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회원게시판]

오늘 오후 5시 143번 버스에서 실제로 있었던 일

[댓글수 (521)]
글쓴이 : 메데아 날짜 : 2019-05-26 (일) 11:52 조회 : 43601 추천 : 56  

오늘 오후 5시, 143번 버스

사람이 가득 찬 버스 안에서 실제로 있었던 일입니다.

20대 초반으로 보이는 여학생이 노약자석에 앉아있었고, 

지팡이를 짚으신 80대 할아버지와 할머니 두분이 버스에 올라오셨습니다. 

그 여학생은 이어폰을 꼽고 모른 척하고 자리를 지키고 있었고요.

할아버지가 보다 못해서 자리 좀 양보하라고 말했습니다.


할아버지: 이봐 학생 여기 할머니들도 있는데 자리 좀 양보하지

여학생: (못 들은 척) ............

할아버지: 학생 자리 좀 양보하라고 

여학생: 왜 반말이세요?

할아버지: 뭐?! 여기 노약자석이잖아 안 보여?

여학생: 근데 왜 반말이시냐구요?


뒤에 앉으신 아주머니가 할아버지에게 자리를 양보합니다.

하지만 여학생은 할머니들에게 끝까지 자리를 양보하지 않습니다.

할머니 두분이 자리를 포기하고 다리를 절며 버스 뒷턱을 오르십니다.

뒷자리의 사람들이 양보를 합니다.

할아버지가 화가 나셔서 요즘 애들은 너무 예의가 없다고 하십니다.

여학생이 다시 뒤를 돌아보며 억지로 웃음을 띄고 말합니다.


여학생: (애를 타이르듯) 할아버지이 저도 성인인데 반말 하시면 안된다구요.

할아버지: 뭐?!

여학생: 여섯살짜리 꼬마한테도 반말하면 안되는거에요.

할아버지: 난 너 같은 애랑 말 안해

여학생: 아니 근데 왜 뒤에서 자꾸 뭐라고 하냐고요?


잿빛도화지 2019-05-27 (월) 01:32 추천 30 반대 5
자리양보의 문화는 "배려"입니다.

어느날 교통사고로 발목골절이 되었습니다.

재활에 소홀히 하면 장애가 생길수도 있는 분쇄 골절이었습니다.

1년이상 치료+재활기간을 가지고 처음으로 깁스를 떼고 걷기 시작했습니다.

그 첫검을은 오랫동안 이어지기 어려웠습니다.

당연한 걸음이 고통으로 변하고 땀이 비오듯 흘러 내렸습니다.

돌아오는 길에 어쩔수 없이 노약자석에 앉았습니다. 노인과 약자 장애인이 앉을 수 있는 자리입니다.

아주머니와 할머니의 경계쯤 계신 나이의 여성분이 자리 비키라고 다리를 툭툭 치시는데

하필이면 다친 다리쪽이네요. 다리 수술 후유증으로 걷기가 쉽지 않아 앉았습니다~ 차분히 설명드렸습니다.

하지만 젊은 사람이 운운하면서~ 잔소리를 하네요, 순간 화가 나서 다리를 걷어 올려 무릎 직전까지 이어진 긴

흉터를 보여줬습니다. 그렇게까지 하고서도, 뭐 다 나은거같은데~ 라며 비아냥 대며 자리를 비키라고 해서

순간 화가 너무나서 저리 꺼지라고 말했죠. 분명 이건 제잘못입니다만,

주변 다른 사람들도 아무말도 하지 않더라구요.

그 뒤로 어르신들에게 "배려"는 더 이상 무의미 하다는걸 깨닫고 자리양보따위는 안하게 되었습니다.

