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게시판]

월급 200 직장인 입니다 .ㄷㄷ

글쓴이 : 오빠거긴헉 날짜 : 2019-05-17 (금) 07:24 조회 : 30675 추천 : 34  

 


올해 나이32살 ..


아직 차도 없는 남자어른 입니다.


제 주변 지인들과 비교해보면 전 그닥..평범하게 모은거 같네요.


결혼 자금이라고 ..별로 모은게 없는데 ..여러분은 재산관리 잘 하고 계신가요 ?


회원게시판 카테고리 다른게시물
 [2019-07-12] 광복절기념 유관순 열사 기념 티셔츠입니다. (36)  (남성스타일)

세계수 2019-05-17 (금) 07:24 추천 5 반대 0
부채 없는게 어딥니까.
세계수 2019-05-17 (금) 07:24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부채 없는게 어딥니까.
     
       
글쓴이 2019-05-17 (금) 07:24
그쵸 .ㅎ
부모님이 그러셧죠 ..
가진게 없어도 빛이 없으니 행복한거라고 .ㅎ
          
            
노구찌 2019-05-17 (금) 08:48
ㅎㅎㅎ
          
            
짜요짜요 2019-05-20 (월) 07:23
빚... 이요

참견해서 ㅈㅅ 빛이없으면 어둡죠
이제시작이야 2019-05-17 (금) 07:24
저랑 나이도 월급도 똑같군여 ㅎㅎㅎ 차도 없구용 ㅎ 매달 100만원씩 적금 넣고 나머지로 카드값 + 교통비 + 데이트비 + 휴대폰요금 등등 내구요.  3달간 카드값에 허덕였더니 ㅠㅠ 이제 카드값 줄이려 노력중입니다. ㅎ  꾸준히 모아봅시당 ~~
     
       
글쓴이 2019-05-17 (금) 07:24
데이트에서 졌네요 .ㅠㅠ .......부럽습니다 .진심!!

저도 작년까지 신용카드 쓰다가 ..너무 돈을 낭비하는거 같아서 올해 해지 했습니다 .

우리 같이 힘내요 !
          
            
아름다운세상… 2019-05-17 (금) 08:36
신용카드 쓰세요.
신용등급 관리 위해서도 신용카드 써야해요.
               
                 
하트엔젤 2019-05-17 (금) 10:01
연말정산 생각해서 신용카드 조금이랑 체크카드를 쓰세요
     
       
알러브붑 2019-05-17 (금) 10:12
저랑 비슷하시네요 ㅠㅠ 저도 매달 120~150정도 저축하고 교통비+군것질비+데이트비 + 통신비+ 아파트 관리비+ 부모님 보험료 내구요
     
       
막만졌잖아 2019-05-17 (금) 11:41
데이트비~ 부들부들
가슴아파도 2019-05-17 (금) 07:24
모두 화이팅입니다!
     
       
글쓴이 2019-05-17 (금) 07:24
화이팅입니다.!
zipu 2019-05-17 (금) 07:24
35살. 월400 와이프는 250
차는4천중반. 집 4억초반.
빚(사기)은1.5억 대출은 3억. 현금 혹은 통장에 생활비만 간신히..
(돈되는대로 계속 빚갚아야함.)
따지고보면 부채가 많아 가진게 별로 없음...
내돈이 내돈이 아님 ㅜㅜ
부채없는게부럽네요..
     
       
글쓴이 2019-05-17 (금) 07:24
우아 ..돈 많이 버신다 했는데 ..부채가 있으시군요 ...
저도..결혼을 하게되면 아파트를 사기위해서는 부채가 생기겟죠 ?ㅠㅠㅠ
우리 같이 힘내요 !
두방에주님곁… 2019-05-17 (금) 07:24
39살 결혼 6년차 입니다~
독립하시고 차사고 싶으시겠지만 최대한 이제 진짜 안되겠다 싶을때까지 참으세요 그게 우리같은 서민 돈모으는
유일한 방법....
그렇다고 한창 좋을 30대 초반 너무 악착같이 사시지 마시고 소소한 기쁨 정도는 꼭 따로 만드세요
돈 많이 투자 안하더라도 혼자 해외 50만원 정도면 3박 4일도 가능 하니 1년에 한번이라도 꼭 여행 가시구요
스트레스 관리도 필요하지만 이런 소소한 즐거움 놓치게 되면 정말 기계밖에 안되니까요
빚 만들지 마시고 ㅎㅎ 지금처럼 열심히 삽시다 화이팅!
     
       
글쓴이 2019-05-17 (금) 07:24
제가 여행을 좋아해서 해외는 1년에 한번 일까?하지만..

