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회원게시판]

알벤다졸 (사람먹는 구충제) 3일차 후기 코막힘 완전히 고쳐짐

[댓글수 (282)]
글쓴이 : 개뿔도사 날짜 : 2020-01-03 (금) 17:00 조회 : 34561 추천 : 69  

 제가 만성비염입니다.  수십년을 코가 막혀 살았죠


양쪽코로 숨쉬는건 여름 따듯할때 한정 이것도 완벽히는 안뚫립니다.


그 외에는 약간의 찬바람만 불면 막힙니다.


한쪽코라도 제대로 뚫려 있으면 겁나 좋습니다.


최악일때는 양쪽코가 90%이상씩 막히는건데


그때부터 지옥시작이죠


약은 먹어본적도 없습니다.


운동을하면 많이 좋아 집니다. 


열을 내면 최소 양쪽은 안막히거든요


그렇게 수십년을 살다가 3일전에 알벤다졸 먹고 비염이 나았다는 글보고


바로 사러 갔습니다.


진짜 먹자마자 1시간 40분만에 바로 양쪽다 뚫리더군요


그냥 신세계...


이건 먹고 약발 안받으면 기생충 잡는거고


약발이 먹히면 겁나 좋은겁니다.


진짜 1천원에 손해날 이유가 아에 없는거죠


구충제 먹는 법은 사서 먹고 1주뒤에 한알 더 먹는겁니다.


비염인 분들은 그냥 묻지도 따지지도 말고 드세요


숨이 잘쉬어지니 우선 수면질부터 차이 납니다.


숙면이되는거죠  


요즘은  잠을 잘자니까 인생 다시 사는거 같습니다.  



회나 육회 상추같은 생 야채


이런거 자주 드시면 그냥 드세요


나쁠거 하나 없습니다.




잡채고로케 2020-01-03 (금) 17:43 추천 27 반대 6
효과 봅니다..
사람마다 안받을순 있지만 기생충이 있는 사람에겐 나쁠것 없으니 한번 드셔보시고,
딱히 독성도 심하지 않으니 손해볼건 없습니다

식당에서 먹는 중국산 김치, 대충 씻은 야채, 질나쁜 생고기나 회등을 자주 먹는다면 기생충약 꼭 드세요
두번드세요... 한번은 성체가 죽고 두번째는 알을 잡는다고 합니다...(일주일 간격)

약국 기생충약으론 잡을수 있는게 한정적이만 이거로도 장내에 기생하는 많은 기생충들이 죽어나간답니다
칠오 2020-01-03 (금) 20:33
요즘 바이럴 엄청 심하더라고요
알벤다졸 검색해보면 정말 만병통치약 수준으로 나와요
위에 댓글 쓰신 분 중에 만병통치약이라고 비꼬신 분도 있는데 그럴만 해요
피부질환까지 고치고 암치료에 최근에는 본문처럼 비염치료까지 된다니
사람들 말 종합해보면 만병통치약이 맞죠
구충제로 나온 만큼 구충제로서 복용하는건 바람직 하지만
빨래비누로 머리를 감아도 좋다고 해서 굳이 샴푸를 두고 빨래비누로 머리를 감을 필요는 없듯이
약은 신중하게 반드시 용도에 맞게 사용하여야 합니다
예상치 못한 부작용은 언제 어떻게 갑자기 나타날지 아무도 알 수 없어요
표기 이외의 효능이 실재할수도 있지만 예상 밖의 부작용을 항상 생각해야 합니다
     
       
글쓴이 2020-01-03 (금) 22:05
용도에 맞게 기생충 잡을려고 먹었습니다

근데 운이 더럽게 좋은건지 비염까지 좋아졌네요

님 말씀대로 예상밖의 부작용도 있을수도 있는데

예상밖의 좋은점도 존재할수도 있겠죠

하지만 전 운좋게 비염이 대단히 완화됐네요

구충제 안먹고 복권이나 살걸 그랬습니다.
          
            
림호돌 2020-01-10 (금) 16:48
저도 12월 31일에 먹었는데 아직까지 뚫려있어요
홀리 쉿!! 친구놈도 추천해서 먹고 뚫렸다네요 홀리 쉿!
다들 드세요 강춥니다!!
          
            
림호돌 2020-01-10 (금) 16:49
저도 12월 31일에 먹었는데 아직까지 뚫려있어요
홀리 쉿!! 친구놈도 추천해서 먹고 뚫렸다네요 홀리 쉿!
다들 드세요 강춥니다!!

