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유머]

일본의 천재 바둑 소녀

[댓글수 (99)]
글쓴이 : Baitoru 날짜 : 2020-01-27 (월) 20:31 조회 : 54186 추천 : 74    

 




이토랜드의 장점은 여타 사이트중, 인터페이스가 가장 편합니다.

이토랜드는 사랑입니다.

http://www.etoland.co.kr/

Baitoru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아파테이아1 2020-01-27 (월) 20:31 추천 24 반대 1
갈라파고스에서나 통하지.
차단된시멘트 2020-01-27 (월) 21:10 추천 8 반대 0
주작입니다. 시합에 져서 울고 있는건 2018년 한국 유학시절이고 졌다는걸 알면서도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두는 모습 때문에 한국에서 유명해졌죠. 이후에 일본으로 돌아가 일본기원에 최연소 입단하고 프로성인기사를 이기면서 바둑천재로 알려진겁니다.
아파테이아1 2020-01-27 (월) 20:31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갈라파고스에서나 통하지.
     
       
워드맵 2020-01-28 (화) 01:30
진화론 엄청 좋아하는 이유가 있는 것 같음.
제미니 2020-01-27 (월) 20:31
만들어진 신동일지도 모르죠
     
       
nick4 2020-01-27 (월) 20:31
일본은 어떤지 모르겠지만..
한국에서는 일단 입단 자체가 매우 어렵다 합니다.

https://namu.wiki/w/기사(바둑)

대한민국 바둑계에서 기사는 승단보다 입단이 어렵다고들 한다. 한국엔 입단하지 못하고 아마추어로 남아있는 재야고수가 널리고 널리다 못해 발에 차일 지경이다. 사실 프로바둑에서 단수의 고저차는 갈수록 의미가 없어지고 있다. 단수가 낮은 사람은 그냥 프로 입단하고 경력이 좀 덜쌓였구나 하고 생각하면 된다.

지금은 이리저리 입단대회도 많아지고 패자부활전 입단제도도 생기고 해서 남녀 합쳐서 1년에 12~15명이 입단한다.

https://namu.wiki/w/이창호

“바둑은 일단 천재가 나와야 한다. 그 다음, 그 천재가 피나는 노력을 해야 한다.
...
바둑은 천재가 아니면 아무리 키워봤자 소용없다. 죽어라 공부해도 안 되는 게 바둑이다.”


--
같은 이야기가 있습니다.
물론

논어(論語)옹야편(雍也篇)
知之者는 不如好之者요, 好之者는 不如樂之者니라.
‘천재는 노력하는 자를 이길 수 없고 노력하는 자는 즐기는 자를 결코 이길 수 없다’

‘천재는 99%의 노력과 1%의 재능으로 만들어진다.’

--
같은 이야기도 있지만..

요즘은 유전자 관련 이야기를 많이 하고 있습니다.

https://namu.wiki/w/노력
노력 또한 재능의 일종임을 강하게 부정하는 노력주의자일수록 타인의 주장을 이해하려는 '노력'을 충분히 하지 않고 그저 상대가 노력하지 않는 것이라고 일축한다.
2.4. 재능의 벽

https://namu.wiki/w/유전학#s-3
3. 우리 몸의 많은 부분을 결정하는 유전자[편집]
유전학이 발전할수록 우리 몸에서 유전자가 많은 역할을 하고, 많은 특성을 드러낸다는 것이 밝혀지고 있다.

https://namu.wiki/w/공부
9. 공부도 타고나야 한다?
운동선수가 되려면 좋은 유전자를 물려받는 것이 중요하다는 말이 널리 퍼져있다. 그러나 최근의 연구결과에 따르면 학교공부에도 유전자의 역할이 크다고 한다
          
            
졸린다 2020-01-27 (월) 20:31
이세돌인가 이창호인가 ..
둘중에 한명이 타이틀 따느라 단수 못올려서 규정이 바뀐걸로 기억함
단수올리는게 개 힘든 한국 입단 은 더힘들까요?
               
                 
라면킬러 2020-01-27 (월) 20:31
이창호때 그런 일이 있어서 문제가 되었다가 이세돌때 다시 같은 일이 발생해서 규정이 바뀌었습니다.
               
                 
nick4 2020-01-27 (월) 20:31
단수 규정 바뀐 이야기는 나무위키에도 있습니다.

https://namu.wiki/w/기사(바둑)

승단 제도를 대놓고 보이콧한 기사가 등장했는데, 바로 이세돌이다. 이세돌은 승단대회로 三단까지는 올랐다. 하지만, 이후 여러 핑계를 대가며 승단대회를 불참했고, 그러면서도 三단인 채로 국제기전에서 우승을 하는 등 활약을 하였다. 이런 덕분에 승단대회 무용론이 본격적으로 언급되는 계기가 되었다.

결국, 한국기원은 2003년부터 승단대회를 폐지하고 10개 기전을 선정하여 이 대회의 예선을 승단대회로 대신하는 것으로 변경한다. 또한,
..
중략...

--
일단 프로가 되는 것이 매우 힘들다 합니다. 즉 입단이 매우 힘들다 합니다.

위키에 보면...

