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플
  • 연예인
  • 정보
  • 자동차
  • 유머
  • 사회
  • 자유
  • 컴퓨터
  • 게임
  • 동물
  • 영화
  • 정치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eTo스폰서  [문의]

싸다파일 마피아티비 아자차 출장도사 러판 스웨이 특공마켓 준비중

[사회] "너 때문에 남동생 장가 못가"…잔소리에 모친 살해한 여성 / 한국경제
글쓴이 : 민초마니아   날짜 : 2021-09-21 (화) 18:17   조회 : 2843   추천 : 20  

  자신의 어머니를 목 졸라 살해한   50 대 여성이 항소심에서도 징역   12 년형을 선고받았다.

21 일 광주고법 전주재판부 제1형사부(부장판사 김성주)는 존속살해 혐의로 기소된 A 씨( 54 )에 대한 항소심에서 피고인과 검사의 항소를 기각하고 징역   12 년형의 원심을 유지한다고 밝혔다.

A씨는   20 여 년 전 이혼한 뒤 홀로 생활하다가 지난   2013 년부터 익산의 남동생 집에서 어머니, 남동생과 함께 거주했다. 그러던 중 지난 1월   14 일 오전   11   40 분께 전북 익산시의 한 주택에서 자신의 어머니를 목 졸라 살해한 혐의로 기소됐다.

사건 당일 A 씨는 어머니 B 씨( 81 세)로부터 "남동생이 결혼을 못 하는 것은 네가 이 집에 함께 살고 있어서다. 집에 왜 들어왔느냐. 나가 죽어라" 등의 폭언을 들었다. 이에 A 씨는 홧김에 어머니를 목 졸라 살해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조사 당시 A씨는 "어머니를 밀쳤는데 장롱에 머리를 부딪쳐 쓰러졌다"고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B 씨의 시신에서 목이 졸린 흔적 등이 발견되고 사인이 질식사로 특정됐다.

1심 재판부는 "피고인은 피해자인 어머니로부터 구박과 욕설을 듣자 홧김에 피해자의 목을 졸라 사망하게 했다"며 "자신을 길러준 어머니를 살해한 점 등에 비춰 죄질이 매우 나쁘다"고 징역   12 년 형을 선고했다. 이에 피고인은 양형이 부당하다며 항소했다.

그러나 2심 재판부는 "피고인의 말과 행동을 살펴보면 피고인은 스스로 범행을 기억하지 않으려고 하는 것으로 보이지만 피고인은 자신의 어머니를 살해하는 돌이킬 수 없는 잘못을 저지른 것은 맞다"고 밝혔다.

이어 "피고인이 피해자로부터 구박을 받고 심한 욕설을 듣게 되자 감정을 조절하지 못해 우발적으로 이 사건의 범행에 이르게 됐다"며 "평생 무거운 죄책감 속에서 살아가야 할 것으로 보이는 점 등의 여러 양형 조건을 고려해 정한 원심의 형은 적절한 것으로 보인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내가 이 사이트의 모든 이용자들을 만족 100% 시키실 수는 없다
  • ChiangMai 2021-09-21 (화) 18:47
    자기의 존재 근원을 죽였으니 존재 자체를 지워버려야 옳은거 아닌가?
  • 애긔융 2021-09-21 (화) 18:24
    부모를 죽였는데 12년을 너무 적은거 같은데
    추천 4 반대 4
  • 마사카리 2021-09-21 (화) 18:37
    엄마가 딸에게 상처 받는 말을 많이 하셨네
    추천 2 반대 7
  • ChiangMai 2021-09-21 (화) 18:47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자기의 존재 근원을 죽였으니 존재 자체를 지워버려야 옳은거 아닌가?
    추천 4 반대 3
  • 잿빛도화지 2021-09-21 (화) 18:52
    나이를 50이나 쳐먹고도 경제적 자립을 못해 남동생 집에 들어가 빌붙어 사는 날파리같은 인생을 사니

    잔소리를 듣지. 자기 한 몸 건사할 정도의 능력도 안되는 집안 기생충 주제에

    남동생이나 부모에게 감사할 줄 모르고 노모를 직접 목졸라 죽이다니

    천하의 패륜이 따로 없네. 저런건 짤 없이 사형시켰으면 좋겠다.
    추천 4 반대 4
  • 고수진 2021-09-21 (화) 19:34
    여자가 어머닐 죽인 거라 여초 걸레들이 죽어라 몰랑하는 사건
    추천 2 반대 1
  • 짝코 2021-09-21 (화) 22:46
    비극이네....
    추천 0 반대 0
이미지
0 / 100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