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맨아래

 
   
[회원게시판]

아버지가 돌아가셨습니다.

[댓글수 (309)]
글쓴이 : 살카 날짜 : 2020-02-06 (목) 10:31 조회 : 31205 추천 : 316  
안녕하세요, 이토 자동차게시판에서 활동하는 살카입니다.

먼저 저희 아버지가 2년전 암판정 받고 이토에 헌혈증 나눔 요청 드린적 있었는데 정말 많은 회원님들께서 도와주셨습니다. 덕분에 2년이라는 시간을 아버지와 더 보낼 수 있었습니다. 다시 한번 감사의 말씀 드립니다.

아버지는 2년전 설연휴에 담도암 판정을 받으셨고 수술후 완치 판정도 받으셨습니다. 수술후 약 5개월간은 정말 건강하고 가족들과 행복한 시간을 보냈습니다. 정말 그동안 불효만 해왔던 저에게 하늘이 허락해준 보너스 같은 시간이었습니다. 최선을 다해 아버지와 시간을 보냈고 능력이 되는 만큼 효도하려 했습니다. 그래도 아쉬움과 죄송함은 많이 남아 있네요..
 제가 작년 3월에 결혼을 했는데 아버지께서 직접 가족 대표인사도 해주셨습니다. 손주는 안겨 드리지 못 했지만 아버지 살아 계셨을때 결혼하게되어 저 또한 행복했습니다.
 5개월간의 완치 생활을 뒤로 하고 아버지는 전이가 되었습니다. 그것도 간에 한군데가 아닌 분무기로 뿌린것처럼 퍼져 있었습니다. 수술은 불가능했고 항암치료를 하였는데 사용할수 있는 항암제를 모두 사용하였지면 암은 더 퍼져 갔습니다.
 돌아가시기 3개월전부터는 물도 음식도 거의 못 드셨습니다. 일주일 입원하고 일주일 퇴원을 반복하였고 이번에 설명절 전날 입원 하셨을때는 11일이라는 긴 입원하였고 결국 집으로 돌아 오시지 못 하였습니다.
 각혈을하면서 폐렴이 진행되었는데 항생제 치료가 효과가 없었습니다. 담당교수님이 임종을 준비하라는 말에 형과 저는 받아 들이기로 했습니다.
 2월 2일 일요일, 오전에 저는 업무 때문에 일을 하고 있었는데 형에게 전화가 왔습니다. 아침부터 아버지가 왜 안오냐고 계속 물으신다고.. 아버지를 바꿔주었습니다.
"너는 온다더니 왜 안오냐?"
최근 아버지와 대화하였을때 음성이 아닌 건강하셨을때 아버지 음성이었습니다. 정말 또렷하고 또박또박 말씀하셨습니다. 저는 "이제 아빠가 좋아하는 며느리랑 출발해요,조금만 기다리세요,아빠" 오랫만에 기분 좋은 아버지와의 통화였습니다. 준비하고 출발하려는데 형에게 한통의 전화가 또 옵니다. 아버지가 안좋아셨다...
손이 떨려왔습니다. 어떻게 운전을 했는지 기억이 안납니다. 아버지는 거친 숨을 내쉬고 계셨습니다. 그래도 의식은 또렷하셨고 손도 따뜻했습니다. 아버지는 저와 와이프 손을 꼭 잡아 주셨습니다. 아버지께서는 최선을 다해 져와 며느리를 기다리셨습니다. 서둘러 아버지 형제들께 연락을 드렸고 의식이 있으실때 모두 만나고 인사를 하였습니다. 너무 고통스러워 하셨지만 잘 버티고 계셨습니다. 하루,이틀정도는 더 시간이 있을 줄 알았늡니다. 어머니께 면회실에서 잠시 쉬시라고 하고 다를 형제분들께도 댁에 돌아가 쉬시라 하였습니다.
 거칠고 바삐 내쉬던 호흡이 갑자기 느려졌습니다. 면회실에 계신 어머니께 달려가 모셔 왔습니다. 의식은 약하게 있으셨지만 더이상 저희손을 꼬옥 지어 주시지 못 하셨습니다. 이상하게도 얼굴을 제외한 아버지 몸이 차가워졌습니다. 심박수는와 산소수치가 떨어지기 시작합니다. 이때부터는 죽음의 기다리는 카운트 같이 느껴졌습니다. 아버지가 의식이 없어지셨고 더이상 눈을 마주치지 못 했습니다. 미친 사람처럼 울부짖었습니다. 사랑한다고,고맙다고,죄송하고,다시 만나자고...그렇게 아버지는 고통없는 곳으로 가셨습니다. 2월 2일 밤 10시 53분. 아버지께선 가족들 고생할까봐 12시를 넘기지 않으시고 떠나셨습니다.
 아버지 말씀에 따라 간소하게 장례를 치뤘습니다. 화장을 하였고 잔디장에 모셨습니다.
 
