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9/21] (회원게시판) 흙수저... 결혼... 잘 생각 해라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2018-09-21] 공동구매
식품 / 정관장, 한삼인, 이경…
식품 / 바삭견과 홍삼견과 추…
식품 / 사과를 통채로 갈아넣…
문의사항은 이곳에 댓글을 남…
공동구매 입점을 희망하신다면…
건강식품 / 정관장, 한삼인, …
제품 / 부기보드 LCD 전자식 …
제품 / 인테리어 파텍플립 벽…
건강식품 / 종근당건강 데일리…
건강식품 / 정관장, 한국인삼…
   
[기타]

미국 중산층이 몰락한 이유

글쓴이 : 햇사나무 날짜 : 2018-05-16 (수) 22:33 조회 : 43949





     
       
배꼽잡아 2018-05-23 (수) 23:25
2억만리 떨어져 있는 그 미국이 대한민국의 경제에 어마어마한 영향을 준단다. 오랫동안 그 미국을 이끌던 계층이 중산층이었고 지금은 그 중산층이 몰락하고 부의 편중이 가중화되었단 소리거든? 근데 우리가 그걸 따라가고 있단 소리고. 이런게 내 인생에 뭐가 도움이 되냐고? 살아보면 안다. 그리고 내가 아니라 내 자식이 그 영향을 받을 수 도 있는 것이거든. 글고 전문가는 토렝이에 관심없다.
알파GO 2018-05-17 (목) 19:02
여자가 직장에 나가기 시작하자 노동 유동성 과잉으로 임금이 하락했다고 보는데요...
     
       
바람후 2018-05-23 (수) 21:30
아니죠. 그것만으로 이야기하기에는 그 문제는 복잡하죠.
아주 아니라고 말할 수는 없지만 그것이 주요한 원인이라고 보기 어려워요.
쿄지롱 2018-05-17 (목) 19:42
딱 미국 내 극진보의 입장을 대변하는 이야기임. 미국이란 나라가 자력갱생 자기만의 공간 자수성가의 나라이기 때문에 보수나 libertarian 정신은 절대 놓을수 없음. 총기규제문제도 그렇고 ㅎㅎ 여튼 경제측면만 봤을때 지금 미국은 서브프라임 이후 가장 호황기를 맞이하고 있음. 트럼프가 팽창주의와의 단절을 선언하고 국내의 자유주의를 보호하되 국외로 유출되는 국부를 다시 끌어들여서 고용창출 및 노동시장의 활성화를 이루고 있기 때문 ㅎ 트럼프를 싫어하는 미국내 좌/진보 진영의 토크쇼나 정치 시사쇼를 보더라도 경제나 경기 이야기는 일절하지 않고 다만 트럼프의 우스꽝스러운 행동이나 외교무대에서의 이야기 그리고 백악관내 인사문제만 이야기하고 있음. ㅎㅎ
왔다가네요 2018-05-17 (목) 20:22
애매한게 임금의 하락을 노동유연성에나 찾는것도 어폐가 있고
사회사업하는사람들만 있는것도 아니고
자본주의란게 임금을 최대한억제하고 자본가들이 돈을 더벌려구 만든시스템이라
이건 뭐 자본주의 사회주의까지가지 가는 피곤하고 거대한 얘기라..
그리고 본문의 여자남자얘기는 좀 억지구요. 빚이 발달하는건 금융산업이 발달하면서
돈이 요리저리 기회를 따라움직면서 생긴거구

다만 돈도 벌어본사람이 벌고 잘버느사람이 더잘번다고
토마피케티같은 사람도 자본의 독점은 필연적이라고 햇자나요
그과정에서 임금결정권자는 당연히 투자자나 사업가가 될수밖에 없구요. 왜냐하면 자기몫이 줄어드니까..
그과정에서 국가가 법을 이용해서 개입하는 정도에따라 많은 변수가 생기겟죠. 최저임금같은
공부해보고는 있는데 정말 어려운문제네요.
     