"지금은 이리저리 입단대회도 많아지고 패자부활전 입단제도도 생기고 해서 남녀 합쳐서 1년에 12~15명이 입단한다."

같은 문장이 있습니다. 이것이 맞는지 틀린지는 한국기원 이나 관련 협회 등에 확인을 해야 하겠지만 대한민국에서 1년에 프로를 12~15명 뽑으면 이것이 쉬울리가 있겠습니까?

https://ko.wikipedia.org/wiki/한국기원#소속_프로_바둑_기사

소속되지 않은 기사나 사망 이민 등등이 있겠지만 현재 소속기사 374명 으로 되어 있습니다.
입단이 쉬울까요?
          
            
살아라병아리 2020-01-27 (월) 20:31
이세돌의 아버지가 자식들 중 이세돌 빼고는 머리 좋은 애가 없어서 이세돌만 바둑을 시켰다고 하는데 머리가 안좋아서 바둑을 안가르친 이세돌의 형이 서울대를 졸업했죠 ㅋㅋ
               
                 
라면킬러 2020-01-27 (월) 20:31
이세돌의 형제자매 모두 바둑을 배웠습니다.
5남매인데 첫째 이상희씨는 아마 5단
둘째 이상훈씨는 프로 9단 출신으로 신안 바둑팀 감독
세째 이세나씨는 아마 6단으로 예전에 월간바둑 편집장을 했었고.
네째 이차돌씨는 아마 5단
막내가 이세돌씨죠.
첫째 이상희씨는 거의 취미로 배운거고, 세째와 네째가 자신들보다 늦게 바둑을 배운 이세돌씨가 자신들을 추월하고 아득히 멀리 나가는걸 보고 "아! 프로 바둑기사는 저런 천재들이 하는구나!!"하고 바둑을 그만둔거고.
둘째 이상훈씨도 프로 바둑기사가 되기는했지만 자기 실력으로는 국제무대에서 성과를 보이기 힘들다는 판단에 이세돌씨를 뒷바라지하기 위해서 프로기사 그만두고 감독으로 간거구요.
형제자매들이 모두 머리는 좋았나 봅니다.
프로 바둑기사가 아닌 3명중 누나 둘은 모두 이화여대 나왔고, 네째인 이차돌씨는 서울대 컴공과 출신이니.
               
                 
nick4 2020-01-27 (월) 20:31
https://namu.wiki/w/지능%20지수

지능 지수가 개인이 가진 모든 역량을 대변해 주지는 못한다. 위대한 물리학자인 리처드 파인만은 IQ가 고지능자 범주에 속하지 않음에도[24][25] 어린시절 신동이라 불렸으며, 고지능자라 할지라도 성과를 내기 쉽지 않은 물리학 분야에서 큰 업적을 남겼다. 그런데 이는 지능이 무엇인지를 명확하게 규정지을 수 없고 뇌에 대한 연구가 아직 미진한데서 기인하는 문제일 수도 있다. 또한, IQ가 전체재능을 포괄하지 않는다는 것. 다시 말해서 IQ가 재능에 속하는 여러요소들 중 하나일수는 있어도, IQ가 모든 재능을 포괄하는 상위개념은 아니라는 것이다.

--
공부하는 머리와 바둑두는 머리가 같다고 볼 수도 있고 다르다 볼 수도 있을 것입니다.


https://namu.wiki/w/이창호

한 분야의 천재라고 모든 방면에서 뛰어나진 않다는 사례의 표본이다. 조 국수의 부인 정미화씨의 증언에 따르면, 내제자로 들였을 때 머리조차 혼자 감지 못해 감겨줬어야 했다고 한다. 좋은 집에서 태어나서 애지중지 자랐기 때문이기도 하겠지만 기본적인 성장이 늦은 편이었다. 물론 내제자로 처음 들어간 것이 10살 때니 그 나이에 혼자 머리를 감지 못하는 아이도 있긴 하지만... 신발끈도 혼자 묶지 못해 한번 풀어지면 누군가가 묶어줄 때까지 그냥 풀어진 끈을 질질 끌고 다녔다고.

바둑 관계자들이 우스개로 하는 소리 중 스승인 조훈현은 무슨 일을 하든 성공했을 것 같은데 이창호는 모르겠다는 말도 있다. 물론 과묵하고 숫기가 없는 스타일이라 그렇지 사회생활 멀쩡히 잘한다. 오해하지 말자.
          
            
ThinkX 2020-01-27 (월) 20:31
'知之者는 不如好之者요, 好之者는 不如樂之者니라'를,
‘천재는 노력하는 자를 이길 수 없고 노력하는 자는 즐기는 자를 결코 이길 수 없다’라고 푸는 건 좀 아니죠.

http://www.hanja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3527
               
                 
nick4 2020-01-27 (월) 20:31
아는 자는 좋아하는 자만 못하고, 좋아하는 자는 즐거워하는 자만 못하다.

