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2/20] (유머) 불쌍한 대한민국 남자들.txt (79)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보험상담실
 공동구매  | 나눔쿠폰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일반]

'블랙 팬서' 라이언 쿠글러 감독, 속편 메가폰도 잡는다.

 
글쓴이 : yohji 날짜 : 2018-10-12 (금) 14:12 조회 : 1178 추천 : 1  

                  

 


라이언 구글러 감독이 마블 히어로 무비 ‘블랙팬서2’ 각본, 감독을 맡는다고 11일(현지시간) 할리우드 리포터가 보도했다.


지난 2월 개봉한 ‘블랙팬서’는 전 세계에서 13억 달러 이상을 벌어들이며 흥행에 성공했다. 특히 미국에서 7억 달러를 돌파한 역대 3번째 영화에 이름을 올렸다. 앞서 ‘스타워즈:깨어난 포스’(9억 3,670만 달러), ‘아바타’(7억 6,050만 달러)가 7억 달러 고지를 넘은 바 있다.


마블은 ‘블랙팬서’를 아카데미 작품상 후보에 올리는 캠페인을 벌일 정도로 큰 애정을 보이고 있다.

‘와칸다 포에버’가 전 세계에서 유행이 되는 등 큰 반향을 불러 일으켰다.


마블은 ‘블랙팬서’의 속편 뿐 아니라 크로스오버, 스핀오프 등 다양한 버전을 만들 계획이다.


‘블랙팬서2’는 2019년 후반 또는 2020년 초반에 첫 촬영을 시작할 예정이다.

마블은 ‘블랙팬서2’개봉일을 아직 확정하지 않아 변동 가능성도 있다.


https://entertain.naver.com/movie/now/read?oid=117&aid=0003119729



라이언 쿠글러 감독이 '블랙팬서'에 이어 '블랙팬서2' 연출을 확정했다.

11일(현지시간) 미국 할리우드리포터에 따르면 라이언 쿠글러 감독은 '블랙팬서' 속편의 각본 및 감독을 맡는다.

이들은 소식통을 인용해 라이언 쿠글러 감독이 최근 마블과 계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마블은 후속편을 위해 '블랙팬서'의 크리에이티브 팀을 가능한 온전한 상태로 유지하길 원했다는 후문이다.


현재 마블과 디즈니는 내년 5월 개봉하는 '어벤져스4'와 7월 개봉하는 '스파이더맨:홈커밍' 속편 이후 마블시네마틱유니버스(MCU) 영화의 촬영 계획을 아무것도 확정 발표하지 않은 상태다.


https://entertain.naver.com/movie/now/read?oid=108&aid=0002733924



라이언 쿠글러 감독이 ‘블랙팬서’ 속편을 이어간다.

11일(현지시간) 외신에 따르면 쿠글러 감독이 마블과 계약을 체결, ‘블랙팬서2’의 각본과 연출을 맡는다.

 ‘블랙팬서’ 흥행 이후 늘어난 작업량에 쿠글러 감독의 ‘블랙팬서2’는 내년 말이나 2020년 초에야 촬영에 들어갈 수 있을 것으로 관측된다.


https://entertain.naver.com/movie/now/read?oid=018&aid=0004222784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해 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Gelgelgl 2018-10-12 (금) 17:49
개별로였는데..
디스이즈잇 2018-10-12 (금) 19:37
마블 시리즈중에서 재미없기로 원탑.
블랙 팬서 > 캡아1 > 토르1 순서로 재미없음.
강생이똥꼬 2018-10-12 (금) 20:57
별로.......
남무남무 2018-10-12 (금) 21:53
어찌됐든 돈은 벌었지만 저게 작품을 잘 만들어서 번거라고 오해하면 큰일날텐데.
     
       
날자팬더 2018-10-13 (토) 03:05
어차피 아이언맨 죽으면 마블은 끝
          
            
남무남무 2018-10-13 (토) 09:55
아이언맨이 제일 인기가 좋고 스토리에서도 제일 지분이 높은건 사실이지만
'토르 나그나로크'나 '앤트맨과 와스프'를 보면 일단 마블쪽이 영화를 잘 만든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잔재미가 좀 떨어지는 '블랙팬서'나 '인피니티 워'도 흥행시켰으니 불안이야 하겠지만 그래도 시리즈를 잘 이어나가지 않을까 싶네요.
          
