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나 혼자 러시아의 끝에서

[댓글수 (80)]
글쓴이 : 신세계 날짜 : 2020-03-19 (목) 15:25 조회 : 19535 추천 : 85  

본업을두고 시간이 날때마다 혼자 사진을 찍으러 세계를 다닙니다.

그중 러시아에서 몇곳을 기억하며 소개드리려고 합니다.


1_블라디보스톡 아래의 루스키섬


루스키섬은 블라디보스톡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이라면 한번즈음 방문하는곳입니다. 대체로 북한섬이라고 북한과 닮았다하는 장소가 있습니다.

정식명칭은 토비지나 곶입니다.






사실 소개하고자 하는곳은 이곳이 아닌 루스키섬에 서식하고있는 여우입니다. 루스키섬에 서식하고있는 여우는 서식지안내를 해준 본토가이드에 의하면 3마리정도라고 들었습니다. 겨울이되면 먹을것을 찾아 사람이 다니는길까지 내려오는 경우가 많다고 하여 가이드해주시는 분은 왼쪽손엔 소시지를 들고 오른손엔 육포를 들고 흔들면서 돌아다니기 시작합니다. 멀리서도 그 냄새를 맡고 모습을 드러내기 때문이라고 하네요. 제 손에 쥐어진 소시지가 붉은 노을빛에 그림자가 까맣게 타들어갈 무렵, 다음날을 기약해야할까 싶을때, 

찾았다는 큰소리가 들려 가보니,





나타난 여우는 바닥에 떨궈진 그 많은 소세지와 육포를  물고 뛰다가 떨어뜨리면 엄청난 속도로 땅에 묻고 다시 도망가더군요. 가이드말로는 저 위치를 기억했다가 나중에 다시 찾으러 온다고 합니다. 그렇게 빠른속도로 다 먹고는 저를보며 히죽 웃더니 풀숲으로 사라졌습니다.




위에 보시는 지도를 보시면 보통 관광오는분들은 큰도로의 동쪽 아래까지만 왔다가 가신다고 합니다. 저는 좀더 안쪽이 보고싶어 서쪽 내륙까지 들어갑니다.





들어가는 족족 폐허와 폐선들등 어두운기운을 보이는 곳들이 등장하기 시작합니다. 한 8층짜리 폐허는 2층까지 들어가다가 무서워서 나올정도였습니다. 제일 무서웟던건 송아지를 파먹고 있는 피묻은 들개의 모습이었는데, 다행히 자극하지않고 자리를 피하기도 했습니다.


더 안쪽으로 가면서 해가 지기 시작했고 슬슬 돌아가야되나 싶을때에 러시아어로 수도원이라고 써져있는 낡은 푯말이 보였고 저기까지만 보고 가야겠다 싶어 계속 들어가게 되었습니다.


나온 수도원의 모습은 비교적 현대식 건출물이었는데 입구가 무슨 수용소처럼 철문으로 되어있었고, 악당싼타처럼 생긴 거대한 흰수염의 아저씨가 가드로서 지키고 있었는데, 들어가도 된다는 허락을 받았지만 찜찜함을 감추고 들어가게 되었습니다. 들어가서 본 수도원의 내부는 뿌연 수증기로 가득했고, 약에 홀린듯 무릎꿇고 천장을 보며 중얼중얼거리는 사람들로 가득했습니다. 가이드분이 그만 돌아가자고 할때즈음, 언제부터 서있었던 걸까 그 작은 수도원의 중앙 제단에 2미터가 되는 수녀의 뒷모습이 미동도없이 서있는걸 발견하고는 온몸의 털이 곤두서듯 소름이 돋았고, 그게 신호였던것처럼 저희는 순식간에 수도원을 벗어나 도망을 갔습니다. 마침 차가 서있는 도로앞까지 당도하니 얼어붙은 바다가 눈에 들어왔고 저희는 바다를 달려 루스키섬의 상단까지 벗어나게 되었습니다. 

그건 악마였을까요, 단지 사이비 키다리 아줌마 수녀였을까요. 

이상, 다시는 가고싶지 않은 곳 루스키섬이었습니다.






2.러시아의 끝이라 불리는 테리버카


블라디보스톡-모스크바-무르만스크순으로 이동한 저는 러시아의 서북쪽 끝에 있는 테리버카로 향했습니다.

요 근래 많이 알려져있는 무르만스크는 사실 한국보다는 중국및 동남아시아쪽에서 방문이 많은곳입니다.

