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게시판]

우울한 30대 직장인 김모씨

[댓글수 (84)]
글쓴이 : 책에봐라 날짜 : 2020-03-25 (수) 11:32 조회 : 26041 추천 : 67  



그래 뭐 30대가 13.5억짜리 집이 있는데 그중 대출은 5억이고 해도 우울할 수는 있지....

아무리 골라도 저보다 나쁜 케이스가 주변에 없었나.

책에봐라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뿡탄호야 2020-03-25 (수) 11:32 추천 18 반대 1
갑자기 우울해지네
고투더 2020-03-25 (수) 11:32 추천 14 반대 1


매일경제에서 끄덕끄덕
FYBs 2020-03-25 (수) 11:32 추천 7 반대 1
저정도로 우울한거면
나는 이미 관뚜껑 속에 들어가서 백골이 진토되어 넋이라도 있고 없네...
왜이렇게...
요즘 기자들은 소설을 참 잘쓸까...
뿡탄호야 2020-03-25 (수) 11:32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갑자기 우울해지네
뉴러씨니아 2020-03-25 (수) 11:32
부동산 가격이 너무 떨어져 전세금 돌려받지 못할까봐 불안해한다는 얘기도 아니고
기자가 정신이 좀 이상한 사람인듯요. ㅎㅎ
     
       
라하마 2020-03-25 (수) 11:32
저기에 모순을 알려드리죠!!

기자분들 소설 쓰는거 같은데 아파트 안떨어졌어요... 코로나 땜시 더 올라서요....
가격 떨어뜨리라고 부치기는 글 입니다.
          
            
흔적 2020-03-25 (수) 19:16
아니 모든 자산이 다떨어졌는데 안떨어지다니 그것도 이상한데요..
그냥 거래가 안된거 아닙니까
LanGsA 2020-03-25 (수) 11:32
시부레
FYBs 2020-03-25 (수) 11:32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저정도로 우울한거면
나는 이미 관뚜껑 속에 들어가서 백골이 진토되어 넋이라도 있고 없네...
왜이렇게...
요즘 기자들은 소설을 참 잘쓸까...
poetic 2020-03-25 (수) 11:32
하... 저런 걱정이라도..
고투더 2020-03-25 (수) 11:32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매일경제에서 끄덕끄덕
흔한스팀러 2020-03-25 (수) 11:32
아 저런 사람들이 곤란해 하는구나.... 시벌 비참하네
파지올리 2020-03-25 (수) 11:32
저런 글을 보면서 기레기한테 우롱당하니까 우울해지네.
신성사회황국… 2020-03-25 (수) 11:32


야 매일경제 ... 자꾸 이럴래요?
콩나물밥 2020-03-25 (수) 11:32
그러니까...
그런 부유층을 위해서 집값이 계속 올라가게 해줘야 된다는 말인가보네요...^^
뚜레주루 2020-03-25 (수) 11:32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뭐래..
제라드록바 2020-03-25 (수) 11:32
30대에 현금 8억 5천을 갖고 있었다는거네

-_-;;
     
       
이토먹깨비 2020-03-25 (수) 15:08
ㅋㅋㅋ제가 하고 싶었던 말ㅋㅋㅋ
우보만리 2020-03-25 (수) 11:32
부부 공무원 이라면
누구처럼 관사 이용 알테크를 했으면
우울은 아니었을텐데........
가을가람 2020-03-25 (수) 11:32
손해보면 누구나 우울은하지요...저딴걸 기사로 쓰는 새끼가 병신인거지..
dlkjfl 2020-03-25 (수) 11:32
아크로 샀나보네... 대단하군ㄴ
     
       
크브 2020-03-25 (수) 11:32
영등포구라는데 아크로는 아닌듯
          
            
스타그 2020-03-25 (수) 15:48
아타스 있어요~ 아크로 타워 스퀘어가 저 가격즈음임. 아니면 당롯케일 수도 있고
wiza 2020-03-25 (수) 11:32
생각이 있으면 지금은 우울하기보다 두려워 떨어야 할 때 아닌가?
일족보행병기 2020-03-25 (수) 11:32
돈이 얼마다 있든 손해보면 우울한거 맞아요 ㅎㅎ