정말 몸이 불편해보이는 임산부나 노인분들이 아무말 없이 서계시면 먼저 자리양보를 해드리지만,

그 외에는 딱히 없는 것 같네요.
오일메이커 2019-05-27 (월) 08:22 추천 26 반대 7
배려석이지
강요되는거 아닙니다.
전혀 양보할 필요 없습니다.
뜬금없이 반말 쳐 씨부리는 할아버지가 더 이상하네요?
뙈지바 2019-05-26 (일) 17:49 추천 17 반대 3
양보와 배려는 강요가 아닙니다
illillill 2019-05-26 (일) 19:00 추천 17 반대 3
나도 허리  다쳐서 지하철 타면 노약자 석에 앉는데 한번은 어느 건강 한 할매가 젊은 사람이 왜 여기 앉아 있노 하더라  (신발 내나이 내년으면 50인데..) 노약자석은 노인 지정석이 아니고 노! 약 ! 자! 석인데 할매 할배 늙은이들이 자기들 지정석인것으로 착각 하는 경우가 많은것 같다는 생각 하도 어이가 없어서 허리가 아파서 앉아 있슴다 했다 왜이렇게 나이 많인 늙텡이들은 전부 그런건 아니지만 거의 다가 지들 생각 밖에 못할까 나도 늙고 있지만 역지사지 하고 남 생각 좀 하고 늙어 야지 참 ... 그리고 왜 꼭 젊은 20대 30대만 양보 해야 하냐 건강한 40 50도 60대 70대 한테 양보 하면 안돼나 뭐 이런 거지 같은  애들이 본 받받을 만한 행동을 중장노년층이 안하는데  젊은 사람들이 뭘 보고 따라 할까 한심한 세상
파란소 2019-05-26 (일) 15:28 추천 11 반대 0
댓글을 보다보니 답답해진다
토이상민 2019-05-30 (목) 14:13
배려와 권리를 착각하면 안되죠

어린사람이라고 반말하며 자리 요구하는 사람에겐 양보하면 안됩니다

상식을 가진 노인에게 양보해야지, 몰상식한 사람한테 양보해봤자 고맙단말 한소리도 못듣습니다
김밥떡볶이순… 2019-05-30 (목) 15:30
배려는 선택이지 의무는 아닌데...
로자미아 2019-05-30 (목) 18:18
글쓴새끼 남녀 갈라치기 실패!
광어우럭회 2019-05-30 (목) 18:36
씨부랄년 ㅎㅎ
기촐 2019-06-02 (일) 14:16
노약자석은 건강한 일반 시민이라면 비워둬야 하는것이 맞다고 생각합니다.
정말 필요한 사람이 앉는 자리라고 규정해 놓은 자리가 아닌가요? 지하철에 요즘 임산부석 보면 가끔 끝까지
자리가 비워져 있는거 보 면 뿌듯할 때가 많습니다. 내 부모님이 몸이 안 좋으신데 건강한사람이 노약자석에서
자리양보를 안하고, 내 아내가 곧 출산하기 직전인데 임산부석에서 건강한사람이 양보안하고 앉아있으면
어떻게 생각들 하실지 궁금하네요. 지금처럼 양보 안해도 되는 자리라고 생각하고 마실지....
     
       
일이삼사오다 2019-06-04 (화) 17:32
요즘 젊은이들도 힘듭니다

그 부분은 과연 공감해주고 계신지 모르겠네요

갈수록 노인은 늘어나는데 언제까지 나이로 우대받는 환경이 지속될지 의문입니다

어느 시점이 되면 청년층의 불만도 터져나올거에요 정말 어느시점엔 다 떠나버릴지도 모릅니다

단순히 버스자리 양보가 능사가 아니에요 청년과 중장년층을 위한 제대로된 정책이 필요할때죠

노약자석을 배려하는건 도덕적으로 맞지만 현 시점에서 청년층의 여유가 있어야 가능한 말인듯
     
       
엄지텔레콤 2019-06-21 (금) 17:01
비워져 있으면 앉았다가 양보해도 됩니다
몸이 팔팔하다면 말이죠
요즘은 애들도 피곤에 쩔어 사는 세상인데 세상물정 모르시네요
그런 배려를 강요하는 당신들 때문에 반발심으로 더더욱 양보안하는 사람까지 생겨나는겁니다 한심한...
     
       
돈데보이 2019-07-22 (월) 13:55
님이 누군지는 모릅니다.
하지만
님이 100% 바르다고는 믿을수 없습니다.
남이 님 잘못과 님 마음 씀씀이를 자기 뜻대로 안하듯
님 역시 그러지 마세요
님이 개를 고양이를 임산부석을 ... 등등등
모두 님의 만족감이지 님 만족을 남이 도와야 하는건 아닙니다.
임산부석을 누가 이용 할 지는 모르지만
그 역시 배려 한적 없는 호의를 요구하면 안되죠
님이 맞다고 생각하는 임산부석
틀리다고 생각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알아서뭐하겡 2019-06-06 (목) 06:39
주작인지  모르겠지만  팔십정도 먹은 노인네 두명이 올라 탔으면  나같으면 적어도  비켜 드리겄다. 
다리에 깁스하지 않는 이상   

