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게시판]

택시 이중 결제 후기.

[댓글수 (59)]
글쓴이 : 금기자 날짜 : 2020-05-16 (토) 10:38 조회 : 25959 추천 : 56  

엊저녁에 사무실에서 간단하게 한 잔 하고 차를 놓고 가는 바람에 아침에 택시를 이용해서 출근했어요~


체크카드를 내밀었는데,,기사님이 영수증 출력이 안된다며 몇 번 긁으시더군요.


문자가 두 번 와 살짝 걱정은 됐지만 출퇴근 바쁜 시간에 그거 대조할 시간이 없어 일단 내렸습니다.


사무실 들어 와 확인하니 이중결제가 됐더라구요. 재빨리 기사님께 전화했더니 (T택시) 영수증이 한 번 밖에 안나왔으니 이중결제 아니라고 걱정말라고 하시더군요.. 무슨 말씀인지. ㅠㅠ. 승인내역 두 번, 출금 두 번이 확인됐는데..


운행 중인 냥반 붙들고 얘기해 봐야 답이 없겠다 싶어 재빨리 카드 회사로 전화했더니 단말기 회사 전번을 알려 주더라구요.


거기 전화해서 결국 1회 분은 승인 취소받았네요.


혹시 택시비 이중 결제 된 분들은 카드 회사 전화 후 단말기 회사로 문의하면 환불받을 수 있답니다.


다들 아시나요??? 전 이중 결제는 첨이라 살짝 당황했지만 침착하게 이 위기를 모면할 수 있었습니다.


비가 주룩주룩 오네요. 안전운행 하시고, 감기 조심하세요~~


으흠.. 그럼 전 20,000~~~

금기자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뿡탄호야 2020-05-16 (토) 10:38 추천 3 반대 0


이거 필요해보이시는데
noodles 2020-05-16 (토) 10:38
회사 택시가 그런 경우가 종종 있더라구요. -0-;; 개나소나 쓰면 중간에 막쓰는 사람은 꼭 끼는 법이라....
     
       
글쓴이 2020-05-16 (토) 10:38
일부러 그런 건 아니다 싶으니 뭐,, 그냥반이나 저나 실수할 수도 있는 거죠. 암튼 처리가 빨라서 다행입니다.
디스한갑 2020-05-16 (토) 10:38
현명하게 대처를 잘 하셨군요.
어제 한잔하셧으니 이제 해장술 하러
가셔야죠 ㅋㅋ
     
       
글쓴이 2020-05-16 (토) 10:38
헉!! 해장술은 20대 때 먹어 보곤 못 먹어요. ㅠㅠ.

점심에 어제 함께 한 후배 온다니 해장 국수'나 한 그릇 하렵니다~ ^^
뿡탄호야 2020-05-16 (토) 10:38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이거 필요해보이시는데
     
       
글쓴이 2020-05-16 (토) 10:38
하아, 뿡탄호야님 댓글은 뭔가 고민을 하고 봐야 해요. 이건 또 뭐죠?  ㅠㅠ

드립력이 약한 건지, 아님 이해력이 딸리는 건지,,ㅠㅠ 나이 먹었나 봐요.
          
            
뿡탄호야 2020-05-16 (토) 10:38
아 드립이었는뎅 ㅠㅠ
글의 흐름이 네이버블로그의 후기와 비슷해서요

이건 실패한 드립입니다
               
                 
글쓴이 2020-05-16 (토) 10:38
아하,, 완벽하게 이해했음 ㅎㅎㅎㅎ 찾아서 읽어 보니 거의 복붙 수준으로 비슷한 흐름 맞네요. ㅋㅋㅋㅋ
우비11 2020-05-16 (토) 10:38
저도 글의 흐름이 네이버 블로그랑 100%랑 일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너무 비슷해서 웃겼어요
     
       
글쓴이 2020-05-16 (토) 10:38
진짜요?? ㅋㅋㅋㅋ 웃기네요. 그래서 윗분이 그런 댓글을 남긴 거였군요~
요약하자면 2020-05-16 (토) 10:38
전 예전에 버거왕 갔는데 분명 긁는거도 한번인데 결제문자가 두번
오더군요..바로 얘기해서 한번 취소했는데 취소문자한개는 바로왔는데
취소문자 한개가 집에가서 자는데 또오더군요
며칠뒤에가서 사정얘기하니까 괜찮다고 신경쓰지마시라고 하시던...
기왕간김에 세트한개 더사먹었네요 ㅎ
     