이것이 문자 그대로의 해석으로는 맞겟지요.
해석이나 의미의 부분 그리고 사용 의도 등으로 보면
다르다 하여도 틀리다 하기도 힘들지요..

https://namu.wiki/w/문해율
                    
                      
kyrie 2020-01-28 (화) 02:26
스승님. 감사합니다. 이 만큼 가슴에 와닿는 위 한자의 한글 해석본은 스승님 글이 처음입니다. 군더더기 없군요. 뇌에 새겨 잊지 않고 귀에 새겨 긴장하고 가슴에 새겨 두루 나누겠습니다.
                         
                           
nick4 2020-01-29 (수) 00:55
그렇게 하세요.
ㅎㅎ
글이란 것이 여러 의미를 가질 수 있다는것
쓴 사람의 의도를 읽는 사람이 착각하는 경우도 많다는것
숨어 있는뜻 비슷한 의미 등으로 활용 될 수 있다는 것 등등
을 이해하지 못하는 경우에는
뭐라 할 수 없는 것이겠죠.

님은 "의역"을 하는것을 반대한다는 건가요?
          
            
unikaka 2020-01-28 (화) 00:39
어린 이창호 시절 (3단인가 6단인가?) 새계대회에서도 9단들 팍팍이기고 우승할때
루머인지 진짠지는 몰겠지만 기존기사들이 이창호가 9단들 막이기는데 다른나라 기사들에게도 논란이 있엇다고... 3단이니 9단이니 이런게 무슨소용이냐고... 그래서 무조건 세계대회 우승하면 바로 9단된다 이런이야길 들었음... 그래서 이창호 바로 9단으로 승단됐다는 소릴 들었는데
이말이 사실인지는 궁금해서 기사를 찾아보니 96년도기사에 이창호 유창혁7단 두명을 동시에 9단으로 승단하기위해 상임이사회에서 논의하기로 햇다는 기사가 있긴하네요
               
                 
nick4 2020-01-29 (수) 01:01
나무위키라 다른 자료등으로 확인해야 하겠지만
나무위키에도 과련 내용이 있죠.
그리고 세상에는 완전한것 완벽한것은 드물고
세상이 바뀌면 따라서 바뀌거나
더 나은 방향으로 개선되는 경우가 많죠.
물론 오랫동안 계속 바꾸고 있지만 뚜렷한 개선이 없는 것도 많구요..

https://namu.wiki/w/기사(바둑)

1989년 이창호 (당시 四단)은 그해 개최된 모든 기전뿐만 아니라 승단 대회까지 다 참여해야 했고, 1년간 111국이라는 어마어마한 혹사를 기록하며 논란이 되었다. 이 당시에도 승단대회 개편에 대한 이야기가 나오긴 했지만, 이창호 본인의 성격상 소극적으로 대응했다는 점, 이창호의 스승인 조훈현은 그 험난한 승단전을 정석으로 뚫고 올라가 九단이 되었다는 점 때문에 논의는 흐지부지 끝났다. 이창호는 1996년 유창혁과 함께 九단으로 특별승단되며 승단전의 족쇄를 겨우 풀었다.

그러다가, 이 승단 제도를 대놓고 보이콧한 기사가 등장했는데, 바로 이세돌이다.

결국, 한국기원은 2003년부터 승단대회를 폐지하고 10개 기전을 선정하여 이 대회의 예선을 승단대회로 대신하는 것으로 변경한다.

2011년에는 승단 규칙을 조금 더 변경해,

2016년에 전면적으로 승단규정을 갈아엎었다.
     
       
nick4 2020-01-27 (월) 20:31
--
일단 한 나라정도에서라도 두각을 나타내고
만들어져서라도 신동이 된다면
뭔가 재능을 타고 났다는것을 부정하기는 힘들듯 합니다.
김삿갓깠 2020-01-27 (월) 20:31
일본의 전형적인 천재 만들기
유안 2020-01-27 (월) 20:31
근데 주영이도 4강인가 가서 탈락함 ㅋ
     
       
파지올리 2020-01-27 (월) 20:31
ㅋㅋㅋㅋ
Goauld 2020-01-27 (월) 20:31


'한국 유학' 일본바둑 천재소녀, 프로 데뷔 후 첫 승
송고시간 | 2019-07-09 13:23

여류기성전서 '대선배' 꺾어…내달 김현정 4단과 대국

(도쿄=연합뉴스) 박세진 특파원 = 한국에서 유학한 일본의 바둑 신동이 프로 세계에 입문한 지 3개월여 만에 첫 승을 달성했다.

마이니치신문에 따르면 일본 프로바둑 최연소 기사인 나카무라 스미레(仲邑董·10) 초단은 8일 오사카(大阪) 일본기원 간사이총본부에서 열린 제23기 여류기성전 예선에서 다나카 지에코(田中智惠子·67) 4단을 꺾고 2번째 공식 대국에서 첫 승을 올렸다.


10세 4개월에 프로 데뷔 후 첫 승을 올린 나카무라 초단은 후지사와 리나(藤沢里菜·20) 여류혼인보(本因坊)가 보유했던 기존(11세 8개월) 최연소 첫 승 기록을 대폭 단축했다.

=================================

그래도 일본내에서는 통하나 보네요.
     
       
촐래기고냉이 2020-01-27 (월) 20:31
사진 오른쪽 언니 이쁘시네요.
          
