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물
  • 영화
  • 연예인
  • 인플
  • 자유
  • 자동차
  • 사회
  • 정치
  • 정보
  • 컴퓨터
  • 유머
  • 게임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eTo스폰서  [문의]

싸다파일 마피아티비 지니페이 특공마켓

   

백신 부작용 걱정 하던 분들,

[댓글수 (16)]
글쓴이 : 츠바이크 날짜 : 2021-10-24 (일) 10:55 조회 : 3386 추천 : 32  


회사 에도 정말 많았습니다. 

못 믿겠다, 나는 건강하다 등등 이유로.


그런데, 

코로나로 사망한 직장 동료 2명 나오고 나서 다들 부랴부랴 백신 챙겨 맞기 시작했습니다. 

사망자 나이도 30대 중반 밖에 안되었는데 죽는걸 보고 

백신 부작용 보다 코로나의 공포가 더 크게 다가 왔나 봅니다. 


100% 안전한 백신은 없기에, 

코로나 백신도 부작용은 당연히 있을 수 있고,

경증으로 끝날지, 심한 부작용이 생길지 아무도 모르지만, 

전문가들 소견에 의하면 굉장히 낮은 확률로 알고 있는데, 본인과 주변 사람을 위해서 되도록 맞는게 좋습니다. 


백신 부작용 보다, 코로나가 더 무섭습니다.

딸이랑 둘이서만 살던 직원이 코로나로 죽고, 딸은 할머니네 집으로 갔다는 이야기 듣고 마음이 착잡해서 두서 없이 써봤습니다.




레트로샷 2021-10-24 (일) 11:20 추천 31 반대 5
기저질환이 아니라 코로나로 중장년도 아닌 30대 중반의. 그것도 같은 직장에서 근무하는 사람이 2명이나 죽었다구요? 오늘까지 코로나 확진자중 30대 사망자가 총24명입니다. 그 중 2명이 같은 직장동료라니 가능한 확률인가요? 게시글이 애매해서 둘 다 30대인지 한명만 30대인지는 모르겠지만 한명만30대라도 나머지1명은 많아야 4050일거고, 30대포함 같은직장 2명이면 기사가 나오고 이슈가 됐을텐데 정보 알 수 있을까요? 제 서치능력으로는 안나오네요
임자있는몸 2021-10-24 (일) 12:18 추천 16 반대 3
말을 참 교묘하게도 써놓으셨네
외국 상황을.. ㅎ
나루호동 2021-10-24 (일) 11:10
직장동료를 두 분이나 잃으셨다니 정말 남의 일 같지 않으실 것 같습니다.
저는 2차 접종까지 모두 마쳤지만
일반 연령도 가능한 시기가 되면, 3차 부스터샷도 고려하고 있습니다.

백신 부작용보다, 코로나가 더 무섭다는 말씀이
혹시라도 두려움에 백신접종을 주저하고 계신 분들께
큰 결정을 내리실 수 있는 마중물이 되어지기를 바라봅니다. ^^
레트로샷 2021-10-24 (일) 11:20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기저질환이 아니라 코로나로 중장년도 아닌 30대 중반의. 그것도 같은 직장에서 근무하는 사람이 2명이나 죽었다구요? 오늘까지 코로나 확진자중 30대 사망자가 총24명입니다. 그 중 2명이 같은 직장동료라니 가능한 확률인가요? 게시글이 애매해서 둘 다 30대인지 한명만 30대인지는 모르겠지만 한명만30대라도 나머지1명은 많아야 4050일거고, 30대포함 같은직장 2명이면 기사가 나오고 이슈가 됐을텐데 정보 알 수 있을까요? 제 서치능력으로는 안나오네요
추천 31 반대 5
     
       
글쓴이 2021-10-24 (일) 12:03
@레트로샷

죄송합니다. 말을 빠뜨렸네요.
해외서 일하고 있는 외노자 입니다.
한국이 아니라 제가 거주하고 있는 국가 기준입니다.
여긴 의료 시설이 열악해서 사망률도 한국보다 10~20배 가량 높은 2% 대인데,
그럼에도 백신 부작용 무서워서 안맞는 다는 사람들이 많았거든요.

한국에서는 좋은 의료 시설 때문에 사망률이 낮아, 코로나를 얕잡아 보는 분들도 계시지만,
무서운 바이러스임이 분명합니다.
추천 4 반대 28
          
            
풀리는인생 2021-10-24 (일) 19:03
@츠바이크

기레기가 좋아할 글이군요.
딥러닝 2021-10-24 (일) 11:24
코로나는 잘만 피하면 안 걸린다.
이런 생각이면 백신 접종 후 증상이나 부작용의 위험성은
감수하기 싫은 요소겠죠.

