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2/17] (기타) 서울대에서 A+를 받는 비법 (144)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리뷰]

어느 가족 (Shoplifters, 2018)

 ★★★☆
글쓴이 : 너덜너덜 날짜 : 2018-08-04 (토) 20:03 조회 : 7573   


별  ★★★☆


<버닝>을 누르고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작품이라죠?

고레에다 감독 작품을 4번째로 접하게된 영화입니다.

기대에 비해 사실 밋밋했던 작품이라 아쉽지만 개인적인 재미를 놓고보면 그랬고

굉장히 좋은 영화입니다. 이동진 평론가는 고레에다 가족영화의 집대성이라고 표현했군요.


스스로도 살아가면서 가족에대해서 느꼈던 것들이 영화에 녹아있어서 흥미로웠습니다.

예를들면 혈연으로 이어진 가족은 천륜이지만 피가 섞이지 않은 영화의 인물들은

스스로 가족이 되는것을 선택합니다. 혈연으로 이어지는 인연보다 우연으로 이어져

그려지는 모습들이기에 불화같은건 찾기가 힘들어요.


의외로 그다지 화목하지만은 않은 전개여서 놀라웠고요.

마지막에가선 그들이 서로 가족으로 있으면서 만들어진 깊은 마음이

말과 행동을통해서 드러나는데 정말 아름답습니다.


밋밋하다고 느낀건 중반부까진 계속 밝은 분위기로 이어지는데

고레에다 감독 특성상 자극적인 사건이나 신파따위가 없어요.

차라리 신파를 좀 넣어줬으면 하는 생각이 들정도로 잔잔하게만흐르니

지루해졌네요..ㅠㅠ


마츠오카 마유라는 배우가 나오는줄 몰랐는데 반갑네요.

<리틀 포레스트>에서 인상적이어서 좋아하게된 배우입니다.

안도 사쿠라도 영상으로는 되게 예쁘네요. 고레에다 감독 작품이나

일본영화를 조금이라도 즐기시는 분들이라면 두 원로배우도 눈에 익으실것 같아요.

일본영화 광은 아니지만 아마 두 배우다 일본 가족영화의 장르그자체라고

봐도 될듯하지 않을까합니다.


남자아이인 쇼타의 감정선이 인상적이었고, 인물들이 전체적으로 선하지 않은인물이 없어요.

뭐 원래 제목대로 따지자면 '만비키(일종의 도둑질?)'가 일상인 사람들이라

정이아닌 선악으로 따지면 무지한 이들이기도 하지만요.


따뜻한 영화로 뜨거운 여름을 이겨낼수있는 좋은 영화입니다?

별 5 인생작. / 4.5 완벽, 위대하다. / 4 수작, 완성도 있음. / 3.5 장점이 두드러지고 재미있다. / 3 시간이 아깝지는 않다. / 2.5 볼만하지만 시간이 아깝다. / 2 지루하다, 보는게 슬슬 괴롭다. / 1.5 견뎌야 한다. / 1 개졸작. / 0.5 기억하고 싶지않아요. *취향 반영, 제멋대로? 그때그때 달라요.

YIELD 2018-08-04 (토) 20:05
와..
이거 일본 현지 관람글을 여기서 보고 개봉하면 봐야지 했더니만
휴가에 정신팔려서 휴가 마지막날 이 글을 보네요 ㅜㅜ
너에게닿길 2018-08-04 (토) 20:17
일본영화계
최후의 보루 ..고레에다히로카즈 ㅋ
     
       
글쓴이 2018-08-04 (토) 20:20
이와이 슌지..도 있다고 말하고 싶으나 대중성이 심하게 떨어지네요ㅋㅋ
좋아하는 영화를 몇 만들었다뿐이지 저도 거의 재미가 없는 영화들이라..
adrock 2018-08-04 (토) 20:42
키키기린 과 릴리 프랑키는 고레에다 감독 작품에 꽤나 많이 나왔죠?
보고나서 집사람과도 많은 대화를 했었습니다
와~재밌었지? 재미없네....등의 평말고 이런저런 얘기를 나눌 수 있어 더 좋았었습니다
   