여기로 방문오는 가장 큰이유는 오로라인데, 북극한계선쪽 스팟중에는 이 무르만스크에서의 오로라 빈도가 높기때문입니다.



영하 27도의 날씨에 오로라의 감동은 크지만 역시 춥긴 춥습니다. 손발이 얼어 셔터를 누르는 손가락이 움직이지 않을정도였습니다.

오로라는 보기 좋은 장소이지만 오로라와 대비되는 땅의 조형적인 미가 크지않아 가능하면 아이슬란드에서 보시는것을 추천합니다.



그렇게 무르만스크에서 오로라를 보고 테리버카로 가기전 들른곳이 소수민족 사미의 마을입니다.



사미마을의 샤먼인 그녀가 운영하는 패지키가 있어 비교적 접근성이 좋습니다. 사미마을을 체험할수있어 무르만스크에 가보신다면 한번즈음 방문해보면 좋을곳입니다.


이 글의 마지막 소개장소인 테리버카입니다.




북극경계선을 넘은 장소이며, 위도상으로는 아이슬란드보다 더 위쪽에 있는 지역입니다.




고래의 턱뼈라고 하는데 먼옛날 해수면이 높은 지역이었나 봅니다.



여기서 위로는 바렌츠해를 넘어 바로 북극해입니다.


그리고 수소문해서 찾은 이곳은 Graveyard of ships라는곳으로 말그대로 배들의 묘지라 불리는 곳입니다.


이렇게 러시아의 오지라 불리는 몇몇곳들을 돌아다니며 나름 재미있던 경험과 함께 사진작업을 마치게되었습니다.

기억에따라 쓰다보니 길어졌네요. 가볍게 봐주시고 아래는 사진으로 만든 영상작품이니 사진에 관심이 있으시면 봐주시기 바랍니다.

중간에 나오는 안개속 무르만스크의 모습은 이탈리아주최 Urban Photo Award Winner 부문 Honorable mention을 수상받았습니다.












파란소 2020-03-19 (목) 15:25
와. 진짜 너무 멋있네요.
     
       
글쓴이 2020-03-19 (목) 15:25
감사합니다.
르웨이스 2020-03-19 (목) 15:25
좋은 사진과 스토리텔링
감사합니다. 사진으로 힐링 되네유
     
       
글쓴이 2020-03-19 (목) 15:25
힐링이 되어서 기쁩니다.
김교주님 2020-03-19 (목) 15:25
오.. 떠나고 싶어지네요ㅠ
     
       
글쓴이 2020-03-19 (목) 15:25
상황이 나아지면 그때..!
클매니아 2020-03-19 (목) 15:25
토비지나 곶과 여우, 오로라, 고래뼈와 차디찬 바다 - 참 이국적이고 아름답고 신비한 풍경들입니다.
기회가 된다면 꼭 가 보고 싶고 멋진 사진들을 찍어 보고 싶은 곳들이네요.
잘 봤습니다.^^
     
       
글쓴이 2020-03-19 (목) 15:25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쳐먹쳐먹 2020-03-19 (목) 15:25
와... 혹시 직업이 사진작가 이신가요?
     
       
글쓴이 2020-03-19 (목) 15:25
본업과 병행해서 하고있습니다 ㅎㅎ
오십구키로 2020-03-19 (목) 15:25
러시아 대륙의 이미지그대로 잘 보여주셨네요

엄청추우셨겠죠 ? ㄷ ㄷ ㄷ ㄷ
     
       
글쓴이 2020-03-19 (목) 15:25
많이 추웟어요 ㅜㅜ
뜸북 2020-03-19 (목) 15:25
오..사진이 멋지네요..
     
       
글쓴이 2020-03-19 (목) 15:25
감사합니다!
나무지킴이 2020-03-19 (목) 15:25
잘 보고 갑니다^^
저도 여유가 되면 여행을 다녀봐야겠습니다~
     
       
글쓴이 2020-03-19 (목) 15:25
지금은 좀 나가기 그렇지만 좀 안정되면 꼭 다녀보세요!
안덕삼 2020-03-19 (목) 15:25
눈호강 만으로도
부럽고 감사합니다
     
       
글쓴이 2020-03-19 (목) 15:25
열심히 찍을게요!
스폴 2020-03-19 (목) 15:25
올해 2월에 무르만스크 다녀왔습니다...