       
글쓴이 2020-05-16 (토) 10:38
요약하자면' 버거 하나 더 드신 셈?? ㅎㅎ
          
            
요약하자면 2020-05-16 (토) 10:38
그런셈이긴한데 점주님이 얘기듣더니 괜찮아요 하셔서 ㅋㅋㅋㅋ
               
                 
어쩌라9 2020-05-16 (토) 10:38
갑을이 바뀐듯? ㅋ
씨케이78 2020-05-16 (토) 10:38
보통 같은금액으로 2번 동일시간(짧은 텀)을 두고 결재된 경우

카드사에서 확인 전화 올때도 있던데요..
     
       
글쓴이 2020-05-16 (토) 10:38
음,, 그런 경우도 있군요. 체크카드로 결제된 거라 그냥 승인 문자만 오고 빠져나가더라구요~
그래도 확인하고 취소되어 다행이라 생각 중입니다. ㅎㅎ
Granted 2020-05-16 (토) 10:38
저는 예전에 편의점 알바중에 체크카드 오류나서 다시 한번 결제했는데 손님은 두번 결제됬다고 그래서 나중에 카드사에 연락해보니 중간에 돈이 붕 떠버렸다고?!.. 카드사에서는 기다리면 첫번째(오류분) 거는 다시 통장으로 들어간다고 했었고 그 이후 손님이 따로 오지는 않은 거 보니 정상 환급된듯..
     
       
글쓴이 2020-05-16 (토) 10:38
그건 명백한 오류죠~~ 아마 단말기 문제가 아니었을까 싶네요.
오늘과내일 2020-05-16 (토) 10:38
내가 자주 이런일이 있어서 카드사에 문의를 했더니 카드체크를하면
무조건 문자서비스는 옵니다.하지만 결제는 은행마음대로임 된것도있고
안되는것도 있다함  50프로 확률임 그러니 택시 기사분이 영수증이
안나오니 다시체크한것을 이중결제로 뭐라할건아님 모든게 카드사 오류기
때문에 카드사가 동시간대 두번결제되면 매장으로 바로 전화가 오기도 하지만
극히드문일이고 본인이나 가맹점에서 카드사로 전화를하여 두번결제가 되었다면
취소를 해달라하는게 맞는거고 한번만 결제되었다면 넘어가면 그만인데 이런일이
밤이라면 내일 또 들러서 확인을 해야하는 번거로움이 생김..그러니 기분 나쁘게
생각은 마세요.
     
       
글쓴이 2020-05-16 (토) 10:38
기분 나쁘진 않았어요,, 당황한 것 뿐이죠. 사람이 사는 곳에 사고가 생기는 게 당연하죠,, 다만 상호 오해로 인해 그걸 차근차근히 해결하려는 마음이 다치지만 않으면 된다고 봐요~
삶은달걀O 2020-05-16 (토) 10:38
오늘 택시 타고 체크카드 냈는데
기사분이 카드에 돈없다고 하길래 급해서 현금으로 냈는데
내리고 문자 온거 보니깐 330만원 긁었더군요 3300원인데...
     
       
The미래 2020-05-16 (토) 10:38
아니 카드에 330만원, 아니 3300만원은 기본 예의 아닌가욧?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330이 없어서 취소된 건가요 아니면 둘 다 결제가 된건가요?
     
       
글쓴이 2020-05-16 (토) 10:38
ㅋㅋㅋㅋㅋㅋ 다들 통장에 한 500 정도 넣고 다니잖나요?? ㅎㅎ 진짜 잔고가 있었으면 대박 놀라셨을 듯 ㅋㅋ
     
       
레드보틀 2020-05-16 (토) 12:42
보통 미터기에 찍힌대로 알아서 긁히는데.10만원이상 고액
수기결제건은 금액설정시 고액이라고 해서 미터기에서
금액이  맞는지 되묻는 문구도 나오는데요
긴팔티 2020-05-16 (토) 10:38
한번했는데 이중결제가 아니라
안된거같아서 여러번 하면서 그게 전부 처리가 된거..
저도 그런적있어서 취소함.
     