다만 단점이 있다면 그간 막혀서 숨쉬기 운동을 안하던 쪽이라 그런지
피부가 약해져있었나 봅니다. 건조해져서 모세혈관이 터져서 그런지 피가 조금 납니다.
적응하면 괜찮아지겠죠?
비와이파이 2020-01-03 (금) 20:37
나는 무엇을위해 그 고통을 참으며 수술을햇던가......ㅜㅠ
ilulil 2020-01-03 (금) 20:40
이거 어떤 약사가 하는말 인용해봅니다 (군산오징어 Youtube)

알벤다졸로 암, 당뇨, 등 각종 질병이 치료되는 원인?

질병의 원인이 꼭 사람이 잘못해서 생기는게 아니라는것.
식습관을 잘못하면 당뇨가 걸릴수있죠 아시다시피 당뇨는 당분을 장기간 오래먹었을때 생길 확률이 높은 질병.
근데 이 질병이 꼭 사람 탓이 아니라, 기생출때문일수 있다는것, 기생충이 몸안 곳곳에 서식하면서 신경을 건드림으로써 인체 호르몬분비를 교란시킬수있다고합니다. 그래서 호르몬분비만 잘되었어도 걸리지 않을 질병을 기생충때문에 걸리게 될수도있다는것. 그래서 자기 자신은 기생충이 모든병의 원인은 아니지만 어떤병의 원인은 될수있다고 믿는다고합니다.

제 개인적인 생각을 덧붙이면 알벤다졸은 기생충이 체내에서 영양분을 흡수하지 못하게해서 죽인다고하는데, 암세포또한 체내 영양소를 흡수하며 성장합니다. 암세포가 기생충의 일종은 아니지만 어떤이유에서 영양분 흡수를 못하게하는 성분이 기생충뿐만 아니라 암세포에도 효과가 있었을가능성도 있다고봅니다.
시그너스 2020-01-03 (금) 20:53
회나 생야채 자주 먹는데 비염이 있는 사람들 입장에서는 한 번쯤 먹어봐도 괜찮을 것 같은데.
거기다 대고 욕설 지껄이면서 지랄하는 것들은 인성이 어떻게 되먹은거임?
글쓴이가 흥분해서 쓴 글에 이런이런 부작용이 있으니 잘 확인해보고 먹으라는 윗 분들 처럼 말씀해주시는게 정상적인 거지.
사람들이 뭐 지적 수준이 떨어지는 ㅄ들도 아니고 오 만병통치약이네! 맨날 퍼먹어야겠다! 이러겠냐.
수준 진짜 떨어지는 소리들 좀 하지 말자. 혼자 열받고 여따 싸지르지 말고.
래묵 2020-01-03 (금) 21:11
먹은지 한 2시간정도 지났는데..비염은 여전하네영.
아쉽..
     
       
글쓴이 2020-01-03 (금) 22:15
안타깝게 꽝이십니다.

운좋은 사람만 당첨되는듯 합니다.
마스터키튼 2020-01-03 (금) 21:13
정보하나 얻었습니다.
참고해서 저도 먹어봐야겠네요
nervous 2020-01-03 (금) 22:05
그냥 살빼니까 비염 없어지든데 ㅋㅋㅋ
     
       
글쓴이 2020-01-03 (금) 22:17
님의 비염원인은  살이었나봐요

전 안뚱뚱함
          
            
충혈된노을 2020-01-04 (토) 07:26
저도 안뚱뚱하기도 하고 글쓴님처럼 비염이 심한건 아니지만 한번 복용해 봐야 겠네요
저도 제발 효과가 있기를~~
옭희 2020-01-03 (금) 22:14
알벤다졸 논란은 언제 풀릴까요
랑포프 2020-01-03 (금) 22:24
전 만성 비염이였는데 과산화수소수로 효과 많이 봤습니다
     
       
글쓴이 2020-01-03 (금) 22:37
전 천일염 물에타서 3년동안 코에서 입으로 뺏습니다.

좀 나아지긴했는데

끊으니 다시 원상복구

다시 할려니 못하겠더라구요
토깡이 2020-01-03 (금) 22:25
비아그라가 발기부전 치료제로 세상에 나온 이유는 비싸고 돈이 되기 때문이고...
알벤다졸(펜벤다졸 등등)이 항암제로 세상에 나오지 못하는 이유는 싸고 돈이 안되기 때문인 듯...
둘다 원래 목적과는 다른 용도로 사용되는데...
제약회사 입장에서 돈이 되냐 안되냐의 차이인듯...
     
