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자동차가 너무 좋다 못해 직접 만들어버린 17세

[댓글수 (110)]
글쓴이 : 사스미리 날짜 : 2020-05-29 (금) 18:13 조회 : 39462 추천 : 100  




사스미리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음란마귀 2020-05-29 (금) 18:13 추천 39 반대 1
우리나라도 창고(차고) 문화 생기면 인재들 꽤 나올꺼같음.
비기닝 2020-05-30 (토) 00:40 추천 3 반대 0
딱히 저학생을 비판 비난 할려는건 아니지만. 저런거 다 뜯어 고치고 만들 도구가 구비되어 있는 집이 없어서 그렇지 도구만 다 구비되어 있다면 자동차 만드는 거 쉬움.
엔진을 뭐 처음부터 만들어서 자동차 만드는것도 아니고 그저 버려진거 주워다 고쳐 만든거면 공장밥 2~3년 먹은 사람들이면시간과 장비만 준비되면 충분히 만듬.
공과생 입장에서보면 그저 조립임.
조립은 그냥 관련지식이 없는 사람들이 볼때야 대단해보이지 그분야에 조금이라도 발 담근 사람이라면 별거 아님.
진짜 기술과 실력을 볼라면 저 완제품 상태를 볼게 아니라 각 작업을 어떻게 했는지를 봐야함.
그저 부품 사다 붙이고 조립한 수준이면 별거 없는거고
밀링 이나 선반 같은 기계로 직접 원자재 사다가 쇠 깍아 가며 만든 거면 그땐 진짜 대단한거고 말이죠.
작업실 보니까 안에 선반이나 밀링기계는 딱히 없어보이는 걸로 보아 그저 분해, 조립 수준일 가능성이 큼.
뭐 여튼 결론은 이거임.
저 학생이 학생신분으로 저정도 까지 한건 솔직히 대단하긴 하지만 막 저 정도로 대학교 특채나 대기업에서 뽑아갈 정도의 스카웃 대상은 결코 아니라는거죠.
만약 저게 대학교 특채 대상이면 우리나라 부모님들은 당장 자식들 수능 때문에 비싼 학원비 처 낼게 아니라 그 돈으로 당장 여러 공구장비부터 사서 너도 차한대만들라고 시켜야함.
만성주부습진 2020-05-29 (금) 23:53
전에 봤던 영상이네요. 물론 차 자체의 퀄리티는 많이 떨어지고 조악하긴 하지만 저걸 혼자 만든다는 자체가 대단하다고 느꼈습니다. 솔직히 대학생들도 여렇이 모여서 졸업작품으로 차 만드는데 혼자서 뚝딱 만드다는게 참 대단하죠. 나중에 대학가서 이것저것 배워서 과연 또 어떤 차를 만들어낼지도 궁금하네요.
비기닝 2020-05-30 (토) 00:40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딱히 저학생을 비판 비난 할려는건 아니지만. 저런거 다 뜯어 고치고 만들 도구가 구비되어 있는 집이 없어서 그렇지 도구만 다 구비되어 있다면 자동차 만드는 거 쉬움.
엔진을 뭐 처음부터 만들어서 자동차 만드는것도 아니고 그저 버려진거 주워다 고쳐 만든거면 공장밥 2~3년 먹은 사람들이면시간과 장비만 준비되면 충분히 만듬.
공과생 입장에서보면 그저 조립임.
조립은 그냥 관련지식이 없는 사람들이 볼때야 대단해보이지 그분야에 조금이라도 발 담근 사람이라면 별거 아님.
진짜 기술과 실력을 볼라면 저 완제품 상태를 볼게 아니라 각 작업을 어떻게 했는지를 봐야함.
그저 부품 사다 붙이고 조립한 수준이면 별거 없는거고
밀링 이나 선반 같은 기계로 직접 원자재 사다가 쇠 깍아 가며 만든 거면 그땐 진짜 대단한거고 말이죠.
작업실 보니까 안에 선반이나 밀링기계는 딱히 없어보이는 걸로 보아 그저 분해, 조립 수준일 가능성이 큼.
뭐 여튼 결론은 이거임.
저 학생이 학생신분으로 저정도 까지 한건 솔직히 대단하긴 하지만 막 저 정도로 대학교 특채나 대기업에서 뽑아갈 정도의 스카웃 대상은 결코 아니라는거죠.
만약 저게 대학교 특채 대상이면 우리나라 부모님들은 당장 자식들 수능 때문에 비싼 학원비 처 낼게 아니라 그 돈으로 당장 여러 공구장비부터 사서 너도 차한대만들라고 시켜야함.
     
       
2wg2 2020-05-30 (토) 01:25
ㅇㅇㅋ 17살에 저렇게 한게 대단하긴한데 대학동아리 가면 다들 저러고 놀고 있음..

그렇다고 선반밀링 다한다해도 공학적 지식 없으면 안쳐줌... 결국은 공부 잘해야함..

공고수준에서 끝나느냐 그걸 뛰어넘어서 학사 석사 박사 수준까지 가느냐가 문제...