뭐  쿨한척  자리양보는 배려 입니다  드립치고 있어  태어난 사회에서  내부모 같다 생각해서 장유유서 해주는게  예의지 
 쿨한척 매너는 강요가 아니에요 예의는  말그대로 예의에요  의무가 아니에요 웃기고 있네  그런 드립 치기엔  좀 시덥지 않지 않냐  그냥 후딱 일어나서  자리 양보해주는게 진짜 쿨이다
그저알고싶었… 2019-06-10 (월) 16:56
쓸데없는데 자존심 세우네...;;
Nier 2019-06-12 (수) 20:57
틀딱새끼 늙으면뒤져야지 ㅉㅉ
미드매니아남 2019-06-25 (화) 08:09
그냥 자기 그릇과 여유에 맞게 사는겁니다.  저 여자가 멀쩡했다면 남의 배려따위 기대하지말고 죽을때까지  살아야겠죠. 하지만 저여자도 느끼는게 있겠죠. 철 없는 사람들을 봐주는것도 나이든 사람의 덕목이라고 생각합니다.
푸른하늘19 2019-06-26 (수) 00:05
요즘 세상에 배려와 양보를 강요하는것도 문제가 있지만, 솔직히 저 여학생도 딱히 고와보이지는 않네요.
Noid1 2019-08-08 (목) 03:33
그렇게 앉아가고 싶으면 사람 없는 시간대에 타던가 택시를 타고 가던가. 양보를 강요하고 있네. 카악~ 퉤!!
오비골든라거 2019-08-14 (수) 09:40
여기 댓글수준이 점점 일베가 되가네
지부모 지조부모가 버스타서 서간다고 생각해야지
아줌마까진 몰라도 할아버지 오시면 당연히 일어나야지 양보는 강요가 아닌 배려네 뭐네 개소리들을 지껄이고 있어
누구한테 배워처먹은 버르장머리냐

구급차 양보안해주는놈들 하고 다를것도 없다
니들죽을라고해서 구급차 실려가는데
꽉막힌 도로에서 양보안해줘 죽길바란다
"양보는 강요가 아니라 배려인데요 오늘 전 배려하고 싶은 맘이 없습니다 맘에서 우러나질 않아요 우러나지않는 양보를 어떻게 합니까? 오늘분은 그냥죽으세요"
     
       
웅담없는곰 2019-08-23 (금) 20:11
구급차나 소방차 양보는 이제 배려가 아니라 의무입니다.
당신 같은 사람들 때문에 양보대신 의무로 바뀌었죠.
[소방차에 진로를 양보하지 않거나 소방차 앞으로 끼어드는 행위, 그밖에 소방차 출동에 지장을 주는 행위에 대해 횟수에 상관없이 과태료 100만원이 부과]
웅담없는곰 2019-08-23 (금) 20:08
실제 겪었던 일
허리 한번 나갔었고 주사 맞고 괜찮아졌지만 오래 서 있으면 허리 아픕니다. 그래서 자리나면 어느 자리인지 상관 안하고 그냥 앉아요. 보통 자리 살펴보는 순서는 일반석 노약자석 임산부석 순서로 살펴보고 앉습니다.
어느 날의 지하철 안 일반석은 만석이었고 노약자석의 양옆쪽으로 한 명씩 앉아있고 가운데 자리에 가방이 있어서 치워 달라는 의미로 앉을려는 몸짓을 했습니다. 가방 주인이 가방을 안 치워주고 저를 한 30초 정도 보더니 젋어보이는데 여기않을려고? 물어보더군요 그래서 예 라고 말해주고 그때서야 가방을 치워서 앉으면서 허리가 아픕니다 했습니다.
앉고나서 여기는 노인석이 아니라 노"약"자석이다 노인만 앉는곳이 아니라 젊어도 몸이 불편한 사람들도 앉을 수 있다 라고 말해줄려다 말았네요.
부모님 이야기 하시는 분들 있는데 자식이 어디 몸이 아프면 자식한테 앉으라고 말 할 수도 있는겁니다. 자식이 몸이 아파 서서 가면서 힘들어하는데 앉으라고 안하면 그 부모도 이상한거지.