       
가강2 2020-01-04 (토) 01:36
미국에선 가격이 엄청올랐데요
군고구마맛꼬… 2020-01-03 (금) 22:44
이글보고 퇴근길에 사먹었는데 10분만에 양쪽 코로 숨쉬게 되었네요 감사합니다
아침저녁으로 1알씩 8일간 먹어보겠습니다
복용용법을 읽어보니 하루 최대 복용량이 2.4그램인데
한알이 400미리그람이네요
하루에 6알까지 먹어도 된다고 보장하는 거니
과다 복용 논란은 해결되네요
     
       
글쓴이 2020-01-03 (금) 23:01
희박한 당첨 축하드립니다.
아이c 2020-01-03 (금) 22:46
알벤 3일차 비염인입니다
아쉽게도 코에 반응이 없네요ㅠㅠ
     
       
글쓴이 2020-01-03 (금) 23:01
꽝 다음기회를....

몸속 기생충 잡은걸로 위안을...

 1알 남겨 놓으시고 4일뒤  드시고 알까지 박멸하세요
          
            
아이c 2020-01-04 (토) 15:41
네ㅠㅠ 오늘 한알 먹고 4일뒤 한알 먹겠슴다ㅠㅠ
별걸 2020-01-03 (금) 22:52
한번 먹어서 회충만 죽으면 다행임.

비염 때문에 회충약 먹는.....ㅋㅋ

암 말기처럼 죽는것도 아닌걸 가지고........

단.

탈모 해결은 무조건 드세요.
     
       
글쓴이 2020-01-03 (금) 23:03
겸사겸사 입니다.

주목적 회충박멸

부가적 비염[email protected]

재수없는 부작용은 서비스
     
       
군고구마맛꼬… 2020-01-03 (금) 23:24
코로 숨쉬질 못해서 입으로 숨쉬는 것이 별 것 아닌 것 같게 보이실 수도 있지만
고통받는 입장에선 부가적으로 따라오는게 많습니다.

입으로 숨쉬기 때문에 다른 사람에게는 크게 들리는 숨소리,
더러운 것들을 필터링 되지 못하고 들이마셔야 하는 고통,
(ex. 운동장에서의 먼지, 공사장에서 쇠를 자를때 나오는 쇳가루, 자동차 매연, 미세먼지, 지하철에서 다른 사람의 불쾌한 체취 등등)
입을 벌리고 자는데서 따라오는 코골이,
매운거 먹다보면 줄줄 흐르는 콧물,
독감이나 감기류가 유행하면 달고 살아야 하는 고통
기타 등등등등

몸에 해로움이 치명적인 것도 아니니 해결되면 좋은거죠 뭐
          
            
가강2 2020-01-04 (토) 01:36
맞아요 저런사람은 코에 휴지심 넣어서 군대갔다온다음에 휴지빼게 만들어줘야 저런 얘기 안함
          
            
벌크베브 2020-01-05 (일) 09:48
흑흑 뜨거운거 매운거 먹을때 코로 나오는 콧물이 진짜 힘들죠...상대방있으면 보기도 않좋고..나도
별로고..
babelz 2020-01-03 (금) 23:11
한알 먹었는데 지금 한 3시간정도 지났는데 원레 정상이였지만 먹고 코로 숨쉴때 좀더 잘쉬어지는 느낌은 있습니다.
도리맨 2020-01-03 (금) 23:43
알벤다졸 (사람먹는 구충제) ㅇㄷ
굳뜨락 2020-01-04 (토) 00:04
구충에 비염치료에 암치료에 탈모치료에... 무슨 만능통치약임?? ㅡㅡ;
     
       
글쓴이 2020-01-04 (토) 01:10
길가다 흙주어 먹었는데 가지고 있던 병이 나아버린  확률입니다.

아무나 다 괜찮아지지 않습니다.
수원남 2020-01-04 (토) 00:10
알벤다졸 코막힘 ㅇㄷ
KillswitchEn… 2020-01-04 (토) 00:17
구충제 ㅇㄷ
Aimos 2020-01-04 (토) 00:40
알벤다졸 ㅇㄷ
술김에 2020-01-04 (토) 00:45
시도해볼만하군요~?
캬라도스 2020-01-04 (토) 00:46
씨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ehlsxnd 2020-01-04 (토) 01:01
비염이시면...황톳물 만들어서 일주일만 드셔보세요...코에서 뭔가 퍽 터지는데...저는 코피가 나는줄 알았는데 보니까 누런 콧물이 줄줄 나오더라구요...
     
