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 

아침부터 알바생 울려버렸습니다 ㅠㅠ

[회원게시판]
글쓴이 : 미췐 날짜 : 2020-03-30 (월) 06:51 조회 : 8035 추천 : 54  
월요일 출근길이면 늘 커피를 사러 들리는 편의점이 있습니다.
원래는 점장님이 하시던데, 오늘은 다른 분이 계시더라거요
평소처럼 커피를 주문하는데, 새로운 분이 포스를 못 찍고 당황해 하셨습니다.
“어, 이게 아닌데, 잠시만요. 이거였던가...”
막 엄청 식은땀 흘리시길래...저는 괜찮다고 천천히 하시라고 했습니다.
그러자 그러시더군요.
“죄송합니다. 제가 이 일이 처음이라...”
아저씨가 어쩌나 당황하시고 죄송해 하시길래 제가 다 죄송할 지경이었습니다.
우여곡절 끝에 커피가 결제되고 커피를 내리는 동안 여전히 안절부절 못하시는 아저씨께 말을 붙여 보았습니다.
“근데, 새로오신 점장님이신가봐요? 전에 계시던분은 그만 두신건사요?”
그랬더니 또 당황해하시면서 아니라고 얼버무리시더군요.
그때 알았습니다. 아저씨가 점장님이 아니라 알바라는 것을...
커피가 다 내려지고 뚜껑이 없길래, 뚜껑이 다 떨어졌다고 물으니
아저씨께서 또 당황하시더니, 서둘러 커피 뚜껑을 찾아 오셨습니다.
그리고 토마토처럼 붉어진 얼굴로 “죄송합니다...죄송합니다... 제가 일이 처음이라 실수가 잦네요...”라고 자책하시더군요.
그냥 안녕히 계세요 하고 나올 수도 있었지만,
예전에 제가 편의점 알바할때도 생각나고 해서 한마디 해드렸습니다.
“괜찮아요, 처음엔 다 서툰거잖아요. 너무 자책하지마세요 ㅎㅎ
그랬더니 갑자기 눈이 붉게 충혈되시더니, 눈물이 막 차오르시더라고요.이번엔 제가 정말 당황스럽군요.
아저씨는 금방이라도 눈물이 넘쳐흘릴거 같은 눈으로 이번에는
“감사합니다” 라고 하시며 눈물을 훔치시더군요.
그렇게 저는 안녕히 계세요라는 인사를 남기고 편의점을 나왔습니다.
아저씨께서 무슨 사연이 있는지는 모르겠습니다.
겉으로ㅠ보기에는 50대? 40대 후반? 쯤 되신거 같던데...
조금 더 힘내시고, 용기내라고 전해드리거 싶네요.
열심히 사는 것은 창피한 것이 아니라고!!!
Imf 때 퇴직하시고, 이일 저일 어떻게든 돈 벌어 보시겠다고 아침부터 나가셔서 밤 늦게 돌아오시던 아버지가 떠올라서 저도 눈가가 뜨거워지네요.
대한민국 아버님들 모두 파이팅입니다! 아자아자!

이휘아 2020-03-30 (월) 07:10 추천 49 반대 0
??? : 건물준데 알바 취급 당해서 억울해서 눈물났던 썰 푼다
금기자 2020-03-30 (월) 07:04
왠지 저도 응원하고 싶어지는 사연이네요. 담번에 방문했을 땐 훨씬 능숙한 모양으로 응대하시길..

한손으로 커피 내리고 나머지 한 손으론 계산,, 왼쪽 발로는 옆 다리 긁고..뭐 이렇게??


가장들 파이팅!!!
     
       
글쓴이 2020-03-30 (월) 08:34
파이팅!!!
이휘아 2020-03-30 (월) 07:10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 : 건물준데 알바 취급 당해서 억울해서 눈물났던 썰 푼다
     
       
로야네 2020-03-30 (월) 07:58
어휴, 자기 못됐다.

상상력은 인정!
     
       
글쓴이 2020-03-30 (월) 08:34
앗 ㅋㅋㅋㅋㅋㅋ
     
       
초코우유과다… 2020-03-30 (월) 11:41
악 내 감동!!
     
       
쫀득한찹쌀떡 2020-03-30 (월) 15:50
눈시울이 붉어지다... 된장...
     
