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연 하신분들 무슨생각 하고 참으셨어요?

 
글쓴이 : 익명 날짜 : 2020-08-05 (수) 03:46 조회 : 1590 추천 : 8  

금연이 진짜 어려운듯.;;;;;

금연하신분들 그냥 안펴야지 란 생각으로 안폈나요?? 의지가 부족한지 번번히 실패하네요

 [eTo마켓] [안내] eTo마켓 리뉴얼 예정입니다. (75) 

뭉티기 2020-08-05 (수) 05:19
병원가세요. 금연치료받으시면 성공율이 높아져요.
김유식 2020-08-05 (수) 08:23
4년차고요 그낭 참는거 말고는 방법이 없습니다
먹는거 군것질 이걸로도 힘들고요
무슨 생각하면서 참냐구여? 그냥 오늘 하루만 버티자 하면서 버텼어요
나무꾼12 2020-08-05 (수) 12:13
금연을 하다보면 담배가 간절하게 생각나는 시간이 찾아옵니다. 그때 딱 5분만 참으면 견딜만 해집니다. 그 순간이 하루에 몇번 찾아오는데 그 시기를 일주일 넘기면 그 시기가 점점 줄어들기 시작해요. 그리고 한달이 넘어가면 점점 참을만 해집니다. 그리고 세달이 넘어가면 폐에서 가래가 더이상 나오지 않게 됩니다. 그런데 화가나서 딱 한대만 피워야지 하면 이 모든 일을 처음부터 다시 시작해야 합니다.
낼름사마 2020-08-05 (수) 13:48
저도 5년차 인데요. 아직도 참네요 . .그냥 참는거 ...참고 또 참고 또 참고 ..
다른 사람 담배 냄새 역하고 더럽게 느껴지지만 막상 한입만 느낌도 계속 들어요 ㅋㅋ
올마이어티 2020-08-06 (목) 03:04
누가 그랬죠 평생 참는거라고 ㅋ
맞는거 같아요 ㅋㅋㅋㅋ
근데 어느정도 지나면 많이 편해 지더라구요
호순돌 2020-08-06 (목) 12:08
일단 시도를 많이 해보는것이 좋습니다. 처음에 1달끊어보고 참아보고 그게 1년이되고, 그렇습니다.
헌데 사람마다 호불호가 나뉠수있기는한데요. 금연할때 사탕및 주전부리는 절대 도움이 되지않습니다. 껌도 그렇구요
금연패치 오히려 안좋을수있습니다.
대신 담배생각나시면 물한잔씩 드시면 약간에 도움이 됩니다.
(저도 6년간 끊었다가 최근에 2달다시 피웠다가  다시끊고있습니다.)ㅎㅎ
영원히 끊는건 처음부터 피우지 않는것이 었겠지요
Lover 2020-08-06 (목) 12:34
11년 흡연, 18년 7개월째 금연중입니다
전 금연 첫주에 `나무꾼12`님처럼 그 순간을 참고 참고 참다보니 한달이 지나고 1년이 지나더군요
1년째 되는 날 친구에게 한개피 얻어 피워봤는데 연기를 넘기지 못하고 바로 껐습니다
그뒤론 담배생각이 전~~혀 나지 않아 지금까지 왔습니다
다시 도전하시어 꼭 성공하시길....
금연하실땐 반드시 운동을 병행하시길 바랍니다
전 금연엔 성공했지만 식욕과 뱃살이...ㅋㅋ
scolra 2020-08-06 (목) 12:52
금연 하는 이유가 니코틴 보다는 담배 태우면서 나오는 많은 물질이 더 위험해서 하는 거...
정 자신 없으면, 전자 담배도 괜찮습니다. 태워서 나오는 물질이 없으니 금연과 비슷한 효과를 얻는다고 몇달전 뉴스에 본적이 있어요.
Renas 2020-08-06 (목) 19:39
12년 흡연 후, 6년째 금연중입니다.

저 같은 경우에는, 담배 피고 싶은 딱 그 순간을 넘기는 식으로 끊었습니다.
밥 먹고 나서 담배 생각나면 바로 양치하고요.
양치하고 담배 생각나면, 바로 산책.
산책하면서 담배 생각나면, 들어와서 옷 갈아입고 바로 운동장 뛰기..(운동 별로 안 좋아하는데 그렇게 했습니다.)
운동하고 와서 씻고 나서 담배 생각나면, 바로 운동장 다시 나갔습니다.
처음 일주일이 가장 힘들었던 것 같고, 그 다음 일주일은 조금 덜 힘들고
한달쯤만 버티면, 그 때부터는 확실히 쉬워졌다는 기억이 있습니다.
금연 생각나시면, 마음 독하게 먹고 진짜로 한번 해 보시길 추천드립니다.
담배 생각이 없는 것은 아닌데, 요즘 세상이 흡연 자체를 죄악시 하는 문화가 있어서 그런지,
담배 피더라도 불편함이 많을 것 같은 생각에 아직은 잘 참고 있습니다.
점보비행기 2020-08-06 (목) 22:32
꾹 참고. 안피고 말지 라는 생각 자주 하세요.
첨에 엄청 힘들죠.. 금연초. 향기파이프 이런거 하지말고 독하게 딱 끊으셔야합니다. 전 호올스 민트향 졸라 쎈거 몇통 먹었었네요.. 정 힘들면 병원가서 챔픽스 드셔보시면 도움 된다 하더군요..
저도 25년 흡연했는데 현재 1년 2개월째네요.. 가끔 생각은 나지만 꾹 참고 말어요 ㅎㅎ

