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재혼시 죽은 와이프가 데려온 딸을 어디에 맡겨야 할지 고민입니다.txt

[댓글수 (417)]
글쓴이 : Loopy 날짜 : 2020-07-01 (수) 15:51 조회 : 49088 추천 : 78  


Loopy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ejfrje 2020-07-01 (수) 15:51 추천 28 반대 4
죄송한 말씀인데 먼저 결혼하실 여친한테 모든걸 말하고 같이 생각해봄이 어떨가 합니다.
아이를 끝까지 보살피시는게 옳은듯한데 우선 상의 하시고 결정하세요.
i조아 2020-07-01 (수) 19:01 추천 9 반대 3
아이에게 좋은 환경은 아빠라고 믿고 함께 살아온 아빠(?)와 사는 것이지
3살때부터 아빠라고 5~6년을 믿고 살아왔고
나이도 어느덧 초등학생이고, 쉽게 상처 입을 나이구만..
피붙이인 엄마는 없고 외가도 정을 쉽게 못 줄 상황이구만..
보험금도 일부는 챙겨 받았구만..

재혼에 눈이 멀고, 재혼할 여자를 속이면서 자기합리화... 에그..
아자토스 2020-07-03 (금) 17:45 추천 4 반대 0
자기자식 아니면 쉽지않지
계부모들이 아이들 죽이는 뉴스도 자주 나오는 판인데..
자기 일아니라고 무한정 도덕적 잣대 들이미는거 역겹긴하네
그리고 사실 현남편보다 전남편에게 양육의 의무가 있는거 아닌가?

애완동물에 비교하는 사람도 있는데
금전적인 면이나 책임의 정도의 차이가 크고
훨씬 적게 들어가는 동물조차 끝까지 키우는 경우가 15%밖에 안됨
괜히 한국에 유기묘 유기견이 많은게 아니지
아자토스 2020-07-03 (금) 17:45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자기자식 아니면 쉽지않지
계부모들이 아이들 죽이는 뉴스도 자주 나오는 판인데..
자기 일아니라고 무한정 도덕적 잣대 들이미는거 역겹긴하네
그리고 사실 현남편보다 전남편에게 양육의 의무가 있는거 아닌가?

애완동물에 비교하는 사람도 있는데
금전적인 면이나 책임의 정도의 차이가 크고
훨씬 적게 들어가는 동물조차 끝까지 키우는 경우가 15%밖에 안됨
괜히 한국에 유기묘 유기견이 많은게 아니지
     
       
오호로도 2020-07-05 (일) 05:32
지들 일 아니라고 무조건 성인군자 포지션.
          
            
켈리그라피 2020-07-24 (금) 20:23
ㅋㅋㅋㅋ 이게 맞는이야기 자기들 이야기면..
Ginzi 2020-07-04 (토) 14:13
정말 자기 자식이라 생각했다면... 답은 딱 나올텐데...
울트라짱12 2020-07-04 (토) 14:23
아이는 무슨죄일까요? 그래도 아빠라고 따르고 있었을 아이가 불쌍하게 느껴집니다. 인생 찾아 가시는거는 알겠는데
한번더 생각을 해보시고 결정하시는게...
전라도그놈 2020-07-06 (월) 16:36
휴...이래나 저래나..아이만 고생이네....
내가 이래서 결혼을 안해 -_-;;
질주본능1 2020-07-08 (수) 10:28
보험비를 다 갖으면 글쓴이가 아이를 책임져야하고.
보험비를 외삼촌이 가져갔으면 외삼촌이 양육을 책임져야지. 보험비를 왜 외삼촌이 먹을까?
CCulture 2020-07-08 (수) 10:40
애초에 미혼모랑 결혼하면 아이도 자기 딸이 되어 양육의 책임을 가지는걸텐데, 애 엄마 살아있을땐 아이보고 아빠라고 했을거 아닌가? 같이 지내는 5년 7개월동안 '아저씨'라고 부르게 하면서 키웠다면 모르겠는데, 그게아니라면 이제와서 죽어도 딸이란 소리는 안하고, 전부인이 데려온 아이, 전 아내의 딸이라고만 하는걸 보면 이미 여기서 답은 나왔지.
선을 딱 그어버렸는데. 자기는 어떤 관계도 아니고 그저 동정차원에서 키운것이다. 좋은 사람으로 남고 싶고, 자신의 행동에 대한 합리화 일뿐.
3살부터 뭔가 인지하기 시작해서 6년가까이 아빠라고 믿고 살아온 사람한테 버려진다는걸 느꼈을때 무슨 마음일까. 에휴
건이23 2020-07-08 (수) 23:38
말못하는 고양이나 개도 몇년 키우다가 버리면 마음의 문을 닫아버리는데 하물며 사람을...이미 버리기엔 너무 늦은 나이임. 죽이 되든 밥이 되든 새로 결혼하는 여자랑 상의해서 키우는 방향으로 하시오. 전 부인 보험금까지 받은 양반이 애버릴 생각만 하고 있냐.
닭뇬꺼져 2020-07-10 (금) 15:44
상식적으로 본인과 피하나 안섞인 애를 어떻게 자기 자식이라 생각할수 있음?
그나마 전 부인의 딸이니 돌본거지. 전부인인과 사별하면 사실 끈떨어진거지.
모든걸 보듬고 대리고 딸처럼 키우는 사람이 대단한거지,
그렇지 않다고 해서 지탄 받을 이유는 1도 없음.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가족관계에서 기본적으로 가장 중요한건 혈연임.
     