국내여행은 자주 다닙니다.ㅎㅎ

사진찍는걸 좋아해서 최소한에 비용만들고 카메라하나 들고 전국을 돌죠.ㅎ
히지노 2019-05-17 (금) 07:24
중소기업은 거의 비슷한가보네요..저도 그나이때 비슷했고 경차한대 있었네요. 그땐 월 100씩 모았는데 지금은 그게 힘드네요..혼자살고 윌급도 올랐는데 지출이 줄지 않아요 ㅎ 근데 악착같이 모으다 저도 34에 해외여행 첨가보고 느낀게 여행도 잚은나이에 가야한다고 생각들더군요..지금은 37에 차도 중형으로 바뀌고 아파트도 융자끼고 사는데 결혼은 힘들고 적당히 모으고 즐기자로 바꼈습니다
     
       
글쓴이 2019-05-17 (금) 07:24
술값 아끼고 아껴서 국내여행 조금 다니고 있습니다 ..ㅎㅎ
우리 같이 힘내요 !
Sunday 2019-05-17 (금) 07:24
개인적으로 혼자 살면서 즐기시는것도 좋을거 같아요..
결혼해야한다거나 하실분이 있으시다면..
(이글은 10초뒤 자동으로 머리속에서 지워질것입니다.)
     
       
글쓴이 2019-05-17 (금) 07:24
결혼하고싶어요 .....ㅠ
꼭 굳이 ..아니지만... 신혼..한번쯤은 즐겨보고싶습니다 ! ㅎㅎ
라하마 2019-05-17 (금) 07:24
여기 동갑 입니다. 잘 친하게 지내요!!!

일단 여친이 없어서 200만원씩 모우고 어무니 집에서 살고있습니다.,
그리고 술담배 커피 다 끊어서 돈이 잘모이네요..........
19년 12월말쯤 200만원씩 꾸준히 적금 한다면 7천만원 찍을 예정입니다 하하~~~~~
     
       
글쓴이 2019-05-17 (금) 07:24
저랑 같으시네요 ! ㅎㅎ 반갑다 .ㅎㅎ
여친없는것도 .............................
우리 같이 힘내요 !!
          
            
라하마 2019-05-17 (금) 07:24
네 나중에 잘되면 같이 간단 술 한잔 해요 !!!
쿠쿠하세용쿠… 2019-05-17 (금) 07:24
돈 모으신분들 부럽습니다.. 저는 급여는 적진 않은데 이상한데서 많이나가다보니 ㅠㅠ한푼도못모았습니다.......
     
       
글쓴이 2019-05-17 (금) 07:24
돈 모으기가 ...생각보다 힘들죠 ...
전 혼술을 좋아해서 1주일에 3번은 혼자 가게가서 마셨는데
올해부터 집에서 간단하게 먹고있습니다 .ㅎ
개나릴리리 2019-05-17 (금) 07:24
본인이 열심히 살고 있다고 느껴진다면, 저축액, 연봉등의 비교는 아무 의미 없습니다.
같은 직장에서 같은 직급으로 같은 일을 하고있으면서도 급여차이가 나는 경우도 있구요.
같은 급여를 받으면서도 누구는 고된일을 하고 있고 누구는 쉬운 일을 하는 경우도 있지요.

누군가와 비교해서 나를 돌아보는 것은 참으로 의미 없습니다.
비교대상에 따라 내가 아주 잘 살고 있다고 여겨질 수도, 아주 한심하다고 여겨질 수 도 있으니까요.

다만 본인 스스로가 떳떳하고 열심히 살고 있다고 느껴진다면 그걸로 된겁니다.

첨언하자면, 저축액을 늘리기위해서 지금 누리던 걸 포기하면서 늘리진 마시구요, 불필요하게 새 나가는 것만 막다보면 생활의 차이는 거의 없으면서도 저축액은 조금씩이나마 늘어날 것입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되십시오.
     
       
글쓴이 2019-05-17 (금) 07:24
나름 전문직이라 열심히 잘 살고있는거 같아요 .ㅎ
제 일에 부끄러움도없고 오히려 자랑스럽습니다 ! ㅎㅎ

님도 좋은 하루 보내세요 !
케로z 2019-05-17 (금) 07:24
차 사지마세요 보험료 세금 기름값

은근히 많이 드러요

출퇴근 회사차량 이용하시면 주말박에 탈 시간이 없는데 굳이 사시는건 비추입니다
     
       
글쓴이 2019-05-17 (금) 07:24
그래도 ...남들 다있고 ...
특히 제...친구들은 열에여덜은....외제차....ㅠㅠㅠㅠㅠ
감히.....제가 만질순 없는 차지만..자꾸 눈이 가네요 ;ㅎ
          
