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회원게시판]

자살하고싶습니다..

[댓글수 (139)]
글쓴이 : 거리에서 날짜 : 2019-11-19 (화) 21:04 조회 : 27384 추천 : 53    
너무힘들어.
 
죽을맛입니다.

왜 이렇게 살아야되는지.

저도 제대로 생활이 안되니 너무힘드네요..
회원게시판 카테고리 다른게시물
 [나눔이벤트] 춤추는 아이언맨/범블비/스파이더맨 나눔 (617) 

lembert 2019-11-20 (수) 01:33
많이 힘드신것같은데... 한마디만 할께요.
죽지마라.진짜.
당신 죽으면 당신때문에 더힘들어할 사람이 분명 있을껍니다.제발 힘내시길..아니 힘내고 버텨봅시다!
란샤오펠 2019-11-20 (수) 01:45
저 역시 혐생살면서 솔직하 죽을 장소도 알아보고 다녔었습니다... 지금도 당연 나아진건 없지만 죽으려는 시간에 차라리 뭐라도 해보자 빚을 조금 더 끌어모아도 그 이상으로 벌어 갚자란 생각으로 발품팔고 있습니다... 극단적으로 생각하지 마시고 조금 더 자신을... 그리고 주변을 돌아보시고 아껴보세요... 남는 사람 생각을 하시면 이 악물고 버티실 시간이 느실겁니다...
◇에오구스◇ 2019-11-20 (수) 02:14
저도 걍 제심장이 덜컥멈추어 그냥 죽으면 좋겠다는 생각해봅니다
목매다니 괴로운데 운이따른건지 끈이 끊어져서 살아남은 뒤에도 아직도 괴롭고힘드니깐 죽는 생각은 합니다
삶이 너무 괴롭긴하네요...
우야노ㅋ 2019-11-20 (수) 03:10
최근에 또오해영 이라는 드라마를 보고있는데요 거기 좋은말이 나와요.
피투성이가 되고 엉망진창이 되더라도 살라구요.
힘냅시다
Jjack 2019-11-20 (수) 04:21
얼마나 힘드시면...ㅠ.ㅠ
아이고.............ㅠ.ㅠ

그래도.....죽으시는거보다
사시는게.....후회가 없으시지 않을까요? ㅠ.ㅠ
하라간 2019-11-20 (수) 04:33
저도 죽고 싶은 생각으로 몇 년 보냈었습니다. 정신과도 다녀보고 했지만 나아지질 않더군요 그래도 지금은 삶이 행복하진 않지만 죽고 싶지는 않은 게 생각해 보니 저는 사람들과 있을 때는 딴 생각을 잘 안 하는 것 같더라고요. 당신도 혼자 있는 시간보다는 사람들을 자주 만나는 생활(일 말고요)을 했으면 좋겠습니다. 힘내세요.
네스의왕 2019-11-20 (수) 04:35
버티세요. 버티면 해결됩니다. 그리고 남자시라면 근검절약하고 작은 돈이라고 모으세요. 저도 10년전엔 자살하고 싶었던 경험자입니다. 저는 근검절약하고 자린고비처럼 모으면서 가성비만 추구하는 삶을고 해결했습니다. 자살하고 싶다면 자기만을 위해 모으세요. 비교하지 말고 자기만을 위해 돈한푼한품 모아보세요. 전 여자가 아니라 여자는 어떻게 해결하는지는 모릅니다만 남자라면 오직 자기만 생각하세요. 자살하고 싶을때 남 생각은 사치입니다.
색체용 2019-11-20 (수) 05:44
죽지마세요 다 들어 줄테니깐.
넓적부리 2019-11-20 (수) 05:52
정리중에 우연히 10여년 전 일기를 읽었는데 그때의 저도 님과 비슷한 생각을 하고 있었던 것 같습니다.
완전히 다른 사람이 쓴 것 같은 느낌이 들더군요.
지금 글쓴분의 모습이 님의 모든게 아닐수도 있습니다.
미친넘들 2019-11-20 (수) 06:31
한마디만할께요 힘드실때는 이렇게생각하시면 됩니다 이 또한 지나가리~언젠간 지나갑니다
카리준 2019-11-20 (수) 06:38
글쓴님의 지금심정을 알수없으니 그 어떤 말로도 위로가 되진 않을겁니다.
하지만 이렇게 글을 올렸다는건 하소연이라도 해서 속에
들어앉은 답답한속내를 조금이라도 풀어보고자 함이겠지요~ 또는 힘을 얻기위함이겠지요~ 마음껏 써내려가서
울분을 토하시고 응원의 댓글에 힘을 얻으세요~
살다보면 좋은날은 올겁니다. 저역시 좋은날을 기다리고
있으니까요~ 같이 힘냅시다!!!
경성하이킥 2019-11-20 (수) 07:05
안녕하세요 쪽지 주세요 말씀 들어드릴께요
인내가성공 2019-11-20 (수) 07:15
동사무소 가서 상담좀 받아 보세요
노가다만23년… 2019-11-20 (수) 07:52
야... 힘네
네 아픔을 공감 해주거나 그럴수는 없지만
내가 할 수 있는 말은 이게 다다