       
네로미123 2020-03-30 (월) 22:07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미녀가조아 2020-03-30 (월) 08:35
이토문학 잘봤읍니다
     
       
백종투 2020-03-30 (월) 08:41
실화입니다
          
            
글쓴이 2020-03-30 (월) 08:46
관찰 에세이도 문학 아니던가요!?
               
                 
백종투 2020-03-30 (월) 08:59
맞습니다 근데 미녀가조아님의 뉘앙스는 소설!!

즉 실화가 아니라는듯한 느낌입니다
                    
                      
글쓴이 2020-03-30 (월) 09:08
ㅋㅋㅋ뭐 한두번도 아닌데요 뭐 ㅋㅋㅋ
                         
                           
dslkajf 2020-03-30 (월) 17:26
네? 고만 울리세욧
상냥한아저씨 2020-03-30 (월) 09:20
두 분다 행복하시길~~~ 우리 모두 행복 하길~~
콘듀치킨 2020-03-30 (월) 09:57
세상 사람들이 글쓴분처럼 마음이 따뜻하면 참 좋겠네요.
     
       
글쓴이 2020-03-30 (월) 10:04
콘듀치킨님 처럼요!
하얀발자국 2020-03-30 (월) 12:08
??? : 곧 완공되는 내 가게에서는 안그래야지..
victor888 2020-03-30 (월) 13:07
부산 광안동 편의점에 새벽편의점 알바 하시는 할아버지 있으신데 정정 하시고 눈치도 있어 보이셔서 해변가 바로앞이라 진상부리는 손님도 잘 처리 하심 시급이 올라서 요즘 나이를 떠나서 알바만 해도 솔솔함
     
       
글쓴이 2020-03-30 (월) 17:37
대단하신 분이시네요!
에드리안 2020-03-30 (월) 15:25
아름답군요. 미모의 알바생이 아니라 다소 아쉬운감은 있습니다.
     