부모님 부동산 총 자산이 40억이고 부채는 0인데

90년대 초 저 어릴때, 집 한채 없고 무자산이던 시절이 더 행복하셨어요

그때는 희망이란게 존재하던 시대였거든요
     
       
namdi 2020-03-25 (수) 11:32
그럼 무일푼이지만 행복했던 그때로 돌아갈수 있나요?
없는 사람들이 보기엔 가진 자들의 헛소리로 보이네요
          
            
일족보행병기 2020-03-25 (수) 18:10
90년대 무일푼 이던 시절로 제 젊은 시절을 시작하고 싶다면 정말 그러고 싶네요

그땐 재개발 예정인 강남 영동아파트가 5000밖에 안했었고

정직하게 돈만 모으면 누구나 부자될수 있는 시대였습니다.

현대/삼성 회사채 이율이 20%가 넘었던 시대였어요.

그리고 저도 없는 자입니다.. 제 부모님 집이지 제 집이 아니에요;;;
     
       
구름둥실 2020-03-25 (수) 11:32
비난받으려고 쓰신 댓글이라면 성공일지도..
     
       
세계수 2020-03-25 (수) 13:11
어그로가 목적이라면 좀 더 세련되게 해보셨으면 하는 바람이 있습니다.
     
       
강똥 2020-03-25 (수) 13:24
지금 님 상황이 어떻길레 희망을 잃으신걸까요 흠
          
            
일족보행병기 2020-03-25 (수) 18:08
저희 부모님은 자산이 있을지 몰라도 저는 돈이 없지요. ㅋㅋㅋㅋ

제가 평생 돈모아서 서울에 집한채 살 수 있을까요?

제가 평생을 모은들 부모님이 물려주실 아파트 증여세도 못내는데 현실입니다

그때는 집값이 더 뛸테니까요... 그러면 집을 팔아야 하는데;; 그럴 바에야 그거 주택 연금으로 전환 하셔서 100세시대 남은 일생 호강하시면서 사셨으면 좋겠다고 생각합니다.

사람들이 착각하는게, 나이드신분들께 부동산은 팔아서 돈쓸수 있는 자산이 아닙니다... 다른 모든 행복 포기해가며 인생을 바쳐서 쌓아올린 금자탑이고,  그거라도 있으니까 나이드신 분들이 행복 잃지않고 버티는거지 그걸 팔아야 한다고 하면 억장 무너져요.

그래서 부동산 끝까지 안팔고 하우스 푸어에 가까운 생활 하시는 5,60대들 강남에 많~이 있습니다
               
                 
백도 2020-03-25 (수) 20:06


도둑맞은 가난
                    
                      
일족보행병기 2020-03-25 (수) 21:32
저도 대학 다닐때 용돈을 저렇게 받고 살았으면 좋았겠네요.

빚 없이 대학 다닌간 부모님께 감사드리고 있지요 ㅎㅎ

하지만 용돈은 식비 교통비 통신비 포함하여 30 이상 받은 기억이 없습니다.
     
       
레드레몬 2020-03-25 (수) 14:49
그럼 그돈 저 주시고 다시 희망을  가지세요
로어셰크 2020-03-25 (수) 11:32
금수저새끼가 가난팔이까지하네 이야....기레기가 장구쳐주고 이야....
어쩌라9 2020-03-25 (수) 11:32
13.5억 아파트인데 대출5억이면 8.5억이나 있는겨? ㅋ
현민군 2020-03-25 (수) 11:32
신용이 5억이나 된다는 것부터가ㅋㅋㅋㅋ 일단 30대에 공무원에 부부 합선 실 700이면 5급이네요. 부부가 둘 다 5급.
대한민국 1% 공무원인듯. 그리고 8.5억은 현금. 혹은 p2p대출일건데...뭐 투자는 본인의 선택과 책임이죠
fbqls 2020-03-25 (수) 11:32
우울같은소리하고 자빠졌네
namdi 2020-03-25 (수) 11:32
33살에 부부합산 700에다 13.5억짜리 아파트 5억 대출하면 순수 자기 돈만 8.5억이 들어갔단 소린데
우리가 왜 저런 부자들을 걱정해줘야 함?
     
       
흑록 2020-03-25 (수) 19:49
서민들 선동하는 기래기새끼죠
우리가 왜 백만장자를 걱정해야하는건지
33살에 저정도 재산이면
금수저에 마누라까지 같아 공무원이면 다이야몬드밥그릇인데요...
sienic77 2020-03-25 (수) 11:32
저는 빠른88년생(친구들 및 동년배들 87년생)이고, 지금 모아둔돈이 대략 1억 4천 정도되는데..