자동차공학과 나오더라도 잘모르는 애들 천지라..

관심있고 공부도 잘하고 하면 충분히 가능할듯
          
            
비기닝 2020-05-30 (토) 01:46
근대 선반 밀링 다 한다해도 공학적 지식없으면 안처준다는 말이 맞는 말이긴한데.
그게 어찌보면 또 아니기도함.
선반 밀링에 관해서 세계대회도 있는데.(컴퓨터 말고 범용 선반 밀링임.)
거기서 장려할 정도만 되도 대기업에서 스카웃 들와요.
동메달이라도 따면 나라에서 군대 면제에다 연금도 나오고요.
제가 다녔던 공고에서 공부는 진짜 오지게 못하는데 1학년 때부터 죽어라 쇠만 깍은 녀석있었음.
근대 나중 되서 졸업할때 쯤에 선생님들에게 듣기론 세계대회 장려까지 가서 대기업 취업까지 되었단 소리가 들려오더군요.
               
                 
2wg2 2020-05-30 (토) 01:57
아ㅋ 제가 말한 선반 밀링은 자동차 제작시 얘기였음당ㅎ
     
       
iick 2020-05-30 (토) 02:08
보통은 대학 가기전부터 여과시간에는 놀거나 아르바이트를 하거나 학원을 가죠. 저건 의지를 높게 쳐줘야하는부분입니당. 그리고 그걸 응원하는 부모와 환경이 행운인거죠. 이런부분도 추가해서 글완성을 해주셧으면 좋았을텐데 말이죠..
박미디 2020-05-30 (토) 02:47
팩트: 금수저다
당나귀웃음 2020-05-30 (토) 09:33
ㅎㅎ 제가 보기에는 쉬운일이 아닌건 맞지만 딱히.. 뭐..
나즈린 2020-05-31 (일) 09:42
멋지네요 ㅎ 미래가 기대 됩니다
제주녹차 2020-06-02 (화) 10:42
머가 어찌됫든 저나이에 실력이 있는건 인정하고 칭찬해줘야됨.
처음  1  2
   