금연은 평생 참는거라고 합니다.
웬디마이 2020-08-07 (금) 10:48
16살때부터 36살까지 피우다가 지금 10년차인데.... 그냥.... 무념무상으로 안피면 됩니다.
그러다보면 어느순간 끈적이는 코와 가래가 많아집니다. 그건 몸에서 반응하는거라고 생각합니다.
그 고비만 잘 넘기시면 이제 담배냄새가 혐오스러워질 겁니다. 제가 그렇습니다.
dpwill 2020-08-07 (금) 14:52
돈없으면 끊음
     
       
파아란호수 2020-08-07 (금) 18:52
오우 ~ 정답이시네요... 척추 다쳐 돈 없으면 안 피게 되요
정둥용 2020-08-08 (토) 06:34
금연용으로 딸을 칩니다
sm9000 2020-08-08 (토) 21:56
ㅋㅋ 10년 넘게 금연하신 분이 저만보면 담배를 사다주시더라고요
물어봤죠 담배를 왜 사다주세요
너 피우는거라도 볼라고
하시더라고요 ㅋㅋ 담배는 못끊어요 안피우는거지
해성이 2020-08-09 (일) 19:48
일단 지역 보건소 가서 금연프로그램 참여해보세요~
타이레놀그만 2020-08-10 (월) 10:48
챔픽스 처방 받으면 절반 성공이라 보면 됩니다.
밀쵸파파 2020-08-10 (월) 16:09
저도 고민 많이 했는데 개인적으론 주변 환경도 한몫하는것 같아요
주변을 좀 정리하고 나니 (담배 피우기 어렵게 환경 조성) 하루 반갑 피우던거 지금은 겨우 1개피 피울까 말까이고
물론 피우고 싶은 마음은 항상 있지만 피우러 나가기가 귀찮게 되버려서 많이 줄었습니다
고장난손가락 2020-08-17 (월) 13:30
흡연할때 옷에 니코틴이 묻어 세탁이나 집에 돌아왔을때 냄새가 안난다고 하더라도 주위사람들이 안좋을 수 있다는 걸 알아도 폈었습니다.

그런데 이전 흡연실 코로나 퍼지고, 아무리 마스크 열심히 쓰더라도 흡연실이나 길거리에서 담배필때 코로나에 노출될 가능성이 높아지고 혹시라도 담배때문에 코로나 걸려서 가족들에게 전염될까봐 무섭다는 생각이 드니 걱정되어 바로 끊었습니다.

코로나가 힘들고 어렵지만 저에게는 동기부여가됫던거같아요
taehong2 2020-08-19 (수) 21:54
몸 아프면 끊어져요.
니드가 2020-08-20 (목) 10:03
20년 금연중...
식빵엔딸기쨈 2020-08-22 (토) 00:28
담배값 오를때 금연했었는데요. 3가지가 있었네요. 성격?이 한몫했을수도 있겠네요

일단 라이타를 안가지고 다녔어요. 남한테 뭐 빌리는걸 싫어해서 불이 없으니 에이 안펴하게되었고,

이건 글쓴이님이 얘기하는 의지가 되겠네요
남자새키가 맘 먹었으면 3일은 참아봐야지하고 참았죠?
3일되었을때 그래도 칼을 뽑았으면 무라도 잘라볼까 일주일! 하고 참았죠
할만한데? 그래 남자새키가 이정도도 못참으면 앞으로 어떻게 살래 자위하며 참게되었고.

담배값올리는 목적이 국민 건강 어쩌고 엿날리고 역겨운 생각에 안진다 열받아서 금연하게 되었네요
군단 2020-08-24 (월) 01:48
참아야죠
온갖 핑계로 흡연을 합리화하는 나와의 싸움
FenderJM 2020-08-24 (월) 18:31
4년차입니다.

아직도 지나가다 고소한 담배향 맡으면 기분이 좋습니다.