모더나 접종 후 극히 가볍고 일시적인 두통을 경험해보니
진짜 코로나를 걸렸으면 죽어났겠구나 싶더라고요.

백신 부작용보다 코로나가 더 무섭다는 말, 그래서 공감되네요..
우보만리 2021-10-24 (일) 11:52
먹는 약이 이미 나왔고
의료인들 관련 돌파 감염도 나오는 판이라
현 시점에서는 백신의 의미가 상당히 많이 축소 되었지만
앞으로 더 발전해서 부작용이 최소화 된
새로운 백신이 나오길....
임자있는몸 2021-10-24 (일) 12:18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말을 참 교묘하게도 써놓으셨네
외국 상황을.. ㅎ
추천 16 반대 0
     
       
글쓴이 2021-10-24 (일) 12:22
@임자있는몸

죄송합니다.;;
그럴 의도는 아니었습니다.

그냥 백신에 대한 생각을 푸념한것 뿐입니다.
추천 1 반대 18
기둘기둘 2021-10-24 (일) 19:59
부작용을 겪어 보시지 않아서 이렇게 말씀을 하시는거죠 1차 맞고 진짜 죽을뻔 했는데 감사결과는 아무이상없고 의사선생님도 진통제 말고는 해줄게 없다는데 겪어보면 부작용도 이렇게 쉽게 말하시지는 못할거예요
     
       
보고있다 2021-10-24 (일) 23:00
@기둘기둘

저도 심하게 와서 심근염까지 왔는데요.. 1차 접종후 와서 진통소염제 처방받고 금방 좋아졌고 2차때는 접종 상담할때 안맞는게 좋다는걸 기왕 맞은거 맞자 싶어서 다시 맞았는데 상담할때 증상오면 바로 남은약있으면 먹으라고 해서 먹으니까 괜찮아지더라고요.  일단 증상은 심근염인데 심각한 수준이 아니면 검사에 쉽게 나오는게 아니라고는 하더라고요.. 어찌되었든 코로나 결려서 죽는것보다는 접종하는게 이득이죠. 25% 돌파감염이니 뭐니 해도.. 접종률 70%인판에.. 미접종자 30%에서 75%나 확진자가 나온다는 소리이고 사망자는 접종자에서 훨씬 적고. 결국 미접종자들이 지금 이 사회적 비용을 발생 시키는거죠. 100% 접종한다면 사실상 코로나 종료되는거와 동일한데요.. 미접종자들에게 돌고돌아 면역력 떨어질때쯤 접종자들까지 돌파 감염시키는거니..  인간적으로 지들 걱정된다고 사회적으로 다른 사람들에게 피해주는 진상들이죠. 사람이 양심이 있으면 남들에게 피해주는 행동하면 안되죠.
Tubby 2021-10-24 (일) 22:18
화이자 1차 24시간 팔뻐근 후 상황종료
화이자 2차 12시간 접종부위 붓기 빠진 후 상황종료

백신 후유증 공포분위기 조성 진짜 문제

2차 접종 마칠 때 까지 쓸때없는 걱정했는데
웬디마이 2021-10-25 (월) 03:24
모더나 1차때는 주사 맞을때부터 진짜 졸라 아프더니 어깨만 한 3일 뻐근하길래 맞을만 하네~

2차때는 주사를 맞은 느낌도 없이 끝났고 당일 아무 느낌도 없었는데 다음날 오후부터 발열이 시작되더니 약을 먹어도 잠시뿐 오한까지 들면서 땀이 뻘뻘 나는데 춥더군요.
근육통이랑 이렇게 심하게 몸살이 왔던적이 처음이라 엄청 놀람.
진짜 다시 맞고싶지 않더군요.
용왕 2021-10-25 (월) 05:13
가족이나 지인 중 가까운 사람이
백신 부작용으로 돌아가시면
생각이 달라질 겁니다..

전 진작에 2차까지 마쳤지만
백신 두려워하는 사람들 마음도 이해가 갑니다.;
     
       
김봉봉 2021-10-25 (월) 09:29
@용왕

여기 집구석 백수들은 그런거 모릅니다
그냥 백신부작용=문재인 정부 불신으로 여기니깐요
백신에 장단점을 말할수 있는거지 단점 얘기만하면 입에 거품을 ㅋㅋ
김봉봉 2021-10-25 (월) 09:27
여기서 백신 부작용말 하면 ㅇㅂ취급 받아요
백신 부작용=문재인 정부 불신 과 같거든요
산페드로 2021-10-25 (월) 10:47
기레기 지망생이신가?