현실은 집에 얹혀사는 처지에서 집도 마련조차하지도 못하는 처지이고.. 제 주변 친구들중에서도 독립생활 하는경우 굉장히 드문 상태인데..(인문계 일반고교 나왔습니다)

무려 13억짜리 아파트를 마련했다라.. (....) 뭔가 다른세계를 보는 기분입니다..
갑자기 우울해지네요
저격수 2020-03-25 (수) 11:32
이런기사를 볼때마다 느끼는건데요
종부세 내는사람 걱정해주고, 대기업 걱정해주고 하여튼 미친것들임
아르마딜로a 2020-03-25 (수) 11:32
장난하나.....ㅅㅂ
cala 2020-03-25 (수) 11:32
월 700으로 8.5억 모을려면 세후 700이라는 가정 하에 10년 넘게 100원 한푼 안쓰고 모아야 되는게 이게 가능?
     
       
namdi 2020-03-25 (수) 11:32
부모님이 해주면 되죠
신흥원딸래미 2020-03-25 (수) 11:32
월급모아 30대에 13억 모으기가 가능한가?
Tworider 2020-03-25 (수) 11:32
여억시 매일경제
Motivate 2020-03-25 (수) 11:32
에휴 ㅋㅋㅋㅋ지방가서 그냥 3억짜리 아파트 살고 평생 놀아도 되겠고만
졸부가 뭐하러 서울가서 그렇게 아등바등 사는지
포마신토쉬 2020-03-25 (수) 11:32
기레기 새끼들 집 한 채 없는 서민들은 걱정 안하고 대출 5억 받을 수 있는 부자를 걱정하고 자빠졌네
wdiydw3 2020-03-25 (수) 11:32
대체 읽어도 뭔소린지 모르겠다
빵점 드릴게요
슬리핑나이츠 2020-03-25 (수) 11:32
13억 5천짜리 집이잇어? 30대 초반에 씨부럴....
유랑천하 2020-03-25 (수) 11:32
누구 이야긴지?? 금수저?? 언론 종사자 당신 이야긴가 그런데 어케 8억 넘는 돈을 그렇게 금방 모으지 30대 초반에 주식까지.. 대단하구먼..
골드라이탄 2020-03-25 (수) 11:32
부르마블 아파트 인가??
어그로탐지기 2020-03-25 (수) 11:32
ㅋㅋㅋ 소설일게 뻔하지만  아이꼬소해
ehlsxnd 2020-03-25 (수) 11:32
장난하는거 아님...실제로 주식에 9억 투자했다가 손실을 봤는데 자기 부인과 딸 죽이고, 본인은 자살한 사람 기사도 있었잖아요...강남에 사는 40대 남자였는데...근데 손실을 얼마나 봤나 했더니...반토막났음...즉, 4~5억 남았음..근데 자살함...의외로...강남 토박이들은 곱게 자라서...저정도 못 견딜 수 있음...저 포함해서 여기 계시는분들은 말도 안된다고 하시겠지만...이런 경우가 종종 있더라구요...저도 참 이거 듣고 어이없었음...근데 웃긴건 뭔지 아셈..이 사람 자살하고, 담날 주식 개폭등했음..ㅋㅋㅋ
     
       
퓨트리스 2020-03-25 (수) 13:30
그런사람이 대한민국 인구에 몇프로나 되냐는거죠
기자가 힘든 사례랍시고 들고온 사례가 대한민국 상위 5% 안에 드는사람의 사례를 들고와서

또 다시 국민도 힘들고 부자도 힘들고 기업도 힘들고 다 힘들다는 개같은 프레임 들고와서 저딴 기사를 써대니 당연히 대다수의 국민들을 화가나는거죠
     
       
용그림 2020-03-25 (수) 14:14
위에 사례랑 하등 비교가 안 되는 걸로 말씀을 하시네요. 주식이야 실시간으로 돈이 늘었다 줄었다 하는 시스템이지만, 부동산은 다르죠. 작년 11월에 실거주 목적으로 구매해서 지금 실거주 하고 있는 위 기사의 주인공은 고작 5개월여만에 코로나로 인해서 집값이 살짝 빠진걸로 우을증에 걸린다? 실거주면 최소 2년은 살아바고 그때가서 손해다 뭐다 얘길 해야지. 벌써 손해라고 벌벌 떠는건 애초에 집을 사면 안되는 사람이란 소리죠. 그리고 영등포 아파트 값 국토부 거래 내역을 다 살펴 보세요. 11월에 샀으면 이미 12월에 1억 가까이는 이득을 봤죠. 그리고 지금은 그 1억이 빠졌느냐? 택도 없어요. 아직 내릴 조짐도 안 보이는게 팩트 입니다. 위에 기사는 그냥 기레기가 소설 쓴 거에 불과해요.
          
