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4/23] (정보) 뿌리파리를 죽여보자 (19)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eTo마켓
 자동차업체  | 남성스타일
 보험상담실  | 대출상담실
자료공간
 공개자료실  | 추천사이트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기타]

연봉 5억 받는 남자와 결혼하고 싶은 여자.txt

글쓴이 : 샌프란시스코 날짜 : 2018-11-09 (금) 17:13 조회 : 11374 추천 : 17  
연봉 5억 받는 남자와 결혼하고 싶은 여자 와 그에 대한 답변
미국 최대 (비상업) 중고품 거래 사이트인 craigslist.org 게시판에 올라온 글에서 발췌
 
다음이 여자의 질문글
posting by  431649184
 
title : what am i doing wrong?
제목 : 제가 뭘 잘못하고 있죠?
 
 
okay, i’m tired of beating around the bush.
저도 이제 빙빙 돌려 말하는거에 지쳤습니다.
 

i’m a beautiful (spectacularly beautiful) 25 year old girl.
전 아주 아름다운 25살 여성이고요.
 
 
i’m articulate and classy.
전 똑똑하고 세련됬습니다.
 
 
i’m not from new york. 
전 뉴욕 출신이 아니구요.
 

i’m looking to get married to a guy who makes at least half a million a year.
일년에 최소 50만불 이상 버는 남성과 결혼하고 싶습니다. 

[ 이후 원문 생략하고 우리말만 쓸께요 ]
 
이상한 소리처럼 들리시겠지만, 
뉴욕시에선 50만불 버는건 중간정도밖에 안되니, 
너무 과한걸 원하는건 아니라고 봅니다.
 
혹시 50만불 이상 버는 남자분들 중 이 게시판 읽으시는분 없으시나요?
 
혹시 그런 남편을 가지고 계신 부인분은요?
 
제게 팁 좀 보내 주실 수 있나요?
 
예전에 연봉 20~25만불을 버는 사업가와 사귄적이 있었는데..
 
장애물이 보이더라고요. 
25만불의 수입으로는 센트럴 파크 서쪽(cpw)에 살 수가 없어요.
 
 
제 요가 클래스에 투자 은행원과 결혼한 여성이 있는데 tribeca에 살아요. 
근데 그 여자는 저만큼 이쁘지도 않고, 대단한 천재도 아니에요.
 
그런데 그 여성은 어떻게 한거죠? 어떻게 그 여성과 같은 레벨이 될 수 있을까요?
 
까놓고 독신 부자 남성들은 주로 어디서 노나요? 
바? 레스토랑? 헬스장?
 
 
짝으로는 어떤 사람을 원하시나요? 
솔직히 말해주세요. 
상처입지 않을께요.
 
특정 연령대를 찾아봐야 할까요? (전 25살입니다)
 
왜 북동부에 사치스런 삶을 사는 여성들은 아주 평범할까요?
 
너무 평범해서 부자 남편에게 별로 해줄만한게 없는 그런 타입에 여성들을 몇몇 봤거든요.
 
동부지역에 독신들이 모이는 바에 갓었을때, 정말 끝내주는 여성들을 본적이 있거든요.
 
어떻게 된건가요?
 
 
특정한 직업군을 찾아봐야 하나요?
 
변호사, 투자가, 의사등등은 다들 아는거고요.
 
그 사람들은 실제로 얼마나 벌죠?
 
그리고 그 사람들은 어디서 보통 놀죠?
 
헤지펀드가지고 노는 사람들은 어디서 노냐고요.
 
 
결혼과 여자친구와의 차이를 어떻게 구분해야 할까요?
 
전 결혼만 원합니다.
 
절 비난하지 마세요. 전 아주 정직하게 말하는 겁니다.
 
정말 이쁜 여자들은 내숭 떱니다. 
전 최소한 까놓고 솔직하게 말하잖아요.
 
제가 그런 여자들하고 비교해서 
외모나, 문화나, 철학이나, 집보기나 따뜻한 마음에 뒤진다면 부자 남자들을 찾지도 않을겁니다.
 
 

 
 
그리고 이글에 대한 답변 글이 달립니다.
 
답변 : dear  431649184  씨에게...
 
 
i read your posting with great interest and h*e thought- meaningfully about your dilemma.
당신 글을 흥미있게 읽었고, 당신이 처한 딜레마에 대해 의미있는 생각을 해봤습니다.
 
 
i offer the following *ysis of your predicament.
당신의 고민에 대해 다음과 같은 분석을 해 드리겠습니다.
 
 
firstly, i’m not wasting your time, i qualify as a guy who fits your bill; that is i make more than $500k per year.
일단 저도 당신 시간 낭비하고 싶지 않습니다. 전 당신이 찾는 남자중에 하나입니다. 저도 일년에 50만불 이상을 법니다.
 
 
that said here’s how i see it.
그리고 제 의견을 말씀드리죠.
 