저는 사미사이트라는곳으로가서 사미족 전통문화 체험했었는데 @[email protected]

무르만스크에는 또 구경하기 좋은 곳은 세계 최초의 핵추진 쇄빙선 레닌호 견학이 있습니다...
     
       
글쓴이 2020-03-19 (목) 15:25
레닌호 방문가능시간에 늦어 기다리기엔 추워 외관만 보고 나왔습니다 ㅎㅎ
아처던컨 2020-03-19 (목) 15:25
잘 보고 갑니다.
     
       
글쓴이 2020-03-19 (목) 15:25
감사합니다!
자몽소다 2020-03-19 (목) 15:25
사진도 너무 예쁘고 멋지네요 ㄷㄷㄷ
     
       
글쓴이 2020-03-19 (목) 15:25
더 좋은사진을 찍도록 노력할게요!
악귀나찰 2020-03-19 (목) 15:25
부럽고 멋있음 라이프스타일 굿
     
       
글쓴이 2020-03-19 (목) 15:25
과찬이십니다. 감사해요
오펜하이머 2020-03-19 (목) 15:25
정성글은 추천

왠지 떠나고싶네요 아무곳이라도...
     
       
글쓴이 2020-03-19 (목) 15:25
빨리 안정되서 다시 나가고싶어요ㅜㅜ
듀듀아 2020-03-19 (목) 15:25
혼자여행은 무섭기도할것같은데..좋은점도 많겠죠? 정말 멋지네요! 다른세상 정말 감상잘했습니다!
     
       
글쓴이 2020-03-19 (목) 15:25
나쁜점은 사고가 생길경우 백업이 없다는점 같아요 그래서 항상 긴장하면서 다니는것같구,.. 좋은점은 스케줄링이 쉽고 본연의 목적에 충실할수있다는점같아요!
간나바로 2020-03-19 (목) 15:25
와 좋네유....
     
       
글쓴이 2020-03-19 (목) 15:25
감사합니다!
가자거기로 2020-03-19 (목) 15:25
전문가시네요 와~~ 감탄하고 갑니다
     
       
글쓴이 2020-03-19 (목) 15:25
더 좋은사진을 찍으려고 노력할게요!
아자 2020-03-19 (목) 15:25
훌륭합니다 추천 ㅎ
     
       
글쓴이 2020-03-19 (목) 15:25
감사해요~~
망가타임 2020-03-19 (목) 15:25
러시아라... 추울 거 같아용 ㅎㅎ
     
       
글쓴이 2020-03-19 (목) 15:25
마지막에 가서는 영하 25~30도사이를 왔다갔다했던것같아요. ㅎㅎ
푸른하늘19 2020-03-19 (목) 15:25
굉장합니다. 사진도 분위기있고, 글도 매우 잘쓰시네요. 덕분에 좋은 여행책을 읽은 기분입니다. 고맙습니다!
     
       
글쓴이 2020-03-19 (목) 15:25
너무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철이11 2020-03-19 (목) 15:25
같이 여행 간 기분이 드는 글이네요.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
로카 2020-03-19 (목) 15:25
와~ 잘봤습니다.~
해당사진은 바탕화면으로 쓰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토랜드꿀잼 2020-03-19 (목) 15:25
잘보고가요ㅎ
멋지네요!
난애 2020-03-19 (목) 15:25
와~
cFrxoima 2020-03-19 (목) 15:34
멋집니다
도마안중근 2020-03-19 (목) 15:40
와우.. 세계를 돌며 이런 멋진 사진을 기록으로 남길 수 있다면 정말 보람되겠네요.
사진과 이야기.. 정성글 추천 드립니다.
     
       
글쓴이 2020-03-20 (금) 03:25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케이크만 2020-03-19 (목) 15:53
인간의 손길이 끊긴곳은 무섭던데 대단하시네요....

출장으로 아프리카에서 몇시간을 달려도 도로 밖에 없을때 한순간 소름 돋았는데...

러시아라니 대단하세요
     
       
글쓴이 2020-03-20 (금) 03:25
아프리카도 꼭 가보겠습니다 ㅎㅎ
흔한스팀러 2020-03-19 (목) 15:55
헐 해외 작가인줄 알았어요 본인이세요?
정말 부럽습니다. 근데 진짜 악마였을까요?
     