       
글쓴이 2020-01-04 (토) 01:08
전 누런콧물 없습니다.

그런건 축농증 같은거죠

저 같은경우는 비강에 염증이 생겨서 붓는겁니다.

콧구멍을 막는거죠  숨쉬기도 어렵구요

그 염증원인을 못찾는겁니다. 

그래서 숨쉬기가 힘들어지는겁니다.
죠죠 2020-01-04 (토) 01:04
오늘까지 3일차 먹은 결과 가래 코막힘이 먹기 전보다 1/10정도로 줄어 들었습니다
감기후 20년 넘게 함께하던 비염이 심해져서 먹었는데 일단 저는 효과를 보았네요
그리고 추가로 제가 평소 수족냉증이 있어서 손발이 엄청 차가웠어요.
근데 지금은 따뜻하네요. 진짜 세상에 별일이 다 있네요
어차피 매년 한두번 챙겨먹어야 하는 구충제라 몇년간 안먹어서 한번 먹어보자 해서 먹어본건데 신기하네요
어디가 됐든 공인된 기관의 정확한 검증이 나와서 안심하고 먹을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글쓴이 2020-01-04 (토) 01:22
축하드립니다. 로또만큼 희박한 확률에 당첨되셨군요

거기에 덤으로 수족냉증까지 완화되구요

50년동안 판매된 약입니다. 

문제점도 거의 없다고 보시면되구요

얼마나 안전하면 처방전없이 달라고하는대로 줍니다.
aldkfjd 2020-01-04 (토) 01:20
술마셔도 되요?
     
       
글쓴이 2020-01-04 (토) 01:23
아뇨 술은 되도록 먹지 말라고 했습니다.

이거뿐만이 아니라 모든 약먹고 술먹는건 거의 금기입니다.

그와중에 강철간이라서 먹어도 멀쩡한사람들이 있기도 하겠죠

그거 드시고 기어코 술드실려면 밀크시슬 드셔야 됩니다.
나즈 2020-01-04 (토) 01:22
약 자체가 딱히 부작용있는건 아니지않나요?
     
       
글쓴이 2020-01-04 (토) 01:23
약국에서 흔히 사는 아스피린  소염제보다 부작용 없습니다.
피아123 2020-01-04 (토) 01:35
와우. 셀프 임상실험도 모자라서 다른사람한테 권하다니 ㄷㄷ
     
       
감이안온다 2020-01-04 (토) 01:44
그냥 구충제 먹는건데 무슨 임상 실험임
이미 임상 실험 다 끝난 약임
물론 대량으로 먹으면 문제 있을수도 있겠지만 한두알 더 먹는다고 큰 문제는 없음
          
            
피아123 2020-01-04 (토) 02:05
정해진 용도 용법 용량 안지키고 먹는데
이걸 쉴드치셔버리네~
'한두알 더먹는다고 큰 문제없다' 레전드발언입니다요~ㅋㅋ
          
            
고릴라2 2020-01-04 (토) 02:09
지금 문제가 되는게 장기 복용하는 사람때문에 문제가 될수 있는거에요

알벤다졸 살때  몇개만 사는게 아니라 10개 씩 사서  장기간 복용 하는사람이 유튜브댓글보면

굉장히 많습니다.  설명서 보면  복용법  최대가  3일만 먹는거에요  장기복용 추천안해요

그리고 제가 부작용도 올려놨지만  생각보다 부작용이  높아요.  10% 이상인 부작용보세요

그리고 임산부  2세 이하 아이들 먹으면 안되고  그런데  이런 검증안된 정보 때문에  건강한

사람도  피해를 볼수가 있는겁니다.  모든 약은 의사 약사한테 상의후  먹는게 좋습니다

정말 이해 안되는게  유튜브  영상보고  그대로 믿고 따라하는게 이해가 안갑니다.

물론 약사가  그럴수도 있지만.  일반론을  따라야 하는게 맞습니다.

앏벤다졸  섭취  권장하는 의사나 약사는  정말 극소수 입니다.
               
                 
글쓴이 2020-01-04 (토) 08:06
님은 이해를 못하시겠지만

비염으로 숨 쉬는거 고통 받아 보면요

그정도 리스크는 감수하고 전 먹을수 있습니다.

님은 말기암 환자가 펜벤다졸 먹는걸 이해를 못하시겠지만

전 이해를 하고도 남습니다.

어짜리 죽을거 먹는거구요

어짜피 낫지도 않을거

호전사례가 꽤나 유의미하게 있으니 한번 먹어 보는겁니다.