       
서울나들이 2018-05-17 (목) 21:41
자본주의란게 임금을 최대한억제하고 자본가들이 돈을 더벌려구 만든시스템이라고 어떤 인간이 그럽디까?
앞에 댓글에도 나와있듯 자본주의의 본질은 합리적이고 도덕적인 경제주체올시다.
당신이 떠드는 자본가들 논리는 세계대전 이전  미국의 독점자본주의 논리인건 아나???
19세기 때 이미 미국에서 폐기된 독점자본주의 논리를 200년이나 지난 21세기에 들먹이는 클라스 보소 ㅉㅉㅉㅉ
          
            
왔다가네요 2018-05-17 (목) 21:53
그거 국부론에 나오는건데 인간이 도덕적이라고 무조건 주장한느것도 이상하죠.
인갅은 자기위주로 움직이기도 합니다. 오히려 자기위주로 움직이는 경향이 더강하죠.
그래서 국가가 필요한거고 법제도가 필요한거죠.
금융감독원이 괜히 생긴줄아시나요? 
그 금감원조차도 재벌에 유리하게 이번 삼성바이오로직스같은 사태를 만드는데요?
도덕적은 도덕책에나 나오는 소리구요. 토마 피케티예를 든것도 그런이유입니다.
금융사기클라스 1위 찍는 국가에서 무슨놈의 도덕적을 논하나요.
토마 피케티 폴크루그먼 워렌버핏 빌게이츠같은사람들도 자본의 소수독점화를 인정하는데
님 소스는 도대체 어디에요?.
          
            
대관절 2018-05-21 (월) 00:47
독점자본주의 시기나 지금이나 자본가들이 추구하는 논리의 본질은 변함 없지않을까요? 님 말씀처럼 서민들에게나 사유재산 보장이라는 합리적이고 도덕적인 즉, 보기에 좋은 떡이지만 그 잔치상은 결국 자본가들을 위한 것이나 다름없으니까요.
     
       
폭풍의술잔 2018-05-19 (토) 20:44
아직도 마르크스 자본론이 만들어진 구시대에 사는 덜떨어진 양반인가 보네.
          
            
럼블린 2018-05-20 (일) 22:19
ㅇㅈ
코와이요 2018-05-18 (금) 00:04
슬픈 세상
1등급밀크 2018-05-18 (금) 00:06
수도, 가스, 전기같은 기반의 확충으로 세탁기, 냉장고, 가스레인지가 보급되었고 집안일의 수준이 준게 큰 요인이죠
물긷고 장작 모아서 밥만들고 우물가가서 빨래하고 하는 8시간의 노동이 수돗꼭지 틀고 가스불키고 세탁기 전원 누르는 1시간노동으로 바뀐게 대변혁
열매의웃음 2018-05-18 (금) 01:32
반대로 이런것도 있습니다.
저것으로 인하여 일자리가 늘었다.
모든 사람들에게 돈이 가기 위해 임금 인상을 줄이고 그 돈으로 인력을 배나 더 뽑았다.
그리고 많은 사람들이 기초생활 할 만큼의 돈을 벌어 기업의 제품을 구매할 수 있게 한다.
그렇게되면 기업들이 나가는 임금은 그대로지만 돈을 버는 사람들이 많아짐에 따라 배나 더 많은
제품과 서비스를 팔 수가 있다.

이게 기업들의 기본 이윤 방법입니다.
Smile에스 2018-05-18 (금) 02:11
70년대에 무슨일이 벌어졌다.
맞습니다.
석유등 자원 수급비용 증가, 각국의 보호무역주의, 유럽연합의 확장, 고정환율제->변동환율제.

본 글에서 원인을 짚어나가다 결론을 도출하는 과정에서 내부원인에 집착한 나머지 외부 원인분석에서
 오류가 있다 보입니다.
어쩌면 결론을 이미 내놓고 분석을 맞춰들어간 느낌도 들죠..

이미 세계 경제는 글로벌화가 상당 진행되어 각국 경제가 링크된 상태다보니 서로가  인과관계가 되는것인데...
"글로벌화"를  간과 했다는것.
그것이 본 글에 나온 주장의 가장 큰 한계점이라고 봅니다.

세계대전~60년대까지가 지속성장이었다면 70년대 부터 세계경제는 요동치기 시작했지요.
기업들이 임금 인상을 꺼리게 된것도 성장성이 둔해지며 변화에 생존하기 위해서인데..