            
아침이슬12 2020-01-27 (월) 20:31
이쁘네요
          
            
야한언니 2020-01-27 (월) 20:31
이쁘네요
          
            
eddielee 2020-01-27 (월) 20:31
그르네
          
            
매니Q 2020-01-27 (월) 20:37
인정~
          
            
박혜수 2020-01-27 (월) 21:04
생각은 다들 똑같구먼
          
            
오돌돌69 2020-01-27 (월) 22:20


대만 여류기사 黒嘉嘉 (헤이자자)
               
                 
김대위 2020-01-27 (월) 23:19
대만사람이구나
               
                 
선녀와나훗끈 2020-01-28 (화) 01:45
어머 제 취향임.
               
                 
무리모두 2020-01-28 (화) 03:10
hey,(나랑)자자!
               
                 
하얀달그림자 2020-01-28 (화) 09:34
진짜진짜 섹시하다 ㅋㅋㅋㅋㅋㅋㅋㅋ
               
                 
하마쏭 2020-01-28 (화) 10:11
이름부터 섹쉬하네요.....
               
                 
이희은 2020-01-28 (화) 12:51
보편적으로 대만 여성 분들이 상당히 미인이 만은거  같은 
대만  거리음식 먹으로 돌아  다니는대  사진에 여성 분 보다 미인들이
핫도그 등등 길거리 음식을 팔더라는
그중에 최고는  카스테라 팔던  동생
우즈벡은 밭을 갈고
대만은  음식을 판다
               
                 
로마휴일 2020-01-28 (화) 13:30
이름이 참 땡기네요. ㅎ
          
            
카카오닢스 2020-01-27 (월) 23:04
헤이자자는 바둑여신으로 통하는 프로기사기도 하지만 연예인이에요
          
            
야한빤스 2020-01-28 (화) 15:01
나만 그 생각한게 아니였구나 ㅋㅋㅋㅋ
     
       
졸린다 2020-01-27 (월) 20:31
일단 한국과 일본은 기력 차이가 존재 하니까요
한국에서 유학해서 강력해졌을려나요 ㅋ
     
       
베리만쥬 2020-01-27 (월) 20:31
67세분과 10살이 붙은건가요 ㄷㄷ
파지올리 2020-01-27 (월) 20:31
바둑뿐만 아니라 스뽀츠나 예술쪽도 일본에서 천재라고 내세우는 애들
한국이랑 비교하면 다들 거시기하다는. ㅠ
우주여행객 2020-01-27 (월) 20:31
AI입장에서 이제는 그들만의 세상인가..
     
       
머치쿨가이 2020-01-27 (월) 20:31
ai 입장에서 2부나 3부라그쯤이겠죠
gackt082 2020-01-27 (월) 20:31
쟤들은 뻐뜩하믄 10년 100년 1000년 갖다 붙이더라?
우리나라는 매년. 전년도보다 더 한놈이 꼭 나오던데.
     
       
vega201 2020-01-27 (월) 20:31
세계 몇 대 이것도 저 쉑히들이 다 만든거...재들하고 우리빼곤 아무도 세계 몇대 기타리스트니 뭐니 이런거 안 함...
          
            
만년대위 2020-01-27 (월) 20:31
오죽하면 천년돌 하시모토 뭐시기 아이돌도 있잖음 ㅋㅋ 시부레 천년돌이라니 ㅋㅋ 사진한장 엄청잘나와서 그런소리 듣는거지 키도 140대인가 150초반밖에 안되고 평범하게 생겼더만
vega201 2020-01-27 (월) 20:31
천재는 항상 존재하지만...그 천재가 어딨는지 찾아내는건 사회가 함...그 만큼 여러가지 경험을 할 수 있는 환경이 중요함
가을가람 2020-01-27 (월) 20:31
얘는 친한파에 우리나라에 배우러 오곤 하는 애 아닌가?
깔 애가 아닌걸로 기억하는데
     
       
뽀에요 2020-01-27 (월) 20:31
저 애를 까기보다는 저 애를 너무 치켜 올리는 일본 매체를 깐다고 봐야죠
          
            
내이름카카 2020-01-28 (화) 12:51
걍 저 어린애 못잡아먹어서 비아냥,조롱해대는 ㅂㅅ들이 엄청 많음. 애가 져서 운걸로도 조롱하던 싸패들 천지였지
아린민솔파 2020-01-27 (월) 20:31
울 아들 나름 3년 했는데, 전국 대회 결승리그 가서,

개박살 났었어요, 그러고는 바둑 접음

나름 경기도 북북권에서는 잘 둔다, 잘 둔다 들었는데,  나이도 같은 애였는데
그날 집에 오는 길에 내내 울더라구요. 그러고는 바둑 자체를 접드라는~
     
       
흑암 2020-01-27 (월) 20:31
아 ~  안타깝네요  ~
     
       
판정인 2020-01-27 (월) 20:31
헐 너무 아깝네요.
          