다시 한번 말하지만 노인석이 아니라 노"약"자석이며 강요석이 아니고 배려석입니다.
PT민군 2019-09-17 (화) 00:18
나이 먹었다고 어린 사람한테 반말찍찍하는거 겁나 보기 싫습니다. 나이 쳐먹으면 쳐 먹은 값좀 하고 살아야합니다. 저도 그럴려고 노력중이구요.
한방갈겨라 2019-09-26 (목) 18:40
맞아요 배려와 양보는 강요도 의무도 아닙니다.
그래서 배려와 양보라고 하는거에요 ㅂㅅ들아..
맥뀐 2019-10-14 (월) 08:12
애초에 여학생이 다리를 수술했거나
불편해서 앉아있었다면 전세가 완전 뒤집힘

양쪽 말 들어보지도 않고 학생 싸가지 없다라고 한다면
꼰대 인증임

나이가 벼슬인가 어리다고 반말하고 선택이아니라
필수인듯이 자리 양보하라고 강요하고 에휴
이래서 한국은 국민성 때문에 선진국이 못됨
라이센스tz 2019-11-01 (금) 11:03
본문내용을 떠나서 개인적으로 지하철에서 정말 눈살찌푸리게 만드는 사람들 10명중 9명은 노인들이었습니다. 큰소리로 종교.정치.빨갱이타령. 등등
간혹 젊은사람들은 큰소리로 전화받는게 가장 거슬리더군요.
처음  1  2  3  4  5  6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0-22 31
 [eTo마켓] [이토할인가] 차량 스마트키 케이스[이태리 나무가죽 cork] (3) eTo마켓
19899  [기타] 중국 공포의 비디오 유출. (35) 스샷첨부 하데스13 17:12 28546 0
19898  [회원게시판] 유명한 거랑 친절한 건 다른가봐요 (71) 스샷첨부 Oneday 16:50 7874 6
19897  [회원게시판] 반려묘가 세상을 떠났습니다... (48) 스샷첨부 에이스123 14:42 5906 32
19896  [운동/헬스] 175cm 122kg... 이러다 죽겠다 싶어서 운동을 시작합니다... (124) 라테라이나 12:52 15478 102
19895  [유머] 이태원클라쓰 여주? (138)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12:22 38443 23
19894  [연예인] 마술 선보이는 조유리.gif (70) 스샷첨부 칸나스 09:26 26667 30
19893  [기타] 요즘 리모델링된 초등학교 교실 근황.jpg (122) 스샷첨부 서울팽 08:50 26008 70
19892  [기타] 방송중 청각장애인을 만난 최민수 (45) 스샷첨부 하데스13 05:42 30362 107
19891  [기타] LG가 드디어 해냈다 !!!.jpg (158) 스샷첨부 제임스밀러 02:28 43972 71
19890  [기타] 중국이 한국에 기증한 동상 (99) 스샷첨부 냥이사모 02-18 43758 163
19889  [기타] 아이유 드디어 고소장 접수 (124) 스샷첨부 사나미나 02-18 46406 117
19888  [연예인] 오또맘 드레스룸에서 몸매자랑 (81) 스샷첨부 냥이사모 02-18 59423 68
19887  [유머] 오빠! 미쳤어?! 지금 뭐하는 거야??.manhwa (78) 스샷첨부 노랑노을 02-18 64043 67
19886  [영화게시판] 영화 아수라....대체 왜 평이...... (135) 섹황상제 02-18 35716 71
19885  [기타] [보배]무개념 주차 응징 후기.jpg (84) 스샷첨부 노랑노을 02-18 43755 78
19884  [정보] 내가 언젠간 보려고 올리는 집밥 레시피.jpg (144) 스샷첨부 잇힝e 02-18 24522 136
19883  [유머] 구해줘 홈즈 방송 사고 (62) 스샷첨부 라돌 02-18 55822 57
19882  [유머] 내 남자친구의 애를 가졌다는 여자.jpg (123) 스샷첨부 말똑싸 02-18 43419 95
19881  [회원게시판] [펌글] 왜? 언론은 일본 크루즈선에 "한국인 14명"이라고 하는가? (46) 천마신공 02-18 13005 95
19880  [연예인] 과탑출신 서지혜.jpg (77) 플룸 02-18 41621 64
19879  [기타] 전설로 남은 청년다방 사건 . JPG (71) 스샷첨부 사나미나 02-18 49761 78
19878  [게임게시판] [에픽게임즈] Kingdom Come: Deliverance & Aztez 무료 배포 (16) 스샷첨부 Moebius 02-17 8467 18
19877  [기타] 강용석의 변명에 끝장 보자는 디스패치 (104) 스샷첨부 블루복스 02-17 34744 159
19876  [회원게시판] 돈이 없어서 동네 헬스장 폐기 신발 가져다 신었네요. (74) 카자마 02-17 27879 69
19875  [기타] 신도시 팩트폭력....... (106) 스샷첨부 하데스13 02-17 42055 112
19874  [기타] 손흥민 역전 극장골 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 .GIF (62)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2-17 33957 68
