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정보]

[헬스TALK] 우한 폐렴 확산속 맞이하는 설 연휴... 아플 때 병원·약국 어디로 갈까 [기사]

글쓴이 : JYLE 날짜 : 2020-01-26 (일) 08:41 조회 : 3925 추천 : 12  
응급의료정보제공 앱을 설치하면 스마트폰 화면에서 주변 약국을 쉽게 찾을 수 있다. /보건복지부 제공

민족 대명절 설 연휴(24∼27일) 대부분의 민간 의료기관이 문을 닫는 기간에도 보건소를 비롯한 일부 공공보건의료기관은 진료를 계속한다. 이번 명절에는 중국에서 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우한 폐렴 확산 우려가 커지면서 보건당국이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24일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설 연휴에 문을 여는 병·의원 및 약국 수는 24일엔 총 9330곳, 25일엔 3189곳, 26일엔 4249곳, 27일에 1만3751곳인 것으로 조사됐다.

설 당일인 25일에도 일부 보건소와 민간 병원, 약국이 운영된다. 공공보건의료기관(보건소 등)은 392곳, 민간 의료기관의 경우 686곳, 약국은 1588곳이 문을 열 예정이다.

설 연휴에 문을 여는 병·의원과 약국 정보는 129(보건복지상담센터), 119(구급상황관리센터), 120(시도 콜센터), 응급의료포털(www.e-gen.or.kr), 보건복지부 누리집(www.mohw.go.kr), 응급의료정보제공 앱을 통해 제공된다. 23일 오후 6시 기준부터 응급의료포털 접속 시 명절 전용 화면으로 전환됐다. 별도 알림창으로 문 연 병·의원 약국 정보 확인이 가능하다.

네이버, 다음 등 주요 포털에서도 ‘명절병원’으로 검색하면 ‘응급의료포털 E-Gen’이 상위 노출되어 누리집 주소를 외울 필요 없이 이용 가능하다.

‘응급의료정보제공’ 앱은 사용자 위치 기반으로 주변에 문을 연 병‧의원과 약국을 지도로 보여주고 진료시간 및 진료과목 조회가 가능하다. 또 야간진료기관 정보, 자동심장충격기(AED) 위치 정보, 응급처치요령 등 유용한 내용들이 담겨 있다.


응급의료포털 화면./보건복지부 제공

지난해에도 설 연휴동안 응급의료센터의 환자 내원이 적지 않았다. 복지부에 따르면 지난해 설 연휴(2월2일~6일) 동안 응급의료센터의 환자 내원은 약 12만건으로 하루 평균 약 2만5000건 발생했다. 지난해에도 명절 전날과 당일에 응급의료센터 이용이 가장 많았다. 평상시와 비교하면 평일의 1.9배, 주말의 1.4배까지 증가했다. 주로 설 전날 오전에 가장 많은 환자가 내원하였으며, 설 전날과 당일에는 하루 종일 이용 환자가 많은 편이다. 이에 따라 올해도 응급 상황에 대비해 만전을 기해야 한다.

올해는 응급 상황에 대비해 전국 응급실 운영기관 523개소는 평소처럼 24시간 진료를 한다. 다수 민간 의료기관이 문을 닫는 설 당일인 25일에도 공공보건의료기관은 진료를 계속한다.

중앙응급의료상황실(국립중앙의료원)도 24시간 가동되며, 전국 40개소 재난거점병원의 재난의료지원팀(DMAT)도 출동 대기하는 등 평소처럼 재난에 대비한다.

윤태호 복지부 공공보건정책관은 "경증 질환으로 응급실 이용 시 진료비 증가와 대기 지연이 발생해 문을 연 병‧의원 등을 확인해 이용할 것을 권장한다"면서 "국민이 갑자기 몸이 아플 때 걱정 없이 편안한 설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응급진료체계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명절에 갑작기 의식을 잃었거나, 음식물에 의해 기도가 막힌 경우에 응급처치 요령도 파악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갑자기 의식을 잃은 환자가 발생한 경우, 즉시 주위에 도움을 청하고 119에 신고한 뒤, 맥박이 뛰지 않으면 심폐소생술을 실시한다. 심폐소생술 과정을 잘 모르는 경우 무리하게 인공호흡을 시도하지 말고 가슴압박만 ‘강하고’, ‘빠르게’ 119가 올 때까지 실시한다.