우리 힘내자
유리거울 2019-11-20 (수) 08:24
생활고, 일자리.. 저도 그렇고 요즘 많은 사람들이 참 살기 힘든 세상에 살고 있는 것 같습니다.
우리탓이 아니라는거 우리가 지금 우리나라에서 살기 힘든 건 우리 탓이 아니에요..
힘내세요..
꾸찌남 2019-11-20 (수) 08:32
힘내세요! 지금 이순간을 언젠가 웃고 추억으로 회상할 날이 반드시 올겁니다.
허세님 2019-11-20 (수) 08:53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슬퍼하거나 노하지 말아라.
슬픈 날을 참고 견디면
즐거운 날이 오고야 말리니.

마음은 미래를 바라느니
현재는 한없이 우울한 것.
모든 것 하염없이 사라지나
지나가 버린 것 그리움이 되리니
아타아타 2019-11-20 (수) 08:59
힘내세요!!  정말 이 말밖에 못하지만 힘내시길 바랍니다.  저마다 고통과 아픔속에서 살아가고 있죠.. 다만 크기가

다를뿐.  하지만 틀에 박힌 소리라도 비오면 해나오고 겨울 가면 봄이 오듯

시간이 지나면 분명히 좋은 날이 기다리고 있을겁니다.  힘내세요

자살을 생각하면 다면 거꾸로 살자  를 더 혹독하게 생각해 보세요. 어떻게 하면 살자!!! 가 될지
돌고래야 2019-11-20 (수) 09:00
다들 자살 한 번 쯤은 생각해보는구나..
우루사스 2019-11-20 (수) 09:04
죽어서 지옥가면 여기보다 더 할건데요 닥치고 명 다할때까지 사세요
최환 2019-11-20 (수) 09:13
요즘 그런 생각을 많은 분들이 하더라고요..
그래도 힘내시고!!
나를 소중히 생각해주는, 걱정 해주는 사람들을 떠올리면서 버티세요!!
저도 응원하겠습니다!!
이렇게 이겨 나아가시는 하루하루가 헛된 나날이 아닐 겁니다!!
고생 끝엔 반드시 낙이 옵니다!! 힘내세요!!
카카시오 2019-11-20 (수) 09:39
응원합니다. 힘내시고 다시 시작합시다! 좋은 날오실거에요!!
친일파의나라… 2019-11-20 (수) 09:40
살고 싶어 별짓을 다해도 죽는게 목숨인데...
개똥 밭에 구르며 살아도 이승이 저승 보다 나아요...
꼬맹이서희 2019-11-20 (수) 09:43
저도 몇년 전에 그랬습니다.
다들 하는 말이 무조건 아무 이유없이 살라고만 하더군요.
그래서 버티고는 있는데 힘든건 비슷하지만 생각의 여유는 조금 생기더군요.