       
글쓴이 2020-03-20 (금) 03:27
넵 저 맞습니다. 한번 가보시고 알려주심 안될까요. 생각만으로 무섭습니다 전
무의미한닉 2020-03-19 (목) 15:59
졸라 멋잇다. 혼자 갈 생각 하는것도 그렇고..
프랑씨 2020-03-19 (목) 16:11
정말 잘 찍으셨네요. 감동받고 갑니다. 부럽습니다 저도 세계를 돌아다니며 사진 찍고 다녀보고싶은데... 언제쯤 가능할련지... ㅎㅎ
옥보단지 2020-03-19 (목) 16:13
멎지네요..
시러여 2020-03-19 (목) 16:44
멋진 사진 잘 봤습니다. 러시아에 살고 있지만 아직 블라디보스톡에는 가보지 못했습니다. 야쿠츠크라는 지역에 사는데 겨울을 지내고 나니 영하 20도도 따뜻하다고 느끼게 됩니다.
     
       
글쓴이 2020-03-20 (금) 03:28
정말 추우시겠어요..
mecie311 2020-03-19 (목) 16:58
멋진 인생을 살고 계시는군요 부럽습니다
그런데 궁금한 것이 있습니다!
언어 문제는 어떻게 해결하셨나요?!
     
       
글쓴이 2020-03-20 (금) 03:28
영어를 하되, 안되는건 만국공통어인 바디랭귀지로 하게되더라구요ㅎㅎ..
거부할수없는 2020-03-19 (목) 17:10
열정이 부럽습니다.
건강하십시오.
차키스 2020-03-19 (목) 18:14
와우. 멋있네요
도도r 2020-03-19 (목) 18:19


저도 올 1월에 다녀왔습니다 너무 좋은 ㅠㅠ
     
       
도도r 2020-03-19 (목) 18:20


전 여자친구가 중국인이라 러시아 넘어서는 못갔네요 비자가 안나와서 ㅠㅠㅠ
     
       
글쓴이 2020-03-20 (금) 03:29
오 같은곳이네요 ㅎㅎ
작은동전 2020-03-19 (목) 19:45
여우 울음소리 들었는데 가늘고 여우스럽다는게 느껴지더군요 귀요미 ㅠ
이게머라고고… 2020-03-19 (목) 19:49
와우- 눈 정화 잘 하고 갑니다+_+
메롱롱1 2020-03-19 (목) 20:04
멋지다리ㄷ
스미냑 2020-03-19 (목) 22:22
유툽 다른영상도 넘좋네요 잘봤습니다^^
     
       
글쓴이 2020-03-20 (금) 03:29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머치쿨가이 2020-03-19 (목) 23:24
와 대단하시네요
인근불량배 2020-03-20 (금) 00:13
오지네요
멋집니다...
리슨업 2020-03-20 (금) 11:13
멋있는 사진 잘 봤습니다. 다른 멋진 사진들도 있으면 자주 올려주세요~
     
       
글쓴이 2020-03-20 (금) 20:40
계속 시리즈로 작업을 하고있습니다. 채널에 다른사진영상도 있어요 감사합니다!
토렌트포머 2020-03-20 (금) 11:35
기가막힙니다
랜디113 2020-03-20 (금) 12:12
미..미쳤다

이건 진심 대박입니다
사진구도 좋고 장소는 말할것도 없고 마지막으로 오지탐험을하는 글쓴이님의 도전과 용기에 박수를 보냅니다

너무 멋지네요 !

실례가 안된다면 사진들 저장해도 될까요?
다른곳에 쓸건 아니고 폰이랑 컴 바탕화면으로 깔아두고 싶습니다

댓글 기다릴께요
     
       
글쓴이 2020-03-20 (금) 20:43
너무 낯부끄럽습니다.ㅎㅎ.. 게시물에 저장된 사진들은 화소가 낮아 사용하시기 어려울것같지만 그래도 사용하고싶으시다면 쓰셔도 무방합니다. 감사합니다!
          