저는 참는다는 생각보다는
펴서 도움되는게 하나도 없다고 결론 내리고 딱 끊었습니다.
지친일상에 담배 한대로 피로를 푼다?
반대로 제 몸은 썩어가고 있더라구요.

기분도 안풀리도
피로는 쌓이고
떨어지는 체력과
몸에서는 냄새가 나기 시작하구요.

별거 아닙니다
시진핑브색 2020-08-27 (목) 16:55
윗분들 말씀 공감돼네요 참는게 답이에요
저도 금연중인데
나는 원래 담배피던 사람이 아니다 생각하면서
마인드컨트롤 중입니다
장수1 2020-08-30 (일) 19:09
주변에 무조건 알리시고 담배부정적 생각을 심으시면 쉽습니다 금연12년차입니다
RCNSP 2020-09-01 (화) 13:27
중2 여름방학때 일이 너무 고되서 담배를 피기 시작했는데.....

물론 친구가 권해서.......

30년 정도 피니까 이제 지겨워서 끊었습니다.

2달 됐어요.........이제 3달째.............

중2때 전으로 기억을 되돌리면 안피게 되더라구요.........

여명의 눈동자를 중3때 시청한 기억을 떠올렸는데 그때도 담배를 폈더라구요...

그래서 중1로 기억을 되돌리니 참아질만 합니다.....
neha 2020-09-29 (화) 21:14
금연초 로 15년 흡연을 딱 끊었습니다.
금연초가 당시에 21만원 했습니다.
당시 피우던 담배는 1300원짜리 말보로레드..
2002년 당시 피우던 금연초가 아직 남아있을 정도로
금연에 효과적이었습니다.
   

고민상담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익명 고민상담 게시판 이용안내  익명 08-21 3
364  직거래 환불문제  (1) 익명 10-01 0 134
363  벤자민 무어 페인트 가맹 관심이 있어서 글 남깁니다.  (3) 익명 09-29 3 217
362  쉽게포기하고 머든지 흐지부지합니다ㅠ  (4) 익명 09-28 4 273
361  대출에 관해서 질문드립니다  익명 09-28 3 113
360  전세 만기 다가오는데 임대인을 어떻게하면 최대한 고통스럽게 할 수 있을까요?  (2) 익명 09-27 3 469
359  재직중 회사 고민있어서 질문드립니다. [자필]  (2) 익명 09-26 3 402
358  신발좀 추천해주세요  (2) 익명 09-26 3 127
357  이쪽 업계로 취직해도 괜찮을까요...  (10) 익명 09-24 4 955
356  죽기전에 하고싶은일 10가지  익명 09-24 4 255
355  아닌 사람과의 아닌 연애  (1) 익명 09-23 3 576
354  남자가 이건 무슨 마음일까요  (8) 익명 09-23 3 437
353  힙업밴드 사용해보신분??  익명 09-23 3 118
352  서비스업 직업 종류 뭐가있죠  (3) 익명 09-22 3 148
351  여자 카톡 안읽씹이면 이쪽을 대화할 가치가 없는 상대로 보는 거 맞나요?  (5) 익명 09-22 3 259
350  적은 머리숱땜에 스트레스가 많습니다  (3) 익명 09-22 3 180
349  제가 엄살일까요?  (7) 익명 09-21 3 403
348  결혼해서 행복하게 산다는게 뭘까요  (9) 이미지 익명 09-21 4 477
347  여친과 친누나가 동갑인데 질문좀 하겠습니다  (8) 익명 09-21 3 465
346  짝사랑 이나이먹고 할줄은 꿈에도 몰랐네요...  (1) 익명 09-19 4 691
345  이사짐센터 불러서 이사하게 됬는데요, 현금영수증 발급관해서..  (3) 익명 09-19 2 225
344  은행한도계좌 유튜브 수익증명으로 풀수 있나요?  (4) 익명 09-19 5 273
343  안좋은 일을 격어서 우울한데 우울증약 같은거 먹어보는게 조을까요?  (5) 익명 09-17 5 433
342  국민연금 잘아시는분 있나요?  (1) 익명 09-16 3 415
341  술마시러 가서 헌팅매번 실패하는  (5) 익명 09-15 3 742
340  올해 취업전망은 어떻게 될까요? [자필]  (1) 익명 09-15 3 159
339  cctv 근무자들 감시  (1) 익명 09-15 3 391
338  첫사랑이 자꾸 꿈에 나와요..  (5) 익명 09-15 3 358
337  회사 vpn 어떻게 집에서 사용하나요?  이미지 익명 09-14 1 379
336  이성과 관계주기가 다들 어떻게되시나요.. 답답해서 적어봅니다..  (8) 익명 09-13 4 1531
335  여기어때 호텔예약취소 환불 답답하네요.  (8) 익명 09-11 3 61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