간수치 올라가는 부작용요?

감수하고도 남습니다.  밀크시슬 챙겨먹죠 뭐...
맛춤법빌런 2020-01-04 (토) 01:54
진료는 의사에게 약은 약사에게
워리어 2020-01-04 (토) 02:12
아들이 비염때문에 고생하는데 얘기하지 말고 함 먹여봐야겠군요... 감사합니다.
카멜로 2020-01-04 (토) 02:27
한알먹고 일주일뒤 한알먹은뒤에는

안먹으시나요?

효과가 얼마나 지속되는지 궁금합니다
     
       
박달나무몽둥… 2020-01-04 (토) 14:27
일주일 후 재복용 이건 회충 타겟이네요! 3일 연속 먹는건 기생충에 복합 감염 2종류 기생충 제거 목적이네요!
조은v 2020-01-04 (토) 04:04
https://www.youtube.com/watch?v=BzKYcV_Ed98&app=desktop

구충제 복용 바이블 완성- 일반인, 주의해야 할 사람, 모두에게 도움되는 복용법 설명(알벤다졸, 플루벤다졸, 디스토시드 현명하게 먹는 법)

유투브에서 봤었는데 구충제로 건강 어느정도 찾을 수 있긴 한가봅니다.
구루루룽 2020-01-04 (토) 06:30
사람이 먹는 구충제 먹었다는구만 뭔 부작용 타령들이야
지은이찌찌 2020-01-04 (토) 06:59
그냥 하루에 한알씩 먹으면대는건가요?
     
       
글쓴이 2020-01-04 (토) 07:57
비염치료로 접근하시면 안됩니다.

구충 없앤다고 생각하시고

정식 복용법은  1천짜리 알벤다졸 사면 2알 들었는데

1개 먹고 1주뒤 한개 더 먹는겁니다.

문제점은 약사한테 들으시면됩니다.
빠다킹 2020-01-04 (토) 07:20
뭘로 검색해야 하는지 알려주세요.
집사람이 아주 코에서 내장 나올것처럼
코풀고 그래요
사서 먹이고 싶습니다
     
       
글쓴이 2020-01-04 (토) 07:53
이걸 비염으로 접근하면 안됩니다.

그냥 기생충 치료라고 생각하시구요

약국가서 구충제 달라고 하면 알벤타졸 줍니다

가격은 2알든거 1천원

1알 드시고 1주뒤 1알 더 먹으면 끝입니다.

저같이 구충제 먹었는데 비염완화증상은

운좋아서 걸리는 케이스입니다.
          
            
빠다킹 2020-01-04 (토) 08:37
그래도 소뒷걸음 치다가 좀 잡아보렵니다
맨날 코 터지게 킁킁 거리는거 듣고 있으면
기분이 안좋아져서요
답변 감사합니다
     
       
벌크베브 2020-01-05 (일) 09:52
하루 한알씩 3일(이건 비염에 효과있을까해서) 먹고 일주일 뒤에 한알(이건 구충에 알죽이기위해)
더 먹으세요.
봉주흨 2020-01-04 (토) 07:34
수술까지 가려했던 비염인데요. 저는 민간요법으로 치료했습니다.
죽염(좀 비싸고 좋은거요. 전 7번인가 9번 구은 죽염요)을 영화에서 마약을 지폐로 말아 코로 빨듯이 빨대로 흡입했습니다^^;;; 일년했나 무튼 저는 완치되었습니다.
초보조사 2020-01-04 (토) 07:47
알벤다졸 ㅇㄷ
건수 2020-01-04 (토) 08:25
약국가서 구충제 달라고 하면 되나요?
     