            
아린민솔파 2020-01-27 (월) 20:31
다시 하고 싶어지면 이야기하겠죠

부모 마음대로 아이가 그대로 크는건 아니니까요
     
       
꿈꾸냥 2020-01-28 (화) 03:12
결론적으로 미래를 생각하면 잘된것예요

바둑을 하는것보단 그냥 요즘 나오는 게임하는게 미래에 도움이 되죠

예를들면 아무리 주판으로 계산을 초스피드로 하는 달인이라도 그쪽보다는

그냥 스마트폰에 있는 계산기앱을 이용하는법을 아는게 더 도움이 되죠

바둑에 대한 기성세대들의 환상이 있는데 바둑은 아주 오래된 비교적 단순한 게임임

복잡성으로 보면 요즘게임이 압도적으로 복잡함

단 하는사람이 얼마나 그 제대로 하는냐에 달렸지요

바둑을 최고수준으로 머리써서 하는거랑 대충 요즘게임 가벼운 마음으로 대충하는거랑

비교하면 당연히 바둑에 더 머리를 쓰겠지만 최대치로 머리를 쓴다는 전재로는

요즘게임들이 뭐 당연히 더 복잡하고 어렵고 하죠
          
            
내이름카카 2020-01-28 (화) 13:07
정말 단1도 동의할수가없는 개소리인데, 왜 지금 게임이, 바둑보다 복잡하고 어려운지 개소리의 이유라도 좀 들을수있을까요?
               
                 
꿈꾸냥 2020-01-30 (목) 11:06
꼭 이런분이 있음 몇번을 설명해봤지만

이렇게 당연하게 주판(바둑)보다 슈퍼컴퓨터(요즘게임)가 더 빠르다

수준의 이야기를 하는데 이해를 못하는분들에게는

답이없음 저만 스트레스 받을뿐임

바둑은 아주 오래된 전쟁을 축소한 모의 전투게임

이게 어떻게 요즘게임보다 복잡 할 수 있는지 그 사고방식부터

이해불능임 복잡성이란 경우의수를 말함

20년전에 나온 스타크래프트도 초반은 몰라도 중반정도 되면

1초동안의 경우의수가 바둑 전체의 경우의수를 넘는데요

바둑이 무슨 천문학적인 경우의수라고 하는데요 맞아요

바둑이 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라면

스타는 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9
라는것일뿐임

단 우리는 그 경우의수의 대부분을 무시하고 자신이 할수 있는 수준의 경우의수만 계산할뿐

님이 바둑 할때는 많은 경우의수를 계산하고 요즘게임 할때는 적은 경우의수만 계산하거나

그렇다고 착각하는것뿐이지 실제로는 비교 대상 자체가 안됨
                    
                      
내이름카카 2020-01-30 (목) 16:24
경우의수? 도대체 어떤 경우수를 이야기하는거야? 그확률에 기준이 뭔데? ? ?
          
            
내이름카카 2020-01-28 (화) 13:14
요즘 게임이 남녀노소 쉬운 접근성이 가장 큰 장점중 하나인데 도대체 어떤 부분에서 게임 과 바둑의 복잡,어렵다는 상하 기준을 감히 내뱉으시는지? 바둑해보신적은 있어요?  도대체 어떤이유때문에 요즘게임이 머리를더쓰는지 개소리 설명좀 꼭해주세요
               
                 
꿈꾸냥 2020-01-30 (목) 11:15
바둑의 기준을 프로기사급으로 두고

요즘게임을 그냥 초딩놀이수준으로 보면 당연히

바둑이 더 머리를 쓴다고 처음부터 말씀 드렸습니다만

어디서 그냥 요즘게임이 더 머리를 쓴다는 글로 파악하셨는지 의문이네요?

요즘게임을 바둑에 비유해볼게요

바둑돌이 흰색 검정색만 있는게 아니고 아주 많은색으로 구성

그 바둑돌마다 각자 가지고 있는 역할이 다름

바둑판이 몇천 몇만칸씩 있음 모양도 사각형이 아니고 재각각임

이정도 수준임 기존 바둑보다 더 복잡하겠죠

이것은 그냥 대충 간단하게 말한것이고 실제로는 더욱 변수가 많으니

복잡성은 비교자체가 안되죠
레이포즈 2020-01-27 (월) 20:31
스타 바둑 양궁 롤
     
       
망태할아버지 2020-01-27 (월) 21:42
롤음 중국이 1부리그
     
       
animas 2020-01-28 (화) 01:55
LCK 고착화 되고 선수 유출 심화되면서 부진한지 좀 됨.

18-19 국제대회 중국에서 다수 쓸어가면서 지금은 중국이 1부리그라고 봐도 됨.

유럽도 국제대회에서 제법 강세긴 했는데 그래도 성적면에선 중국이 월등.
로마네꽁티 2020-01-27 (월) 20:31
아마 이창호 관련 얘기였던거 같은데
이창호 스승인 조훈현의 조카뻘 되는 사람이 그 집에 드나들다보니
바둑을 좀 배우게되서 자기도 기사로 한번 나가볼까 했다고ㅎ

그러다 하루는 이창호랑 조훈현이 대국하는걸 듣게!됐는데
무슨 영화 마냥 바둑판 없이 말로만 좌상3번 서로 이렇게 두고 있었다함.