       
구천구백 2020-07-23 (목) 16:00
그렇죠 혈연관계죠 님말대로라면 말이죠
지탄받을 이유 1도 없다구요?
그럴거면 왜 애초에 애딸린 여자랑 결혼 했을가요?
그것도 애가 있는거 뻔히 알면서 결혼 까지 했는데 말이죠
그게 뭘 의미할가요? 자기가 다 안고 부담지고 결혼 한거 아닌가요?
그리고 혈연관계 우선시하는데 혈연관계 라고 해서 그게 뭐 어땠는데요?
혈연관계라고 해도 서로 죽이고 강간하고 그런 혈연세상 인데 왜 꽉막힌 세상을 가지고 사세요?
6년동안 보육하고 살핀 애를 부인 사망 했는 애는 나몰라라? 해도 지탄 안받는다고?
니가 사람이냐 xxx냐? xx놈아?
          
            
닭뇬꺼져 2020-07-23 (목) 16:13
애 딸린 여자랑 결혼한다고 해서
그 애까지 책임진다는 의미는 아니야.
인간이면 인간답게 살아야지 혼자 망상에서 살지 마세요.
6년이든 60년이든 결혼 상대 배우자가 아닌 이상에는
남이라는 사실은 절대 변하지 않아요
제발 본인은 정의로운척 입만 살아서 조잘대지 마세요
일베벌레나 다름 없는 사고 방식입니다.
구천구백 2020-07-23 (목) 15:57
흠 아이 보험료를 왜 외삼촌이 다가져간거지?
그리고 연락 한번도 안한거 보면 외삼촌은 아이 맡는거 싫어하는거 분명하고
외삼촌이 사고도 치고 성격도 괄괄하면 애한테 손이 가는건 분명하고
그리고 애가 지금 9살인데 기즘 아주 눈치보면서 기죽어 살고 있는데 눈에 보이네요
친가도 보면 제정상은 아니야 여자를 품평하는 집안꼴 보면 다 거기서 거기 걍 콩가루집안
주말에 바쁠때 잠시 친가쪽에 맡겼다는데 애가 구박만 당한거 보면 친가도 노답이고
애기 성격이 아주 처참 하겠네 자기가 믿을만한 사람은 아빠뿐인데
아빠라는 사람은 애를 어찌 해야 잘 떼놓았다고 소문 날까 이지랄만 하고 있고
정확히는 아빠라는 새끼는 여자가 고파서 애는 나 몰라라 할려고 준비중이고
여친한테 얘기 해봤자 애를 버리던지 나랑 헤어지던지 둘중에 하나 선택 하라고 하겠지
뭐? 여친한테 말해서 같이 키우자고?  깔깔 정신좀 차리자
지금 세대가 옛날 세대냐?
요즘 세대가 어떤세대냐 애를 패죽이고 가방에 담아서 버리는 세대이고
애를 굶겨서 죽이고 버리는 세대인데 그것도 지 친자식들을 그정도 하는 세대인데
허무면 남 애새끼한테 그정도도 못할가? 한국 사람들 정이 많다? 쥐랄 하세요 그거 다 옛날 말이야
     
       
mar0202 2020-08-01 (토) 09:06
민법상 상속법이 그런가보죠 뭐... 궁금하시면 찾아보시면...
칼라똥파워 2020-07-24 (금) 11:46
현재 아이의 존재를 모르는 여친과 여친 집안을 제외하곤 전부 노답........