저희 가족과 아버지의 2년이라는 선물 같았던 시간은 그렇게 끝났습니다. 포기하지 않고 더 살아주셔서 감사하였고 제 아버지셔서 감사했고 모든 것에 감사했습니다.
아버지! 그동안 한가정을 지키시느라 정말 고생하셨습니다. 이제는 고통없는 곳에서 편히 쉬시고 또 다른 세상에서 언제나 그러셨듯 언젠가 다시 만날 저희 식구를 맞이 해주실거라 믿습니다. 벌써 보고싶습니다 아버지..

 아버지가 마지막으로 제게 남기신 말씀은 "담배 끊어라"였습니다. 자신은 없지만 금연을 하려 합니다.
이토랜드 중고차 공식딜러 살카입니다.
구매, 판매, 대차 언제든 문의 주세요~!!

빨강거머리앤 2020-02-27 (목) 23:24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저도 화요일에 아버지 모시고 병원 갔다 왔는데 암이라고 하시네요.
박주여 2020-02-29 (토) 11:31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백패킹고고 2020-03-01 (일) 05:53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쌀집김씨 2020-03-01 (일) 22:47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Plupc 2020-03-04 (수) 01:03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버퍼 2020-03-04 (수) 18:20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오직주의뜻대… 2020-03-05 (목) 13:44
부디아픔없는 하늘나라에서 영면하시길..
maguni 2020-03-05 (목) 16:56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하이야이 2020-03-05 (목) 23:39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처음  1  2  3  4
   