그거보고 아 이건 내가 낄 세계가 아니다 싶어서 그만뒀다고.
암만 노력해도 타고난 천재는 이길수가 없음.
Queens 2020-01-27 (월) 20:31
스미레 초단...
부모가 일본 프로기사로 활동하고 있다죠?
일본에는 한국 처럼 제자를 가르치는 곳이 없어서 한국으로 바둑 유학을 왔고
작년에 돌아갔다고 합니다. 몇 년 후엔 여자 바둑 강자가 될지도 모르죠...
k뭉cll 2020-01-27 (월) 20:31
얘 그래도 나름 한국에서 착실히 실력 쌓고 있다고 들은거 같은데...

일단 열도의 갈라파고스에서 썩어버릴 인재는 아닌걸로 암
暗黑鬪氣 2020-01-27 (월) 20:31
일본새끼들 뭐만하면포장을 하려고해서
이토러브 2020-01-27 (월) 20:31
바둑은 깨달음 즉 돈오의 극의라 볼 수 있다.
無間地獄 2020-01-27 (월) 20:31
근데 궁굼한게 이 일본소녀는 왜? 까이는 걸까요?
일본에 적수가 없어서 도전했고 세계의 벽이 높다는 걸 알았을 뿐인데...
     
       
요약하자면 2020-01-27 (월) 20:31
쟈들 바둑 룰이라던가 시스템이 말그대로 딸딸이용으로
자국 내에서만 통하는 그런거라 들었슴다
그래서 일본에서 어쩌구 해도 국제대회에서 탈탈털린다고

예전에는 바둑하면 일본이었는데..
시대가 바뀌었다 라고도 볼수있겠네유
          
            
ikbkr 2020-01-28 (화) 21:15
무슨말씀이십니까.
한국 왔다갔다하면서 한국에서 바둑 배운 아이인데.
좋아하는 음식은 김치찌개.
조훈현님과 대국도 가졌었다네요.
https://www.excite.co.jp/news/article/Bizjournal_mixi201905_post-15356/
               
                 
요약하자면 2020-01-28 (화) 21:41
좋아하는거랑 한국에서 유학한거랑

일본 바둑 시스템 얘기하는건 포인트가 안맞지않나요?
화이트워커 2020-01-27 (월) 20:31
우리 꼬마 남자친구 관상이 대성할 팔자네ㅎㅎ
투다다다다다 2020-01-27 (월) 20:31
나를 이긴 사람은 너가 처음이야 나랑 사귀자
갑자기 로맨스가 시작되는데...
달속콩나무 2020-01-27 (월) 20:31
좃본은 미워도 애가지고 놀림 꺼리만드는건 좀 보기 그렇다~
세기말마술사 2020-01-27 (월) 20:49
일본은 천재 놀이 안 그만두면 대책이 없다고 봅니다.
mindldl12 2020-01-27 (월) 20:56
고스트바둑왕에서도 한국은 괴물국이라고
차단된시멘트 2020-01-27 (월) 21:10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주작입니다. 시합에 져서 울고 있는건 2018년 한국 유학시절이고 졌다는걸 알면서도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두는 모습 때문에 한국에서 유명해졌죠. 이후에 일본으로 돌아가 일본기원에 최연소 입단하고 프로성인기사를 이기면서 바둑천재로 알려진겁니다.
뿌사리까치 2020-01-27 (월) 21:18
USNewYork 2020-01-27 (월) 21:32


:
라분고래 2020-01-27 (월) 22:10
10세들이
지금은 12세가 되었겠네요...
한글3자33 2020-01-27 (월) 22:42
바둑계에선 귀엽고 잘 성장하는 꿈나무로 보는데
바둑 안보는 사람은 그냥 조롱함
다정한1월 2020-01-27 (월) 23:10
어릴때 한국에서 유학생활을 해서 비교적 한국어 발음이 좋더군요
일본바둑계가 한국과 중국에 완전히 밀리면서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으로 기대를 걸고
어쩌면 호들갑을 떨고 있긴하지만  승부욕도 강하고 열심히 하는 꼬마라서 귀엽죠
아직 꼬마애한테 악플은 좀....자제합시다.
카카오닢스 2020-01-27 (월) 23:13
나카무라 스미레는 한국에서 유학하며 바둑을 배웠음
일본 여류프로기사들을 제압해가며 연승행진중이고 일본 바둑계의 귀요미로 등극
최근엔 남자프로기사들 마저 이기면서 대파란을 일으키는 중임
최정과 비슷한 기풍의 공격형으로 하루가 다르게 성장중이라 미래가 기대되는 신예로
일본은 남자바둑계는 한중과 실력차가 너무 나서 포기한지 오래인지라
차후에 세계바둑계에서 비빌만한 유일한 일본의 기대주로 성장중
가니에 2020-01-27 (월) 23:44
이제 바둑은 ai로 다른 차원이 열린거 아님?