       
글쓴이 2020-05-16 (토) 10:38
아마 그게 정답인 듯 싶어요.
무한11 2020-05-16 (토) 10:38
어라 예전에 모텔 숙박 4만원 카드결제하는데 그사람이 실수로 2만원짜리 해서 2만원한번더 카드 결제 했더니.. 그밤에 카드회사에서 전화 오던데 ; ;
     
       
글쓴이 2020-05-16 (토) 10:38
전화를 주기도 하나 보군요... 기다릴 걸 그랬나?? ㅎㅎ
아즉 2020-05-16 (토) 10:38
대부분 동일금액이 지정된 시간 이내에 반복해서 승인요청이 들어오면 대부분 자동으로 하나만 승인나도록 되어 있습니다. 승인 문자는 두번 들어오지만...대부분 이중결제 문제건으로 처리 됩니다. 이 과정에서 담당자가 확인과정을 거치니 크게 걱정안하셔도 됩니다.
     
       
글쓴이 2020-05-16 (토) 10:38
네에, 잘 처리돼 다행이죠. 뭐..
에이치p 2020-05-16 (토) 10:38
가끔 이런일이 있을때가 있죠~ 아주 현명한 대처 굿입니다~
     
       
글쓴이 2020-05-16 (토) 10:38
캄솨합니다~~^^
あむろなみえ 2020-05-16 (토) 10:38
전 몇 년 전에 택시기사에게 고소당한적 있어요.결제하라고 카드 줬는데 결제 다 됐다고 카드 돌려주길래 받고 내렸더니 며칠뒤에 돈안내고 튀어 택시기사가 고소했다고 경찰에서 연락옴.톨비따로 요금 따로 결제해서 그거 결제된거 보고 연락한듯.카드 사용 문자 신청안해서 몰랐는데 나중에보니 톨비만 결제했더라구요.톨비도 돌아갈때 생각해서 왕복으로 결제하라고까지 했는데..전 분명히 택시기사가 결제 다 됐다고 카드준거라고 블랙박스 확인하라니까 택시기사가 블랙박스 없다고 했다네요.진짜 저거때문에 경찰서 왔다갔다하고 쓰레기 놈 역고소 하려다 넘어간적있네요.
     
       
글쓴이 2020-05-16 (토) 10:38
헉,, 택시 승차 한번 잘못해 엄청난 스트레스에 시달리셨군요~~
ztarwars 2020-05-16 (토) 10:51
같은단말기로 같은금액이 단시간에찍히면 연락주는데도있던데 아닌곳도있군요
히비립 2020-05-16 (토) 11:13
장사하면서 느낀 점.

매우 짧은 시간(3초이내)에 같은 금액 2번 찍힐겨우.

1. 카드사는 전화확인할 확률이 높음.
2. 은행은 자동으로 하나를 승인취소시킴. 문제는 체크카드. 돈이 돌아오는 시간이 꽤 오래걸림. 최대 다음날.


결제 텀이 10분 이상인 경우는 그냥 인정되는 듯.

그 중간은 케바케인듯하구요.
세가르 2020-05-16 (토) 11:19
장사하는 입장에서 보면
같은 금액을 같은 카드로
10분내에 여러번 승인 할경우
단말기 회사에서 전화옵니다.
실수인지, 진짜인지?
전에 28000원짜리 결제하고
그 손님이 옆에 있는 28000원짜리 제품을 보고
이거도 주세요
해서 긁었더니
바로 전화오더라구요

그리고 카드 소지자에게 오는 문자가 두번왔다면
두번 결제된거 맞습니다.
빠끄 2020-05-16 (토) 11:43
이래서 택시도 교통카드로 결재하는게 편하쥬
박미디 2020-05-16 (토) 11:53
5분안에 같은금액으로 5천원이상으로 이중결제나면 카드전산관리업체에서 최대 3일안으로 확인후 전화드립니다
단, 서울시에서 단말기를 설치해준 택시같은경우 관리업체가 유야무야넘기는 경우도 있습니다(경험상)
머임야마디 2020-05-16 (토) 12:19
실수가 아닐 수 있어요. 예전 현금 많이 쓰던 시절에 만원권 받고 천원으로 은근슬쩍 바꿔서 천원으로 주셨다고 돌려주면
승객들은 본인이 실수 한줄 알고 돈을 다시 주던때가 있었죠. 저도 한번 당했어요. 그때 이상하다 내 지갑에 분명 세어둔 장수가 있었는데.. 그래도 재가 착각한 건가 싶어서 돈을 다시 줬어죠. 나중에 인터넷 보니 그런 사기가 만연했다더군요.
     