            
흑록 2020-03-25 (수) 19:51
안내려갈까요?
과연?
치킨강정 2020-03-25 (수) 11:32
33살인데??
영구정지 2020-03-25 (수) 11:32
기자님월급이 350보다 많으신듯 박봉이라는 공무원이 둘합쳐서 700인거보니
이현암 2020-03-25 (수) 11:32
기사 저렇게 쓰면 나도 쓰겠네 에라이
살아라병아리 2020-03-25 (수) 11:32
5억 대출 받았으면 8억5천은 갖고 있었단 얘긴데 ㅋㅋ 부자네
고수진 2020-03-25 (수) 11:32
발광하는 매경기레기
김택용 2020-03-25 (수) 11:32
근데 다른걸 떠나 실제 인터뷰하고 쓴 기사가 맞기는 맞을까요?
천마서생뿡뿡 2020-03-25 (수) 11:40
서울 부동산 공시시가 많이 올랐다는 뉴스봤는데 무슨 저런 헛설레발을 치는겨...ㅡㅡ^
대박봇물터짐 2020-03-25 (수) 11:48
현타온다...

지방에 3억짜리 집도 대출 반이상 끼고 샀는데
화공학도 2020-03-25 (수) 11:48
8억 5천 ㅡㅡ;;;
doredore 2020-03-25 (수) 12:16
어차피 투기목적으로 투자한 거면서
ntom 2020-03-25 (수) 12:16
ㅈㄹㅎㄱ ㅈㅃㅈㄴ
이힛 2020-03-25 (수) 12:23
기사읽던 30대 a씨 우울해져
CoolMK 2020-03-25 (수) 12:26
나중에 집값이 오르면 기분 좋아졌다고 다시 기사 쓸껀가?
잠이부족해 2020-03-25 (수) 12:30
30대 직장인 김모씨가 기자 본인 인가?
개차방 2020-03-25 (수) 12:30
다들 기레기가 쓴 소설을 보고 우울해하지 마세요.
실버크로스 2020-03-25 (수) 12:38
보고 있는 제가 우울합니다만
구라장이 2020-03-25 (수) 12:56
매일경제 보고 우울하기엔 오늘 날씨가 너무 화창합니다.
매일경제잖아요. 그냥 거르세요.
대암흑천 2020-03-25 (수) 13:18
이 글을 보니 우울해지네
아린민솔파 2020-03-25 (수) 14:01
30대가 결혼하고 13억짜리 집을 살수 있구나, 난 그때 보증금 천짜리 월세방에서 결혼했는데
불러불 2020-03-25 (수) 14:04
지리네 부부가 둘 다 공무원인데 소득이 700이면 최소 둘 다 7급이상... 심지어 공무원이면 노후는 노났네...크
불행하다~~~
내가사는이유 2020-03-25 (수) 14:24
매경
봉그레큐 2020-03-25 (수) 14:36
나도 30대인데 어제 치킨 사먹을까 고민했던 내가 우울해지네
얀도르 2020-03-25 (수) 14:54
가난도 이제 빼앗긴다
ewan1234 2020-03-25 (수) 15:35
내 주변엔 저만큼 행복한 30대가 있을까?
아이라니 2020-03-25 (수) 15:55
치킨, 피자 두개 다 못시키고 둘중 하나를 골라서 뭘 먹을까 고민을 하던 내가 생각나 너무 우울하네요..
이저어어엉 2020-03-25 (수) 17:54
요새 기레기는 소설도 잘 못씀
모터클래스 2020-03-25 (수) 19:17
난 40대인데 대성통곡해야겠네요.....
지금그만 2020-03-25 (수) 21:18
다같이 한강물 온도체크라도 해야하나 이건 뭐 우울증 환자 양성 캠페인이여?
베리만쥬 2020-03-27 (금) 10:29
부자도 우울할 수 있지
부자한테 잘못했네
   