공부도 ai로만 한다던데

요지경 세상
끄으으아아아… 2020-01-28 (화) 00:14
와우 한국 바둑의 힘
예술적감각 2020-01-28 (화) 00:29
노란가오리 2020-01-28 (화) 02:25
깔려고 살짝 꼬았네
슈퍼콜렉터 2020-01-28 (화) 03:35
제가 알기론 소년부에서 상위 급에는 가깝다고는 하는데
우리나라 소년부 자체가 상위 급이 원체 많아서 평범해 보인다 하네요.

다만 세계 권으로 보면 상위 5% 안에는 든다 합니다.

기사로써는 유망하다 생각합니다.

아예 귀화 추진해서 지원 잘 해주면 더 좋을 것 같아요.
텍산 2020-01-28 (화) 04:04
ㅋㅋㅋ
상숙달림이 2020-01-28 (화) 05:42
바둑 천재  은지..
FOGRAIN 2020-01-28 (화) 08:32
1000년 아이돌도 있는데, 그나마 100년이라고 했다니 다행이네요...
리마인드22 2020-01-28 (화) 09:29
얘는 지가 천재라고 한 것도 아닌데...언제까지 고통 받아야 하냐...ㅠㅠ
애기라서 좀 안타깝긴 함.
nocaster 2020-01-28 (화) 09:47
심정은 이해 합니다만
애기 가지고 이러는건
그만 둡시다
MayTOne 2020-01-28 (화) 10:25
알파고가 웃고ㅠ있내요
예미 2020-01-28 (화) 11:09
대단하다
Hecate 2020-01-28 (화) 11:43
사람하나로 보면 될걸 굳이 일본이라는 프레임 씌워서 어떻게든 까내리려고 하네...
참고로 자한당 극혐합니다 독도는 우리땅
주식부자가됐… 2020-01-28 (화) 11:49
부모도 아이도 한국 좋아하고 경기 끝나고 인터뷰 하는 것도 보면 한국도 좋아하고.. 바둑 배우러 한국 일본 왔다갔다 한답니다.
이 자료 여러 번 보고 있는데, 일본이 싫다해도 이런 애를 굳이 이런 식으로 까내리는 자료는 보기 좀 그렇네요..
나나나e 2020-01-28 (화) 11:59
이런자료 올리고 게시하는 놈들 자녀도 똑같이 당했으면 좋겠네요 ㅎㅎ
     