       
글쓴이 2020-01-04 (토) 08:29
네 구충제 또는 알벤다졸

복용법은 1통사면 2개

1알먹고 1주뒤 1알 더

부작용은 약사와 상담 입니다.
보드카선 2020-01-04 (토) 09:16
금방 한 알 먹었습니다.... 저도 당첨 되어야 할텐데.... ㅎㅎ
포시시 2020-01-04 (토) 09:55
알벤다졸 ㅇㄷ
리얼라이징 2020-01-04 (토) 11:19
감사합니다 저도 지독한 비염인데 사먹어야 겠네요 ㅋㅋ
dothink 2020-01-04 (토) 11:54
현직 약사분이 하는 유튜브에서 약사분이 스스로 4일동안 아침 저녁으로 한 알씩, 실험을 하셨더라구요.
만성 비염에, 약 조제를 하며 가루를 많이 들이마셔 코 안 점막이 안좋으신데,
4일하고 나서 달라진 것은 코로 숨을 쉴 수 있게 된 것이라 하더라구요.
여기서 요점은, 알벤다졸에 부작용이 없거나, 참을만한 때. 40년이상 검증된 구충제이니 특이 체질 아니면 부작용은 거의 없을테고,
저도 어제 아침 저녁으로 먹었습니다. 저는 30년 넘게 비염때문에 수술도 하고, 약, 병원 다 해보고 살았습니다.
기생충으로 인한 비염이라면 어느 정도 완화만 됐으면 좋겠다 하고 하루를 먹었는데, 깜짝 놀랐습니다.
제가 비염이 심해지면 엑티피드를 먹는데, 엑티피드 먹은것보다 시원하게 코가 뚫렸습니다.
제 알러지와 비염의 원인이 아마 기생충 쪽에 있지 않을까 싶더군요.
오늘 아침에 알벤다졸 한 알 더 먹었습니다. 밤새 코가 조금 답답해졌는데 풀려지네요.
이 구충제 복용의 후기 중에 비염 완화나 치료 기능이 많다 해서 한 번 속는 셈치고, 부작용이 없으면 해보자 했습니다.
효과가 안나타나면 기생충이라도 죽겠지 하구요. 결과적으로 이틀 째지만 저에겐 비염 치료의 효과가 있네요.
혹시나 하시는 분들, 약국에 천원에 두 알이니 구충제 먹고 응급실 갈 정도의 특이 체질 아니시면 한 번 시도해보시길 권합니다.
     
       
dothink 2020-01-04 (토) 11:59
복용법은 하루, 공복에 아침 저녁에 한 알씩 입니다. 4일동안 복용하고 간이나 신장에 부담이 있을수 있으니
3일은 쉬어라고 하십니다.
증상(현재 복용 후 개선되는 질병들: 비염, 염증, 피부관련, 무좀, 탈모까지;)이 개선 되면 주기적으로
시도해볼 수 있겠습니다.
          
            
글쓴이 2020-01-04 (토) 14:14
축하드립니다.

알벤다졸 3일 먹고 지금 2일째 안먹고 있는데

지금 너무나 숨이 잘쉬어 집니다.
박달나무몽둥… 2020-01-04 (토) 14:37
어제 5천원에 5개 사와 복용했습니다! 몇년간 기생충약 안먹어서 이기회 먹을려고요.민물낚시로 잡고기 잡아 매운탕 해먹고 튀김 해먹었고 가끔 양식 산천어회 송어회 먹었는데 혹시 몰라 3일 복용 하려고 합니다. 그리고 생각해보니 돼지고기 목살 삼켭살도 술안주로 자주 먹었는데 바싹 안 구워 먹은적도 있었던 것 같네요! 그 고기가 수입산 이였던 경우도 있어서... 기생충 감염 우려있는 페루나 멕시코산도 있어서
알록달록 2020-01-05 (일) 04:15
개뿔도사님 정확한 알레르기 증상을 병원에서 진단 받아봤나요?
     
       
글쓴이 2020-01-05 (일) 16:36
아뇨 10년전 코휜거 수술받고 이빈후과 간적이 없습니다

제가 비염이 심해지는건 찬공기  그리고 먼지

특히 먼지 많은곳에선 아에 코가 막혀서 숨도 뭇쉽니다.
충혈된노을 2020-01-06 (월) 08:24
식사 후에 먹는건가요??
삭사 전에 먹는건가요??
     