표면적인 원인에서 그쳤다고 해야 할까..
그때문에 결론 도출과정에서 삼천포~로 간것이라고 봅니다.
프레 2018-05-19 (토) 13:07
현재 한국에도 일어나고 있는 일이죠.
대기업 성장으로 인한 낙수효과는 '없습니다'
폭풍의술잔 2018-05-19 (토) 20:49
좀 멍청한 인간의 강의 인 듯.
저 인간 말처럼 계속 전체적으로 인건비를 올리면,
외국에서 싼 인건비로 더 싼 제품을 만드는 업체와 경쟁에서 밀리게 되.
인건비가 오르면 그만큼 물가도 또 오르게 되.
해외에서 여행을 오려는 사람들은 비싼 물가 때문에 여행 오는 것을 꺼리게 되는 현상 발생하지.

그런데도 기업의 수익이 오른 이유는,
애플같은 기업을 보면 되.
인건비가 비싸서 자국내에는 공장 하나 안 만들고,
인건비가 싼 외국에 하청을 돌려서 수익을 창출 하기 때문이지.
고로 저런 강의를 하는 것들은 기본적인 시장경제 개념에 대한 이해가 없는 머저리들이라 보면 되.
     
       
armyman 2018-05-20 (일) 18:01
되 돼 구분도 못하는 분이 ?????
     