 
마찬가지로 이하 우리말만 남김
 
저같은 사람들이 보기에 당신이 제시한건 단순하고 엉터리 비지니스 거래입니다.
 
이유를 말씀드리죠.
 
빙빙 돌리지 않고 말씀드리죠. 당신이 제안한건 간단한 교환입니다:
 
당신은 파티에 외모를 가지고 오면, 전 돈을 가지고 오는거죠.
 
간단하죠.
 
그런데 여기서 마찰이 생깁니다.
당신의 외모는 갈수록 시들해질꺼고, 제 돈은 영원하겠죠. 
아니, 사실 오히려 미래에 돈을 더 많이 벌 확률이 있지만, 
당신의 외모가 더 이뻐질 확률은 절대 없습니다.
 
 
즉, 경제용어로 설명하자면 당신은 감가상각의 자산이고, 전 증가하는 자산입니다.
 
당신은 그냥 감가상각이 아닙니다. 
갈수록 감가상각의 가속이 이루어 지는거죠!
 
 
설명해 드리죠. 
당신은 25살이고, 앞으로 5년정도는 꽤 이쁠겁니다. 하지만 매년 조금씩 줄어들겠죠.
 
그리고 나선 빠른 속도로 악화됩니다. 35살 정도 되면 거의 다 시들었겠죠.
 
그러니 월 스트리스 용어로 말하면, 당신은 매각의 대상이지, 구매나 저축의 대상이 아닙니다. 
그래서 결혼이라는 개념과 마찰을 일으키는 겁니다.
 
결국 당신을 “사는”(당신이 원하는 거죠)건 별로 좋은 경영센스가 아니니, 그냥 리스(lease:대여)하는게 낮습니다.
 

제가 잔인하다고 생각할지도 모르니 이렇게 말씀드리죠.
 
어짜피 제 돈이 없어지면 당신도 절 떠날겁니다. 
그러니 당신 외모가 시들해지면 저도 빠져나와야 겠죠.
 
간단한 겁니다.
 
그러니 데이트는 되도 결혼은 좋은 거래가 아닙니다.
 
 
또한 별개로, 전 예전에 “효율적인 시장원리”에 대해 배웠습니다.
 
그래서 당신 말대로 “똑똑하고 세련되고 아름다우신” 여성분이 왜 아직도 남편감을 찾지 못했는지 궁금하군요.
 
당신이 정말 50만불의 가치가 있는 정도로 대단한 여성이라면, 
50만불 이상 버는 남성들이 최소한 “일단 시도”라도 해보지 않았을 리가 없습니다.
 
 
근데, 당신이 스스로 그런 정도의 돈을 벌 수 있다면, 이런 어려운 대화를 하고 있을 필요도 없을겁니다.
 
이렇게 말했지만, 당신이 제대로된 전략을 세우고 있다고는 말씀 드릴 수 있겠군요. 
고전적인 “다 뽑아낸 후 차버려라”식의 꽃뱀전략입니다.
 
이게 도움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만약 “리스”거래에 관심이 있으시면 연락 주세요.  - 끝 -
내가 아무리 모든 사람한테 사랑받기 위해 노력해봤자 둘은 날 싫어하고, 일곱은 관심 없고, 하나는 날 좋아한다. 반대로 내가 하고 싶은 이야기를 솔직하게 하고, 눈치 보지 않을 때도 둘은 날 싫어하고, 일곱은 관심 없고, 하나는 날 좋아한다. 어떻게 살든 세상에 그렇게 날 미워하는 사람 둘은 꼭 있기 때문에 내 맷집을 길러야 한다. 그 맷집이란 미움받을 용기를 말한다. 미움받을 용기는 특별한 게 아니다. ‘저 사람도 나를 미워할 자유가 있는 거야’ 라고 그냥 편하게 생각하면 된다.

변화 2018-11-09 (금) 17:16
이거 한 15년 전쯤에 본 글 같은데...
현재 우리나라네;;
훌랄라치킨 2018-11-09 (금) 17:21
와 이글 되게 오랜만에 본다
아크튜러스 2018-11-09 (금) 17:22
조선시대글이네
파페호호 2018-11-09 (금) 18:25
전 처음보는 글 이네요 ~

명쾌한 싸이다!~
한개도없어 2018-11-09 (금) 18:41
누구나 하고 싶은 말이지만
저 말을 할 수 있는 사람이군요 ㅋㅋㅋㅋ
50만불 이상을 벌다니 ㄷㄷ
라지오오 2018-11-09 (금) 18:48
인터넷 초창기에 봤던...
컴바치 2018-11-10 (토) 00:35
그럴듯해보이지만 저 논리라면,
부자 남자는 결혼을 안 하게 됨. (서양이라서 결혼 안하는 수준을 넘죠)
     