       
글쓴이 2020-01-06 (월) 12:39
가장 이상적인건 식전 올리브나 들기름에 같이 씹어서 먹는거라네요

그래야 흡수율이 좋데요
          
            
충혈된노을 2020-01-06 (월) 18:04
감사합니다. 주말에 약국에서 샀는데 내일 아침에 먹어봐야 겠네요
벌크베브 2020-01-08 (수) 09:40
지금 하루에 두알씩 3일쨰인데 효과는 없는걸로...흑....못해도 3일째에는 나타나야 한다고 하니 전 아닌걸로...ㅠㅡㅠ
호순돌 2020-01-08 (수) 17:27
저도 알벤다졸 15갑을 구입해서 지난주부터 한번 임상실험을 해보고있습니다.제몸에..^^
월화수요일까지는 하루에 한알씩먹고, 그주는 쉬고, 다음주에 월화수먹고 쉬고 이렇게 진행하고있는중인데요.
종아리쪽에 이전에없었던 건선아닌 건선으로 피부질환등으로 주기적으로 병원을 다녔습니다.
헌데 2주차 접어들면서 몬가가 좋아지고있네요. 피부에 딱지도 생기고, 간질거리는것도 아주많이 덜하고.
몸은 좀 개운한게 있는것같기도하고 아닌것같기도하고, 허리통증이 좀 있었는데 괜찮아졌네요.(기생충때문인가??)
아무튼 이렇습니다. 아직 9갑정도 남았으니 다먹고 상태를 봐야겠네요
77빙고 2020-01-24 (금) 12:15
아토피에도 효과가 있었다는.......케이스 보았습니다.
똥뿌리자 2020-02-18 (화) 17:12
알벤다졸 ㅇㄷ
처음  1  2  3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0-22 31
 [남성스타일] 지금 입기 좋은 딱 좋은 카멜워크 브랜드의 양털플리스 자켓 세… 남성스타일
19942  [회원게시판] 얼마전 이혼 글 올린 사람입니다 (34) 우랄 02-22 6981 17
19941  [회원게시판] 다담주 결혼하는데 코로나때문에 미치겠어요 (112) 끼으의응웡 02-22 13826 57
19940  [기타] 초등학생때 내 짝꿍은 장애가 있었음 (43) 스샷첨부 하데스13 02-22 21737 26
19939  [정보] 어느 새댁 고민에 대한 구성애선생님의 답변 (28) 스샷첨부 붉은언덕 02-22 23830 60
19938  [감동] 조각 케이크를 받고 우는 어린아이.gif (41) 스샷첨부 뚝형 02-22 26410 60
19937  [감동] 박찬호가 한국에서 은퇴하고싶었던 이유 (73) 스샷첨부 하데스13 02-22 28007 72
19936  [회원게시판] 축하주세요 내일결혼이네요 (136) 스샷첨부 궁스궁스 02-22 15767 129
19935  [유머] 딸이 선물한 빨래 개는 기계 (60) 스샷첨부 아라크드 02-22 33574 113
19934  [유머] 코로나 때문에 빡친 유부남 (57) 스샷첨부 넘나좋은날 02-22 48626 70
19933  [회원게시판] 관내 신천지 주소 모조리 공개해버린 이재명 (166) 스샷첨부 wiza 02-22 24791 246
19932  [유머] 나훈아 콘서트를 본 25세 여자의 후기.jpg (69) 스샷첨부 베르너하이젠… 02-22 46067 60
19931  [연예인] 진짜 섹시했던 권나라 (60) 스샷첨부 jollypong 02-22 39250 80
19930  [회원게시판] 인제 10억 있어봐야 부자 아닙니다.걍 중산층 (138) 형돈이10노잼 02-22 23907 44
19929  [유머] 카센터 돈독 오른거 봐라 (151) 박사님 02-22 44928 37
19928  [연예인] 방심한 전소미 ㄷㄷㄷㄷ (32) 사나미나 02-22 39719 31
19927  [유머] 배달원이 못 빼먹게 단단히 포장해주세요.jpg (146) 스샷첨부 서울팽 02-22 32524 71
19926  [기타] 일본 씹어먹고 있는 또 하나의 국내제품 (142) 스샷첨부 미친강아지 02-22 43252 47
19925  [연예인] 3대 알바미녀 정예인 이나은 김민주 (36) 스샷첨부 피그시 02-21 33391 41
19924  [연예인] 키스신 제압당하는 권나라 (56) 스샷첨부 아이즈원♡ 02-21 41072 43
19923  [유머] 요즘 키즈카페 근황.gif (92) 플룸 02-21 50196 63
19922  [연예인] 예인 환상적인 (25) jollypong 02-21 31383 56
19921  [유머] 직장 여자들의 이중성 (90) 스샷첨부 jollypong 02-21 44106 121
19920  [블박] 화물차-미니 후방 추돌 사고.gif (107) 스샷첨부 아이언엉아 02-21 27907 101
19919  [연예인] 진짜 섹시한 아이유 고화질 (73) 스샷첨부 jollypong 02-21 32450 70
19918  [동물] 수화로 인간과 대화했던 고릴라 '코코'.gif (27) 스샷첨부 서울팽 02-21 18589 82