            
녹차녹차 2019-05-17 (금) 09:53
전 집대출 다 갚고, 가게 차릴 돈 모을때까진 차 안살려구요 ㅎㅎㅎ... 30대 중반이 끝나가는 나이지만 모이는 돈 보면서 꾸역꾸역 참고 있습니다...
안녕342 2019-05-17 (금) 07:24
현실적인 월급이네요
여기 다들 기본이 500인 사람들 천지던데
     
       
글쓴이 2019-05-17 (금) 07:24
대단 ...;;;;;;;;
오백..........;;;;;;
그러면...다들 나이가 꽤 있으시겟죠 ?;;
          
            
녹차녹차 2019-05-17 (금) 10:02
그것보단... 꿀리기 싫어하는 사람들이 좀 있어서 많이 버는척하는 사람들이 많다는 뜻으로 쓰신것 같네요 ㅎㅎㅎ
Piaget 2019-05-17 (금) 07:24
만30살 세후 280정도 됩니다...

한달 202만원 저축중이네요.

적금 200만원... 청약저축 2만원..

청약저축은 2만원씩만 넣으면서 횟수만 늘려도 될것 같습니다.

이게 5년이고 10년이고 묵혀놓는 용도라... 일정금액 넘어가서 1순위 조건만 되면 횟수만 늘리면 되거든요.

통신비가 9만원은 좀 비싸네요... 알뜰폰으로 바꿔보시죠... 통신비 한달 2천원 내고 있습니다.

그럼 통신비에서 아낀돈이랑 청약 저축에서 빠지는돈 합치면 월 20만원 짜리 적금하나 들수 있을거 같네요.
     
       
글쓴이 2019-05-17 (금) 07:24
알뜰폰 ..그것도 생각해봤엇는데 인터넷을 많이 쓰는 저로써는 힘들겟더라고요 ^^ ;
그나마 가족할인 이라서 ..무제한이지만, 1만원 정도 할인되서 요금이 나옵니다 .ㅎ
          
            
이웃집털어 2019-05-17 (금) 07:38
알뜰폰도 무제한 있어요.
약정도 없어서 좋습니다. 무제한 하면
요금제 한 36000원 정도?
사만원 안되는 것들 있을꺼에요.
그런거 쓰시면 되요.
     
       
lo22 2019-05-17 (금) 19:00
청약 그냥 350인가 넣어놓고 2-3년? 묵히면 1순위 되는거 같아요..
엠주인 2019-05-17 (금) 07:24
제 옛날 모습이군요.

전 더 힘들게 살아서 아르바이트로 50만원 정도 더 벌었습니다 (먹고 살기 힘들어서 ㅅㅂ)

근데 32살에 200 이면 너무 적은돈 이예요 .현실적으로 저돈으로 결혼하기 어렵습니다.

워라벨도 중요하지만 돈을 좀더 버시길 바랍니다.

인생을 한번 그려 보세요. 저 급여와 인상되는 급여와 삶의 계획을 세워 보면 앞이 안보이면 수익을 바꿔야 합니다.

안주하며 살 수도 있지만 남들과 비교 하지 마세요. 내 인생을 설계 해 보세요
     
       
글쓴이 2019-05-17 (금) 07:24
그쵸..적죠 ...ㅠㅠ
가끔 알바도 하고 ..주말알바도 하고 ... 조금씩 ..비상금을 모으고 잇습니다 ! ㅎㅎ
나름,비상금 쫌 잇습다.ㅎ
          
            
엠주인 2019-05-17 (금) 07:24
지금의 실수령액이 저 정도면 최저 임금을 받으시는 것으로 보이네요.

그 얘기는 어느 직장을 가도 저 월급을 받는 다는 얘기로 볼 수 있어요.

하시는 일의 직종과 일의 강도는 모르지만 계획을 한번 세워 보세요.

지금의 직장이 끝인지. 이직장이 안망하고 계속 다닐수 있는지. 공무원이라면 얘기는 좀 다릅니다.
김대위 2019-05-17 (금) 07:37
내가이상한게 아니었어.. 오피셜정보감사합니다
어느덧30 2019-05-17 (금) 07:40
전 노가다로 24살부터 일해서 모으긴했는데
돈 모으는게 은근히 버는 금액보다 어떻게 써서 아끼는게
중요한 것 같습니다ㅎㅎ
불쌍해 2019-05-17 (금) 07:43
청약은 앞으로 2만원씩만 넣으시고
자유적금 (카뱅 연 2회 긴급 출금 가능한 상품) 좀 더 넣으세요.
통신비는 알뜰폰 LTE 완전 무제한 요금제 4만원 안 합니다. 잘 찾아보세요.
보험도 없으신거 같은데, 연금형 종신, 실비 정도는 들어두시구요.. 나중에 40대 쯤 암보험 추가하세요.