            
양쿠미♥ 2018-10-13 (토) 18:09
난 좀 이렇게 뇌안쓰고 댓글다는거보면 안쓰러움
빠는거도 뇌 좀 쓰면서 빨아재껴야지 이건 뭐
닥치고부활 2018-10-13 (토) 10:27
진짜 개구렸는데....;
마블에 인피니티워때문에 본거지..ㅂㄷㅂㄷ
   

영화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영화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7-18 24
32623 [기타]  자전차왕 엄복동 보고가세요.jpg  (2) 일검혈화 07:06 3 362
32622 [리뷰]  기묘한 가족 - 전반의 참신함 후반의 지루함 (노스포)  (2) wdiydw3 03:55 0 167
32621 [일반]  알리타 기대안하고 보니 잼났네요  (1) 락매냐 00:38 0 182
32620 [정보]  예고편만 보고 뭔가 찌릿한 이 느낌.....  주먼이 00:32 0 364
32619 [기타]  요즘은 IPTV에 영화가 그나마 빨리 나와서 좋아요  쿡밥 00:15 0 236
32618 [일반]  살인 청부 영화를 보고 싶은데 추천 부탁드립니다  (8) 바람난아이 02-19 1 345
32617 [일반]  캡마가 진짜 초대박 영화가 아니라면 캡마 그분은 바이바이  (5) 제주한라코 02-19 1 799
32616 [일반]  영화에서 주인공이 뒈지길 간절히 바라는건 캡틴마블이 처음일듯요 ㅎㅎㅎ…  (3) 핑크보호주의 02-19 3 670
32615 [기타]  기묘한 가족..알리타 뭘 볼까요?  (11) 젤라짱 02-19 0 523
32614 [일반]  100억 대작 실패..韓영화 6년만에 마이너스  (11) 흑백영화처럼 02-19 1 2057
32613 [영상]  벌새 예고편  (1) 우아아앙 02-19 1 585
32612 [일반]  극한 직업에서 이해안가는 장면이 있는데요  (3) 나이트러너 02-19 0 1055
32611 [리뷰]  나와 봄날의 약속 (I Have a Date with Spring, 2017)  (3) 스샷첨부 yohji 02-19 0 257
32610 [영상]  입이 쩍 벌어지는 비주얼, 영화 '알라딘' 스페셜 영상 공개  (14) 빈폴 02-19 0 1108
32609 [영상]  바다로 뛰어든 엘사, '겨울왕국 2' 티저 예고편 공개  (2) 빈폴 02-19 2 593
32608 [리뷰]  알리타.. 역시 감독은 배반하지 않네요 ★★☆ (6) abbcdba 02-19 3 905
32607 [리뷰]  해피데스데이2유 봤어요 약스포있어요  (1) 황금복돼지 02-19 1 449
32606 [기타]  CGV + BBQ  (7) 스샷첨부 fourplay 02-19 0 914
32605 [기타]  극한직업 흥행 역대 2위  (4) 고수진 02-19 0 875
32604 [추천]  정말 <크리드 2>가 떴어요!~  (10) 도깨비 02-19 0 873
32603 [일반]  사바하 땡기는데 어떨까요?  (13) 6DWorld 02-18 2 1417
32602 [일반]  브리라슨 마블과 7편 계약했군요...  (11) unikaka 02-18 4 1689
32601 [일반]  극한직업 역대 흥행 2위까지 갔군요.  (14) 한승연™ 02-18 3 1554
32600 [리뷰]  영화 알리타는 순한맛 총몽이네요  (3) Sitcom 02-18 0 922
32599 [일반]  드래곤볼 : 브로리 가 벌써 VOD ㄷㄷㄷ  (5) 오십구키로 02-18 0 1534
32598 [일반]  제임스 카메론ㅡ실제 양손 잃은 소녀에게 생체공학팔을 기증하다.  (14) 스샷첨부 fourplay 02-18 13 2650
32597 [리뷰]  블랙클랜스맨-정치적 올바름을 어떻게 표현할 것인가[약스포]  (4) 헙드김박 02-17 3 542
32596 [일반]  “비인기상 소감연설 빼고 광고 넣자” 아카데미상 방송 계획, 영화인들 항…  (1) yohji 02-17 1 854
32595 [리뷰]  알리타 아이맥스3d 후기 (노스포) ★★★★ (11) DGTM 02-17 2 1042
32594 [리뷰]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 ★★☆ (3) 김어부 02-17 0 774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