       
조현영♡ 2020-05-16 (토) 12:43
확실히 카드단말기에서 영수증이 안 나오면 카드사 전산오류로 결제 안 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결제가 됐다 해도 영수증이 안 나오면 수일 후에 자동 취소되는 경우도 있고요. 제가 볼땐 택시기사가 이중결제를 유도한 건 절대 아니라고 봅니다. 요즘은 이중결제되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도 오고 하니까요
Milkiss 2020-05-16 (토) 12:42
어렸을때 지금의 와이프 친구들에게 저를 소개하는 자리에서 제가 결재를 하고 장소를 옮기려 택시를 탔는데 결제 문자가 1분 간격으로 2 30번 정도 계속 오더군요 결론은 문자만 계속온거긴 했어요
NSNS 2020-05-16 (토) 14:11
똑같은 금액 2번 연달아  결재 하면 카드사에서 전화 오는데
     
       
글쓴이 2020-05-16 (토) 14:47
체크카드라 그런지 안오더라구요~~
중동너구리 2020-05-16 (토) 15:56
저도 비슷한 사례 있는데 연속해서 같은 가격으로 결제되면 윗분들처럼 전화오던데
slirng 2020-05-16 (토) 15:57
어머니께서 택시하시는데 카카오택시 자동결제로 손님 결제된 거 확인하고 내려드리고 저랑 통화중인 시간에 취소되고 재결제 된 내역도 있어요. 사람손 안탄 거래였는데도 이런 거 보면 금융거래는 몇번이고 확인해봐야돼요.
1차 결제 18시 48분
(18시 52분부터 19시까지 저랑 통화하심)
2차 취소결제 18시 55분
3차 재결제 18시 55분
글쓴이 2020-05-16 (토) 16:36
아니,, 이 글이 뭐라고 인기 게시판에 ㅋㅋㅋㅋㅋㅋ
화사 2020-05-16 (토) 17:30
20,000에서 아재의 향기가..
     
       
글쓴이 2020-05-16 (토) 20:05
ㅎㅎㅎㅎ
불사조왕 2020-05-16 (토) 18:32
의도적인 행위는 아닌 걸로 보이네여...
     
       
글쓴이 2020-05-16 (토) 20:05
그럼요,, 저도 그렇게 생각합니다
USNewYork 2020-05-16 (토) 20:27
!행다
     
       
글쓴이 2020-05-16 (토) 20:34
!사감
생각좀해봅시… 2020-05-16 (토) 22:08
지금은 시장에서 카드결제해도 능숙(?)하게 결제가 끝나지만
예전엔 어머님들이 카드결제에 익숙하지 않으셔서 두번 세번 결제하시는 일이 비일비재했죠 ㅋㅋㅋㅋ
한번 했는데 감감무소식~ 그래서 한번 더 했는데 오 되네?
근데 내 결제내역은 두번결제 ㅇㅅㅇ...

흔했어요 이런일이 ㅋㅋ
     
       
글쓴이 2020-05-17 (일) 01:04
그랬군요~~^^
cold11 2020-05-17 (일) 00:00
신용카드의 경우 단시간내에 동일금액이 중복해서 결재되면 2번째 승인액은 전표매입 시 자동으로 오류처리되어 가맹점에 입금이 안됩니다. 이게 골때리는게, 취소가 되는 게 아니고 지급보류 형태가 돼기 때문에 가맹점이나 카드결제자가 직접 원인 추적해서 해결 안하면 그냥 카드사 돈이 돼버리기도 합니다.

추가로 카드기에서 영수증이 나오고 결재문자가 오더라도 긁는 순간에 통신 장애가 발생하면 그냥 취소 돼버립니다. 문제는 취소돼더라도 취소 문자는 안오거나 며칠 지나서 온다는 거죠.

의외로 이런 경우가 많아서 카드기나 포스기 매출과 실제 카드사 입금액이 안맞는 경우가 많죠. 시장이나 카페 같은데는 뭐.... 뻥 좀 보태면 아주 많이 차이 납니다.
아마 두가지 경우가 겹친 레어한 케이스 같은데, 한건을 직접 전화로 취소하셔서 택시회사도 못 받을뻔 했던 요금 받을 수 있게 될 것 같네요. ㅎㅎ
좋은 일하신 겁니다.
     
       
글쓴이 2020-05-17 (일) 01:05
안그래도 오늘 말씀하신 내용의 전모를 알게 됐네요. ㅎㅎ
칼있시마 2020-07-01 (수) 12:40
얼마전에 중국에서 귀국하면서 공항택시 카드가 안된다고 현금을 줬는데
알고보니 카드 결재가 되었던것~
카드사 통해서 택시기사 전화번호 알려줘서 기사와 통화했고
이 아저씨 연세가 있으신 분이라 회사 경리를 통해서 환불처리하겠다고
이틀인가 지나서 환불처리되었다고 문자 오더라구요.
     
