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기타]

미 대선 주자 배우자의 충격 고백.."임신 중 성폭력 당해"

글쓴이 : Goauld 날짜 : 2020-01-18 (토) 16:55 조회 : 6752 추천 : 10  

[글로벌 돋보기] 미 대선 주자 배우자의 충격 고백.."임신 중 성폭력 당해"

하송연 입력 2020.01.17. 20:03

미 민주당 대선 주자 앤드루 양과 그의 아내 에블린 양 (출처:cnn.com)


미 민주당 대선 주자 앤드루 양 아내의 충격 고백

올 11월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대선 경쟁이 본격화하고 있는 미국에서 민주당의 대선 주자 배우자가 충격 고백을 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주인공은 앤드루 양의 아내 에블린 양인데요.

앤드루 양은 44살의 타이완계로 민주당 내 대선 주자 중 드문 유색 인종에 40대로, 일찌감치 유권자들의 주목을 받았습니다.

최근엔 인공지능과 자동화로 혜택을 본 기업들로부터 재원을 마련해 모두에게 월 천 달러(약 115만 원)의 기본 소득을 주겠다는 파격 공약으로 당내 유력 주자인 조 바이든과 엘리자베스 워런, 버니 샌더스를 바짝 추격하고 있습니다.

무서운 정치 신인으로 떠오른 그의 아내가 무얼 털어놨길래 미국 정가도 유권자들의 반응을 예의주시하게 된 건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임신 7개월 때 산부인과 의사가 성폭력"


미 CNN 방송과 인터뷰하는 에블린 양(출처:cnn.com)


에블린의 고백은 2012년 그녀가 첫 아이를 임신했을 때 주치의로부터 성폭력을 당했다는 것입니다.

그녀의 주치의는 뉴욕에서도 잘 알려진 데다 에블린의 모교이기도 한 콜롬비아 대학 병원의 산부인과 전문의 로버트 해든 박사였다고 합니다.

해든은 임신 초기부터 에블린에게 이상한 질문을 많이 했다고 합니다. 산모와 태아의 건강과 상관없는 남편과의 관계같은 부적절하고 불필요한 질문이었다고 합니다.

그 이후로도 진찰 시간이 점점 길어진다거나 진찰 주기도 잦아져 이상하다 생각했지만, 첫 임신에 경험이 없었던 터라 많은 여성이 그렇듯 전문가의 경험과 의술을 믿을 수밖에 없었다고 에블린은 밝혔는데요.

에블린의 불길한 예감은 임신 7개월 때 현실이 되고 말았습니다.

진찰이 끝나 옷을 입고 나가려는 에블린에게 해든은 제왕절개가 필요할 것 같다며 강제로 그녀를 붙잡고 내부 진찰을 다시 하려고 했다고 합니다.

그런 일이 일어나기 전 에블린은 만약 그런 일이 자신에게 일어난다면 가해자를 밀쳐내고 소리를 지르며 현장을 빠져나올 것으로 생각해 왔지만, 막상 현실이 되니 온몸이 얼어 움직일 수가 없었다고 합니다. 그저 해든이 자신을 추행하는 동안 그의 눈을 피하려고 벽을 응시했다고 합니다. 그 일이 있고 난 뒤 다시는 그 병원을 찾지 않았다고 합니다.

병원에서 있었던 일은 그 누구에게도 알리지 않고 비밀에 부쳐왔다고 합니다.

"첫 아이는 자폐아…지지자 편지에 자극받아 고백 결심"


앤드루 양 가족사진(출처:cnn.com / yang2020.com)


그 일이 있고 난 후 다른 병원에서 첫 아이인 크리스토퍼를 낳은 에블린은 편지를 한 통 받았다고 합니다.

해든이 더는 진료를 하지 않는다는 내용의 편지였는데요. 에블린은 자신이 당했던 일과 혹시 연관이 있나 싶어 인터넷 검색을 해 보았고, 해든이 산모 성폭력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게 됐다는 뉴스를 접하게 됐습니다.

자신이 혼자가 아니었다는 것을 알게 된 에블린은 다른 피해자들과 법적 행동에 나서야겠다는 생각에 먼저 용기를 내 남편인 앤드루에게 자신에게 무슨 일을 겪었는지 얘기하게 됐다는데요. 아내가 당한 끔찍한 일을 전해 들은 앤드루는 오열했다고 합니다.