  • 비밀상점
  • 히터
  • 앱코
  • 러판마사지
  • 러판
  • 모두스탁
  • 카멜레옹
  • 통신의달인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밀특가/최저가] 저주파 매직터치 마사지기 (러판코리아) (1385) 러판코리아
1500  [회원게시판] 이혼하네요~~ (82) 미미미미민 09:03 15783 56
1499  [회원게시판] 이래도 쯔양에게 악플달사람???? (64) 고양이꽈 02:07 22416 66
1498  [회원게시판] 쯔양 욕지도 먹방 2탄이 업로드 되었네요. (63) 시간이제일정… 10-26 17520 51
1497  [회원게시판] 좀전 맥드널드서 본 아줌마 (128) 행복하세욤 10-26 32700 56
1496  [회원게시판] 한성컴퓨터 참... (183) 이미지 킹즈맨 10-26 32461 93
1495  [회원게시판] 중국에서 온 아이돌에게 정주지 말아야 겠네요. (64) 너희kin 10-25 21972 74
1494  [회원게시판] 근데 아이린은 중립기어 박을꺼 없지않나요?? (101) 이미지 jinoo218 10-25 23291 63
1493  [회원게시판] 넷플릭스 '터널' . 강추.꼭보세요 (71) 이미지 높이나는도요… 10-24 33879 46
1492  [회원게시판] 인천 중학생 강간사건 피고를 보니 덩치가 어른만하네요. (53) 맥주박사 10-24 25574 81
1491  [회원게시판] [펌] 아이린은 어떻게 살아왔길래... (103) 이미지 백년전쟁 10-23 36403 116
1490  [회원게시판] 아이린 사건으로 본 박진영의 인성교육..jpg (88) 이미지 무기야사랑해 10-23 30616 145
1489  [회원게시판] 타이어은행 또 밝혀진 사실 (63) 이미지 jinoo218 10-23 29321 96
1488  [회원게시판] 어제 저의 사람 됨됨이가 느꼈습니다. (81) 74794C656 10-22 19903 120
1487  [회원게시판] '민식이법 위반' 사고 낸 50대 무죄.."운전자 과실 인정 어려워" (102) 행인4 10-21 19676 85
1486  [회원게시판] 오래 일한 직장을 그만뒀는데 후임자가 자꾸 업무 관련 연락을 합니다 (105) 강남고려 10-21 26609 81
1485  [회원게시판] 전세금.. 결국 이리되네요 (106) Sheep선비 10-21 32471 92
1484  [회원게시판] 축하해주세요, 와이프가 임신했습니다. (207) MEGUI 10-20 13892 147
1483  [회원게시판] 모든 커뮤니티 요즘 상황.jpg (57) 이미지 Veritas 10-19 36035 80
1482  [회원게시판] 남편 홍보 받았던 가수 수혜입니다! (137) 이미지 MtoDaJ 10-19 38715 198
1481  [회원게시판] 오늘 역대급 개발암 그알 요약 .JPG (66) 이미지 샌프란시스코 10-18 35486 107
1480  [회원게시판] 지인 회사 들어갔다가 한달만에 퇴사... (96) 두부두부앙앙 10-17 35351 99
1479  [회원게시판] 목공방 근황 (55) 이미지 제행무상 10-17 26998 43
1478  [회원게시판] 10월 2일이던가 어이 없던 인간 찾아옴(후기) (77) 노우맨 10-16 17994 81
1477  [회원게시판] 수원에 어느호텔에서 하룻밤 잤는데.. 죄다 유료네여. (98) 닉넴고갈 10-16 38209 56
1476  [회원게시판] 고래 잡고 왔습니다 (211) 민셔리 10-15 25884 55
1475  [회원게시판] 미국인 스티붕 유가..진짜 개XX 인 이유. (50) 붕어낚시전문 10-15 23983 79
1474  [회원게시판] 길 물어보는 사람 직접 데려다 주고 욕을 들었네요. (182) 스미노프 10-14 17678 62
1473  [회원게시판] 중국에서 BTS 깠다가 역풍 쳐맞는중 (61) 이미지 포토샵 10-14 34502 76
1472  [회원게시판] 개와 산책하다가 미친ㄴ 만났네요 (94) 이미지 고스트으 10-13 27172 60
