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해리포터’ 다니엘 래드클리프, “내가 새로운 울버린이다”

 
글쓴이 : yohji 날짜 : 2019-02-12 (화) 11:50 조회 : 2221 추천 : 2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해리포터’ 다니엘 래드클리프가 자신이 새로운 울버린이라고 농담하는 인터뷰 영상이 영화팬의 관심을 끌고 있다.

그는 11일(현지시간) ‘와이어드’를 통해 인터넷에서 가장 많이 제기되는 질문에 대해 즉석에서 답을 했다. 이 가운데 관심을 끈 것은 울버린이었다.

다니엘 래드클리프는 “울버린 영화가 나올 것이다. 그것은 바로 나다. 여기서 발표하게 되어 기쁘다”라고 말했다.

실제 다니엘 래드클리프는 오래전부터 새로운 울버린 후보로 물망에 올랐다.

디즈니와 마블은 휴 잭맨을 대체할 새로운 울버린을 찾고 있는 중이다.

과연 다니엘 래드클리프가 농담이 아니라 진짜 울버린이 될 수 있을지 영화팬의 관심도 커지고 있다.

https://entertain.naver.com/movie/now/read?oid=117&aid=0003172983



영화 '해리포터' 시리즈로 유명한 영국 배우 다니엘 래드클리프(31)가 영화 '울버린' 캐스팅 루머에 관련해 "내가 울버린이다"라고 직접 말했다.

11일(현지시각 기준) 미국 매체 와이어드는 팬들의 질문에 대답하는 다니엘 래드클리프의 영상을 게재했다.

팬들이 다니엘 래드클리프를 향해 가장 궁금해한 질문은 바로 영화 '울버린'과 관련된 것이었다.

다니엘 래드클리프는 "당신이 새로운 울버린인가?"라는 질문에 "새로운 울버린 영화가 나올 예정이다. 울버린은 바로 나다. 여기서 발표하게 돼 매우 기쁘다"고 답했다.

앞서 최근 '엑스맨' 프로듀서 로렌 슐러 도너는 TV비평가협회에 패널로 참여해 "디즈니가 휴 잭맨을 대신할 젊은 울버린을 찾고 있다. 제작프로듀서 케빈 파이기가 엑스맨의 풍부한 캐릭터들을 어떻게 연결 시킬지 고민하고 있다"고 전했다.

휴 잭맨의 뒤를 이어 울버린을 연기하게 된 다니엘 래드클리프가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관심이 집중된다.

https://entertain.naver.com/movie/now/read?oid=108&aid=0002760585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세계적 팬 아티스트 보스 로직이 ‘해리포터’ 다니엘 래드클리프가 울버린으로 변신한 이미지를 공개했다.

그는 11일(현지시간) 트위터에 얼굴에 상처가 나고 손에 클로를 장착한 다니엘 레드클리프 이미지를 올렸다.

보스 로직은 새로운 캐스팅 루머가 나올 때마다 이미지를 공개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https://entertain.naver.com/movie/now/read?oid=117&aid=0003173178



하지마 ;;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해 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eTo마켓] [1+1행사] 만성피로, 숙취해소 이거 하나면 해결! 아티초크원액앰플" (19) 

토랭토렝 2019-02-12 (화) 12:08
원작 키작은건 비슷하네요ㅋㅋ
절망의끝에서 2019-02-12 (화) 12:28
하지마!!
난 반대다... 수염을 붙이고 해도
울버린의 특성인 야만성이 보이지 않는다.

난 야만이 느껴지지 않는 울버린은 반대한다.
도깨비 2019-02-12 (화) 13:02
은근 기대는 해본다!ㅋㅋㅋ
널지운다 2019-02-12 (화) 13:04
일단 몸 좀 ㅇ만들고 와봐
찌노맨님 2019-02-12 (화) 13:44
영화 혼스에서 보면 어떤 모습일지 대략 예상이 됨..
울버린이 늑대라면 살쾡이 같은 모습이랄까..
베­베 2019-02-12 (화) 13:45
휴잭맨 이미지를 누가 감당할수있을까..
로어셰크 2019-02-12 (화) 14:02
하지마!
디스이즈잇 2019-02-12 (화) 16:04
나이가 너무 많음. 시리즈를 장기간 끌고 가려면 못해도 25살 정도가 상한선임.
31살이라서 한 3편찍으면 캐릭터 은퇴해야됨. 어울리는건 둘째치고 적당하지 않음.
딘원체스터 2019-02-12 (화) 16:15
해도 된다  원작처럼 절대 가면쓰고  얼굴을 보이지 말기를 ㅎㅎ
떡빵s 2019-02-12 (화) 21:26
몸은 만들면되고,
키는 원작에 더 가까운거같고
목소리가 문제네...
플라토닉 2019-02-12 (화) 22:49
난 괜찮은 것 같은데 .....
연기도 안정적이고 ...
강생이똥꼬 2019-02-12 (화) 23:02
어쩌면 잘 어울릴지도 모르겠네.
DGTM 2019-02-13 (수) 12:45
좀 약한 이미지인데 ..
준철1 2019-02-13 (수) 13:22
x-23이었나?
로건에 그여자가 다음 울버린 아니었나여?
세린홀릭 2019-02-16 (토) 11:04
원작에서 씹루저니까 그거 생각해서 뽑나
   