사세요. 저 또한 드릴 말씀이 이것 뿐이네요.
보고싶다 2019-11-20 (수) 09:47
버텨 존버가 이기는거야 형
나도 매초마다 그런생각이나
근데 먼가 지는거 같아서 화나 못 죽겠어
자존심이 너무상해
ㅆl X 돈 없지 자존심이 없는 건 아니자너!!! 하면서 버티는 중이야
형 힘내!!! 우리 99살까진 살아보자 100살까진 욕심이고 알았지!!! 살자!! 꼭 사는거야!!!
야생들개 2019-11-20 (수) 10:34
어짜피 몇십년 뒤면 살고 싶어도 죽어요. 뭐 급하다고...
독뿌뤼 2019-11-20 (수) 10:58
살다보면 좋은날 반드시옵니다. 지금 많이 힘들고 어렵지만 견디어 내십시요...
아크엔젤0714 2019-11-20 (수) 10:59
거리에서님 같이 술 한잔합시다
뭘할까요ㅇ 2019-11-20 (수) 11:47
안죽고 살아있어서 좋다라는 생각을 할 때가 올꺼예요~ 힘내세요~~  !!!!
베르텔 2019-11-20 (수) 12:23
힘드시겠지만 참아주시면 안될까요?
다음에 잘 견뎌내렸다고 글 써주시면
저 포함 다른 분들도 많이 힘나고 위로 받을 것 같습니다,
부디 모든 일 잘되시고 건강하세요!
감기 조심하시고요
흰둥이EF 2019-11-20 (수) 12:40
힘내세요
찐만빵두 2019-11-20 (수) 19:31
세상은 나에게 관심이 없습니다 덜 열심히 살아도 세상은 달라지지 않아요
유령들 2019-11-20 (수) 19:35
뭐 때문에 힘든지나 알아 봅시다.
세상에 나보다 힘든사람 아주 많습니다
비교하면 나의 힘듬은 힘든것도 아닙니다.
지금만 버티면 후에는 아무것도 아닙니다.
보이굿 2019-11-20 (수) 19:48
자원봉사 추천합니다. 갔다오면 좀 확실히 뭔가 틀려져요 표현을 못하겠네
하하소 2019-11-20 (수) 21:23
살고싶어도 못사는 사람들 보고도 죽고싶다는 생각이 든다면
말릴 수는 없을 거 같습니다.
중학교 때 삼성병원 소아암 병동에서 봉사활동한 적 있었는데
그 애들 보면서 정말 자살을 생각도 못하겠더군요
랑동 2019-11-20 (수) 22:01
그래도 힘내요..
저도 많이 살진 않았지만,.,, 인생은 존버인거같습니다 화이팅
태양왕 2019-11-20 (수) 22:58
아직 살만합니다
눈에 보이는것 외에 것도 보셔요
정둥용 2019-11-21 (목) 18:10
자살 하면 그냥 그걸로 끝이라고 생각하냐?  죽은 뒤가 더 골 아파
야마골김서방 2019-11-21 (목) 18:13
무슨말로 위로한들 도움이 될지 모르겠으나.
버티세요.
다들 버티면서 살아갑니다.
처음  1  2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0-22 28
 [인터넷상담실] KT에서 계약기간 만료 되어 새로이 업체선정 하려합니다. (1) 인터넷상담실
19133  [기타] 3년 사귄 예비신부랑 헤어진 썰.txt (99) Jazzyfact 01:31 21133 0
19132  [회원게시판] 막내 직원 합격 시켰던 마지막 한마디 (49) 블록틱스 00:04 9782 26
19131  [유머] 버스기사들에게 갑질한 주민...버스회사 대처 (금12:17 내용추가) (115) 스샷첨부 프로츠 12-13 25956 22
19130  [연예인] 앉아있는데 왜 치마를 입냐는 비판을 받은 김민아 기상캐스터 (39) 스샷첨부 아이즈원♡ 12-13 29735 43
19129  [연예인] 고마운 오또맘 가슴골 ㄷㄷㄷ (87)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12-13 39653 28
19128  [연예인] 포텐셜 충만한 보니하니 채연 ㄷㄷㄷ (50)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12-13 29756 22
19127  [회원게시판] 낚시인생 7년의 결산 (59) 차단된시멘트 12-13 16054 31
19126  [블박] 정신나간 아줌마 (90)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12-13 22646 32
19125  [정보] 갤럭시 S10 초고속으로 향상시키는 방법.jpg (186) 스샷첨부 야그러 12-13 35643 46
19124  [연예인] 시간정지물 출연한 사나 (45) 스샷첨부 라돌 12-13 40450 51
19123  [유머] 대한민국 성추행 무혐의 사건.gif (66) 스샷첨부 포토샵 12-13 36962 54
19122  [회원게시판] 말기암 환자 가족 입니다 펜벤다졸에 대한 간곡한 부탁입니다 (127) 붉은이글아이 12-13 23756 70
19121  [정보] 뜻밖의 한류 근황 (76)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12-13 42326 102
19120  [유머] 보니하니 다른 회차 (134) 스샷첨부 Kaiser 12-13 55346 36
19119  [회원게시판] 지방에서 컴퓨터 가게 해요.. (167) 익산나무컴퓨… 12-13 26870 116
19118  [동물] 버림받았던 오드아이 고양이 (43) 스샷첨부 M13A1Rx4 12-12 21590 91
19117  [유머] 필라테스 강사에게 개수작 .jpg (126) 스샷첨부 천마신공 12-12 56455 75
19116  [회원게시판] 정관수술 4개월차 후기 (109) dandyboy 12-12 23318 92
19115  [기타] 제 아들이 말로만 듣던 가해자였습니다 (123) 스샷첨부 여자아이 12-12 36333 85
19114  [영상] 15살 폭행하고 성희롱 하는 EBS 출연진 수준 (180) 스샷첨부 yesdon2 12-12 37940 37
19113  [유머] 한 경찰의 톡톡튀는 아이디어 (75)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12-12 33771 92
