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0/17] (엽기) 쇼핑몰 사장의 살해협박.jpg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2018-10-17] 유머게시판
오빠 내가 정말 잘못했쪄..
야 니가 내동생 때렸다며.jpg
GS 칼텍스.......gif
남기자 여기자.gif
철인 3종경기 마의 8시간 돌파…
아이언맨의 코스프레.jpg
유혹.jpg
유튜브 시작한 신세경.jpg
개미와 베짱이.jpg
전설의 피규어 장인
   
[유머]

야밤에 라면끓이는걸 본 엄마들모습

글쓴이 : 손예진 날짜 : 2018-07-22 (일) 02:39 조회 : 55180


김치꺼내줄까?

월급루팡 2018-07-22 (일) 02:39
ㅋㅋㅋ 완전 귀엽다
주인아 뭐하냐 뭐 먹냥? 시간 늦었는데 잠이나 잘것이지 시끄럽다~!
크루얼스나크 2018-07-22 (일) 02:39
어머니의 마음이란 ..ㅠㅠ
정직한리액션 2018-07-22 (일) 02:39
ㄹㅇ 오졌다 ㅋㅋㅋ
ⓔ토랜드 2018-07-22 (일) 02:39
싱크로율 100%
까망샌드위치 2018-07-22 (일) 02:39
ㅠ.ㅠ
아무것도웁음 2018-07-22 (일) 02:39
ㅋㅋㅋㅋㅋ
ncyell 2018-07-22 (일) 02:39
저 말씀하기전 - 이밤중에 안자고 뭐하니..
착한댓글 2018-07-22 (일) 02:39
ㅋㅋ
추억담긴냄새 2018-07-22 (일) 02:39
빵터진 웃음과 함께 엄마의 사랑이 느껴졌다
난쟁이류 2018-07-22 (일) 02:39
개도 얼굴이 붓네..
썬탱이 2018-07-22 (일) 02:39
공감
하재학 2018-07-22 (일) 02:39
와.. 김치꺼내줄까는 진짜 ㅠㅠ 엄마들은 다 똑같구나 유머글에서 감동이 오네
º초밥ª 2018-07-22 (일) 02:39
개귀엽네 ㅋㅋㅋ
소이힛 2018-07-22 (일) 02:39
우리 엄마는 말없이 젓가락을 하나 더 꺼내시고 식탁에 앉아 내가 아닌 라면을 물끄러미 보시는데...

...
     
       
휠윈드 2018-07-22 (일) 02:39
ㅋㅋㅋㅋㅋㅋㅋㅋ
     
       
불타는새 2018-07-22 (일) 02:39
     
       
우주여행객 2018-07-22 (일) 02:39
식구중에 누가 라면 끓이면 내가 이러는데 ㅋㅋㅋ
     
       
8deuces 2018-07-22 (일) 13:57
공감되네여 ㅋㅋㅋ

엄마가 한입만 먹는다길래 그러라 했더니
맛있는 녀석들 한입만 하듯이 하셔서 싸운적도...

시간참 빠르네여
시그너스 2018-07-22 (일) 02:39
아 개웃기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쳐다보지마 2018-07-22 (일) 02:39
밤에 왜 라면을 처먹어 라는게 더 일반적이지 않나?;;
     
       
drag777 2018-07-22 (일) 02:39
동감 ㅋㅋㅋ 저도 그래서 나와서 살면서 만족했던게
밤에 배고프면 편의점이가서 야식사와서 먹는거 ㅋㅋ
아다리구구 2018-07-22 (일) 02:39
저말 보단  한달에  한번 라면 먹는데 보면 하시는 말
"또 라면 먹어?"
구우울 2018-07-22 (일) 02:39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소금조금 2018-07-22 (일) 02:39
아우.. 엄마랑 따로 살아서 그런지 몰라도
찡~ 한건 나뿐인가?
뽀미는귀요마 2018-07-22 (일) 02:39
이 시간에 뭔 라면이라고 등짝 맞는뎅 ㅜㅜ
     