19873  [엽기] 일본 찬양 유투버.jpg (103) 스샷첨부 사나미나 02-17 35331 94
19872  [블박] 치아 9개가 골절된 개문사고.gif (187) 스샷첨부 뚝형 02-17 29394 48
19871  [회원게시판] 현 인천공항 근무자입니다 (79) 카일러스 02-17 24040 248
19870  [기타] 국내 최대 보이스피싱 조직 검거작전 (60) 스샷첨부 냥이사모 02-17 26670 85
19869  [유머] 샴푸 자궁까지 12초? 낭설에 빡친 산부인과 의사.jpg (102) 스샷첨부 베­베 02-17 42780 46
19868  [정보] MS, 윈도우10 KB4524244 업데이트 배포 중단 (85) 노랑노을 02-17 28470 61
19867  [기타] 캐나다인 : 님 한국인임 ? (38) 스샷첨부 M13A1Rx4 02-17 37887 98
19866  [회원게시판] 제발 죽지마세요...살아주세요. (124) 케이쥬 02-17 26772 311
19865  [유머] 논란이라는 아랫집 쪽지한장... (222) 스샷첨부 핑크보호주의 02-17 48962 76
19864  [연예인] 유라 전설의무대 (54) 스샷첨부 jollypong 02-17 46058 70
19863  [유머] 비흡연자에게 업무중 휴식시간을 준 관리자 (197) 스샷첨부 ψ오크 02-17 36653 90
19862  [기타] 결혼전 와이프의 동거.jpg (353) 웨이백 02-17 50216 64
19861  [정보] 양발운전을 하면 안 되는 이유 (332) 스샷첨부 통찰지 02-17 31921 79
19860  [기타] 중국...여대생...근황 (105) 스샷첨부 하데스13 02-17 45028 144
19859  [유머] 성폭행 합의금 고민중인 판녀.jpg (167) 스샷첨부 개굿 02-16 52136 56
19858  [기타] Galaxy Z Flip 언팩 영상들ㄷㄷㄷㄷㄷㄷㄷ (227) 스샷첨부 스미노프 02-16 48998 77
19857  [회원게시판] 생에 마지막 날입니다. (193) 최고다김프로 02-16 26192 155
19856  [기타] 100분 토론 개념 ㅊㅈ .JPG (57)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2-16 44571 117
19855  [유머] 시골롬들 인심 (151)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2-16 42566 117
19854  [기타] 적십자에 기부하면 오는 것 .jpg (72) 스샷첨부 천마신공 02-16 39796 101
19853  [연예인] 스브스 새 예능에서 나올 미스 유니버스 이집트 다이애나 햄드.jpg (67) 플룸 02-16 42517 75
19852  [회원게시판] 드디어!! 1억을 모았습니드아아!!!!!!! (91) 스샷첨부 소리나나 02-16 27518 87
19851  [유머] "자연 친화"스킬을 찍은 드루이드로 의심되는 사람 . JPG (61) 스샷첨부 사나미나 02-16 34409 89
19850  [연예인] 안지현 비키니 (40) 스샷첨부 아이즈원♡ 02-16 44621 79
19849  [회원게시판] 31살 직장인 주저리...? (140) 스샷첨부 미름달 02-16 25493 100
19848  [기타] 약스) 올리브영 매장에서 성추행 당했지만 방관한 남직원 (254) 스샷첨부 사나미나 02-16 43355 74
19847  [기타] 영화 찍는다는 딸에게 1000만원을 줌 (73) 스샷첨부 라돌 02-16 40341 76
19846  [연예인] [러블리즈] 지수때문에 여럿 죽다 살아 났을듯 (34) 스샷첨부 피그시 02-15 31724 57
19845  [기타] 니네 환자 어떻게 치료했어?? 한국 데이터 요청한 WHO 근황 .JPG (67)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2-15 34465 164
19844  [엽기] 한국 혐오를 멈추라던 중국인.jpg (97) 스샷첨부 노랑노을 02-15 42443 103
19843  [엽기] 11살 아이가 교사의 폭행을 1년간 참은 이유.jpg (130) 스샷첨부 노랑노을 02-15 26673 97
19842  [회원게시판] 아들에게 알바비 지급했습니다. (85) 금기자 02-15 20154 109
19841  [기타] 기생충 번역가의 한국어 대사 이해 수준 .JPG (44)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2-15 34812 92
19840  [유머] 일본 크루즈 인원들 격리장소 드디어 결정 (144) 스샷첨부 gagharv 02-15 28977 7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