한참...아빠 좋아할 나이인......아이만....불쌍할뿐.....에휴
바디 2020-08-01 (토) 09:48
애딸린 여자랑 재혼을 했으면 여자뿐 아니라 애까지 받아들일 각오를 하고 했어야지
구천구백 2020-08-02 (일) 23:30
위에 닭뇬꺼져
미친거 아냐?
일베생각? 니가 생각하고 있는게 일베충 사상 아냐?
여자가 고파서 무작정 결혼한 남자를 두둔 하는거 보니
딱 봐도 일베사상을 가지고 있는 새끼네
애딸린 여자랑 결혼 했다는거는 지가 부답 가지고 결혼 한다는건데
이제와서 애는 남이니 남 몰라라? ㅋㅋ 인간답게? 니가 말하는게 인갑 갑게 말한거야? 개새야?
지 할말만 하고 차단 박아놓네 개새끼네? 생각 하는것도 개새끼고
처음  1  2  3  4  5
   

  • 통신의달인
  • 노트 20 사전예약
  • 로또리치
  • 류현진
  • 중고폰
  • 엘리폰트
  • 제주렌트카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0-22 35
[스폰서박스] [최초공개] 로또1등 당첨은 도대체 어떻게 되는걸까? (98) 로또리치
22666  [기타] SBS가 쯔양 마녀사냥 했군요 (110) 이미지 사나미나 08-12 48550 92
22665  [연예인] 낸시.....끈 민소매....자연스런 볼륨감....GIF (25) 패션피플 08-12 46832 26
22664  [기타] 의정부고의 마무리 일격.jpg (140) 이미지 뚝형 08-12 57288 76
22663  [연예인] 어렸을 때 쇼트트랙을 했다는 연희..ㅗㅜㅑ. (30) 이미지 jollypong 08-12 35625 38
22662  [회원게시판] 오늘 15년을 함께한 사람이랑 헤어졌습니다 (217) 아따아따야 08-12 23190 98
22661  [회원게시판] 쏠로 10몇년만에 여친이 생겼는데 ㅎㅎ 귀찮네요..... (146) 핑크보호주의 08-12 26550 87
22660  [기타] 이번 강남역 묻지마 폭행사건에서 안타까운점... (125) 이미지 뚝형 08-12 30459 106
22659  [연예인] 독도에 간 정유미.jpg (52) 이미지 뚝형 08-12 31109 82
22658  [회원게시판] KFX 성능 ... 아주 제대로 올리려 작정한듯 ... (93) 은하제국황제 08-12 20592 51
22657  [회원게시판] 한번 이혼한 여자랑 결혼하는거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235) 정직한놈 08-12 27898 50
22656  [연예인] 외국팬에게 히잡 선물 받은 수지.gif (51) 이미지 korn 08-12 33677 49
22655  [기타] 구례 화엄사의 위엄 (101) 이미지 사나미나 08-12 38587 133
22654  [엽기] 요즘 유행한다는 미성년자 차량털이 (112) 이미지 불타는궁댕이 08-12 38993 85
22653  [기타] (스압) 원조 한류스타 성룡의 무술스승 황정리 (77) 이미지 사나미나 08-12 27745 116
22652  [연예인] 트와이스 나연 생각지도 못한 역방심 (41) 이미지 사나미나 08-11 31120 56
22651  [기타] 전곡리 주먹도끼 발견후 일본 고고학계에서 벌어진 일 (69) 이미지 사나미나 08-11 34526 100
22650  [연예인] FNC& 지민 저격한 권민아 (50) 이미지 아이즈원♡ 08-11 36319 45
22649  [기타] 짬뽕집 사장님께 갑질하는 유튜버 jpg (70) 이미지 미디어마스터 08-11 42491 63
22648  [기타] 먹방 유튜버 문복희 주작 gif (194) 이미지 미디어마스터 08-11 52435 105
22647  [정보게시판] 뱃살 태우는 마운틴 클라이밍 자세 .GIF (97) 이미지 샌프란시스코 08-11 34862 79
22646  [유머] 바텐더 아빠가 분유 주는 방법 (77) 이미지 Onepic 08-11 33611 153
22645  [유머] 진짜 레알 찐 "시골" 특징.jpg (138) 이미지 웰시고기 08-11 50419 65
22644  [유머] 인종차별 논리 (60) 이미지 스미노프 08-11 29933 81
22643  [감동] 아들을 성폭행한 범인을 방송국 카메라 앞에서 저격한 아버지 (96) 이미지 파라파라파라 08-11 39489 151
22642  [회원게시판] 일본 근황~ 역시 어쩔 수 없는 약자에 대한 따돌림과 폭력~ (68) 이미지 뱅쇼한잔 08-11 22024 52
22641  [영화게시판] 영화 역사상 가장 유명한 댄스씬 (89) Jewd 08-11 31027 66
22640  [기타] 김치녀 누나의 이혼.jpg (202) 이미지 뚝형 08-11 51262 77
22639  [연예인] 야한 농담 좋아한다는 조이.gif (34) 이미지 뚝형 08-11 44952 3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