음식물에 의해 기도가 막힌 경우에는 환자가 기침을 할 수 있으면 기침을 하고, 할 수 없으면 기도폐쇄에 대한 응급처치법(하임리히법)을 실시한다. 성인의 경우 환자의 뒤에서 감싸듯 안고 한 손은 주먹을 쥐고 다른 한 손은 주먹 쥔 손을 감싼 뒤 환자의 명치와 배꼽 중간지점에 대고 위로 밀쳐 올린다.

1세 이하 혹은 체중 10kg 이하 소아는 머리가 아래를 향하도록 허벅지 위에 엎드려 눕힌 후 손바닥 밑부분으로 등의 중앙부를 세게 두드리는 ‘등 압박’과, 양쪽 젖꼭지를 잇는 선의 중앙 부위 약간 아래를 두 손가락으로 4cm 정도 깊이로 강하고 빠르게 눌러주는 ‘가슴 압박’을 반복한다.

특히 이번 명절엔 우한 폐렴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우선 중국을 방문한 이후 발열, 호흡기 증상이 나타나 우한 폐렴이 의심되는 경우 의료기관을 직접 방문하기보다 복지부 질병관리본부 콜센터 1339 또는 보건소로 신고 후 대응절차에 따라야 한다. 부득이 의료기관을 방문했을 경우 <iframe style='max-width: 100%;' width="300" height="250" src="https://yellow.contentsfeed.com/RealMedia/ads/adstream_sx.ads/biz.chosun.com/[email protected]" frameborder="0" marginwidth="0" marginheight="0" scrolling="no" vspace="0" hspace="0" style="border-bottom-color: currentColor; border-bottom-style: none; border-bottom-width: 0px; border-image-outset: 0; border-image-repeat: stretch; border-image-slice: 100%; border-image-source: none; border-image-width: 1; border-left-color: currentColor; border-left-style: none; border-left-width: 0px; border-right-color: currentColor; border-right-style: none; border-right-width: 0px; border-top-color: currentColor; border-top-style: none; border-top-width: 0px; font-size: 100%; margin-bottom: 0px; margin-left: 0px; margin-right: 0px; margin-top: 0px; padding-bottom: 0px; padding-left: 0px; padding-right: 0px; padding-top: 0px;" bordercolor="#000000"></iframe> 보건용 마스크를 꼭 착용하고, 의료진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의심 여부를 알리는 것이 필요하다. 
김금찬 질병관리본부 검역내과 과장은 "손씻기, 마스크 착용 등 감염 예방을 위한 기본 수칙을 철저히 지켜야 한다"면서 "만약 발열 등 의심증상이 나타난다면 반드시 자발적으로 1339에 전화해 검사 절차 등을 안내받고 병원으로 이동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來日..

추천과 댓글은 글쓴이에게 큰 보람과 응원이 됩니다.