       
드라카 2018-07-22 (일) 02:39
저도 ㅋㅋ
          
            
아그내함 2018-07-22 (일) 02:39
저도..ㅋㅋ
國破山河在 2018-07-22 (일) 02:39
IMissYou 2018-07-22 (일) 02:39
역시 엄니가 최고 ~~
홍이요 2018-07-22 (일) 02:39
옆에 계실때 잘하자
LUVTOME 2018-07-22 (일) 02:39
등짝스매싱
rr누가봐 2018-07-22 (일) 02:39


차려준거 안먹고 "내가 알아서 먹을게"하다가 야밤에 부시럭부시럭 소리내면 소환 마법진 완성!
Oxygen 2018-07-22 (일) 02:39
개가 엄마? 너란 개!
뉴로21 2018-07-22 (일) 02:39
세상 모든 어머니들은 똑같으신가봐요..ㅠ,ㅠㅋ,,, 저러실때도 있고 등짝 스매싱할때도 있고, 째려보실때도 있죠
보응우엔쟙 2018-07-22 (일) 02:39
제목학원 원장 클라스.
『깡』 2018-07-22 (일) 02:39
우리 어머니는 이 돼지썌끼가 밥 그리 쳐 먹고 또 먹냐 이러는데 ㅋㅋ
하늘보글 2018-07-22 (일) 02:39
잠좀자자 이러는데.......
아나콘도 2018-07-22 (일) 02:39
저희집은 "더운데 뭔 라면을 끼리고 있냐?!"라고 말하십니다.
거실 주방 일체형이라 불쓰면 더워요...
왼손재비 2018-07-22 (일) 02:39
사랑스러워...
파란기둥 2018-07-22 (일) 02:39
제목과 샷이 묘하게 일치하네요. 위화감도 없고
뿌룽 2018-07-22 (일) 02:39
울 엄마는 너는 또 밥 안먹고 밤에 라면이나 처먹냐고 까실텐데;;
릴라라고 2018-07-22 (일) 02:39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dbfpzk 2018-07-22 (일) 02:49
아니 밥을 먹지....
nippp 2018-07-22 (일) 03:07
표독도사 2018-07-22 (일) 03:13
엄마는 왜 항상 자식들을 보면서 안타까워할까.. 자신은 희생하면서 뭐 하나라도 해주려고 하고 ㅜ..ㅜ
인더스 2018-07-22 (일) 04:42
e또렌뜨 2018-07-22 (일) 05:15
如來神掌 2018-07-22 (일) 06:34
ㅋㅋㅋㅋㅋㅋ
토니토비 2018-07-22 (일) 06:54
JavanTe 2018-07-22 (일) 07:28
라면 먹고 싶다 ㅡ.ㅡ
우후룰 2018-07-22 (일) 07:30
야식먹지말라고하는뎅
산하짱 2018-07-22 (일) 07:51
ㅋㅋㅋㅋ
쟈칼의먹이 2018-07-22 (일) 08:20
ox0xo 2018-07-22 (일) 08:39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어쩜 ㅋㅋ
동서남북전후… 2018-07-22 (일) 08:41
너는 덥지도 않냐...
그리고 아까 밥맛 없다면서 2그릇 먹었잖아...
제이노 2018-07-22 (일) 08:42
핑크스파이더 2018-07-22 (일) 08:43
ㅋㅋㅋㅋ귀여웡 근데 더울 때 김치 팍팍 넣고 끓인 라면 먹고 땀 줄줄 날 때 찬 물에 씻고 자면 그렇게 좋을 수가 없죠ㅋㅋ
비틀린쥬스 2018-07-22 (일) 09:05
ㅎㅎㅎ
닭뇬꺼져 2018-07-22 (일) 09:23
등짝에 여래신장 꽂히는게 보통의 경우 아닌가요?
스큐짱 2018-07-22 (일) 09:34
악 귀요미
nervous 2018-07-22 (일) 10:47
ㅋㅋ 너무 정확하다 ㅋㅋㅋ
어리버리연합 2018-07-22 (일) 10:48
너만 입이냐
1234qqss 2018-07-22 (일) 11:30
착한 어머니시네.. 원래는 이시간에 왜 라면이냐고 등짝스매쉬 아닌가요 ㅋㅋㅋ
못쓰겠네 2018-07-22 (일) 12:38
뭐 하다 잘 밤에 쳐묵고 난리고...;;
황홀해서새벽… 2018-07-22 (일) 12:40
아, 엄마!!!
이슈카 2018-07-22 (일) 12:41
잠껼인데도.....저런 소리을 해주시니....아니요 됐어요...해도 그냥 꺼내주시고.....