       
ikbkr 2020-01-28 (화) 21:16
동감합니다 ㅋㅋㅋ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휴대폰상담실] 갤럭시 s20 울트라 문의 드립니다. 휴대폰상담실
1202  [유머] 엄마가 남긴 배달의민족 리뷰.jpg (49) 스샷첨부 뚝형 02-23 35430 96
1201  [유머] ?? : 쟈들 확진자 늘어나는거 봐라 ㅋㅋㅋ (117) 스샷첨부 라디오헤드 02-23 48451 58
1200  [유머] 후방주의) 19금) 아x 떼는법 (61) 스샷첨부 동네한바퀴 02-23 53053 80
1199  [유머] 딸이 선물한 빨래 개는 기계 (68) 스샷첨부 아라크드 02-22 36842 144
1198  [유머] 코로나 때문에 빡친 유부남 (59) 스샷첨부 넘나좋은날 02-22 51401 79
1197  [유머] 나훈아 콘서트를 본 25세 여자의 후기.jpg (70) 스샷첨부 베르너하이젠… 02-22 48342 67
1196  [유머] 카센터 돈독 오른거 봐라 (152) 박사님 02-22 46781 39
1195  [유머] 배달원이 못 빼먹게 단단히 포장해주세요.jpg (147) 스샷첨부 서울팽 02-22 33935 73
1194  [유머] 요즘 키즈카페 근황.gif (93) 플룸 02-21 51814 66
1193  [유머] 직장 여자들의 이중성 (99) 스샷첨부 jollypong 02-21 45505 124
1192  [유머] 지금 모니터업계에 터진 사건 (164) 스샷첨부 madmad 02-21 55183 75
1191  [유머] 천주교의 코로나 대처방법.jpg (146) 스샷첨부 콘듀치킨 02-20 31697 160
1190  [유머] 예쁜 여자와 결혼 할수 있는 꿀팁 (58) 스샷첨부 바보멍뭉이 02-20 51427 80
1189  [유머] 직장생활이 부러운 20대 유부녀 (174) 스샷첨부 냥이사모 02-20 54589 80
1188  [유머] 이태원클라쓰 여주? (185)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2-19 54986 56
1187  [유머] 오빠! 미쳤어?! 지금 뭐하는 거야??.manhwa (79) 스샷첨부 노랑노을 02-18 67622 74
1186  [유머] 구해줘 홈즈 방송 사고 (62) 스샷첨부 라돌 02-18 59309 61
1185  [유머] 내 남자친구의 애를 가졌다는 여자.jpg (125) 스샷첨부 말똑싸 02-18 46474 108
1184  [유머] 샴푸 자궁까지 12초? 낭설에 빡친 산부인과 의사.jpg (102) 스샷첨부 베­베 02-17 44359 50
1183  [유머] 논란이라는 아랫집 쪽지한장... (223) 스샷첨부 핑크보호주의 02-17 50581 79
1182  [유머] 비흡연자에게 업무중 휴식시간을 준 관리자 (203) 스샷첨부 ψ오크 02-17 37870 91
1181  [유머] 성폭행 합의금 고민중인 판녀.jpg (168) 스샷첨부 개굿 02-16 53582 57
1180  [유머] 시골롬들 인심 (151)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2-16 43714 118
1179  [유머] "자연 친화"스킬을 찍은 드루이드로 의심되는 사람 . JPG (61) 스샷첨부 사나미나 02-16 35306 91
1178  [유머] 일본 크루즈 인원들 격리장소 드디어 결정 (144) 스샷첨부 gagharv 02-15 29466 72
1177  [유머] 기생충 '다혜'가 남자들의 로망인 이유 (69) 스샷첨부 냥이사모 02-14 48567 84
1176  [유머] 악역이 쉬운 이유 (56) 스샷첨부 김이토 02-14 36760 173
1175  [유머] 대한민국 출산률이 낮은 이유 (122) 스샷첨부 꼬부기 02-14 37156 79
1174  [유머] 손님 졸업식에 다녀온 편의점 알바생.jpg (67) 스샷첨부 이토유저 02-13 30389 125
1173  [유머] 여친과 말 타는 짤.gif (42) 스샷첨부 eirene 02-13 41120 65
1172  [유머] 논란이 심한사진 (194) 스샷첨부 호감임 02-12 77347 40
1171  [유머] 현재 일본에서 논란이된 오스카 수상소감 jpg (73) 스샷첨부 미디어마스터 02-11 45982 97
1170  [유머] 내 집을 탐내는 남친 (77) 스샷첨부 잇힝e 02-11 43888 107
1169  [유머] 수신료의 가치 KBS .jpg (70) 스샷첨부 천마신공 02-10 47287 75
1168  [유머] "임산부 배려석에 왜 앉으셨어요?" (152) 스샷첨부 물고기날개 02-10 41554 86
1167  [유머] 지니어스 레전드 사건.jpg (146) 스샷첨부 잇힝e 02-10 47767 111
1166  [유머] 고속도로에서 아주 좋은 그거.jpg (75) 스샷첨부 프로츠 02-10 45626 132
1165  [유머] 롯데리아의 눈물 jpg (175) 스샷첨부 미디어마스터 02-09 53589 91
1164  [유머] 게임에 표절과 현질이 판치는 이유 (236) 스샷첨부 붉은언덕 02-09 51612 79
1163  [유머] 목욕탕을 못가서 자살한 남자 (118) 스샷첨부 SandRose 02-09 53478 69
1162  [유머] 딸바보가 노는 법.gif (49) 스샷첨부 eirene 02-08 45418 98
1161  [유머] 군대 주특기 번호.list (413) 스샷첨부 잇힝e 02-08 38912 97
1160  [유머] 야근하는 남편에게 보내는 아내의 카톡.jpg (63) Jazzyfact 02-07 55979 100
1159  [유머] 중소기업: 연봉3000인데 사람이 안와요 (148) 스샷첨부 잇힝e 02-07 43618 121
1158  [유머] 자기 닉네임이랑 싸워서 이기면 10억 jpg (410) 스샷첨부 미디어마스터 02-07 36832 112
1157  [유머] 한국인 감염자들이 열나는데도 돌아다닌 이유 (73) 스샷첨부 M13A1Rx4 02-07 46742 105
1156  [유머] 19) 세상은 생각보다 건전한것 같네요 (75) 스샷첨부 발랑까진놈 02-07 53262 116
1155  [유머] 서울시민 근황 (198) 스샷첨부 제미니 02-06 37516 131
1154  [유머] 어제 이상한냔을 만났네요 jpg (91) 스샷첨부 미디어마스터 02-05 55424 106
1153  [유머] 중국인의 국민성을 알아보자 jpg (205) 스샷첨부 미디어마스터 02-04 42859 96
1152  [유머] 우리나라 기업총수중 제일 화끈한 사람.jpg (85) 스샷첨부 탈레랑 02-04 42080 89
1151  [유머] 참다참다 한마디 한 박명수.jpg (84) 스샷첨부 노랑노을 02-03 45446 96
1150  [유머] 컨셉인줄 알았는데 진짜였던 연예인 (69) 스샷첨부 사나미나 02-03 58532 94
1149  [유머] 사이버펑크 조선 (69) 스샷첨부 M13A1Rx4 02-03 36409 72
1148  [유머] 딜이 잘 안들어가는 우한 교민 인터뷰.jpg (75) 스샷첨부 노랑노을 02-03 40512 80
1147  [유머] 우한교민에게 제공하는 도시락 (145) 스샷첨부 Orange16 02-02 47240 92
1146  [유머] 짱깨자본이 들어간 영화 게임등 예술분야가 망하는 이유 (128) 스샷첨부 스미노프 02-02 37207 125
1145  [유머] 독일의 주거문화 클래스 jpg (135) 스샷첨부 미디어마스터 02-01 56785 79
1144  [유머] 맛있는 녀석들 중대발표.jpg (57) 스샷첨부 아이언엉아 02-01 51272 68
1143  [유머] 스티붕유 근황 (110) 스샷첨부 김이토 02-01 53029 67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