하트공주 2020-01-26 (일) 14:50
조선은 정보라도 가져오지 말자 제발
   

(구)유머게시판 
유머게시판  일간조회순 | 일간추천순 | 일간댓글순 | 주간조회순 | 주간추천순 | 주간댓글순 | 월간조회순 | 월간추천순
분류인기순  유머 | 정보 | 감동 | 동물 | 엽기 | 공포 | 블박 | 후방 | 영상 | 사회 | 기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유머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6-19 45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6-19 34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6-19 35
110902 [영상]  선희누나가 부르는 다른 가수 노래 모음 .. 샤방사ㄴr 23:47 0 4
110901 [기타]  [단독] 왜 국내서 마스크 구매하기 힘든가 했더니…중국으로 다 나갔네 [기사] 스샷첨부 USNewYork 23:47 0 15
110900 [사회]  한일 관계 악화 이후 한국인 유학생 차별은 없었을까? - 조금 더 솔직한 인터뷰 스콜스v 23:46 0 50
110899 [정보]  알이탈리아항공, 서울 노선 결국 단항 3월 10일부터... 스샷첨부 씽씽돌이 23:43 0 151
110898 [사회]  이재명지사 강제집행 관련사항은 오전 오후로 사실이 다르네요. (6) 스샷첨부 홍낄낄낄 23:38 0 742
110897 [동물]  주인을 정말 좋아하는 강아지.gif (1) 스샷첨부 서울팽 23:37 4 675
110896 [유머]  중국인이 위대한 이유 (1) 박사님 23:36 3 866
110895 [영상]  사이비종교 때문에 함성지르는 아줌마 소리O (2) 인증메일안날… 23:35 2 571
110894 [정보]  세무조사 당하면 망한다??? [썰] (8) 스샷첨부 변화 23:31 9 1338
110893 [유머]  조선인의 이상한 유전자 (6) 스샷첨부 박사님 23:29 14 1559
110892 [엽기]  中 우한, 인터넷 고의적 차단 의혹 (2) prisen 23:23 3 1019
110891 [유머]  대구시장님 메르스 시절 (1) 스샷첨부 이쁘면장땡 23:22 24 2173
110890 [동물]  겁이 많은 러시아의 유기동물.gif (1) 스샷첨부 alllie 23:20 7 1554
110889 [사회]  대구 부시장 비서 코로나 확진, 대구시청 별관 폐쇄 (16) 스샷첨부 천마신공 23:13 0 1763
110888 [사회]  北 '밀봉' 전략에도 피해 적지 않아 .. 확산땐 체제 치명타 (5) 아우토반 23:11 0 922
110887 [기타]  중학생 공상 세밀 화가가 그린 작품 (8) 스샷첨부 사스미리 23:09 16 2158
110886 [엽기]  조장혁 소신 발언 할수 있지.....그런데 (38) 스샷첨부 넘나좋은날 23:09 42 3228
110885 [유머]  이상한 귀걸이.jpg (3) 스샷첨부 리더십특강 23:05 5 2464
110884 [기타]  '코로나19' 담당 법무부 직원, 한강에서 투신 [기사] (10) 스샷첨부 USNewYork 22:59 6 2656
110883 [유머]  남자들이 전효성을 못쳐다보는 이유.jpg (5) 스샷첨부 봄맞이 22:57 12 5045
110882 [유머]  여동생이 아이돌 관두고 AV 데뷔할뻔한 썰.jpg (10) 스샷첨부 사나미나 22:56 14 4698
110881 [기타]  김제동, 대구·경북 쪽방촌에 생필품 지원 "고립감 느끼지 마시길" (7) 스샷첨부 천마신공 22:56 25 1141
110880 [기타]  연필 초상화 스케치가 취미인 아파트 경비원.jpg (5) 스샷첨부 사나미나 22:54 6 2072
110879 [기타]  대구에서 벌어지는 놀라운 매진 행렬 (13) 스샷첨부 사스미리 22:53 24 3781
110878 [기타]  외국 보건 전문가, 한국 코로나19검사 신속성에 감탄 (8) 스샷첨부 사나미나 22:52 18 1642
110877 [감동]  2009년부터 총 24억원 기부했다는 여배우 (1) 스샷첨부 사나미나 22:50 19 2878
110876 [사회]  한국인 입국금지 7개국, 제한 17개국, 개천지 마교 집단 때문에 (8) 스샷첨부 prisen 22:47 0 1130
110875 [기타]  신천지 경험 중인 대한민국 (3) 스샷첨부 사스미리 22:46 10 3452
110874 [유머]  이번 마스크로 2천만원 번 사람.jpg (11) 스샷첨부 잇힝e 22:45 5 4879
110873 [감동]  핵직구 날리는 대구 MBC (21) 스샷첨부 넘나좋은날 22:41 52 4168
110872 [유머]  카페알바하는데 너무 설렌다.jpg (6) 스샷첨부 잇힝e 22:41 12 3496
110871 [공포]  신천지 이만희 친형 사망 전 병명 '급성폐렴'.. 슈퍼전파자였나 (26) 스샷첨부 prisen 22:39 11 2100
110870 [유머]  한번 쯤 다들 해본 거 (4) 스샷첨부 잇힝e 22:38 11 2677
110869 [기타]  기자들도 걱정했다는 정은경 질본 본부장 몸 상태 (9) 스샷첨부 사스미리 22:37 36 3359
110868 [정보]  2020년 돈 많이 모으는 법 (14) 스샷첨부 잇힝e 22:37 10 3363
110867 [유머]  유럽 여행중 보인다는 한국인 부류 (10) 스샷첨부 잇힝e 22:36 5 3758
110866 [유머]  백종원은 똑똑한사람 (5) 스샷첨부 rmaskfk34 22:35 9 3094
110865 [유머]  블랙박스 레전드 올타임 넘버원.gif (6) 스샷첨부 잇힝e 22:35 12 3362
110864 [기타]  아이폰으로 찍은 일본 여고생 (6) Hillbilly 22:34 7 3964
110863 [유머]  군대 카레/짜장 근황.jpg (10) 스샷첨부 잇힝e 22:32 5 285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