       
모태알콜 2018-11-10 (토) 01:09
그래서 가부장제가 남성만을 위한 제도가 아닌겁니다. 거기엔 여성위 보호도 포함되어ㅠ있는겁니다
     
       
나르지저스 2018-11-10 (토) 12:00
저 논리에는 전제(가정)이 있잖아요
저 여자의 생각을 베이스로 한다는 전제
     
       
또라또라또라 2018-11-10 (토) 16:02
부자남자가 결혼을 왜 안합니까?
부자 남자도 여자의 돈을 보고 결혼합니다.

돈많은 부자니까 돈 문제는 별 문제 아닐거야 라고 생각하는게 잘못된 선입견이죠.
"있는 놈들이 더해" 는 주목할만한 격언입니다.
   

(구)유머게시판
유머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분류인기순  유머 | 정보 | 감동 | 동물 | 엽기 | 공포 | 블박 | 후방 | 사회 | 기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유머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6-19 37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3-20 46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7-19 59
109568 [블박]  강변북로 180km 과속.gif (5) 스샷첨부 jamiexx 09:08 0 529
109567 [정보]  빨리 늙게 만드는 습관 10가지.jpg (3) 스샷첨부 jamiexx 09:04 0 757
109566 [후방]  피트니스 선수들 스샷첨부 posmall 09:01 0 807
109565 [엽기]  일본 몰래카메라... gif (3) 스샷첨부 jamiexx 09:01 3 1063
109564 [유머]  카이스트생이 분석한 UBD지수 (8) 스샷첨부 ㅇㅇ그러해다 08:53 2 1692
109563 [기타]  갤럭시 폴드 출시 연기 확정 (11) 스샷첨부 라돌 08:49 1 1998
109562 [후방]  피트니스 문세림 선수 스샷첨부 posmall 08:48 1 1328
109561 [유머]  방송중 기습적인 PPL (4) 욱나미 08:47 2 2234
109560 [기타]  보는순간 사고싶어지는 침대.gif (11) 스샷첨부 jamiexx 08:43 4 2642
109559 [기타]  SBS 새 사극.jpg (16) 스샷첨부 jamiexx 08:40 4 2426
109558 [후방]  Clair Bidez 2010: Whistler, Canada (1) 스샷첨부 posmall 08:39 0 682
109557 [후방]  합성같은 혀길이.gif (11) 스샷첨부 jamiexx 08:23 3 4026
109556 [공포]  이해하면 소름끼치는 만화..jpg (18) 스샷첨부 jamiexx 08:19 3 3633
109555 [유머]  요즘은 상상불가인 과거 흡연 문화.jpg (16) 스샷첨부 jamiexx 08:11 1 3968
109554 [유머]  전설의 아파트 현관문.jpg (6) 스샷첨부 jamiexx 08:08 3 4747
109553 [기타]  어머니를 죽인 아들.jpg (4) 스샷첨부 jamiexx 08:06 3 3177
109552 [유머]  MCU 박지훈 유니버스의시작 - 아이언맨1에 나온 의역 중 하나를 알아보자. (13) 스샷첨부 프로츠 07:56 6 2801
109551 [유머]  성우지망생들 보이스커미션(돈받고녹음해주는거 상황 (8) 스샷첨부 러블리러브 07:52 1 2598
109550 [엽기]  와이프를 내쳤습니다 (24) 니조랄x 07:47 14 5400
109549 [유머]  남자 직원이랑 월급120만원 차이나서 퇴사통보한 여자 (27) 스샷첨부 바리에이션 07:41 7 4592
109548 [유머]  삐진 동생 달래기 (5) 스샷첨부 라돌 07:40 1 3483
109547 [정보]  뿌리파리를 죽여보자 (19) 스샷첨부 네모홀릭 06:14 50 10478
109546 [동물]  청설모의 모래 공격 (18)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5:02 9 5815
109545 [기타]  박지윤의 외모 (16) 스샷첨부 영길사마 04:59 5 9493
109544 [유머]  애정행각에 분노한 어르신 (2)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4:59 4 6522
109543 [기타]  조기출근을 해야된다 vs 하지않아도 된다 (63)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4:58 9 7373
109542 [기타]  진정한 나라란 (14)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4:56 27 5476
109541 [기타]  붓으로 교감하는 분들 (3)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4:50 8 3655
109540 [엽기]  강남클럽에서 관리하는 VVIP 오피스텔에 전문소각팀이 필요한 이유 (5) 스샷첨부 오타쿠미 04:50 13 5152
109539 [기타]  MS "윈도7 사용 중지해달라" (9)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4:48 1 592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