같은 나이에 저는 약 200 후반-300 초반 정도 버는데
원리금 50, 차량유지비 2~30, 와이프 80, 카드값 50, 청약 2, 보험료 20, 기타 잡비 10~20, 나머지는 저축하네요 ㅎㅎ
대출은 아직 1100 남았습니다 ㅠㅠ
Soliste 2019-05-17 (금) 07:48
32살 직장인입니다.
고등학교 졸업 후 알바하다가 군대 다녀와서 중소기업 여기저기 다녔습니다.
2011년에 스파크 새차 사서 현재까지 모는 중이고요.
현재 1억가까이 모았습니다.
연애는 해본적 없고 술담배 안해서 모을 수 있었습니다.
집부터 마련하고 싶습니다.
제대로 된 여친 안생기면 혼자서 살려고 생각 중입니다.
빚있으신 분들 열심히 해서 모두 행복하셨으면 좋겠습니다.
     
       
악마음식건조… 2019-05-17 (금) 08:05
32살 모쏠이 제대도뢴 여친이 생길까요?;;;
그냥 혼자사셔야 할 듯 ㅇㅇ
          
            
그냥좀 2019-05-17 (금) 13:04
ㅋㅋㅋㅋㅋㅋㅋㅋ 그런생각은 혼자서 하셈 제발 찌그리지말고
          
            
fmqmfhs 2019-06-01 (토) 11:04
미친놈이네이거;;
초록마음엔 2019-05-17 (금) 07:53
이미지 사진.. 

어플(프로그램 유틸 이름?)

알려주시면 ^^
우포효효아래 2019-05-17 (금) 08:03
26살 세후 246만원 입니다.. 외진곳이라 차가 꼭 필요하고 월세까지 내니까 남는게 없네요..

한달에 80만원 적금 겨우겨우 넣습니다..ㅠㅠ
악마음식건조… 2019-05-17 (금) 08:03
주변 지인들은 백수거나 어디 저기 편돌이 피돌이만 있으신가요?
     
       
fmqmfhs 2019-06-01 (토) 11:07
응 니얘기~ㅋㅋ 니 열등감 피해의식을 인터넷에 배출하지마ㅋㅋㅋ
아침이슬12 2019-05-17 (금) 08:08
저도 200. 번 돈은 거희 아버지 드리고요.
스파크 중고로 한대 타고 있네요. 원룸 전세 살고
어머니 용돈 30 매달 드리고 그냥 저냥 살고 있는데
술. 담배 안하고 사고 싶은거 비싼거 빼고 다 사고
평탄한거 같아요
nervous 2019-05-17 (금) 08:15
무슨 어플이에요?
닉22 2019-05-17 (금) 08:15
열심히 사시는 모습에 박수쳐 드립니다.
비정규직, 외주직원, 파견근로자 이런 차별없는 세상에서 일한만큼 벌어가는 공평한 세상이 빨리오길 바랍니다.
브라운스탁 2019-05-17 (금) 08:15
쥐닭벌레박멸 2019-05-17 (금) 08:55
인터넷은 세후 300넘는사람들이 수두룩하네.
말mal 2019-05-17 (금) 08:56
뭔가...현실적이네~~~
대박봇물터짐 2019-05-17 (금) 09:02
투룸 전세로 시작했어요ㅠ
니뽀니스탈 2019-05-17 (금) 09:03
38살 직장인입니다
군대 제대이후 24살때부터 20대는 월급에 70%이상 저축하고 남는돈으로 생활했네요
20대초반엔 월급이 100만원 벌기도 힘든때였습니다
30대 들어서서 30대초는 50~60% 저축하고 중반때부터는 차를 구매하고 독립을 하게되면서 3~40%하는거같네요
지금음 세후 270정도 월급 받고있습니다
서울 끝자락에 27평 아파트 대출 1.7억 받고 독립하고 차도 1천만원 대출받아 스포티지 끌고다니네요..
저축을 먼저 하고 남는 예산으로 생활하는 습관을 들이시면 충분히 30대 후반에 돈이 많이 모여있을듯하네요
제가 20대부터 지금까지 그렇게 생활하고있거든요
후아짱 2019-05-17 (금) 09:13
저 32살에.. 음.. 월.. 250정도 번것 같네요
그때 저축은 하나도 없고 빚이.. 한 1억있었죠..
버는 족족 빚으로 나가기 바빴고요
그리고 신용불량때라.. 제 명의로 뭐 하기도 어려운 상황이었죠

지금 빚다 갚고 신용도 좋고 결혼해서 가정꾸리고 잘 삽니다.
차도 있고 집도 자가고 그렇네요 지금 40
힘내세요 ㅎ
저 32살때보다 훨씬 나은겁니다
暗黑鬪氣 2019-05-17 (금) 09:29
차 안사는게 돈버는거죠..
위키이이 2019-05-17 (금) 09:37
나이가 비슷하시네요! 27말부터 직장 잡아서 28부터 재대로 모으기 시작했어요... 현재 33살..ㅡ 지금 까지 오른 연봉은 4000까지 올랐는데 사실 많이 안오름...망할!!!ㅜㅜ
사실 모으지도 못했어요 욜로라...모을수 있음에도 ㅜㅜ

