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포]

魔敎(마교) 은둔처, 마공 수행자 2명 / 대구공항의 지옥에서 온 사신 1명

글쓴이 : prisen 날짜 : 2020-02-27 (목) 22:25 조회 : 3070 추천 : 27  


숙소 생활 신천지 교인 2명 확진…"시설 공개 명단에 없어"
https://imnews.imbc.com/replay/2020/nwdesk/article/5666212_32524.html

앵커

그런데 경기도 과천에 있는 신천지 교인들 숙소에서 집단 생활을 하던 신도 두 명이 오늘 확진 판정 을 받았습니다.

그런데 이들이 생활하던 숙소는 신천지가 공개한 명단에 포함돼 있지 않았습니다.

신수아 기자입니다.

리포트

경기도 과천시 문원동의 한 단독 주택.

신천지 신도 10명이 합숙생활을 하던 곳입니다.

지난 24일 과천시가 이 숙소를 찾아내 신도들에 대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한 결과, 20대 남성 두 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들은 지난 16일 과천 신천지 본부 예배에 참석했다가 감염됐을 가능성이 큽니다.

나머지 8명은 음성으로 나왔지만, 잠복기일 가능성이 있어 숙소에서 집단 격리에 들어갔습니다.

보건소 관계자들이 지금 막 추가 검사를 위해 숙소로 들어갔습니다.

숙소 앞 마당에는 이렇게 접근통제선이 붙어 있습니다.

[보건소 관계자]
"편도하고 비점막 채취하고… 두 사람만 한 거예요."
(그 중에 두 사람이요?)
"필요한 사람만."

해당 건물은 신천지 측이 홈페이지에 공개한 시설에 포함돼 있지 않은 곳이었습니다.

확진 판정을 받은 2명은 정식 신도의 포교 대상인 이른바 교육생들이었습니다.

관리자급의 정식 신도가 교육생들과 함께 집단으로 숙식을 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시청 관계자]
"신천지 교회 특성이 뭐냐면 합숙소서 일정 교육을 받아야지만 '정신도'가 될 수 있어요. (이 분들은) 교육생이라고 보시면 돼요."

확진자 두 명 가운데 한 명은 숙소에서 700미터 떨어진 편의점에서 야간 아르바이트까지 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근처 주민]
"말도 마요. 이거 터지고 나서 저희들 여기 오는 것도 안 좋았다니까요."

해당 편의점에 대한 방역작업을 마친 과천시는 CCTV 등을 통해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신천지 신도와 밀접 접촉한 주민들을 찾아내 감염 여부를 검사할 예정입니다.

신천지의 폐쇄적 집단생활이 또 다른 감염 통로가 될 수 있는 상황이지만, 외부에 공개되지 않은 신천지의 포교 시설을 정확히 확인할 수 없어 각 지자체들이 긴장하고 있습니다.

----------

대구공항 검색대 직원도 확진 판정 -  대구일보 
http://www.idaegu.com/newsView/idg202002270101

신천지 교인 숨기고 공항검색 업무 계속해
검색대 거친 인원만 2만5천여 명
사실상 밀접접촉자 파악 불가능



비지이 2020-02-27 (목) 22:30
사탄이 울고가고
하이드라는 동네 구멍가게로 만드네
곰플레이야 2020-02-27 (목) 22:30
정부에서 병신천지관련 시설물에 불질러도 되는 허가를 내주면 좋겠네요.

울동네도 5개나 있더군요.

지나갈때마다 저걸 확[email protected]@@@@ ㅅㅂㄴ들... 하면서 지나감.
글쓴이 2020-02-27 (목) 22:31
급하긴 했나 보네… ‘섹스포교’ 직접 언급한 신천지 - 국민일보
http://www.kukinews.com/news/article.html?no=256072/
동급생 2020-02-27 (목) 22:34
앞으로 무슨 좀비 나오거나 병걸리거나 이런 영화나 소설 나오면 얘네들은 무조건 모티브 되는거임
섬광마술 2020-02-27 (목) 22:34
구라치다 걸리면 손모가지 날라간다는거 못배웠냐
skuid 2020-02-27 (목) 22:36
사이비종교 나오는 드라마나 영화 겁나 유치해지게 만드네
볼사모아 2020-02-27 (목) 22:39
개 ㅆ바ㄹ 거들 휘발유 사러가야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