19917  [유머] 지금 모니터업계에 터진 사건 (163) 스샷첨부 madmad 02-21 53983 75
19916  [회원게시판] 플라스틱 재활용 업계 종사자입니다. (126) 든든한농협 02-21 19454 153
19915  [연예인] 베리굿 조현 정법 움짤...gif (58) 스샷첨부 넘나좋은날 02-21 33357 66
19914  [감동] 흑인아이를 입양한 백인여자.. 20년후 (59) 스샷첨부 냥이사모 02-21 41714 179
19913  [기타] 국민타자 양준혁 (115) 스샷첨부 하데스13 02-21 34016 80
19912  [연예인] 아나운서 원탑 박선영 아나운서 (40) 스샷첨부 jollypong 02-21 35091 78
19911  [연예인] 박민영 슴부먼트 (34) 스샷첨부 jollypong 02-20 45728 48
19910  [기타] 오늘 기생충 기자회견 질문 수준.jpg (103) 스샷첨부 아이언엉아 02-20 37303 148
19909  [기타] 결국 신천지 코로나에 패배선언 (105) 스샷첨부 사나미나 02-20 47092 111
19908  [유머] 천주교의 코로나 대처방법.jpg (144) 스샷첨부 콘듀치킨 02-20 31053 159
19907  [기타] 대구 가톨릭 병원과 파티마 병원이 살아남은 이유 (77) 스샷첨부 Orange16 02-20 32456 117
19906  [회원게시판] [기사] 섬나라 평론가의 졸라 신박한 기생충 해석....ㅋㅋㅋ (51) 스샷첨부 닭뇌 02-20 19588 70
19905  [유머] 예쁜 여자와 결혼 할수 있는 꿀팁 (56) 스샷첨부 바보멍뭉이 02-20 50650 78
19904  [기타] 한국 무시하던 조선족 직원 퇴사 시킨 보배인 (101) 스샷첨부 하데스13 02-20 37148 166
19903  [유머] 직장생활이 부러운 20대 유부녀 (173) 스샷첨부 냥이사모 02-20 53722 78
19902  [연예인] 쯔위 클라스 ㄷㄷㄷ (49) 스샷첨부 jollypong 02-20 40321 80
19901  [정보] 아무리 플라스틱을 재활용에 버려도 소용없는 이유 (172) 스샷첨부 셀랑스 02-20 30208 99
19900  [반려동물] 오랫만에 우리동네 식빵이 사진 (21) 스샷첨부 파워볼1등 02-20 18153 53
19899  [연예인] 아이즈원 안유진 피지컬 근황 (151) 사나미나 02-20 39361 62
19898  [회원게시판] 신천지 내부지령서 ㄷㄷ (88) 스샷첨부 닉닐 02-20 32980 134
19897  [여행게시판] 라오스 몽족설 축제 2020 엿보기 (76) 라오코리아 02-19 24223 48
19896  [기타] 회사 창고에서 간택당한 주인님 (63) 스샷첨부 하데스13 02-19 38678 154
19895  [기타] 중국 공포의 비디오 유출. (77) 스샷첨부 하데스13 02-19 71385 150
19894  [회원게시판] 유명한 거랑 친절한 건 다른가봐요 (146) 스샷첨부 Oneday 02-19 30802 94
19893  [회원게시판] 반려묘가 세상을 떠났습니다... (63) 스샷첨부 에이스123 02-19 13078 96
19892  [운동/헬스] 175cm 122kg... 이러다 죽겠다 싶어서 운동을 시작합니다... (311) 라테라이나 02-19 35215 200
19891  [유머] 이태원클라쓰 여주? (185)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2-19 54500 56
19890  [연예인] 마술 선보이는 조유리.gif (100) 스샷첨부 칸나스 02-19 39113 54
19889  [기타] 요즘 리모델링된 초등학교 교실 근황.jpg (149) 스샷첨부 서울팽 02-19 34628 106
19888  [기타] 방송중 청각장애인을 만난 최민수 (49) 스샷첨부 하데스13 02-19 35776 143
19887  [기타] LG가 드디어 해냈다 !!!.jpg (164) 스샷첨부 제임스밀러 02-19 49686 90
19886  [기타] 중국이 한국에 기증한 동상 (104) 스샷첨부 냥이사모 02-18 46845 173
19885  [기타] 아이유 드디어 고소장 접수 (130) 스샷첨부 사나미나 02-18 49189 124
19884  [연예인] 오또맘 드레스룸에서 몸매자랑 (86) 스샷첨부 냥이사모 02-18 64076 75
19883  [유머] 오빠! 미쳤어?! 지금 뭐하는 거야??.manhwa (79) 스샷첨부 노랑노을 02-18 67140 7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