학자금 대출 1000갚고 누님 결혼할때 500 드리고 차 3400짜리 사고 이제 통장에 3000.. 곧 결혼하는데 퇴직금 손대고 대출 받아야겠어요 ㅋㅋㅋㅋ 뭐 사고싶은거 다사고 먹고싶은거 다먹고 놀러갈곳 다 가고 그러고 살았습니다. 결혼 하면 못할테니 ㅠㅠ
     
       
그냥좀 2019-05-17 (금) 13:07
저랑동갑에 자산도 비슷하시군요 ㅎㅎ 저도 막살아서ㅎㅎ
결혼 해야하는데 이나이에 저돈으로 남의 딸 데려다 살수있을지 걱정입니다.
친절한 2019-05-17 (금) 09:44
연봉얼마에요 라는 주제로 글 올라오면 세상 잘버는 사람 댓글만 넘치더니 구체적인 상황으로 글 올리시니 현실적인 댓글들이 올라오네요.
     
       
알러브붑 2019-05-17 (금) 10:09
동감, 이게 현실이죠
아리카자뤼요 2019-05-17 (금) 09:45
비슷하네요 ㅎㅎ
스트레스 없는 삶을 위해서 택하긴 한건데
동기들이나 선후배들보다 연봉이 반 정도 작으니까 좀 깝깝하긴 하네요
녹차녹차 2019-05-17 (금) 09:51
빚없는게 어딥니까 ㅎㅎ

전 2000초반으로 시작해서 지금은 4000언저리.....그래도 열심히 모와서 30대 중반 진입하자마자 아파트 샀습니다...물론 은행하고 반띵도 부산이라 집값도 서울보단 싸고...-_-;

거기에 40살되면 사표내고 가게 차릴 생각이라 아직도 돈때문에 차를 못샀습니다....신용카드도 안만들었고...

참 웃긴건 아무리 적금 붓는게 약간 늘었다곤 해도 빠듯한건 월급이 변동이 있더라도 매한가지네요. 버는것보다 쓰는게 중요하다는 것을 항상 느낍니다.
따이 2019-05-17 (금) 09:51
솔직히 많은 급여는 아니시지만 젊으시니 지금처럼만 열심히 사시면 좋은날 있으실것 같습니다
그리고 자본주의에 살면서 가진 것 없이 월급만으로 잘살기 힘듭니다. 투자를 해서 기업의 부를 같이 누려야 합니다.
지금부터 주식이던 채권이던 공부하시어 몇년 뒤 지식과 자금이 모이면 시작하세요 절대로 지금하시라는게 아니라 투자는 나중에 공부는 지금부터 하세요.
경제 공부 꼭하세요 팟캐스트 신과 함께, 이진우기자의 손에 잡히는 경제 추천합니다.
그럼 즐거운일 만 가득하세요~^^
문팔이 2019-05-17 (금) 10:53
성실하게 자산관리 잘 하시는 모습이 멋집니다
확실히 자가용이 없으면 돈이 더 모이네요
저는 결혼 후 아이가 태어나고 차를 샀는데 주변에 빨리 차를 산 사람들보다 돈을 더 모은것 같습니다
택꾸 2019-05-17 (금) 11:09
차는 최대한 늦게 사세요. 저도 결혼하고, 아이 출산 3개월전까지는 차 안사고 대중교통만을 이용했어요.

차사면, 지출이 갑자기 확 늘어나요.
소주랑닭똥집 2019-05-17 (금) 11:14
32살에 빚 없이 순자산 1200만원 이신건가요 ?

저는 32살보단 좀 어리지만 지금 3년째 일해서 2000 좀 넘게 모으고 있는거 같아요

차 없고 미혼에 가족이랑 사는데

세후 223만 정도고

4대보험 빠지고 적금 100만원짜리 1년 , 50만원짜리 1년, 주택청약 10만원짜리 빠지고

집 관리비에 엄마 폰요금 이런거 형이 60% 정도 내주고 내가 40% 정도 내서 15만원 정도 빠지고

폰 요금 15만원정도 빠지고 (게임 큭,, ㅜ)

