를 10분의 1 수준으로 줄인 초소형 수신기를 개발했습니다.

이 수신기는 8~26, 35~50, 85~116GHz으로 3개 채널을 수신할 수 있고, 장착이 쉬운 초소형으로 제작돼 핀란드, 스페인, 이탈리아, 독일 등에서 의뢰가 쏟아졌습니다. 이 중에서도 이탈리아가 가장 먼저 제안해 수출이 이뤄졌습니다.

최근 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직접 오프라인 계약 체결이 어려워지자 연구자들은 이탈리아 현지 변호사를 선임하고, 온라인으로 소통하면서 계약을 이뤄냈습니다. 연구진은 이탈리아 전파망원경 특성에 맞춰 수신시스템을 사양에 맞춰 제작해 공급해야 하기 때문에 이탈리아 현지 연구자들과 화상회의를 진행하며 제작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전파천문학에서는 하나의 전파망원경 보다 수백~수천 킬로미터 떨어진 여러 대의 전파망원경을 동시에 운용하면 전파망원경 사이의 거리에 해당하는 구경을 가진 거대한 가상의 망원경을 구현할 수 있습니다. 가령 한국이 운용하는 한국우주전파관측망은 서울 연세대, 울산 울산대, 제주 탐라대에 설치돼 동시 다주파수 관측으로 활동성은하핵, 만기형 별 등을 관측하는데 활용되고 있습니다.

한국우주전파관측망 운영 모습.<사진=한국천문연구원>

따라서 한국의 수신기가 앞으로 유럽, 미국 등에 장착된다면 보다 큰 가상 망원경을 구현해 블랙홀, 은하 관측연구가 보다 활성화될 수 있습니다.

한 박사는 “초소형 3채널 수신기는 유럽 VLBI 관측망(EVN)의 핵심시설을 보유한 이탈리아를 비롯해 독일, 스웨덴, 핀란드, 태국, 미국 등 여러 나라에서 도입을 고려하고 있다”면서 “이 시스템이 각국 전파망원경에 설치돼 한국우주전파관측망과 함께 활용되면 고감도, 고분해능으로 블랙홀 및 우주 초미세 구조의 별과 은하에 대한 관측연구가 가능해질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이번 편은 한석태 한국천문연구원 전파천문본부 책임연구원의 도움을 받았습니다.

*편집자주:우주 시대가 눈앞에 다가오고 있다. 우주는 먼 미래가 아닌 현실이다. 스페이스X, 블루오리진 등 민간기업들의 경쟁과 각종 우주기술 발전으로 민간우주여행시대가 열리고 있다. 관광뿐 아니라 우주 쓰레기 처리, 장례식장, 별똥별 이벤트 등 우주를 상업적으로 이용하려는 시도들도 이어지고 있다. 외계행성에서 생명체를 찾는 인류의 노력도 계속 진화 중이다. 우주는 첨단 과학기술의 집합체이기도 하다. 극한 환경의 우주에 최적화된 첨단 우주 기술들은 필수다. 세계 각국은 광활한 우주시장 선점을 위해 열띤 각축을 벌이고 있다. 국내외 우주 전문가들의 도움을 받아 우주 관련 기술, 우주의 역사, 연구 동향을 소개한다. 이를 통해 우주 개발의 필요성을 환기하고 우주에 대한 관심과 흥미를 유발하고자 한다.

강민구 ([email protected])