            
랜디113 2020-03-21 (토) 10:42
제가 더 감사합니다
다음 사진들 기대해도될까요 ㅎㅎㅎ

코로나 조심하시고 주말 잘보내세요
김민수환장함 2020-03-20 (금) 12:39
와 이형 장난아닌데....
슈펜 2020-03-20 (금) 17:17
가보고 싶어지는 사진이네요 +_+
바라슬 2020-03-21 (토) 00:16
이  정도며 뭐~~ 자랑 할만하네요` 캬~~~ 부럽기도 하고~~ 캬~~~

근데 사진 작가신가?? 사진이 아주 예술이네요~~ !!!
바른워터 2020-03-22 (일) 09:18
사진 멋지게 찍으셨네요
   

  • 닭갈비
  • 녹스
  • 에코폰
  • 페이크삭스
  •  모니터로
  • 국산 늘보리100% 보리면1kg(6~7인분)
  • 히말라야에서 직접 공수한 핑크소금
  • 매드고트
  • 카멜레옹
  • 스칼큐 타이거립 탈모 샴푸 + 액티베이팅
  • 준시스템 컴퓨터
  • 대명아임레디
  • 이토랜드 공식파트너 명컴퓨터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0-22 33
[광고랜드] [FBM] 출시 FX가 아닌 진짜 재테크 (96) 엘리먼트지사
21246  [유머] 여자들이 에어컨 끄는 이유 (91) 스샷첨부 김이토 05-15 55961 74
21245  [엽기] 한문철TV 역대급 통수 사건.jpg (66) 스샷첨부 노랑노을 05-15 37898 70
21244  [유머] 중3 아들이 재난지원금 20만원 달라네요 (139) 스샷첨부 일체유심조 05-15 39945 82
21243  [기타] 4개월 전 롯데리아 진상녀 근황 (100) 스샷첨부 fourplay 05-15 44270 71
21242  [반려동물] 가출냥 귀가 조치 _ 브라우니의 우울 (22) 스샷첨부 브라우니찡 05-15 12671 69
21241  [연예인] 진짜진짜 섹시했던 NS윤지 ..ㅗㅜㅑ (60) 스샷첨부 jollypong 05-15 42023 69
21240  [유머] 한국 좀비는 왜 뛰어다녀요?.jpg (80) 스샷첨부 노랑노을 05-15 45829 78
21239  [회원게시판] 아이폰 개짜증나서 던져버렸습니다. (341) 아이돌학교 05-15 32203 141
21238  [감동] 혼내야 할것 같은 익산의 어느 식당 (66) 스샷첨부 사나미나 05-15 36799 111
21237  [회원게시판] 즐겨보던 유튜버가 일베였네요 (80) 으라쨔쨔 05-15 28670 46
21236  [사진갤러리] 마당에 튤립이.. (18) 스샷첨부 아자 05-14 13654 30
21235  [연예인] 미드천재 오하영 ... ㅗㅜㅑ.. (58) 스샷첨부 jollypong 05-14 46781 75
21234  [유머] 군대 월급 한두달만 모으면 가능? (93) 스샷첨부 한마루 05-14 37514 116
21233  [기타] 강석, 김혜영의 싱글벙글쇼 막방.gif (78) 스샷첨부 사나미나 05-14 37325 91
21232  [연예인] 내가 진짜진짜 좋아하는 슬기... ㅗㅜㅑ.. [데이터] (31) 스샷첨부 jollypong 05-14 37295 59
21231  [기타] 이시국 클럽....놀고있는 헨리.gif (91) 스샷첨부 셀랑스 05-14 50274 106
21230  [기타] 사고로 전신마비가 된 강아지 금돌이의 기적 (67) 스샷첨부 사스미리 05-14 22742 119
21229  [동물] 미국 멧돼지 포획 시스템 .GIF (80)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5-14 34801 60
21228  [정보게시판] 드루이드 본부 뒷산 탐방 (38) 스샷첨부 뚜껑 05-14 24563 62
21227  [회원게시판] 긴급재난지원금 기부했습니다 (107) 스샷첨부 에빈카 05-14 15058 89
21226  [블박] 예상할 수 없는 사고 (84) 스샷첨부 jollypong 05-14 34754 79
21225  [엽기] 게이가 알려주는 이번 클럽 사태의 심각성 (108) 스샷첨부 스미노프 05-14 55290 74
21224  [연예인] 신세경 브이로그 얼빡 비주얼 . GIF (52) 스샷첨부 사나미나 05-14 40906 97
21223  [기타] 구독자에게 마지막 인사 전하는 유튜버 (224) 스샷첨부 M13A1Rx4 05-13 68660 340
21222  [자동차] 차 샀어요~!ㅠㅠ 신차 (93) 스샷첨부 써니꼬야 05-13 34942 148
21221  [유머] 잠수탄 클럽충들이 맞이하게 될 상황 (105) 스샷첨부 시고르자브종 05-13 49664 138