       
글쓴이 2020-07-01 (수) 12:54
대부분은 잘 처리가 되는 모양이네요. ㅎㅎ
   

  • 라크나로크
  • 차량용품
  • 통신의달인
  • 리니지m
  • 블루라이트 차단 안경
  • 걸카페
  • 제주렌트카
  • 넥산타이어
  • 카멜레옹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스폰서박스] 사건사고에 휘말리셨나요? 이토랜드 법률상담실이 도와드리겠습니다! (103) 스폰서박스
1652  [회원게시판] fnc는 소속 가수 관리 정말 못하네요 (83) 코다마레나 07-05 24794 41
1651  [회원게시판] 저는 지민이 편입니다 (228) 하나로바 07-05 38122 92
1650  [회원게시판] 조금전 생각보다 심각해진 AOA 지민&민아 인스타 상황 (75) 이미지 루미에 07-05 25700 46
1649  [회원게시판] 어제 도를 아십니까 만난 썰 (39) ㅇㅇ그러해다 07-05 14924 62
1648  [회원게시판] (사진주의) AOA 민아 인스타그램 ㅠㅠ (59) 이미지 허랭득이 07-04 33954 69
1647  [회원게시판] 회사에서 승진했습니다 (54) 다이어트해야… 07-04 20019 97
1646  [회원게시판] 불청 윤기원 ㅋㅋㅋㅋㅋ (49) 이미지 9700 07-04 27563 45
1645  [회원게시판] 편의점 폐기상품 얻어왔습니다. (77) 이미지 시간이제일정… 07-03 26242 85
1644  [회원게시판] 결국 코로나때문에 사업 하나를 접게 되었습니다. (85) 이미지 Artistry 07-02 27930 71
1643  [회원게시판] 용인 주차폭행 반전입니다 ㅋㅋ (77) 이미지 배튼튼 07-02 29444 70
1642  [회원게시판] 집에 선물이 와있네요~ (74) 이미지 잇힝e 07-01 23965 134
1641  [회원게시판] 매니저 머슴 일 이거 기획사가 고용했다고 잘못 떠넘기려는 쉴드는 웃기네요 ㅋㅋㅋ (114) 컷우드 07-01 22359 50
1640  [회원게시판] 아들 입대 후기.. (179) 금기자 07-01 20879 97
1639  [회원게시판] 지금 오산에 이리 비오는데 트렁크 열린채 주차되있던 벤츠... (83) 이미지 햄촤딩 06-30 29249 87
1638  [회원게시판] 퇴사 했습니다. (83) 가슴이시킨다 06-30 23656 125
1637  [회원게시판] 퇴사후 배달대행시작했습니다. (147) 뿌슝뿌슝 06-30 28580 142
1636  [회원게시판] 한달전 이직한 회사... 진짜 대단하네요 (96) 해티 06-30 32118 73
1635  [회원게시판] 그동안 고생많았네요ㅠㅠ감사했습니다.... (105) 이미지 핼창정인 06-30 22052 58
1634  [회원게시판] 월세집 구하면서 알게된 요지경 (119) 고도보구오요 06-29 28634 77
1633  [회원게시판] 인국공을 보니 요즘 취준생이 감투네요... (189) 파아란호수 06-28 23555 136
1632  [회원게시판] 어제 편의점 알바한테 을질당했습니다. (148) 이미지 aptjktkl 06-28 24536 73
1631  [회원게시판] 로또 당첨.. (76) 제스파 06-27 24023 83
1630  [회원게시판] 여태까지 살면서 본 가장 유명한 사람은 누구인가요? (253) 이미지 말똑싸 06-27 21940 71
1629  [회원게시판] 와사비망고 tv 때문에 빡치네요 (144) 관리만이살길 06-26 29248 67
1628  [회원게시판] 개인들은 주식투자하지마라 외국인만 투자해라 이중과세한다. (273) 초코초코a 06-26 22233 79
1627  [회원게시판] 오징어 안 먹기 운동합시다. (87) 왜구척살 06-25 29638 102
1626  [회원게시판] 오징어 떼가 돌아왔다..동해안 만선에도 여전히 '금징어' (71) 이미지 고투더 06-25 22866 74
1625  [회원게시판] 오늘 일하다가 쌍욕 튀어나올뻔 했네요 (85) 바보왕바 06-25 24312 99