5년동안 34만원씩 총 2040만원 넣으면 960만원 붙혀서 3000만원으로 돌려주는 청년공제 뭐 하나 넣어서

빠듯하지만 다이어트 중이라 머 먹을거에도 돈이 크게 안나가서 다행인 중 ㅜ..
하얀왕 2019-05-17 (금) 11:25
대학갈 형편이 안되서
고3때 부터 취업반으로 나와 지금까지 미친듯이 일했습니다...
34살 이제야 집샀어요 급여의 7할은 무조건 적금하고
친구들한테 거지새끼라는 소리 들어도 이악물고 돈모았습니다
스페셜뿡 2019-05-17 (금) 11:35
전 40대이고 30대에 월200받아서 그래도 쓸건쓰면서 조금씩 모아서 4200정도 모았었죠. 친한 선배한테 투자해서 한방에 다 날렸습니다. 모으는것도 중요하지만 지켜가는게 더 중요해요 ㅜㅜ.
인생퀘스트 2019-05-17 (금) 11:37
저번달에 취직 아닌 취직한 32 인데 돈 많으시네ㅋㅋ 통장 잔고 삼백오십이 전부
쌍화차한잔 2019-05-17 (금) 12:15
얼마를 벌어봐야 용돈은 20만원입니다.
결혼 하니깐 내 재산을 지키는 것보다 내 용돈 20만원 지키는 것이 더 힘이 듭니다.
Yubs 2019-05-17 (금) 12:45
36살이고 연봉4200입니다
현재 순자산 1억2천 모았습니다.
차도없고 집도 부모님집에서 살고 저축만 한달에 260 들어갑니다.
저도 연봉1600부터 시작해서 열심히 저축하며 여기까지 왔네요
얼마를 쓰는냐가 정말 중요합니다.
CRYSTAL 2019-05-17 (금) 12:55
로또 되고싶다.
내가조선의국… 2019-05-17 (금) 13:26
왐마.. 딱 제 9년전 스펙이네요. 딱 저때 애 생겨서 결혼했는데. .. 피임을 잘합시다.
노을이 2019-05-17 (금) 13:53
힘내세요!! 여자 조심하고 관계 하실때 피임 꼭 잘 하세요...