  • 탄산수만 있으면 과일 톡톡톡 트로피카나!
  • 민물 무태 장어
  • [감자농가 살리기 프로젝트]
  • 차량용 HUD H200   헤드업디스플레이 속도+시계
  • 배수구 클리너 청소
  • [차량용]  3D풀커버형방석
  • 단백질 높은 황태로 만든 간식 소개해드립니다.
  • 인터넷+티비 가입시 46만원 지급
  • 이토랜드 공식 법률사무소 율제
  • 맛있는 구이채 3종류!!
  • 이토랜드 공식파트너 명컴퓨터
  • 수입과자선물세트
  • 블루라이트 차단 안경
  • 서해바다에서 잡은 참조기
  • 품질좋은 대창을 집에서도 간편하고 맛있게
  • 차량용 공기 살균기
  • 대명아임레디
  • 미라클 M70
  • 정말 갈치살이 두툼하고 담백하여
  • 어디서도 쉽게 볼 수없는 유니크한 핸드메이드 귀걸이
  • 덴탈마스크 50매세트 1회용 마스크
  • 실내에서도 스윙연습 가능
  • 품질좋은 국내산 1+ 암돼지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0-22 31
[광고랜드] 오늘밤 - 소개팅, 만남, 채팅 - 가입시 하트 선물 (119) code404
20678  [기타] 여성들이 맘놓고 잠들면 안되는 국가.jpg (89) 스샷첨부 아이언엉아 00:55 26092 20
20677  [유머] 중국인이 가짜 체온계를 만든 이유 (70) 스샷첨부 잇힝e 00:41 27464 11
20676  [연예인] 소지섭 ❤조은정 혼인신고 (24) 스샷첨부 IUxYui 00:33 16284 17
20675  [기타] 3년 사귄 예비신부랑 헤어진 남자 (109) 스샷첨부 posmall 00:15 27973 22
20674  [기타] 물들어온다! 노를 저어라!.jpg (51) 스샷첨부 왜죠 04-08 31905 38
20673  [회원게시판] [팩트체크] 베트남 '쌀 수출' 제한 우리도 수출 막아야 한다?? (60) 스샷첨부 †와룡 04-08 11078 34
20672  [유머] 서양 유튜버가 바라 본 한국 코로나 실상.jpg (105) 스샷첨부 색종이사세요 04-08 23348 77
20671  [기타] 메르스 때 징계 당했던 사람.....jpg (72) 스샷첨부 아무도없네 04-08 25052 142
20670  [유머] 생생정보통 레전드 ㅋㅋㅋ .JPG (41)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4-08 46216 63
20669  [반려동물] 우리집 봄이 입니다!!! 아가들 다섯마리를 낳았어요!!!! (39) 스샷첨부 KlintCC 04-08 10005 69
20668  [기타] 국민배우 송강호.jpg (51) 스샷첨부 뚝형 04-08 27215 113
20667  [블박] 우리 남편이 변호사 거든? (46) 스샷첨부 뚝형 04-08 26889 59
20666  [기타] 최근 일본 코로나 방송 근황 .JPG (91)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4-08 40069 77
20665  [기타] 여자 클라이밍 한일전.gif (72) 스샷첨부 아이언엉아 04-08 35361 77
20664  [기타] 택배 상자 사이즈 안맞을 때 꿀팁.gif (139) 스샷첨부 뚝형 04-08 30328 109
20663  [연예인] 낸시 진짜진짜 섹시한하체 .. ㅗㅜㅑ.. (35) jollypong 04-08 39385 50
20662  [정보게시판] 트위터 레시피.jpg (90) 스샷첨부 TrueLove 04-08 20885 81
20661  [엽기] 붓싼항 개작살낸 일본선박 (200)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4-08 44383 74
20660  [연예인] 조현 새로 나온 YES 광고 ㅓㅜㅑ .GIF (57)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4-08 38308 65
20659  [기타] 스페인에서 마스크 쓰다가 조롱당한 교환학생 .jpg (136) 스샷첨부 천마신공 04-08 36843 109
20658  [회원게시판] "배민은 우리민족 아니었어" 탈퇴 속출 (144) 스샷첨부 백년전쟁 04-07 25325 121
20657  [회원게시판] 일본 어리석네요 (158) 에1리언 04-07 35584 139
20656  [감동] 에티오피아의 한국 교민 수송.mbc (61) 스샷첨부 노랑노을 04-07 31236 151
20655  [감동] ??? : 한글 너무 불편한 글자네요;; (71) 스샷첨부 삼다水 04-07 37782 105
20654  [블박] 오늘 부산항에서 발생한 대형사고ㄷㄷ.gif (55) 스샷첨부 뚝형 04-07 29843 34
20653  [유머] 유승준: "그냥 한국인들 상대 안하겠다" (170) 스샷첨부 알랄라 04-07 48176 107
20652  [기타] 가수 故 구하라 오빠의 고백 (143) 스샷첨부 jollypong 04-07 36312 97
20651  [기타] 대만여행 간 부부 반전 .JPG (93)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4-07 40169 161
20650  [기타] 허위사실 유포한 트짹이의 최후 .jpg (103) 스샷첨부 천마신공 04-07 32538 165
20649  [연예인] 연희 첫번째 레전드..ㅗㅜㅑ... (38) jollypong 04-07 29813 47
20648  [유머] 레전드 페미짤의 진실. (71)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4-07 36193 75
20647  [유머] 결벽증 새언니 (92) 스샷첨부 ㅇㅇ그러해다 04-07 41058 44
20646  [회원게시판] 알집 쓰지 마세요 (141) 스샷첨부 잊지맙시다 04-07 24221 60
20645  [기타] 김건모 손해배상 청구 준비중.jpg (65) 스샷첨부 노랑노을 04-07 27815 78
20644  [유머] 방송 중에 진심으로 즐겨버린 서장훈 (83) 스샷첨부 posmall 04-07 42809 70
20643  [유머] 자신의 군 입대에 조건을 요구하는 사람 (182) 스샷첨부 파라파라파라 04-07 31623 60
20642  [연예인] 도저히 참을수 없는 예린 레전드 (34) jollypong 04-07 27753 55
20641  [연예인] 앤 해서웨이 느낌나는 수지 ㄷㄷ (56) 스샷첨부 리저드맨 04-07 30096 36
20640  [게임게시판] [무료 배포 / 에픽게임즈] Hob & Gone Home (12) 스샷첨부 Moebius 04-07 6314 23
20639  [연예인] 공중파에서 과감한 강미나 (16) 사나미나 04-07 32815 27
20638  [연예인] 피에스타 재이 팬티 노출 (31) 케이판다 04-07 39273 44
20637  [유머] "남교사가 필요해..." (150) 스샷첨부 사나미나 04-06 42965 108
20636  [연예인] 사진 뜨고 반응 오졌던 설현 사진.jpg (62) TrueLove 04-06 42522 71
20635  [연예인] 강미나 느리게 보기 (47) 스샷첨부 탱폭도 04-06 39170 75
20634  [유머] 김민경이 민경장군인 이유 (79) 스샷첨부 사나미나 04-06 44770 89
20633  [연예인] 하영이... Y ... ㅗㅜㅑ... (40) jollypong 04-06 50762 56
20632  [유머] 라미란이 비난받는 이유.jpg (76) 스샷첨부 정청래 04-06 52880 96
20631  [기타] 본사 CEO까지 등판시킨 여대 앞 치킨집 .JPG (55)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4-06 53018 93
20630  [회원게시판] 대만에서 난리난 한국인 (89) 스샷첨부 큐트포니 04-06 21859 64
20629  [기타] 코로나가 남의 일이라고 생각했던 사람들...jpg (83) 스샷첨부 뚝형 04-06 36605 10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