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세계가 놀란 '사재기 없는 한국' 5가지가 있다

[회원게시판]
글쓴이 : 포이에마 날짜 : 2020-04-01 (수) 20:33 조회 : 1183 추천 : 8  

(1) 든든한 생필품 제조기반
(2) 세계 최강 온라인 쇼핑 시스템
(3) 골목골목 뻗은 촘촘한 물류
(4) 위기에 대한 남다른 면역력
(5) 성숙해진 시민의식도 한몫
< 꽉 차고 > 코로나19로 극심한 사재기가 벌어지고 있는 외국과 달리 한국에선 사재기가 없다. 1일 서울 시내 한 대형마트에 휴지 등 생필품이 잔뜩 쌓여 있다. 김범준 기자 [email protected]
“우린 휴지 안 사도 돼. 집에도 마트에도 이렇게 많거든. 싱싱한 딸기도 많고, 해산물도 구경해봐.”

4년 전 미국 공군으로 한국에 배치돼 온 데이비드 로 씨는 얼마 전 부인과 두 아이를 데리고 장 보는 영상을 유튜브에 올렸다. 마스크를 쓰고 손 소독을 한 뒤 마트 매대마다 가득 차 있는 손 세정제와 휴지, 생수 등을 찍어 올렸다. 이 영상은 조회 수 91만 건을 기록했다.

요즘 주한 외국인 중 데이비드 로 씨처럼 유튜브 브이로그나 SNS를 통해 ‘코로나19 시대에 한국에서 장보기’ 영상물을 올리는 이들이 적지 않다. 이런 영상에는 어김없이 “믿을 수 없다”는 댓글이 달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세계 곳곳에서 사재기 광풍이 불고 있는 것과 너무 대조적이어서다. 미국 유럽 일본 등에선 휴지와 파스타, 시리얼 등을 사기 위해 다툼을 벌이고, 총기까지 사재기하고 있다. 한국에서는 왜 이런 모습을 보기 힘들까.

< 텅 비고 > 지난달 22일 멕시코 수도 멕시코시티의 한 월마트 매대가 텅 비어 있다. 북미와 남미, 호주, 일본 등에서는 휴지 등 생필품 사재기가 극성을 부리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한국에서 사재기가 아주 없었던 것은 아니다. 대구·경북 지역에서 코로나19가 본격 확산한 2월 17일 이후 생필품 수요가 일부 온라인몰에서 반짝 늘었다. 김수혜 쿠팡 전무는 “온라인 주문이 폭주하고 배송 지연 등에 대한 소비자 항의가 있었으나 1주일을 채 넘기지 않았다”고 말했다.

전문가들은 한국이 ‘사재기 무풍지대’가 된 가장 큰 이유로 든든한 제조업 기반을 꼽는다. 한국의 식량 자급률은 47%다. 중화학 등 제조업 기반이 중국과 베트남에 공장을 이전한 사례가 많긴 하지만 대부분 식품 기업들은 아직 한국에 기반을 두고 있다. 50년 안팎의 역사를 지닌 굵직한 식품 기업들이 자체 브랜드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다른 생필품 기업들도 마찬가지다. 식품과 화장지, 생수 등이 떨어질 것을 우려해 미리 사 둘 필요가 없는 것이다.

온라인 주문배송 시스템이 잘 갖춰진 것도 또 다른 이유다. 전체 유통에서 온라인 쇼핑이 차지하는 비중은 지난해 28.3%(매출 기준)였다. 세계 최상위 수준이다. 거래액도 120조원을 돌파했다. 초고속 통신망과 모바일 기기가 빠르게 확산하면서 모바일 쇼핑도 급증세다. 온라인 쇼핑 거래액 중 모바일 쇼핑 비중이 59.7%다.

이렇게 온라인으로 주문하면 초고속으로 배달받는다. 쿠팡과 마켓컬리 등 온라인 배송업체들은 지난 4~5년간 치열한 ‘배송 전쟁’을 벌였다. 전국 곳곳에 물류센터를 짓고 ‘반나절 배송 시스템’을 구축했다. 그 결과 한국은 세계에서 가장 빠른 생활물류 시스템을 갖추게 됐다. 전날 밤에 주문하면 새벽에 물건이 도착한다. 24시간 쉬지 않고 택배 배송이 가능한 세계 유일한 나라다. 굳이 생필품을 사러 매장으로 달려갈 필요가 없다.