있는 것 마저도 다 날아갈수 있습니다 ㅡㅜ
동그라미 2019-05-17 (금) 14:26
저 30대랑 비슷하네요 ㅎㅎ
전 이제 40대가 되었고
지금도 비슷한 급여를 받다가 얼마전에 사직서내고 쉽니다 ㅜㅜ
조그만 투룸전세에 통장에 4천정도 모였네요
30대에 여자 안만나고 결혼 못했고
술담배 안하고 돈쓰는거 소소한 게임 식비 집꾸미기정도??
10년정도 열심히 모으시면 저랑 비슷해지는게 현실일겁니다 ㅎㅎ
리네리 2019-05-17 (금) 15:47
저랑 동갑이시내요 전 지금 회사 첫 직장으로 10년째 다니고 있는데 월급 적다 적다 하면서 다니는데;;
솔직히 첫직장이라 경력대비 많이 못받는 다고 생각하고 다니는데(고인물이라 편해서)
직급과 경력이 어떻게 되시나요? 나이에 비해 너무 못받으시는거 같은데;;
전 10년동안 8천정도 모으긴 했는데 진짜 열심히 모았다 생각했는데 1억 안되더라구요?
참고로 전 22살때 부터 일을 시작했습니다.
마스터리1 2019-05-17 (금) 16:32
저랑 나이도 같고 월급도 비슷하네요 ㅠㅠ
저랑 자금 상황이 비숫하신데
다른점이라면 전 학자금이 아직3000 ㅠㅠ
FHDAV 2019-05-17 (금) 18:25
솔로,알뜰폰,차량무.술담배노노 이것만 지키면  돈은 쌓입니다~
larry 2019-05-17 (금) 23:21
다 부질없습니다. 인생 로또 한방입니다
볼빨강 2019-05-18 (토) 02:06
하하~
didjk 2019-05-18 (토) 11:34
저도 비슷하네요.. 비슷한 상황에서 적금 부어 올해 3천 만들었는데.. 또 집에 일이 생겨 2천을 고스란히 아버지 드렸네요 ㅡ;ㅡ... 앞전에도 천만원정도 해드렸고... 제대로 됐다면 4천은 들고 있었을 상황인데..
참 갑갑합니다. 지금 상황에서 3~40은 더 저축할수 있을거 같아서 넣을려고 하네요; 거기서 남는돈은 또 용돈 쓰고 남는건 비상금계좌에  넣구요..
럼블린 2019-05-18 (토) 14:13
집or차 이거 둘중 하나만 포기하면 인생편함
구천구백 2019-05-19 (일) 00:46
요즘 같이 엿같은 세상
빚이 없는거만도 다행이라는 시대라고 하더군요
리얼포스 2019-05-19 (일) 01:11
에고 전 글쓴님보다 1살 많은데, 미래가 안보이네요 ㅎㅎ; 저도 빚없는게 유일한 재산입니다.
900rr 2019-05-19 (일) 01:47
이런거 보면 연봉이 중요한게 아니라 저축이 중요한거라는 걸 새삼 느낍니다..혼자 사는대도 차에, 오토바이에..월세에...에휴,,.취미는 죽어도 못 버리겠고..차는 타야겠고..뭐 하나 버리질 못하네요.
비익련리 2019-05-19 (일) 03:07
저도 세전 230인데 집이 빚이 있어서 성인되고부터 매달 120정도 보태고 있네요
대충 모았어도 7000만원은 모으지 않았을까 싶은데.. 쩝.. 개인적으로 돈욕심이 별로 없어서
소비도 별로 없어서 다행입니다ㅋㅋ
데루22 2019-05-19 (일) 16:23
빚 없으면 부자입니다. 진심으로 하는 말입니다. 쫓기는 인생이냐 쫓아가는 인생이냐..명심하세여! 님이 부자예요!
실버크로스 2019-06-07 (금) 12:37
저도 30대 초반에 210만원 정도 받았던것 같네요
개소리저격수 2019-06-07 (금) 20:55
월급얘기마다 세후 300이니 400이니 주구장창 떠들던데 이글에는 현실적인 월급들도 많이 보이네요?
어디선 나는 뭐했나 싶다가 또 어디선 다들 이렇게 사는구나 싶기도하고 깝깝합니다
처음  1  2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1-20 23
 [텐바이텐X비프레임] 여름 반팔 티셔츠 텐바이텐 40% 할인전 추천 드립니다. 비프레임 07-23
20768  [기타] 707 특임대 출신 누님 전역 후 실탄 권총사격.. (77) 스샷첨부 샤방사ㄴr 07-22 35266 12
20767  [영화게시판] 킹스맨의 탄생을 보여줄 <더 킹스맨>공식 티저 예고편 (22) 록리 07-22 13007 11
20766  [기타] 아재들만아는 리얼집밥 (118) 스샷첨부 행복하세욤 07-22 40700 29
20765  [연예인] 비율반칙인 아이즈원 장원영 (56) 스샷첨부 재래식119 07-22 31389 37
20764  [동물] 선물받고 좋아하는 강아지.gif (19) 스샷첨부 진퉁미소 07-22 17510 46
20763  [기타] 큰 도전하시는 카페사장님 (83) 스샷첨부 욱나미 07-22 44950 48
20762  [기타] No Japan 무료 배포 이미지라고 하네요 (73) 스샷첨부 아라크드 07-22 28833 81
20761  [도서게시판] BL 지뢰들 땜에 짜증나네요 표기좀 확실히해서 거를수있게 했으면.. (59) kanggun 07-22 16626 31
20760  [기타] 일본 수출규제 Q&A 끝판왕 (117) 스샷첨부 니조랄x 07-22 23232 324
20759  [기타] 유니X로 불매하면 1년 뒤 생기는 일.JPG (133)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7-22 38971 170
20758  [회원게시판] 마눌님 자랑. (75) 그치지않는비 07-22 29172 41
20757  [영화게시판] 존윅이 재미없는 이유 (206) bioha 07-21 43280 53
20756  [영화게시판] 제작비 250억 국산 3D 애니메이션 [레드슈즈, 2019] 공식 예고편.SWF (101) 샌프란시스코 07-21 30766 49
20755  [기타] 한일전 레전드.. (121) 스샷첨부 샤방사ㄴr 07-21 49626 146
20754  [회원게시판] 인기1위 성추행범글 의아 하네요. (48) Astraios 07-21 34720 39
20753  [연예인] NS 윤지 시스루 (95) 스샷첨부 황금복돼지 07-21 58757 63