19112  [동물] 떠돌이 댕댕이에게 계란을 먹여보았다 (59) 스샷첨부 여자아이 12-12 23695 40
19111  [연예인] AOA 초아 수출용 슴가 (63)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12-12 51322 50
19110  [블박] 교차로에서 개빡친 여자.gif (105) 스샷첨부 아이언엉아 12-12 41209 62
19109  [연예인] 의젖이라는 조롱에 빡친 누나 Hannah Palmer (73)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12-12 49048 109
19108  [블박] 이건 볼때마다 사이다! 양아치 역관광.gif (112) 스샷첨부 포토샵 12-12 34826 80
19107  [회원게시판] 박항서감독님 대단...베트남 자동차수입 역전! (92) 백년전쟁 12-12 24224 98
19106  [유머] 보행자 처벌법 만들자 (144)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12-12 29582 107
19105  [베스트10] 내가 즐겨 듣는 Jazz best10 (질리지 않아요^^) (44) 바째이 12-12 7782 55
19104  [동물] 댕댕이 3마리에게 간식2개를 줘봤다 ㅋㅋㅋ (63)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12-12 21286 93
19103  [연예인] 조보아 의외의 뒤태 라인.. (62) 사나미나 12-11 52918 70
19102  [회원게시판] 도박에 빠졌습니다 (189) Thereisn 12-11 26840 60
19101  [연예인] 김나정 화끈한 란제리 ㄷㄷㄷ (118)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12-11 60497 89
19100  [기타] 출산율 관련해서 제발 쫌....jpg (149) 스샷첨부 변화 12-11 32606 109
19099  [유머] 어린 남동생 군대 체험 시켜주는 만화 (92) 스샷첨부 짤태식 12-11 33397 72
19098  [회원게시판] 뇌경색 경험담 (62) 백년전쟁 12-11 22140 129
19097  [동물] 개 아빠가 말해주는 골든 리트리버에 대한 충격적인 사실 (60) 스샷첨부 M13A1Rx4 12-11 27314 51
19096  [기타] 길빵충 논리로 조패는 항문좌 (302) 스샷첨부 사니다 12-11 36793 99
19095  [연예인] 조현 차 안에서 ㅗㅜㅑ (42) 스샷첨부 사나미나 12-11 48522 41
19094  [공개자료실] Everything 1.4.1.956 Beta Nightly 포터블.한글 (윈도우 파일 검색의 슈퍼 갑) (42) 스샷첨부 PzGren 12-11 7531 38
19093  [회원게시판] 3억쯤 모았네요 현금 (130) 스샷첨부 azusa 12-11 34672 73
19092  [연예인] 아이즈원 안유진....총ㄷㄷㄷㄷ (59) 패션피플 12-11 46246 36
19091  [연예인] 이희은 사장님의 국보급 몸매라인 (43)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12-11 39504 68
19090  [회원게시판] 오뚜기 짜장면 핵존맛이네요. (144) 얀율리히 12-10 29198 57
19089  [정보] 왜인들이 다케시마라고 할 때 간단한 대처 방법 하나 (30) 스샷첨부 폭풍속으로65… 12-10 30478 132
19088  [나혼자산다] 34살 혼자 살고 있는 남자의 혼술입니다-술먹다가 33살인데 34살로 올렸네요 (76) 스샷첨부 카르시엔 12-10 25680 53
19087  [연예인] 신재은 후덜덜한 힙업 (66)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12-10 63321 37
19086  [감동] 꽃 한번 제때 피워 보지 못하고 마른 잎 처럼 시들어 가는 내 새끼야 (86)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12-10 35589 113
19085  [유머] 슬픈국뽕) 한국군이 솔직히 좀 대단한 이유.jpg (142) 스샷첨부 프로츠 12-10 43069 83
19084  [회원게시판] 주말에 층간소음때문에 윗층 방문했습니다. (92) 개락 12-10 20246 56
19083  [유머] 장애인을 모두 없애야한다는 디씨인 (69) 스샷첨부 흐아앙갱장해 12-10 35352 72
19082  [기타] 40년 전 우리나라 공기 .jpg (156) 스샷첨부 천마신공 12-10 51233 44
19081  [회원게시판] RH+ A혈 혈소판이 급하게 필요합니다. (140) 레닉스 12-10 12721 109
19080  [회원게시판] 와이프가 입원중입니다 (175) Khan 12-10 19965 174
19079  [회원게시판] 결혼 10년차 ~~ (89) 토마토56 12-10 20380 117
19078  [게임게시판] 남의 음해 공작에 대한 반박의 모범사례 (28) 반격의첫걸음 12-09 16769 61
19077  [취미생활] 소고기 삼겹살 파말이를 만들어먹었습니다 [취미요리] (77) 스샷첨부 용장금 12-09 15332 44
19076  [사회] ???: 서민들 세금폭탄에 죽을지경.jpg (173) 스샷첨부 왜죠 12-09 37226 114
19075  [회원게시판] 이미 뒤집어진 라면 점유율 (129) 스샷첨부 백년전쟁 12-09 29921 116
19074  [기타] 다코야끼 월수입 (134) 스샷첨부 행복하세욤 12-09 51212 7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