영화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영화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7-18 25
[eTo마켓] 플플 X 이토랜드 3rd 콜라보레이션 "수국 2대 / 3대 고급포장" 꽃파는아죠씨 08-20
35956 [추천]  영화 차이나타운, 화이, 회사원, 마녀  덤덤큐티걸 16:06 1 532
35955 [영상]  언더워터(Underwater) 예고편  우아아앙 12:50 1 569
35954 [사진]  타짜: 원 아이드 잭 - 캐릭터 포스터  (9) 이미지첨부 그린이 12:07 5 881
35953 [리뷰]  사일런스를 봤습니다 ★★★☆ (2) 삶의미풍 10:32 2 422
35952 [영상]  [나쁜 녀석들: 더 무비] 2차 예고편  (1) 이미지첨부 친절한석이 08:41 1 561
35951 [일반]  엔드게임의 일본배우...  (3) 맛짜ㅇ 04:35 0 1598
35950 [일반]  유튜브 리뷰 채널에 대한 고찰과 사안구분에 대한 노력  (3) 앵철이 02:56 2 237
35949 [리뷰]  홉스&쇼 분노의 질주 이름은 왜 갖다 붙였는가.. ★★☆ 옵티머스프라… 01:11 2 497
35948 [리뷰]  밤의 문이 열린다 (Ghost Walk, 2018) ★☆ 이미지첨부 너덜너덜 00:48 1 351
35947 [리뷰]  47미터 2017 후기 (스포O) ★★☆ (5) 이미지첨부 빈폴 08-19 2 582
35946 [리뷰]  더 보이즈 후기 [왕 스포.190729-190802]  (4) himurock 08-19 0 610
35945 [일반]  기묘한이야기  (2) 잔당개돼지들 08-19 0 527
35944 [정보]  <씨네21> 리뷰&별점 / 2019.08.21수~22목 개봉  (2) 이미지첨부 Hamster 08-19 1 487
35943 [일반]  쇼박스의 어이없는 행보  (11) 앵철이 08-19 1 1569
35942 [리뷰]  늦게나마 본 존위3 후기  (3) 더글라스 08-19 1 623
35941 [리뷰]  봉오동 전투 꼭 보시길 ★★★★★ (3) 적폐의목을쳐… 08-19 9 891
35940 [정보]  kt멤버 대상 타짜 :원 아이드잭 시사회 초대권 응모 이벤트  이미지첨부 동민희 08-19 1 341
35939 [영상]  러닝 위드 더 데블(Running with the Devil) 예고편  우아아앙 08-19 1 314
35938 [리뷰]  존윅3 을 보았습니다. ★★★ (3) 삶의미풍 08-19 2 526
35937 [정보]  '봉오동 전투' 감독이 '일본 만행' 수위 고민하자 일…  이미지첨부 찬란하神김고… 08-19 8 722
35936 [영상]  밤의 문이 열린다 Ghost Walk 예고편  (1) 이미지첨부 친절한석이 08-19 1 621
35935 [영상]  블라인드 멜로디 | The Blind Melody | Andhadhun 예고편  이미지첨부 친절한석이 08-19 1 248
35934 [리뷰]  분노의 질주..홉스앤쇼 ..참...ㅡㅡ 이게 왜 분노의질주죠..(스포) ★☆ (6) 풍운비 08-19 1 699
35933 [리뷰]  홉스 앤 쇼 보고왔습니다 스포유 ★★★ (5) 황금복돼지 08-19 1 566
35932 [추천]  킥애스에 가려진 비운의 히어로영화  (8) 이미지첨부 국진이빵빵 08-18 4 2737
35931 [영상]  어 히든 라이프(A Hidden Life) 예고편  우아아앙 08-18 2 547
35930 [리뷰]  나랏말싸미, 간단리뷰 및 보면서 내내 들었던 생각  (3) 이미지첨부 핥음보 08-18 5 853
35929 [일반]  (스포있음)기생충의 킬링포인트는 마지막의 아들 기우의 나레이션에 있는거…  (3) Boglbogl 08-18 2 988
35928 [기타]  김치영화라는게 무슨 뜻인가요?  (4) 모듬구이 08-18 1 763
35927 [일반]  분노의 질주: 홉스&쇼 질문이요(약 스포)  (2) 겨울의바다 08-18 2 49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