나중에는 밥까지 퍼서 그것 갖고 되겠냐.....하셔서.....밥까지 먹은 기억이 있군요......
GS알바녀 2018-07-22 (일) 13:28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맞어맞어맞어
복왕 2018-07-22 (일) 13:52
우리 엄마는 라면만 끓이면 치사하게 혼자먹냐 하고 뺏어드심..
라성 2018-07-22 (일) 14:35
정확...ㅋㅋㅋㅋㅋ
지구인697호 2018-07-22 (일) 14:36
그립네요
모든스킬상승 2018-07-22 (일) 14:37
표정 정겹다
닝기기라루 2018-07-22 (일) 15:44
ㅠㅠ
몽키D이토 2018-07-23 (월) 01:31
엌ㅋㅋㅋㅋㅋㅋ 근데 왜케 슬프지 ㅠ,.ㅠ
라미역 2018-07-23 (월) 09:16
어머니의 눈과 마음은 항상 자식을 향해 있다는 게 맞는 듯..
테라피스트 2018-07-23 (월) 11:58
어...엄마?
훼리포터 2018-07-23 (월) 23:13
아 뭔가.. 슬프다.. ㅠㅠ
h서준 2018-07-26 (목) 20:06
진짜 엄마같네. 결혼전 총각때 늦게나마 라면끌이면 귀신같이 일어나셔서 반찬꺼내주셨는데. 결혼하니 와이프는 냄새 풍긴다고 흘깃할 뿐. 우리엄마 돌아가시면 얼마나 슬플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스샷첨부 eToLAND 04-26 203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1-20 20
 [생활가전가구렌탈서비스] tv,모션배드,정수기,청정기,김치냉장고,냉장고,안마의… 플랫폼 10-17
18046  [엽기] 쇼핑몰 사장의 살해협박.jpg (167) 스샷첨부 Timbaland 00:44 31266 22
18045  [연예인] 후방주의) 이희은 사장님 근황 (73) 스샷첨부 사나미나 10-16 30133 71
18044  [회원게시판] 부인님께 감사...ㅠㅠ (112) 스샷첨부 칫솔과치약 10-16 17548 86
18043  [동물] 집사 제발멈춰!.gif (52) 스샷첨부 ueno 10-16 24516 41
18042  [블박] 보험사 판단 8:2 횡단보도 건너는 차와 사고.gif (132) 스샷첨부 뚝형 10-16 19753 60
18041  [기타] 미래를 내다본 유시민 (173) 스샷첨부 M13A1Rx4 10-16 30435 109
18040  [회원게시판] BTS 인기를 실감 못하는건 모르기 때문입니다. (203) 또라또라또라 10-16 20161 20
18039  [엽기] 미국 부부에게 입양된 소녀 .jpg (77) 스샷첨부 천마신공 10-16 33739 69
18038  [회원게시판] 어제 남친이랑 고기먹었습니다! (128) 스샷첨부 뒷집토토로 10-16 33006 37
18037  [연예인] 조보아 몸매 (75) 스샷첨부 러시얜캐쉬 10-16 59978 39
18036  [동물] 개 구출작전.gif (78) 스샷첨부 책에바라™ 10-16 22011 69
18035  [기타] 2002년의 전설을 만든 안정환이 잃은 것들.jpg (95) 스샷첨부 Timbaland 10-16 32968 86
18034  [기타] 임나일본부가 거짓인 너무 간단한 이유. (82) 스샷첨부 알료샤 10-16 29197 98
18033  [기타] 저는 범죄자의 딸 입니다 (227) 스샷첨부 사니다 10-15 35271 163
18032  [회원게시판] 젊은 사람이 힘든일을 안할까요? (207) painofpa 10-15 22252 91
18031  [기타] 충격...경찰의 만취자 다루는 법 (179) 스샷첨부 신현희와김루… 10-15 42504 123
18030  [동물] 길냥이 성장기.. (107) 스샷첨부 샤방사ㄴr 10-15 23893 146
18029  [유머] 한국계 인종차별 한 러시아 축구선수 현재 근황 (141) 스샷첨부 프로츠 10-15 45961 78
18028  [엽기] 요즘 주차장 설치 상황 (178) 스샷첨부 뚝형 10-15 51036 44