이후 2년 넘게 에블린은 익명으로 해든과 법정에서 싸워왔는데요. 에블린이 숨겨둔 아픈 가족사를 대중에게 공개(현지시간 이달 17일 CNN과 인터뷰)하기로 한 데는 그만한 이유가 있었습니다.

민주당 대선 주자로 나선 남편이 유세 과정에서 첫째 아들이 자폐아인 사실을 언급했고, 또 자신이 성폭행당한 사실을 숨기지 않고 행동에 나설 것이라는 내용의 지지자의 편지를 받은 게 계기가 됐다는 겁니다.

여기에 에블린을 포함해 산모 수십 명에게 성폭력을 가한 혐의를 받는 로버트 해든이 구속되지 않은 것도 피해 공개의 배경이 되고 있습니다.

"피해 산모 30여 명에도 가해 의사 구속 안돼"

........................


일부 피해자는 해든이 이처럼 특혜를 받는 데는 콜롬비아 대학의 비호와 해당 검찰의 관대함이 자리잡고 있다고 주장합니다.

......................



https://news.v.daum.net/v/20200117200348031



미국에도 쎅검이 문제를 일으키네요. ㅡㅡ





소라좋아 2020-01-18 (토) 17:08 추천 9 반대 2
이제 미투는 믿기가 힘들다.
더구나 선거용으로 온갖 것을 이용하려 드는 인간의 엽기적인 행태는
영화/드라마보다 더 한 설마 그러겠어? 라는 의심조차 충분히 넘어설 수 있어 보여서 믿기가 힘들다...
소라좋아 2020-01-18 (토) 17:08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이제 미투는 믿기가 힘들다.
더구나 선거용으로 온갖 것을 이용하려 드는 인간의 엽기적인 행태는
영화/드라마보다 더 한 설마 그러겠어? 라는 의심조차 충분히 넘어설 수 있어 보여서 믿기가 힘들다...
     
       
뭐럽 2020-01-18 (토) 17:29
보통 거짓 미투는 화제로 만든 후 합의나 고소 단계를 밟는데 이 분은 이미 다른 피해자 분들과 힘을 합쳐 2년 간 싸우다가 지금 밝힌 거네요. 거짓 미투가 아닌 좋은 미투인 듯.
     
       
북미너구리 2020-01-18 (토) 20:19
이거는 피해자가 수십명인데 이런거를 구라라고 보기 힘들죠.
개구리똥 2020-01-18 (토) 20:28
첫짤보고 예전에 짝에 나왔던 그 엄청 쿨하다고했던 성님 생각났네
ssssu 2020-01-19 (일) 12:37
저 어재 짝 에 나온 그 남자아님?
   