       
대관절 2018-05-21 (월) 00:38
물가가 오르면 그만큼 임금도 올라야하는게 맞지않음?  저 사람 강의의 요지는 기업들이 근로자들의 임금을 올릴 수 있는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경영자들이 자기 배 불리는데 열중하느라 잉여가치를 충분히 고르게 분배하지 않았다는 거 아니야??  난 잉여가치에 대해선 마르크스의 생각을 존중해
크리미늄 2018-05-20 (일) 04:37
그래서 미국은 서브프라임 이후로 어떻게 됨?
그게 제일 중요한 요지아닌가?
처음  1  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스샷첨부 eToLAND 04-26 203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1-20 20
 사은품 대폭상승 - 12년간 15만명의 누적 가입자가 선택한! [대박통신] 대박통신™ 09-21
17817  [회원게시판] 흙수저... 결혼... 잘 생각 해라 (172) 라이헨트 13:08 16685 22
17816  [기타] 첫 작품이 역대급 명작 웹툰.jpg (187) Timbaland 12:47 36569 19
17815  [유머] 팬들이 만든 괴물, 팀 쿡과 아이폰 (254) 스샷첨부 카오스솔져 08:26 36848 45
17814  [유머] 양키식개그.jpg (66) 스샷첨부 ekbn33 07:24 28452 64
17813  [베스트10] [펌] 역대 영화 전세계 흥행 순위 top10 (65) 스샷첨부 호랭이친구 04:18 15545 17
17812  [감동] 사람잡는 제약회사 (51) 스샷첨부 생나기헌 00:34 26424 69
17811  [연예인] 트와이스 정연 조금 위험한 각도.. (76) 스샷첨부 샤방사ㄴr 09-20 42607 46
17810  [회원게시판] 일본여자와 6개월 사귀어본 경험 (171) 블록틱스 09-20 40175 44
17809  [기타] [펌] 여경비율 40% 스웨덴 경찰 상황 (170) 스샷첨부 호랭이친구 09-20 36949 114
17808  [연예인] 조현 수영복사진.jpg (63) 스샷첨부 뚝형 09-20 40769 31
17807  [기타] 은퇴하고 이미지 창렬된 이승엽 (154) 스샷첨부 하데스13 09-20 44491 85
17806  [사용기/후기] 군포 카페 홍종흔 베이커리 후기 (49) 스샷첨부 CivilWar 09-20 25101 26
17805  [베스트10] 관객수 역대 박스오피스 (146) 스샷첨부 친절한석이 09-20 33390 31
17804  [회원게시판] 런닝머신 4개월 20kg 다이어트 (169) 네피르 09-20 33518 81
17803  [기타] 사유리가 멋진 여자인 이유.jpg (113)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9-19 39579 105
17802  [기타] 한국정부가 놓친 자율주행차 발명가 (78) 스샷첨부 손예진 09-19 34968 120
17801  [기타] 마블, DC에서 마스터라고 대우해주는 한국인 (118) 스샷첨부 그남자그렇게 09-19 50722 61
17800  [유머] 이승엽의 후회 (159) 스샷첨부 하데스13 09-19 42805 72
17799  [블박] 몸이 먼저 반응한 사람들.gif (72)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9-19 41505 71
17798  [정보]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부산 식당들(알콜중독자 버전) (188) 스샷첨부 블록틱스 09-19 26992 129
17797  [정보] 경조사별 인사말.txt (183) 잇힝e 09-19 29007 97
17796  [회원게시판] 결혼식 때문에 연락하는애들 ㅋㅋ (175) 반대예측기 09-19 29551 50
17795  [기타] 2020 도쿄 올림픽을 바라보는 외국인들의 시선 (152) 스샷첨부 우연일리없어 09-19 40146 84
17794  [기타] 땅꾼 (100) 스샷첨부 Poomchi 09-19 31884 56
17793  [정보] 일주일만에 해외 여행 준비하는 법.jpg (226) 스샷첨부 Voyageur 09-19 35663 125
17792  [연예인] 박선영 아나운서 볼륨이 들어나는 티셔츠.. (82) 스샷첨부 샤방사ㄴr 09-19 47458 29
17791  [연예인] 트와이스 사나 아찔한 무브먼트.. (49) 샤방사ㄴr 09-18 35775 52
17790  [기타] 배우 조덕제 성님 패북 (114) 스샷첨부 하데스13 09-18 34873 119
17789  [기타] 도둑인줄 알았더니 의적 .jpg (118) 스샷첨부 천마신공 09-18 51168 96
17788  [회원게시판] 개 X같은 세입자 때문에 머리가 다 아프네요 (166) CivilWar 09-18 31897 53
17787  [기타] 가난에는 이자가 붙는다.jpg (119) 스샷첨부 신묘한 09-18 43710 122
17786  [감동] 훈훈한 커플 데이트 사진입니다.jpg (132)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9-17 73758 130
17785  [블박] 러시아식 문답무용 (105) 스샷첨부 천마신공 09-17 37882 44
17784  [연예인] [트와이스] 안무 틀려서 다현에게 혼나는 사나 (48) 스샷첨부 피그시 09-17 37879 53
17783  [회원게시판] 여자친구 하늘나라 보내고 10일째네요.. (181) 이은또 09-17 38441 92
17782  [연예인] 윤태진 (52) 스샷첨부 8블리즈♡ 09-17 44901 36
17781  [엽기] 마트에서 파는 고기 대란의 진실 (180) 스샷첨부 하데스13 09-17 59370 102
17780  [블박] 상남자의 칼치기 .gif (102) 스샷첨부 천마신공 09-17 38924 56
17779  [기타] 한국야구 레전드 두 명의 상반된 행보.jpg (114) 스샷첨부 간지큐 09-17 40100 151
17778  [기타] 늙은 남자의 몰락 (167) 스샷첨부 Baitoru 09-17 49004 125
17777  [회원게시판] [펌] 후쿠시마 투어를 다녀온 뉴질랜드 유튜버 (171) 스샷첨부 필브리안 09-16 40351 164
17776  [연예인] [약후방 주의] 이희은 사장님 모음 (94) 스샷첨부 李小龍 09-16 47060 68
17775  [유머] 혼수??? 필요없어 오빠는 몸만 와 (133) 스샷첨부 이루피 09-16 66571 94
17774  [연예인] 너무 내려간 사나.. (58) 스샷첨부 샤방사ㄴr 09-16 45910 55
17773  [기타] 또라이 신입이 들어와 불편한 공무원 (279) 스샷첨부 koohong 09-16 39714 117
17772  [기타] 늑대 14마리가 가져온 생태계 변화.jpg (160) 10X10 09-16 42734 152
17771  [블박] 쉴드치는 아우디.gif (155)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9-16 45483 65
17770  [사용기/후기] 안성탕면 해물맛이 궁금하여 먹어봤습니다. (104) 네버님 09-16 28469 83
17769  [연예인] 복귀한 EXID 솔지.. (77) 스샷첨부 샤방사ㄴr 09-15 48994 49
17768  [감동] 일본여자가 바라본 한국 남자 (190) 스샷첨부 하데스13 09-15 54444 28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