1624  [회원게시판] 현직자로서 인국공 요약 정리해드림 (145) 이미지 밸키 06-25 22747 91
1623  [회원게시판] 전 이런 후배가 있습니다. (93) 금기자 06-24 29549 124
1622  [회원게시판] 안과를 갔다가 마음을 치료받고 왔습니다 (59) 미췐 06-24 28287 117
1621  [회원게시판] 술쳐먹고 무단결근한 (96) 도깨비 06-23 32167 86
1620  [회원게시판] 점심으로 돈까스를 먹었는데요.. 이건 뭐.. (125) 이미지 ScarCity 06-23 30494 49
1619  [회원게시판] 결국 집 샀네요.... (76) 오후2시 06-22 26275 69
1618  [회원게시판] 산에서 즐기는 사색시간 (196) 이미지 크랙잭 06-21 30042 70
1617  [회원게시판] 남자키는 178이 가장 적당하지 않나요 (205) 코다마레나 06-21 20796 40
1616  [회원게시판] 지리산 다녀왔습니다. (164) 이미지 화대무박종주… 06-20 19378 98
1615  [회원게시판] 호주 영주권 포기하고 왔는데 이상한 사람 취급받곤 합니다 (110) 스리라차맨 06-19 23147 71
1614  [회원게시판] 기계 취미이신분 계시나요? (83) 이미지 ㅇ4ㄴㅁ54 06-19 15931 48
1613  [회원게시판] 교X생X 엿 같은 회사는 가입하지 마세요!!!!!! (135) CivilWar 06-19 24853 56
1612  [회원게시판] 투기충들 개역겹네요. (247) 네메시스 06-18 29592 166
1611  [회원게시판] 이상한 여자 만난 후기입니다. (188) 게로우 06-18 35448 166
1610  [회원게시판] 한국도 7만톤짜리 항공모함 만든다는데 (164) 이미지 돈벌자 06-18 20851 44
1609  [회원게시판] MC몽 근황 (62) 이미지 스리라차맨 06-17 22792 55
1608  [회원게시판] 이건 하트일까요 욕일까요 (82) 이미지 아이티전당포 06-17 23784 69
1607  [회원게시판] 음식을 배달해주는 라이더에게 고맙다고 팬X만 입고 음식을 받은 여배우 (65) 뱅쇼한잔 06-17 28345 44
1606  [회원게시판] 근데 플스5는 불매운동 대상이 아닌가보네요 (328) jinoo218 06-16 27362 130
1605  [회원게시판] 친구가 없습니다. 살아온 얘기 주절주절. (126) 게임인생40년 06-16 16903 50
1604  [회원게시판] 전 국민의 금융·개인 정보 다 털림 ㅋㅋ (94) 이미지 도끼자국 06-15 21966 61
1603  [회원게시판] 허리디스크 수술 후기. 수술 절대 하지 마세요! (99) 꽃보다요가 06-15 25657 70
1602  [회원게시판] 뽀시래기 한마리 델고 옴 (156) 이미지 잇힝e 06-15 22438 77
1601  [회원게시판] 카페 운영하는데 큰일이네요 ㅠㅠ.. (158) fofok 06-14 37468 103
1600  [회원게시판] (국제연애) 오늘은 러시아여친이 보내준 소포를 받았어요 (144) 이미지 레드퍼플 06-14 35802 74
1599  [회원게시판] 당근마켓에 무료나눔을 했습니다. (45) 이미지 유안 06-14 19573 74
1598  [회원게시판] 이사할때 믿고 걸러야하는 집 주변 특징 (144) 이미지 클래식과재즈… 06-14 30796 80
1597  [회원게시판] 4년 만에 땄어요! (101) 이미지 hamsiki 06-12 42314 223
1596  [회원게시판] 택배회사 직원이 요즘 택배사 근황 공유드림 (144) 김정옥 06-12 22340 72
1595  [회원게시판] 재난지원금 오링 (71) 허니버터야옹 06-12 25985 53
1594  [회원게시판] 다들 어떻게 사시나요? 제가 이상한건가요? (130) 미췐 06-11 20811 108
1593  [회원게시판] 마누라가 저 몰래 150만원을 교회에 헌금했는데 나중에 고백을 했어요. (302) 커리 06-11 27059 135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