(구)유머게시판 
유머게시판  일간조회순 | 일간추천순 | 일간댓글순 | 주간조회순 | 주간추천순 | 주간댓글순 | 월간조회순 | 월간추천순
분류인기순  유머 | 정보 | 감동 | 동물 | 엽기 | 공포 | 블박 | 후방 | 영상 | 사회 | 기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유머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6-19 45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6-19 34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6-19 35
112527 [유머]  기부한 유튜버 (19) 스샷첨부 물고기날개 02-28 14 5908
112526 [유머]  북산 결승진출 실패 후의 이야기 (4) 스샷첨부 물고기날개 02-28 4 4118
112525 [기타]  마교(魔敎) 출입국 전수 조사 / 중국에서 한국인 기피 (1) 스샷첨부 prisen 02-28 6 1763
112524 [기타]  여자운전자가 김여사로 불리는 이유 (22) 스샷첨부 친구아이디 02-28 12 5272
112523 [사회]  의심증상 신천지 교인수(마봉춘) ㄷㄷㄷ.jpg (4) 스샷첨부 필소구트 02-28 0 3728
112522 [사회]  정부 요청에도.. 대형교회 66% "주일 예배 중단 안한다" (10) 스샷첨부 가랑비 02-28 0 1457
112521 [사회]  김빙삼옹 트윗 (3) 스샷첨부 불휘기픈남우 02-28 0 1810
112520 [사회]  사는 게 힘들었는데 신천지로 새 삶을 찾았습니다 (1) 박사님 02-28 0 3334
112519 [사회]  [단독] 신천지, 사회 각 분야 인사 조직적 관리 정황 드러나 (5) 패대기엑스 02-28 0 1889
112518 [기타]  대전 11번째 확진자는 지하철역장…지역사회 감염 확산 우려 [기사] (3) 스샷첨부 USNewYork 02-28 8 1334
112517 [기타]  "하나님 앞 감당하기 어려운 일" 일부 대형 교회 "주일 예배 고수" (18) 스샷첨부 Goauld 02-28 10 1868
112516 [사회]  민경욱 근황 (19) 스샷첨부 바리에이션 02-28 0 4418
112515 [사회]  정부, 대중국 물품지원 대신 현금 지원으로 변경 (52) 스샷첨부 거짓말천사 02-28 0 1956
112514 [유머]  처음 보는 여자한테 호감 갖게 된 개그맨 이상준 (6) 스샷첨부 사스미리 02-28 11 6273
112513 [감동]  인간세상에 잠시 다녀간 천사 (8) 스샷첨부 또랭또랭 02-28 27 4766
112512 [정보]  2월 28일 지역별 코로나 19 확진자 분포 (12) 스샷첨부 포이에마 02-28 10 2391
112511 [사회]  신천지 명단누락 잇따라 불신자초.."지역유지,유명인 제외" 의혹도 (6) 스샷첨부 인간조건 02-28 0 1577
112510 [기타]  포항의 한 아파트 근황.jpg (15) 스샷첨부 봄맞이 02-28 24 8181
112509 [기타]  바다 해저 케이블 실제 모습.jpg (20) 스샷첨부 아이언엉아 02-28 8 6547
112508 [기타]  NBA 골스 디그린의 자진 퇴장에 재미진 르브론.gif (2) 스샷첨부 아이언엉아 02-28 5 3413
112507 [사회]  중국 봉쇄가 의미가 없는 이유를 북한을 통해 배워본다.jpg (19) 스샷첨부 쿠로쓰 02-28 0 3658
112506 [사회]  미.친.년.이.네... (43) 스샷첨부 無答 02-28 0 11526
112505 [기타]  접고 접고 계속 접는 아스날 페페.gif (7) 스샷첨부 아이언엉아 02-28 9 4466
112504 [기타]  유럽축구에서도 ‘코로나 공포’ 현실화 (1) 스샷첨부 거짓말천사 02-28 7 2960
112503 [사회]  통합당, 신천지 이만희 …새누리 당명 작명 주장 거짓 (15) 스샷첨부 ke23w3t5 02-28 0 2409
112502 [사회]  마스크 가격과 집값의 이중잣대 (56) 스샷첨부 하데스13 02-28 0 12854
112501 [기타]  나훈아 익명으로 대구에 3억 기부.jpg (15) 스샷첨부 아이언엉아 02-28 13 3977
112500 [공포]  현대 車 공장, Virus 감염으로 가동 중단 (1) 스샷첨부 prisen 02-28 5 2271
112499 [사회]  난 의전이 좋단 말야, 의전 좀 해 줘, 의전 의전 의저어어어언~~~ (24) 스샷첨부 Veritas 02-28 0 3976
112498 [후방]  드레스가 불편한 차주영 (4) 스샷첨부 하데스13 02-28 10 8347
112497 [기타]  미 보건당국에 질문하는 기자.jpg (12) 스샷첨부 아이언엉아 02-28 16 3775
112496 [기타]  볼보 자율 주행 모드 인테리어 컨셉 .GIF (9)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2-28 6 4185
112495 [유머]  미국에서 한국 라면은 건강식이다 (20) 스샷첨부 하데스13 02-28 14 6026
112494 [사회]  "한국 코로나 확산주범은 신천지와 보수세력"-美언론.jpg (6) 스샷첨부 아이언엉아 02-28 0 2128
112493 [사회]  대한민국의 압도적 검사량 (23) 스샷첨부 하데스13 02-28 0 4883
112492 [유머]  베트남 방역 잘했다고 한게 웃긴 이유.jpg (11) 스샷첨부 축구왕강백호 02-28 26 6399
112491 [사회]  신천지 전문가가 보는 신천지 구별법 (15) 스샷첨부 사스미리 02-28 0 4382
112490 [기타]  메뚜기 떼 잡는 오리 '십만대군' 파키스탄 투입.jpg (14) 스샷첨부 아이언엉아 02-28 7 3888
112489 [동물]  정수기 환불 사유 (5) 스샷첨부 하데스13 02-28 9 3807
112488 [기타]  中國人 댓글 - 정상인, 미친놈 골고루 prisen 02-28 6 1812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