1471  [회원게시판] 국가비·영국남자 조쉬, 자가격리 중 생일파티→사과→‘추방해라’ 분노 여론 (115) 이미지 스트라이커K 10-12 23239 82
1470  [회원게시판] 당근마켓 무료나눔 비매너(?) (67) 인천우투리 10-12 24683 58
1469  [회원게시판] 저의 최애 비누. (84) 이미지 넌내게목욕값… 10-12 24286 40
1468  [회원게시판] 복권방 가게 엄청 단순함...-ㅅ-;; (124) 이웃짐또터러 10-10 46267 72
1467  [회원게시판] 일본 와세다 대학이 발표한 세계 디지털 정부 순위 (77) 이미지 인간조건 10-10 30176 98
1466  [회원게시판] 짝사랑하는 여자 나이 알고 접음ㅋ (181) 대동단결만사… 10-09 43813 87
1465  [회원게시판] 친구 냉장고 채워주고 왔습니다. (41) MEGUI 10-09 26363 72
1464  [회원게시판] 오늘자 누님 한분 보내 드림 ~ (105) 이희은 10-08 31232 119
1463  [회원게시판] 한글날 맞이 폰트 나눔합니다 (딱 3일간).jpg (199) 이미지 글꼴쟁이 10-08 19213 239
1462  [회원게시판] 조두순 감시할 유단자 6명 채용.... (141) 이미지 포토샵 10-07 26455 89
1461  [회원게시판] 인기글에 여교사가 많아져서 학교가 노답이라네요. (106) 네메시스 10-07 30060 56
1460  [회원게시판] 드디어 내 집이 처음으로 생겼습니다. (169) 이미지 복면엑스 10-06 24189 143
1459  [회원게시판] 이근 대위 누가 잘잘못을 떠나서 팩트는 그가 졸렬하다는 것. (118) 더글라스 10-05 26674 112
1458  [회원게시판] 소방관이 이근 한테 빡친 이유 (82) 아재공룡둘리 10-04 38570 115
1457  [회원게시판] 이근씨 사건은 게임오버인듯...녹취록 떴네요. (171) 이미지 뉴러씨니아 10-04 34915 86
1456  [회원게시판] 저는 오늘부로 애비가 없습니다. (126) 정직한놈 10-03 35738 147
1455  [회원게시판] 담배피는넘 뭐라했더니 쫒아오네요 (101) 엘디 10-03 31257 113
1454  [회원게시판] 하 방금 어이 없네요 (160) 노우맨 10-03 34022 154
1453  [회원게시판] 간만에 나눔합니다. (262) 이미지 옹느랑 10-03 12943 195
1452  [회원게시판] 30대 후반 40대 50대 공감 글 (138) 우랄 10-02 32934 118
1451  [회원게시판] 학교가 점점 개판되는 이유 (160) 쉐프 10-02 30043 103
1450  [회원게시판] 야 진짜 이토 몇몇 사람들...실망스럽네요 (135) 킹즈맨 10-02 22552 64
1449  [회원게시판] 일본에서 와이프덕에 명절 느낌나네요ㅎㅎ (48) 이미지 오레시아 10-01 28107 94
1448  [회원게시판] 구토에 설사에 방에 혼자 쓰려져서 이제 일어났어요 (97) 나는행복하다 10-01 22426 52
1447  [회원게시판] 길 지나가는데 초딩이 시비걸면 어떻게 하시나요? (101) 아크커피 10-01 23893 61
1446  [회원게시판] 무서운 마눌님의 제안 ㅎㄷㄷㄷㄷ (91) 그치지않는비 09-30 38832 71
1445  [회원게시판] 남편 자신감 어떻게 상승 시켜줄까요. (70) 나냔구리구리… 09-30 22164 57
1444  [회원게시판] 부부싸움 답답하네요 (217) 인생은겸손 09-29 25644 81
1443  [회원게시판] [로또]나에게 이런 행운이... (83) 이미지 akiLee 09-29 26178 109
1442  [회원게시판] 외상 사기 당해본 자영업자 계신가요...ㅠ (76) 이미지 홍삼액 09-29 17217 34
1441  [회원게시판] 남자는 뭐든 완벽해야하는군요... (157) 하느리여 09-28 37257 9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