       
글쓴이 2020-03-30 (월) 17:38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이즈원♡ 2020-03-30 (월) 16:05
오늘부터 1일?
유아 2020-03-30 (월) 17:03
훈훈합니다 ^^
잡았다이놈 2020-03-30 (월) 17:09
아가씨라고 본거 같은데 아저씨라니...
TigerCraz 2020-03-30 (월) 17:49
IMF~
행복한나날들 2020-03-30 (월) 20:42
카페 창업 준비하시나 봅니다..
제 친구 (35살)도 회사 때려치고
카페 창업하려고 카페 알바구하더라구요..
범어동김씨 2020-03-30 (월) 21:52
하하 오랜만에 웃음과 눈물이 같이 나오는 글이네요.
쓴이의 인성과 배려가 보이는 글입니다^^
미국패씽 2020-03-30 (월) 23:33
내가 대통령이 된다면, 교육,의료 심지어 주거 까지도 거의 무상으로 만들어 버릴텐데,
반대하는 부자들과 그 졸개들이 설쳐대겠지?
그러면 이때..
그 자의 혼맥도와 재산형성과정, 주위 평판등을 모조리 다 국민들에게 알리고, 국민의 진정한 일꾼이 될텐데.
이렇게 하면 심지어 태극기 정신나간 늙은이들도 매일 청와대에 찾아와서
"대통령님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하게 만들수 있는데.
고기볶음 2020-03-30 (월) 23:46
글 쓴분께 미안합니다. 제목만 보고 여자알바 울린 나쁜 사람 글인줄 알고 들어왔거든요.
훈훈한 글이었네요. ^^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37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8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2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7
3027 [도움]  컴퓨터 책상에 놓을 미니 선풍기 같은것좀 사려 했더니.. 리블 06:34 0 40
3026 [일반]  보겸 장학금 전달식 이미지첨부 코다마레나 04:52 0 288
3025 [뉴스]  “숨을 쉴 수가 없다!”…하와이서 진행된 평화 가두시위 (1)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3:46 2 313
3024 [일반]  한성수 플레디스 대표, '아내 이름'으로 아이즈원 저작권료 취득 … 이미지첨부 노력왕 03:44 0 402
3023 [고민]  우울증을 겪어보신 분 있으실까요? (13) rlarnfk1 02:39 4 340
3022 [일반]  커피잔 크기 다 줄임 (6) 노력왕 01:58 1 743
3021 [뉴스]  러시아, 미국 우주선 발사 성공에 "우리도 서 있지만은 않을 것"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1:55 1 257
3020 [도움]  혹시 인천 인하대병원에 아는 의료진 있으신 회원님들 계신가요.. 농약마신메기 01:50 0 226
3019 [도움]  도와주세요. 작년에 여동생 간이식 공여로 글올렸던 사람입니다. (6) 탈바인 01:39 4 370
3018 [일반]  사조 스페샬참치? 기억하시는분? (1) 레드보틀 01:32 0 275
3017 [잡담]  맘아픈 근황을 전합니다 (1) 귀빵망이 01:23 5 628
3016 [고민]  형이 미친 것 같습니다. (16) 룽지 01:14 1 888
3015 [일반]  더킹 사자인형 (3) 이미지첨부 노력왕 01:10 0 415
3014 [도움]  동영상제작 하려고 하는데 조언좀구할까 합니다 (2) 스티븐G 01:08 0 114
3013 [일반]  중고차 허위매물 사기꾼들도 메뉴얼이 있나봐요 (2) NalPPA 01:00 3 255
3012 [일반]  미국은 현재 참 웃기는 나라가 됐네요 (7) 이미지첨부 거스기 00:49 2 834
3011 [일반]  제주도 여행 취소 했어요. (3) 금초딩 00:43 1 423
3010 [잡담]  공황장애를 겪고 있는 기안84님에 대하여 (1) 귀빵망이 00:43 3 455
3009 [잡담]  혹시 차량 기스 관리 어떻게 하시나요? (4) 마인츠 00:30 0 200
3008 [잡담]  앞 집에서 매일 택배가 쌓이던게 없어졌군요 (2) 오십구키로 00:27 0 404
3007 [잡담]  세차를했더니.. (1) 안전순찰 00:26 0 206
3006 [잡담]  컨테이너라는 것이 정말 튼튼하게 연결되어 있군요 (2) 이미지첨부 최대8자 00:25 0 358
3005 [일반]  땅콩 드실 때 속 껍질 벗겨 드시나요? (11) 술끊자 00:22 0 273
3004 [일반]  김진호의 가족사진 벌려라하니 00:22 1 298
3003 [잡담]  비가 오네유~_~ 곰돌이분신술 00:20 0 108
3002 [잡담]  필라프는 왜이렇게 비쌀까요? (6) 사뉴 00:09 1 436
3001 [날씨]  2020년 6월 1일 [오늘의 날씨] (2) 이미지첨부 5180 00:07 3 107
3000 [일반]  한국은 주요 무기를 모두 생산 가능한 소수 국가 중 하나.. (4) 섶다리 00:06 1 490
2999 [잡담]  지금 편스토랑 보는 중.......ㅎ 하얀손™ 00:04 3 124
2998 [일반]  헬스 초보인데요. (3) 옆집희야 00:03 0 249
2997 [일반]  코로나로 사업 망하고 오늘 정리했네요.. (14) 하마르 00:02 11 1528
2996 [뉴스]  스페이스X 첫 유인우주선, 국제우주정거장 도킹 성공 (2)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0:00 1 238
2995 [일반]  미국 과잉진압 흑인말이에요. 흑인의 죄는 뭡니까? (8) 산사춘1 05-31 0 455
2994 [잡담]  청소년이 담배 달라면 어떻게 하세요? (2) 순수의식 05-31 1 269
2993 [일반]  2중 3엽 프로펠러 P-51 무스탕입니다.(2) Schach 05-31 2 147
2992 [뉴스]  5월 30~31일 과학&공학 뉴스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5-31 2 69
2991 [뉴스]  태안 밀입국 중국인 2명 추가 검거…코로나19 음성 판정 기후변화 05-31 2 214
2990 [잡담]  유튜브 재테크 컨텐츠 (3) 루비라비루 05-31 1 483
2989 [잡담]  오동통면... 갓뚜기... 갓갓갓 (3) FYBs 05-31 3 388
2988 [뉴스]  전기자동차 다음은 전기비행기 시대…무사히 첫 비행 완료 (2)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5-31 3 24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