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운동.. 장비빨...

 
글쓴이 : 다크폰치레아 날짜 : 2020-05-23 (토) 16:16 조회 : 1546 추천 : 9    

3년동안 홈트하면서 유산소운동으로 집앞 호수공원 런닝을 하는데..


요즘들어 기록이 떨어지는거 같은 느낌이 들어서 왜그런가 싶어 장비빨을 세워보기로 했습니다.




집에 있는 런닝화중 그래도 운동할때 신을만했던 요 10년된 유물을 신고 뛰었는데..

쿠션처럼생긴건 쿠션역할을 전혀못하고 지면의 정보를 고스란히 전해주었죠..


그래도 내구성만큼은 뛰어나서 어디하나 뜯어지거나 낡은곳은 없네요.. 대단..





이놈이 이번에 큰맘먹고산 무려18만원짜리 런닝화..

페가수스 터보2 ㅎㄷㄷ

(7만원짜리 페가수스 36 살려고 했다가 터보2가 계속 생각날거 같아서.. 배송직전에 취소..;;)


역시 위의 운동화랑은 차원이 틀리더라구요..

숨은차지만 통통튀고 가벼워서 몸에 부담훨씬 덜하네요..


위의 운동화를 신고 뛰었을때 충격을100을 받았다면 이건 30정도 받는느낌..





새런닝화신고 첫 런닝으로 21분..;;


2년전만해도 20분대가 밥먹듯 나왔는데 왜이러지? 늙었나? 하고 생각해보니까..


호수공원 데크에 자전거 끌고 오는사람이 많아서 입구와 출구쪽에 출입못하게 지그제그로 장애물을 설치해놨는데..


이런게 런닝경로에 6개가 설치 된거.. 이게 기록저하의 원인이라고 생각되네요..ㅠㅠ


여기서 속력을 줄이고 다시 힘써서 속력 붙혀야 하니까..







이게 가장 최고 타임이었는데 앞으로 이기록은 나오지못할듯..ㅠㅠ



좋은신발 사니까 갑자기 의욕이 넘쳐서


10km마라톤 참가같은것도 해보고 싶네요..


9월달과 11월달에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있다던데 코로나때문에 할지안할지는 잘모르겠네유..ㅠㅠ


욕심안내고 50분안으로 들어오는걸 목표로 해보겠습니다..ㅋㅋ



피치브라더스 2020-05-24 (일) 00:22
캬 페이스 대단하십니다 저도 수술하기전에는 7키로 5분대는 나왔는데...ㅠㅠ
지금은 발목에철심박고 6개월쨰 런닝은 꿈도못꾸고 있네요.. 가끔한번씩 산책은 나가는데 한번뛰어볼까 하고 뛰었다가 통증오는거보고 바로 생각접음...ㅠㅠ 철심 뺴고나면 뛸수있는 날을 그려보며.ㅠㅠ
     
       
글쓴이 2020-05-24 (일) 00:47
운동은 건강하자고 하는 것이니 무리하시면 안되죠

다치면 공백기가 생기니까 운동하기전보다 더 몸조심하게 되는거 같아요

저처럼 혼자사는 사람은 아프면 서러워요 ㅜㅜ
MESTE 2020-05-24 (일) 15:00
결국 비싼걸로 사셨군요 ㅋㅋㅋ

비싼덴 다 이유가 있나봐요

저도 좀 달리고 싶지만
미세먼지 터지는 세상이 원망스럽군요

요즘은 좋아졌지만요 ㅎㅎ
     
       
글쓴이 2020-05-24 (일) 17:39
성격이 우유부단해서

36시켜놓고도 계속 터보2생각나서 하루동안 그생각만하고 있다가 다음날 주문취소하고 터보2로 시켰는데..

터보2시키고 나니까 너무 돈ㅈㄹ인가? 하고생각하는 찰나에 판매자가 배송시작시켰더라구요..ㅎㅎ

런닝해보세요 너무 기록에 연연안하고 슬슬 주위경치보면서 뛰면

아.. 나빼고 다 연인들이구나 하고 생각되더라구요..ㅠㅠ
추추사랑 2020-05-24 (일) 17:10
좋은데 이유는 있지만 가장 좋은건 글쓴이분의 체력이죠.
     