성용준 고려대 심리학과 교수는 “한국은 빠르게 ‘플랫폼 사회’로 변하면서 소비 측면에서 온라인과 오프라인 모두 체력이 탄탄해졌다”며 “위기 상황에도 사람들이 공포감을 덜 느끼게 된 배경”이라고 설명했다.

온라인 쇼핑을 안 하더라도 전국 골목골목까지 뻗어 있는 유통망을 통해 손쉽게 쇼핑할 수 있다는 점도 한국만의 강점이다. 지난해 말 기준으로 국내 5대 편의점 점포 수는 4만4744개에 달한다. 일본(5만5620개)보다 적지만 인구 1인당 편의점 수는 세계 1위다. CNN은 “한국은 주요 도심에 100m마다 편의점이 있어 휴지나 생수를 사재기하지 않아도 되는 나라”라고 소개했다.

최명화 서강대 기술경영대학원 교수는 “한국 중장년층이라면 북한 침략이나 전쟁에 대비한다는 이유로 또는 전염병에 대비한다는 이유로 사재기에 동참했던 기억이 있을 것”이라며 “한국인들은 이런 경험을 통해 사재기를 해봐야 별 소용없다는 것을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층 성숙해진 시민의식도 사재기 없는 한국을 만든 숨은 요인이다. 한국인들은 “의료진이나 더 필요한 사람에게 주자”며 ‘마스크 안 사기 캠페인’을 벌였고, 적극적으로 개인 방역에 동참하면서 상호 신뢰 시스템을 쌓았다. 미국, 호주 등에서처럼 ‘마스크 필터와 휴지가 같은 소재다’라거나 ‘앞으로 2주간 물과 생필품 공급이 중단된다’는 등의 가짜 뉴스도 돌지 않았다. 재해구호협회에는 지난 10년간 기부금 모금 역사상 가장 많은 920억원 이상이 모였다. 협회 관계자는 “기부 신청이 끊이지 않아 모금 기간을 1개월 연장했다”며 “침착하게 위기를 함께 극복해 나가자는 사회적인 연대가 전염병 확산 속에서도 큰 혼란을 막고 있다”고 평가했다.

김보라 기자 [email protected]

진리는 나의 빛
Veritas Lux Mea

아침이슬 2020-04-01 (수) 20:43
북한이라는 백신이 있지.
     
       
제자리걸음 2020-04-01 (수) 21:05
뭔말인가 이해하는데 1초나 걸렸다!
고수진 2020-04-01 (수) 21:39
북한 가지고 허구헌날 정치적 놀음하니 , , ㅡ ㅡ