  • 넥산타이어
  • 블루라이트 차단 안경
  • 리니지m
  • 라크나로크
  • 통신의달인
  • 차량용품
  • 걸카페
  • 제주렌트카
  • 카멜레옹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스폰서박스] [최저가 쿠폰할인] 가성비갑 드로잉태블릿 온라인강의 및 그림작업용 (125) 정이정이
2108  [기타] 혼성그룹 진정한 팀의 리더 터틀맨 (39) 이미지 사나미나 03:03 22141 53
2107  [기타] 18초만에 벌금 130,000원 발송 (95) 이미지 사나미나 07-04 36166 77
2106  [기타] 택배대란 이기주의 끝판왕 (132) 이미지 사나미나 07-04 34040 73
2105  [기타] 한국 드라마의 수준을 지적하는 사람 (159) 이미지 사나미나 07-04 39689 63
2104  [기타] 조작 유튜버 송대익이 당해온 일 (93) 이미지 사나미나 07-04 33090 53
2103  [기타] 중견기업 오뚜기, 정규직 98.63%인 이유 (131) 이미지 사나미나 07-03 26600 119
2102  [기타] 한 아이돌의 입대 사유 (107) 이미지 냥이사모 07-03 50614 50
2101  [기타] 진짜 첫사랑과 결혼한 배우 레전드 (65) 이미지 사나미나 07-03 50065 67
2100  [기타] 인스타 여신들의 실체 .JPG (165) 이미지 샌프란시스코 07-02 65398 74
2099  [기타] 이연복 셰프가 입양한 강아지 근황 (77) 이미지 사니다 07-02 40337 98
2098  [기타] 귀화 결심한 브라질 출신 세징야의 속마음 (109) 이미지 사스미리 07-02 49977 102
2097  [기타] 박수홍 인성 알수 있는 사건들.jpg (90) 이미지 사나미나 07-02 42542 113
2096  [기타] 천년이 넘어서도 치욕스러운 이불킥 (98) 이미지 거스기 07-01 50342 75
2095  [기타] 배우 최불암 매니저 인증 .jpg (71) 이미지 천마신공 07-01 49505 94
2094  [기타] 재혼시 죽은 와이프가 데려온 딸을 어디에 맡겨야 할지 고민입니다.txt (401) 이미지 Loopy 07-01 44727 72
2093  [기타] 한국에서 제작하면 난리날 프로그램 포맷 (131) 이미지 사나미나 06-30 45612 101
2092  [기타] 무너진 라면의 왕좌 (292) 이미지 사나미나 06-30 48363 243
2091  [기타] 초등학교 여교사들 : 남자교사 필요해요! (132) 이미지 사나미나 06-30 41445 95
2090  [기타] 소방관 아빠가 학교 선생 참교육 했던 썰 (104) 이미지 사나미나 06-29 32826 134
2089  [기타] 유아인 나혼자 산다 출연소감 (63) 이미지 사나미나 06-29 41001 75
2088  [기타] 일본에서 역대급 스캔들 터짐 (141) 이미지 사나미나 06-28 61734 167
2087  [기타] 어제 마지막 개그콘서트 요약 (134) 이미지 유일愛 06-28 42930 70
2086  [기타] 두산의 몰락.jpg (115) 이미지 왜죠 06-28 44786 81
2085  [기타] 공익의 폭로.jpg (105) 이미지 서울팽 06-27 33153 74
2084  [기타] 차마 볼 수 없는 한국양궁 상황 . JPG (79) 이미지 사나미나 06-27 52056 102
2083  [기타] 남을 돕지 않는 나라, 일본 (91) 이미지 사나미나 06-26 34649 95
2082  [기타] 중국 수십년만의 특대형 폭우 상황...... (지금임) (142) 이미지 아이언엉아 06-26 50302 58
2081  [기타] 남편의 컬렉션을 버렸습니다 (175) 이미지 냥이사모 06-26 51122 82
2080  [기타] 모텔 주인의 판단력 (54) 이미지 냥이사모 06-26 53868 49
2079  [기타] 테니스 선수 조코비치 코로나 사태 요약.JPG (92) 이미지 스미노프 06-25 39068 107
2078  [기타] 40억 쪽바리 타워에서 벌어지고 있는 일들 (141) 이미지 블루복스 06-25 39881 164
2077  [기타] 외국인이 말하는 한국어의 위대함 (117) 이미지 사나미나 06-25 30016 97
2076  [기타] 다음 여초 카페 참교육하고 있는 아이유 (91) 이미지 Baitoru 06-25 35808 135
2075  [기타] 이경규 한마디로 사라진 KBS 희극인실 관례 (80) 이미지 사나미나 06-25 40290 70
2074  [기타] 특정 성별에 배역을 몰아준 여자감독 (87) 이미지 사나미나 06-24 46945 55
2073  [기타] 멕시코 마약 카르텔.jpg (121) 이미지 필소구트 06-24 39037 88
2072  [기타] 인스타 테러당한 강형욱.jpg (205) 이미지 아이언엉아 06-24 47098 67
2071  [기타] 아내 성폭행범을 법원에서 죽인 남편.jpg (70) 이미지 아이언엉아 06-24 42950 82
2070  [기타] 그분들이 욕하는 머슬마니아 챌린지 대회 (148) 이미지 사나미나 06-24 54482 88
2069  [기타] 어제자 만화같은 고교 야구 결승전.jpg (64) 이미지 아이언엉아 06-24 39365 120
2068  [기타] 어제자 개는 훌륭하다 개빡친 강형욱.jpg (226) 이미지 아이언엉아 06-24 42520 99
2067  [기타] 지도에는 없는 한국 5배 일본 2배 태평양 섬 .JPG (65) 이미지 샌프란시스코 06-24 46243 213
2066  [기타] 드라마 촬영 대여해주고 빡친 업체 (77) 이미지 파라파라파라 06-23 52360 89
2065  [기타] 짱구 아빠의 시급 png (58) 이미지 미디어마스터 06-23 38200 101
2064  [기타] 짱깨 자주포 VS K9 사격시 흔들림 비교 (193) 이미지 Orange16 06-23 35736 90
2063  [기타] 환타 근황 .JPG (145) 이미지 샌프란시스코 06-23 44069 79
2062  [기타] 악플러에 전쟁 선포한 유투버.jpg (105) 이미지 사나미나 06-22 56849 213
2061  [기타] 유소연의 위엄 .JPG (55) 이미지 샌프란시스코 06-22 69799 132
2060  [기타] 만취녀 때문에 벌어진 일들 (121) 이미지 사나미나 06-22 61894 103
2059  [기타] 일본, 혁신을 해본적이 없는 나라, 앞으로도 영원히 혁신이 불가 (초스압) (196) 이미지 사나미나 06-22 28651 119
2058  [기타] 헬조선 소리가 사라진 이유 (194) 이미지 천상유희 06-22 53406 254
2057  [기타] 근무 중 핫도그 먹는 여경 신고한 남자.jpg (292) 이미지 아이언엉아 06-21 57146 129
2056  [기타] 다시 보는 광희의 선구안 (109) 이미지 사나미나 06-21 40710 71
2055  [기타] 임신 9개월차, 여혐이 생겼습니다.jpg (180) 이미지 뚝형 06-21 44372 71
2054  [기타] 지난주 로또 1등 세후 23억 당첨 후기 .JPG (221) 이미지 샌프란시스코 06-20 61414 309
2053  [기타] 최근 인도 근황 (109) 이미지 Orange16 06-20 55042 122
2052  [기타] 어메이징한 일본의 110v를 쓰는 이야기 (177) 이미지 사나미나 06-20 46697 132
2051  [기타] 아이큐 300의 인생.jpg (87) 이미지 아이언엉아 06-20 53561 59
2050  [기타] 소개팅녀가 몰래 선 결제했을 때 남자의 반응 (155) 이미지 사스미리 06-19 48814 67
2049  [기타] 저소득층 주랬더니 지들이 먹고 되팔이까지 (126) 이미지 블루복스 06-19 39806 10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