21220  [연예인] 셔츠 위로...엄청난 볼륨감.....여자친구 예린.GIF (22) 패션피플 05-13 57533 28
21219  [기타] 이태원클럽 사태를 바라본 서울대생 (85) 스샷첨부 사나미나 05-13 39003 166
21218  [연예인] 위에서 본 노란원피스 모모 ㄷㄷㄷ . GIF (36) 스샷첨부 사나미나 05-13 41298 48
21217  [회원게시판] 백수라서 너무 창피했네요. (123) 룽지 05-13 28487 70
21216  [기타] 왕기춘 vs 박지성 두사람과의 차이점.jpg (66) 스샷첨부 노랑노을 05-13 32904 68
21215  [기타] 불법영업 사라진 계곡의 현재 모습 (80) 스샷첨부 사스미리 05-13 29384 107
21214  [유머] 전형적인 한국 주말 드라마의 전개 .JPG (81)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5-13 32957 67
21213  [유머] 피규어 건담 움짤 장인 (62) 스샷첨부 천마신공 05-13 28711 85
21212  [연예인] 해변 그늘에서 쉬고 있는 사나 (27) 사나미나 05-13 33620 62
21211  [기타] 코로나 현황은 좀 쉬겠습니다. (73) 스샷첨부 春秋 05-13 22953 133
21210  [회원게시판] 경비원 갑질 신상 유포됐네요 (89) 아아암바스타 05-13 30399 86
21209  [유머] 일본인 대부분이 하는 착각 (124) 스샷첨부 사나미나 05-13 45540 101
21208  [회원게시판] 유부남 신고합니다. (62) 스샷첨부 포토샵 05-13 21399 86
21207  [기타] 경비 폭행해서 자살하게 만든 가해자 (펌) .JPG (159)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5-13 39702 120
21206  [기타] 허위정보 유포로 좌표찍힌 맘카페 (59) 스샷첨부 냥이사모 05-12 41519 128
21205  [동물] 갑오징어의 위장 능력... (69) 스샷첨부 푸른권율 05-12 29796 65
21204  [연예인] 태연이 이렇게 이뻤나요!? (93) 스샷첨부 와령이 05-12 39202 73
21203  [기타] 이영돈 때문에 망한 여배우 .JPG (81)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5-12 53487 97
21202  [엽기] 대리운전 안한다고... (147) 스샷첨부 사나미나 05-12 35044 85
21201  [정보게시판] 문체부가 배포하는 안심글꼴.jpg (59) 스샷첨부 TrueLove 05-12 24387 109
21200  [기타] 침착맨을 계속 끈으로 묶는 딸 쏘영이.jpg (60) 스샷첨부 노랑노을 05-12 44293 86
21199  [연예인] 진짜진짜 섹시했던 초아.. (83) 스샷첨부 jollypong 05-12 48026 107
21198  [연예인] 볼때마다 신기한 아이유가 셀카 찍는 법 (73) 스샷첨부 posmall 05-12 29372 91
21197  [회원게시판] 클럽충 새끼 80대 외할머니도 감염 되었던데... 외할머니 돌아가시면? (77) 술끊자 05-12 19579 51
21196  [기타] 18세 여고생의 코로나 감염 리얼 후기 (61) 스샷첨부 아루롱 05-12 47030 84
21195  [회원게시판] 호모포비아를 벗어나게 된 계기. (165) 심심한퉁퉁이 05-12 23761 56
21194  [회원게시판] 와이프의 특명 완쑤 (99) 스샷첨부 집사후보생 05-12 63687 284
21193  [회원게시판] 유튜브를 업으로 사는 사람으로 보다가 정리하고싶어 올려봅니다 (109) 메탈아구몬 05-12 31175 100
21192  [기타] 76년생 안정환 (82) 스샷첨부 사나미나 05-12 40345 156
21191  [기타] 눈물나는 강동구 확진자 동선 (95) 스샷첨부 아라크드 05-12 42955 137
21190  [기타] 한국과 일본이 전쟁 직전까지 갔던 사건 (98) 스샷첨부 사나미나 05-11 37114 152
21189  [기타] 양구 PC방 가격 반전의 반전 .JPG (95)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5-11 46057 135
21188  [기타] 뉴욕 3대스테이크 가게에서 70만원치 스테이크 먹으면 생기는일 (126) 스샷첨부 갓유리 05-11 48543 84
21187  [반려동물] 보일러 고치러온 아저씨가 무서운 토리 (46) 스샷첨부 영칠아 05-11 26141 72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