뭐 저것들도 그에 덧붙여 미사일 날리고 포격하긴 하지만 ㅡ ㅡ+
통찰지 2020-04-01 (수) 22:12
제조업은 절대 버릴 수 없는 산업이죠. 농업도 중국에 의존하지 않게 식량자급률을 높여야 합니다. 그래야 나중에 있을지 모르는 중국과의 분쟁에서 의연하게 대처할 수 있죠.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37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8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2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7
3022 [잡담]  경찰이 왜 자꾸 따라오는 걸까요? 이미지첨부 표독도사 12:21 0 29
3021 [일반]  트럼프 G7 회의에 한국 러시아 인도 초청 ? (5) 은하제국황제 12:05 1 144
3020 [뉴스]  "무명으로 입금" 후원금 장부조차 없었던 나눔의집 (1) 기후변화 12:05 1 112
3019 [뉴스]  '흑인 사망' 시위 20여개 주로 확산...트럼프, 군 투입 경고 (3) 기후변화 12:03 0 89
3018 [잡담]  남자한테 좋은 영양제 왕꼬치엔흑형 12:02 1 126
3017 [일반]  이거 무슨 술인지 아시는 분 계시나요? (7) 이미지첨부 hahahoho 12:00 1 165
3016 [일반]  선풍기를 창가쪽으로 틀어도 효과가 있을까요? (8) 짐더긴 11:46 1 227
3015 [잡담]  내일부터 휴직 1개월 입니다. (1) 빙설냥냥 11:43 2 226
3014 [일반]  어제 전용도로에서 만난 레전드 김여사님 (2) 이미지첨부 힘의관습 11:40 0 328
3013 [일반]  장사하는데 외상으로 13000원 떼어먹은 아줌마 (7) 더불어민주당 11:35 2 425
3012 [뉴스]  강정호 망신, 대만 매체 “성추행범 사례처럼 계약 못해야” 이미지첨부 BabyBlue 11:27 3 197
3011 [도움]  同行하는 人生~ 이미지첨부 행복이야기 11:22 1 172
3010 [일반]  지인통해 잠깐 들었는데 LA 전체 외출금지령...? (2) 김소혜♡티마 11:09 0 308
3009 [잡담]  덴탈 마스크 (7) 도깨비 10:56 3 499
3008 [잡담]  꼬꼬면 인기없죠? (4) 표독도사 10:50 0 410
3007 [일반]  F8F bearcat입니다. (3) Schach 10:45 1 144
3006 [일반]  어제 저녁에 사고가 있은 후 좀 걷다보니 술이 확 올라와서 (1) 젖은눈슬픈새 10:36 0 208
3005 [일반]  내구성 좋은 운동화 브랜드 (10) 아르고노트e 10:32 0 562
3004 [일반]  먼저 해장합니다. (6) 이미지첨부 유안 10:20 2 337
3003 [잡담]  rpg 드래곤볼 게임 아시나여 (14) 이미지첨부 돈벌자 09:47 2 685
3002 [잡담]  월매출 1억 토스트 (7) 이미지첨부 돈벌자 09:44 3 1232
3001 [잡담]  방안온도 아침부터 28도.... (5) 마음 09:35 3 453
3000 [잡담]  숙박예약할때 할인해달래서 해줬더니 당일에 또 요구...에고... (5) hb7890 09:05 7 571
2999 [날씨]  오늘의 날씨 깍꿍 08:22 1 143
2998 [잡담]  주말 잘보내고 계신가요? (4) 도깨비 08:17 3 207
2997 [일반]  윈도우10 다시 깔고싶은데.. (12) 니하오마 07:55 0 555
2996 [일반]  경기 군포 코로나 확진자, 지인 24명과 2박3일 제주여행 (5) 아이즈원♡ 06:19 5 621
2995 [도움]  중고차 허위매물 딜러. 신상공개 (4) 왼손재비 05:28 4 783
2994 [뉴스]  1단 부스터, 바지선에 착륙 ㅋ + 2단 로켓 분리 성공, 궤도 안착 (4)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4:33 5 1259
2993 [뉴스]  1단 분리 성공 ㅋ, 1단 부스터 재착륙중 (3)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4:26 3 1114
2992 [뉴스]  발사 3분전 (4) 포이에마 04:20 5 709
2991 [뉴스]  발사하기로 결정났네요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3:41 2 1084
2990 [잡담]  와 우주선 쏜다 낮크밤무 03:30 1 559
2989 [일반]  죄송합니다 글 삭제했습니다.. 거리에서 03:26 0 388
2988 [일반]  커플 이미지첨부 노력왕 03:14 0 442
2987 [일반]  아랫글 진짜 바퀴벌레 글.. 혐짤.이네요. 리얼라이징 02:56 1 450
2986 [일반]  [혐짤] 바퀴벌레 커플 (5) 이미지첨부 양치기중년 02:55 1 1231
2985 [뉴스]  美미네소타, '플로이드 시위' 주 방위군 총동원…2차대전 이후 처음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2:29 0 430
2984 [뉴스]  발사대에 비가 오기 시작함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2:25 0 523
2983 [일반]  바퀴발레맞죠? (5) 이미지첨부 윤배앵z 02:16 1 74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