20752  [연예인] 김신영 비키니 연일화제 (68) 스샷첨부 이루피 07-21 61400 22
20751  [회원게시판] 불매운동 존나 열받는게 (137) 엑스박스킬러 07-21 39382 130
20750  [추천사이트] 간단 (평생운세) 무료사주 보는 사이트 (88) 스샷첨부 사우나속으로 07-21 16936 73
20749  [기타] 21세기 물산장려운동.jpg (100) 스샷첨부 노랑노을 07-21 35788 73
20748  [유머] 한국은 못따라오는 갓본의 건축 기술력.JPG (108)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7-21 54626 74
20747  [동물] 아프리카의 숨겨진 암살자,검은발 살쾡이 (43) 스샷첨부 아라크드 07-21 26286 59
20746  [기타] 한국인이 일본여행 많이가는 까닭 (136) 스샷첨부 김RG 07-20 38470 136
20745  [회원게시판] 이런 이런 마누라야~ㅡ,.ㅡ; (98) 스샷첨부 치약과칫솔 07-20 32388 68
20744  [반려동물] 놀아주기 귀찮구냥~ (39) 스샷첨부 치약과칫솔 07-20 13074 28
20743  [동물] 요망한 요물.. (40) 스샷첨부 샤방사ㄴr 07-20 31189 80
20742  [기타] 정신 못차리는 카카오 (89) 스샷첨부 Beramode 07-20 57007 64
20741  [컴퓨터] 선 정리를 끝냈습니다~~ (99) 스샷첨부 아듸위뮈 07-20 27616 76
20740  [엽기] 일본에서 사는 사람이 말해주는 일본 내 혐한.jpg (131) 스샷첨부 노랑노을 07-20 37224 165
20739  [연예인] 평범함을 거부하는 '노라조'의 뮤뱅 출근길 (85) 스샷첨부 품번다는남자 07-20 25989 90
20738  [반려동물] 아~ 출근하기 싫다냥~~~ (30) 스샷첨부 치약과칫솔 07-20 13184 26
20737  [블박] 벤츠 S560 후진사고 (188) 스샷첨부 아라크드 07-20 37254 39
20736  [회원게시판] 딴 곳에서 한국vs일본 전면전 글 보는데 ㅋㅋ (150) 스샷첨부 Astraios 07-20 24405 51
20735  [유머] 엄마가 유니클로 들어가려는 애들에게 한 말[ (133) 찬란하神김고… 07-20 40265 92
20734  [유머] 둘리의 실체 (86) 스샷첨부 파브르르르 07-20 39442 102
20733  [유머] 영화 속 명대사 (45) 스샷첨부 아라크드 07-20 28045 72
20732  [연예인] [트와이스]LA콘 바로 옆에서 본 핫팬츠 사나 (42) 스샷첨부 품번다는남자 07-19 38925 54
20731  [감동] 앨범이 7장 밖에 없는 이유 .jpg (79) 스샷첨부 시티은행 07-19 42911 112
20730  [연예인] 출국하는 19호룩 핑크 태연 (68) 스샷첨부 재래식119 07-19 44784 43
20729  [연예인] 선미 지리는 팬서비스ㅗㅜㅑ.GIF (41) 패션피플 07-19 52578 29
20728  [취미생활] 안 돼! 살려줘! 닌자고 가마돈 아들의 습격! (18) 스샷첨부 잭피디 07-19 18523 24
20727  [회원게시판] 도쿄에 살고있는데 ,,, (108) Kun쿤 07-19 29125 85
20726  [유머] 치킨가격 2만원의 결과 (219) 스샷첨부 아라크드 07-19 49717 103
20725  [블박] 방배동 슈퍼소닉...gif (67) 스샷첨부 간지큐 07-19 31681 35
20724  [회원게시판] 이거 5억당첨맞나요??? (337) 스샷첨부 젖은눈슬픈새 07-19 34897 87
20723  [기타] 홍대 피자몰 긴급체포녀...jpg (84) 스샷첨부 패션피플 07-19 54682 61
20722  [정보]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속초 식당들 (70) 스샷첨부 블록틱스 07-19 21289 47
20721  [회원게시판] 결혼하려던 여자 바람핀거 일본여행가서 알았던 SSUL 작성자입니다. (86) 너는왜그러니 07-19 16639 73
20720  [회원게시판] 유니네 가봤더니 사람이 없네요 ㅋ (87) 구연산맛나 07-19 23851 51
20719  [기타] 일제 제트스트림 대체품 국산 볼펜 추천 (119)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7-19 30192 58
20718  [유머] 백종원 대신 솔루션 해주는 포방터 돈까스 사장님.jpg (79) 스샷첨부 프로츠 07-19 29535 71
20717  [기타] 신 마야 문명을 발견한 소년 ㄷㄷ (64) 스샷첨부 유일愛 07-19 42057 64
20716  [기타] 제임스 본드역 pc논란에 한마디한 전 본드걸.jpg (134) 스샷첨부 뚝형 07-18 50921 72
20715  [동물] 축사 화재 알리고 죽은 어미소.. (43) 스샷첨부 샤방사ㄴr 07-18 26171 104
20714  [기타] 원빈 이정재도 무릎 꿇는 남자 수트핏.. (82) 스샷첨부 샤방사ㄴr 07-18 47185 143
20713  [회원게시판] 세계최초 3진법 반도체 개발성공 (103) 에스턴 07-18 25113 85
20712  [기타] 골든타임 놓치지 않은 경찰 (127) 스샷첨부 블루복스 07-18 39136 119
20711  [회원게시판] 다음 주에 일본 출장이 있는데... (89) 치약과칫솔 07-18 23672 107
20710  [연예인] 선미의 레전드 퍼포먼스 ㄷㄷㄷㄷ (72) 스샷첨부 재래식119 07-18 62962 74
20709  [유머] 일본여행 다녀온... (100) 스샷첨부 앵쯔 07-18 46289 7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