       
글쓴이 2020-05-24 (일) 17:39
이게 뛰고 싶게 만드는 매력이 있네요.. 통통튀어서 재밌어요..ㅎㅎ
아침이슬12 2020-05-25 (월) 07:03
전 혼자 살다보니 연인만들려고 운동했다가 재미 붙어서 혼자 뛰다가 코로나
때문이라는 명분으로 계속 쉬네요.  대단하세요. 얼른 마라톤 나가고 싶네요
SDominic 2020-05-26 (화) 08:39
터보2 참 좋은신발이긴 한데... 밑창이 진짜 지우개에요... 꾸준히 뛰시는 분 같으신데... 밑창보면 속은 좀 쓰리실겁니다.. 그래도 런닝에 런닝화는 본인의 몸을 지켜주는 최소한의 장비라...
갠적으론 요즘 원픽은 브룩스네여.. 가성비도 좋고 단순 성능만 봐도 저한테는 나이키보다 브룩스가 더 맞는것 같더라고요..
   

나혼자산다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108 [일반]  운동.. 장비빨...  (8) 이미지첨부 다크폰치레아 05-23 9 1547
107 [일반]  한라봉에이드  이미지첨부 Jasmine 05-22 6 680
106 [일반]  혼밥 혼술(2인) 7탄.  (7) 이미지첨부 토리겸둥 05-22 10 635
105 [일반]  나혼자산다 졸잼  이미지첨부 oraoramem 05-21 2 856
104 [일반]  독거남, 재난 지원금으로 혼란 스러움.  (33) 독거남201911 05-16 15 2617
103 [일반]  미팅앱 채팅 스샷인데 사기녀 맞죠?  (7) 이미지첨부 독거남201911 05-05 0 2450
102 [일반]  나 혼자 한국탐방  (3) 신세계 05-03 16 1716
101 [일반]  오랫만에 만난 친구랑 냠냠  (2) 이미지첨부 굳데이스 04-22 6 1854
100 [일반]  4년 된 나혼자 사는 우리 집~  (20) 이미지첨부 징징현아™ 04-12 32 4588
99 [일반]  그냥... 삽니다  (2) 이미지첨부 넌아무것도몰… 04-10 8 1608
98 [일반]  이놈의 무좀균때문에 엄청난 스트레스네요  (7) 이미지첨부 지이이이익 04-10 2 1488
97 [일반]  오늘이 만우절이었군요 ㅎㅎ  동그라미 04-01 1 604
96 [일반]  나 혼자 유럽에서  (8) 신세계 03-28 12 2283
95 [일반]  소소한 반항  (2) 독거남201911 03-21 2 813
94 [일반]  독거남, 4개월차 후기  독거남201911 03-21 7 1480
93 [일반]  혼자 한강  (10) 이미지첨부 동그라미 03-20 7 2158
92 [일반]  몽골초원의 별밤, 사막, 그리고  (17) 신세계 03-17 22 2520
91 [일반]  나 혼자 러시아의 끝에서  (45) 이미지첨부 신세계 03-11 53 5816
90 [일반]  회사 동료 자택격리 중. 우려가 현실로 다가오는 듯.  (3) 독거남201911 03-10 4 1859
89 [일반]  퇴사후 혼자 스위스에서  (37) 신세계 03-08 29 6026
88 [일반]  나 혼자 산지 6개월차  (10) 이미지첨부 참나인가 03-07 11 3327
87 [일반]  독거남, 3개월차 후기  (22) 독거남201911 03-01 20 4908
86 [일반]  전세입주 한달차..  (8) 이미지첨부 nsyls 03-01 8 3061
85 [일반]  노숙자를 내보냈습니다. 마약 주사기가...  (7) 독거남201911 02-25 5 4211
84 [일반]  오늘도 활력포션을....  이미지첨부 야옹해줄까 02-24 3 1504
83 [일반]  2천원짜리 요금제 가입하면 라면 30봉 주는 프로모션  (1) 이미지첨부 짜오 02-21 3 1627
82 [일반]  독거가 싫어 노숙자를 들였습니다. 그런데.. [자필]  (16) gcc컴파일러 02-02 8 2810
81 [일반]  전세 입주  (11) 이미지첨부 nsyls 01-30 15 3479
80 [일반]  혼자 살기에 가능한 아이템입니다ㅋㅋ(남자만...).jpg  (5) 이미지첨부 멍청한참새 01-22 6 3454
79 [일반]  5만엔을 잃어버렸네요...  (13) 거북곰 01-18 7 437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