진리는 나의 빛
Veritas Lux Mea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37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8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2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7
3058 [고민]  취미로 하던 lp 음악 감상 적신호... 턴테이블 추천 좀 노우맨 21:27 0 55
3057 [일반]  좋아하는 여자와 금요일에 만나기로했는데 (4) 봉달이맨 21:26 0 150
3056 [잡담]  이제는 경찰이 집 앞 까지 와서 감시하네요 (2) 이미지첨부 표독도사 21:26 0 192
3055 [도움]  벽걸이에어컨 추천 부탁드립니다. (11) 아이kim슨 21:14 0 123
3054 [잡담]  정말이지 저는 면접운이 최악인거 같습니다. (1) 우잰 21:03 0 254
3053 [일반]  일 안하는 직원 (6) 모나리자스쿼… 21:01 0 448
3052 [일반]  이대호는 수비가 좀 부족한 것 같네요.. (5) 이미지첨부 섶다리 20:59 0 256
3051 [잡담]  한일 출산율 근황 (10) 이미지첨부 돈벌자 20:57 2 494
3050 [일반]  인천 송도와 성남 분당중에 어디가 더.. (6) 롤타 20:53 0 194
3049 [일반]  영덕 가서 대게 코스 먹으면 얼마 정도 할까요? 포기해야하나… 20:53 0 105
3048 [잡담]  커피 못 마시는 분 있나요? (10)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20:49 1 199
3047 [뉴스]  인종차별분노 유럽으로 격렬히 번졌다. (2) 레서판다 20:48 0 178
3046 [일반]  [포토] 한화 관중석에 강다니엘과 BTS 인형 이미지첨부 노력왕 20:45 1 223
3045 [뉴스]  강정호가 간과한 ‘헌법’ 위의 ‘국민 정서법’ (5) 이미지첨부 BabyBlue 20:37 3 246
3044 [뉴스]  파우치 소장 "코로나19 백신개발 낙관…효과 짧을까 봐 우려"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20:36 2 120
3043 [일반]  와 미치겠다...얼마전에 부모님께 넷플릭스를 알리지 말라는 글 썼던 사람인데... (5) 둠발놈 20:33 2 408
3042 [일반]  함부로 사람 믿으면 안되겠네요 (5) 하얀쥐띠 20:27 1 340
3041 [잡담]  앞으로 이토에는 낚시짤 안 올려야겠네요 (8) 클래식과재즈… 20:19 1 259
3040 [잡담]  면접 중에 나이를 들먹이며 기분나쁘게 한다면? (7) 우잰 20:17 1 233
3039 [일반]  해외 배송 반품 신청했는데 걱정이네요. (4) 이미지첨부 Beramode 20:13 1 212
3038 [일반]  다시는 패미가 없었던 시절로 돌아갈 수 없다. (4) 9700 20:06 6 286
3037 [뉴스]  백인우월주의 단체들, 가짜 '안티파' SNS 만들어 폭력 선동 (1)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20:02 3 148
3036 [잡담]  김연경이 브이리그 복귀한다고 하던데 ... (4) 로얄프린스 19:46 1 265
3035 [일반]  20대 중반 손목시계 첫 구매인데 청판이랑 검판 뭐가 더 괜찮을까요?.. (12) 이미지첨부 저거 19:45 0 241
3034 [잡담]  면허따고서 자동차를 소유해야 하나요? (11) 우잰 19:40 0 310
3033 [일반]  GTA 현실판.youtube (2) 93년생 19:40 2 221
3032 [잡담]  등급분류 안된 '스팀 게임' 국내 서비스 막힌다…팔 걷은 게임위 너희kin 19:38 0 214
3031 [도움]  부모님 보청기를 하려는데 해 본분 안계실까요? (3) 스팁이 19:35 0 89
3030 [뉴스]  이란·이라크 국경 지역서 규모 6.3 지진 (1)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9:31 2 138
3029 [잡담]  구걸충들 엄청 많네요 (12) 표독도사 19:13 1 715
3028 [일반]  꺼무위키는 저한텐 이제 아무쓸모가 없네요 (7) 컷우드 19:11 0 203
3027 [뉴스]  [와우! 과학] “현재 대기 중 CO₂ 농도는 2300만 년 이래 최고치”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9:08 3 202
3026 [일반]  로잉머신 빡시네요. (3) 6DWorld 19:06 2 228
3025 [잡담]  요새 독박육아가 가능한가요? (4) 스마릴 19:03 0 238
3024 [일반]  집에 오자마자 에어컨부터 (3) 최소의만찬 19:01 1 249
3023 [뉴스]  박사방 유료회원 구속영장 기각…법원 “범죄집단 가입 등 다툼의 여지 있어” (2) 기후변화 18:46 4 254
3022 [뉴스]  확진자 20만명 넘은 인도, 또 사이클론 상륙 앞둬...10만명 대피 (1)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8:44 3 140
3021 [뉴스]  "애도하지만 각자의 운명" 보우소나루의 코로나 사망자유족 위로?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8:36 1 139
3020 [일반]  혹시 두부감빠 라는 과자 아시는분 계세요? (10) 이미지첨부 바리에이션 18:33 3 383
3019 [일반]  지금 6시내고향 .트와이스 출연~~ 영보이이 18:28 0 33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