영화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영화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7-18 22
31532 [일반]  리벤져.. 근래본 영화중에 (약스포)  박혜수 01:45 0 90
31531 [기타]  마양왕... 대략 흥행은 힘들거 같다는 의견들이 시사회 다녀온 지인들의 공…  (7) 슈프림K 12-17 2 346
31530 [리뷰]  성난황소 후기 [노 스포.181217]  (1) himurock 12-17 0 204
31529 [리뷰]  벽장속의 숨은시계 절대로 보지 마세요 ★☆ (3) 삐꾸네 12-17 0 417
31528 [영상]  [ 글래스 ] 국내 메인 예고편  (5) 마이센 12-17 3 385
31527 [일반]  보헤미안 랩소디 사태  (8) 천세진a 12-17 2 856
31526 [일반]  영화 범블비 해외리뷰 엠바고 풀렸군요  (5) 힐스 12-17 2 913
31525 [영상]  최근 본 영화중 가장 인상적이었던 라스트신  KosTV™ 12-17 2 1168
31524 [일반]  헌터킬러 로튼지수 망이네요  (6) 스샷첨부 킹더쿠 12-17 2 1214
31523 [일반]  스파이더맨 뉴 유니버스 음원 발매됬네요  (3) 스샷첨부 베­베 12-17 1 567
31522 [영상]  사라진 동생을 찾기위해 분노한 [언니] -영화가좋다 리뷰편  (4) sandboy 12-17 2 720
31521 [영상]  아쿠아맨 제이슨 모모아 HAKA  (2) 백살카레라면 12-17 1 1287
31520 [일반]  '러빙 빈센트' 보고 아트 켈린더 받아왔어요  (6) 스샷첨부 베­베 12-17 2 654
31519 [일반]  아니 헌터킬러 이영화  (6) 라스트오브어… 12-16 4 1698
31518 [일반]  헌터킬러의 여운을 못잊어 다시본 크림슨 타이드...  (3) 로또1등가보… 12-16 2 783
31517 [리뷰]  스파이더맨 후기 보다 나왔습니다. ★★★☆ (9) 스시장이 12-16 2 1826
31516 [리뷰]  보헤미안랩소디_개인적으로 실망 ★★ (25) 상냥한 12-16 3 1083
31515 [추천]  <극한직업> 보기 전에 먼저 봐도 좋을 영화...우디 앨런의 <스몰…  예찌우찌 12-16 1 632
31514 [영상]  글래스(GLASS, 2019) Final Trailer  (5) 귤말랭이 12-16 2 794
31513 [영상]  [ PMC : 더 벙커 ] 제작기 영상  마이센 12-16 2 484
31512 [리뷰]  공작을보고 (첩보를가장한드라마에가깝다)스포없는리뷰  (4) 살까죽을까 12-16 0 399
31511 [영상]  3000만명이 본 전설의 병맛영화[쿵 퓨리 (KUNG FURY,2015) ]  (4) 휴지끈티팬티 12-16 1 1155
31510 [리뷰]  헌터킬러 엄청 재밋네요 ★★★★☆ (8) Element 12-16 4 1665
31509 [리뷰]  [스윙키즈] 노스포  (2) 뿌요 12-16 2 713
31508 [리뷰]  성난황소  (1) 개소리저격수 12-16 0 1115
31507 [일반]  성난 황소랑 동네 사람들  (2) Soul33 12-16 0 1326
31506 [리뷰]  샤이닝 후기 [노 스포.181115]  himurock 12-15 1 467
31505 [정보]  2019년 개봉예정 한국영화 "남산의 부장들"  (9) 스샷첨부 DeepMind 12-15 9 1788
31504 [리뷰]  13층의 악몽/ Nightmare On The 13th Floor(1990) ★★★☆ (1) 고수진 12-15 0 424
31503 [리뷰]  스파이더맨 데드풀의 그대사가 생각남 ★★☆ (12) 세린홀릭 12-15 2 142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