18027  [정보]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제주 식당들 (157) 스샷첨부 블록틱스 10-15 22272 103
18026  [컴퓨터] 각 기업, 한글날 572 주년 글꼴 무료 배포 (48) 리우7 10-15 15428 81
18025  [기타] 움짤로 보는 알기쉬운 작동 원리.gif (90) Timbaland 10-15 35385 92
18024  [회원게시판] 베트남 다녀온 후 베트남 여자에 대해 느낀점.. (200) 보고있다 10-14 42567 88
18023  [유머] 지드래곤 골프장짤의 진실 (166) 스샷첨부 아론다이트 10-14 62919 26
18022  [회원게시판] 여성 환자에 가슴 자극검사 구급대원 성추행 혐의 ‘무죄’ (205) 스샷첨부 큐트포니 10-14 45996 170
18021  [동물] 치명적인 귀여움을 소유한 한국의 전통새 (103) 스샷첨부 M13A1Rx4 10-14 38064 97
18020  [회원게시판] 인간답게 사는 게 200부터임.. (157) 디아블로하고… 10-14 34540 56
18019  [감동] 현재 일본에서 논란 중인 방탄소년단 (189) 스샷첨부 뚝형 10-14 41256 151
18018  [회원게시판] 어제 백화점에서 문 잡아주는 여성분을 봤네요! (136) 스미노프 10-14 32768 52
18017  [연예인] 여 솔로 최초"…아이유, 단독콘서트 1분 전석매진 기록 (98) 스샷첨부 blesoma 10-14 35693 49
18016  [유머] 라면가게 여종업원 실험카메라 .jpg (98) 스샷첨부 천마신공 10-13 60621 73
18015  [회원게시판] 짱개들 때문에 노가다 다죽었다네요 (299) painofpa 10-13 41688 92
18014  [정보] 중국의 소름돋는 감시 수준 (150) 스샷첨부 히나루토 10-13 46335 67
18013  [베스트10] 개인적으로 재밌게 본 국산만화 베스트10 (179) 스샷첨부 789798 10-13 35311 40
18012  [정보] 균이 당신을 지배한다 (131) 스샷첨부 블루복스 10-13 40180 90
18011  [기타] 아빠가 바다 보여줄게....jpg (130) 스샷첨부 remigius 10-13 43553 139
18010  [연예인] 팔씨름 못하는 사나의 뒷모습 (59) 스샷첨부 사나미나 10-13 38776 63
18009  [기타] 여중,여고앞에서 자영업 성공하는방법.jpg (195) 스샷첨부 alllie 10-13 54984 149
18008  [사용기/후기] 아레아 복용후기(10일정도) (44) 스샷첨부 치킬 10-13 27014 32
18007  [기타] 딸의 잘못건 전화 (131) 스샷첨부 피노코쿠 10-12 39672 173
18006  [연예인] 기자들이 말하는 아이유 미담.... (68) 스샷첨부 fourplay 10-12 28056 89
18005  [회원게시판] 20년지기 친구가 세상을 떠났습니다..... (154) 흑화 10-12 25532 135
18004  [회원게시판] 여자친구가 일본여행 같이가자는데 가야할까요? (229) 미췐 10-12 27434 39
18003  [연예인] 에이핑크 오하영 피지컬 클라스.gif (46) 스샷첨부 루다양 10-12 39269 42
18002  [기타] 여직원들 난리났어요 (106) 스샷첨부 피노코쿠 10-12 48938 122
18001  [연예인] 효리네 민박 친구들 잊지 않은 아이유...갓지은!! (34) 스샷첨부 한마루 10-12 30854 39
18000  [기타] 음식계의 거품 甲.. (196) 스샷첨부 샤방사ㄴr 10-12 56068 42
17999  [감동] 엄마를 대신해 수면제를 먹은 심형탁 (107) 스샷첨부 대환단 10-12 37125 105
17998  [유머] 충주시가 또... (86) 스샷첨부 k2k23 10-12 40125 84
17997  [기타] [골목식당] 어머니의 손맛 (140) 스샷첨부 블루복스 10-12 30284 5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