오해 할 만 하게 정작 중요한 내용은 댓글로 써버리네
이미지
0 / 1000
   

(구)회원게시판
자유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정치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9-13 9
 [필독] 자유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9-13 10
13109  웹툰 추천 좀 해주세요 ~ (2) 부랴부랴 02:59 0 27
13108  손흥민이랑 김연아랑 결혼하면 좋겠다. 이삼두 02:09 0 101
13107  예전 개독과의 대화. 쏘닉님 01:49 4 73
13106  종교병신들 본 경험 (2) 닥똥집똥침 01:38 6 120
13105  영국, 이틀마다 2배의 오미크론 감염자 수.jpg 이미지 donn 01:37 3 100
13104  야식이 땡기는 밤 (1) 국수킬러 01:19 3 59
13103  사흘동안 안보이던 차키를 찾았네요... (6) 포이에마 01:01 3 149
13102  손흥민이 확진이였군요 ㅠ (3) 진세하 00:50 4 352
13101  내가 뱀을 안 좋아하는데 [자필] (1) 박유진 00:29 4 98
13100  평가원에서 수험생들을 상대로 대형로펌 선임했다네요... (2) 마징z 00:27 4 178
13099  허리 ㅠㅠ 은하제국황제 00:16 5 62
13098  핸드폰 시세 잘 아시는분 ? (6) 하드속도 00:14 6 92
13097  나이든 분들 인터뷰시 반말하는태도 (1) 스탠리브라보 00:12 7 125
13096  [오늘의 날씨] 2021년 12월 08일 대체로 맑고 포근…수도권·충청 미세먼지 ‘나쁨’ 이미지 5180 00:11 5 19
13095  현빈 김다미 버전의 여명의 눈동자는 어떨까. (6) 이미지 PzGren 00:02 7 233
13094  지금 옥탑방의 문제아들 보는 중......ㅎ [스포] 하얀손™ 00:00 8 81
13093  화장실 미끄러짐 사고 조심하세요. (6) 정직한놈 12-07 9 151
13092  카카오택시 잘아는분 계신가요? 스탠리브라보 12-07 8 64
13091  금요일 토론 수업 준비 이미지 포이에마 12-07 8 77
13090  코로나 확진자 수 어느정도 까지 나올까요 (12) 이미지 Tubby 12-07 13 273
13089  고생하셨습니다. (3) 바보자슥 12-07 12 78
13088  [뉴스]"한국, 상위 10%가 하위 50%보다 52배 부 축적" (2) 기후위기 12-07 10 160
13087  샤워 하고 큰일 날뻔 했습니다. (6) 냥큼한냥이 12-07 14 541
13086  수선화40000뭐임??? (6) 이미지 젖은눈슬픈새 12-07 10 300
13085  통신사것들은 정말... 양아치들이 따로 없네요 (1) azulio 12-07 11 226
13084  진심 오늘 버스기사와 한판 하려고 했다 (7) 이미지 디드릿도 12-07 16 514
13083  서초 맘카페 근황 (8) 이미지 열정님 12-07 18 1055
13082  따뜻했던 화요일. 오늘도 수고하셨습니다. (1) 믹스와찡이 12-07 8 47
13081  1시간에 당구 100, 3쿠 2번이면 몇친다 말해야되나요? (7) 정직한놈 12-07 10 194
13080  18세 이상 2차접종률이 90퍼를 넘겼는데... (4) 정직한놈 12-07 12 241
13079  노브랜드 육개장컵라면 맛 어떤가요 (6) 이미지 잇힝e 12-07 10 347
13078  오늘 노트북 부품 업그레이드 했는데 좀 아쉽네요... (2) 포이에마 12-07 9 132
13077  결혼에 대하여ㅜㅜ (4) 젖은눈슬픈새 12-07 12 235
13076  그러고 보니 어제 글 썼어야 했는데... ㅋ (1) 야밤에체조 12-07 11 90
13075  외국인 친구한테 선물 추천좀요! (7) 너마늘사랑해 12-07 10 137
13074  코로나백신 맞는 연기 (유명인들 (4) 이미지 Souriant 12-07 10 333
13073  나의 트로트 (2) 젖은눈슬픈새 12-07 10 94
13072  백신 접종 하신분들은 뭐 용가리통뼈인가.. (5) 이미지 거스기 12-07 13 372
13071  스파이더맨 아맥 예매 완료ㅠㅠㅠ (9) 꾸루꾸뀨 12-07 13 167
13070  TV hdmi단자 질문좀... (1) 이미지 소을 12-07 11 129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