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리뷰]

[노스포]스타워즈 보구 왔습니다

 ★★★☆
글쓴이 : 뜬뜬 날짜 : 2020-01-12 (일) 11:06 조회 : 1104 추천 : 6  


저는 스타워즈의 헤비팬은 아니고 그 분위기와 감성을 좋아하는 사람입니다


우선 저는 영화를 전작과 따로 떼놓고 봤을 때 이냥저냥 볼만 했습니다 


시간은 잘 갔어요 


문제점들을 제껴놓고 보면 영화자체는 일반적인 스타워즈 팬들이 원하는 구성을 잘 따랐거든요 


문제는 전작의 똥을 치우기에도 벅찼다는 겁니다 


도대체 이번 시퀄 3부작의 기획은 어떻게 한걸까? 라는 의문이 정말 강하게 드는데 


3부작 1편에서는 전작들의 구성을 따르며 말 그대로 시리즈 자체를 향수하고 찬양하더니(물론 이것도 참신함이 없다고 평가가 갈렸지만요)


2편에서는 1편의 기조를 완전히 갔다 버리고 시리즈의 감성 자체를 파괴시키고 억지 PC로 똥칠을 하더니만


3편에서는 그저 수습하기 바쁩니다 


도대체 어떤 또라이가 시리즈 기획을 이런식으로 하는건지...


전체적인 구성은 잡고 가지 않더라도 시리즈 자체가 기조와 구성의 일관성은 있어야 하는데 어찌 이리 되는지


3편은 그마저도 수습도 제대로 되지 않았고 전개를 날로 먹는데다가 시리즈의 팬들에게 실망감을 안겨줄 새로운 문제점까지 등장...


헤비팬도 아니고 워낙에 기대가 없이 봤던 저로써는 뭐 이냥 저냥 볼만했지만(어디까지나 시간은 잘갔다 정도에서요) 


시리즈에 대한 깊은 애정이 있는 사람들에겐 전작이 똥이라면 본작은 똥 닦은 휴지가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어쩌면 전작의 똥이 너무 커서 141분짜리 휴지로는 부족하지 않았나... 쌍제이의 최선이 아니었을까 하는... 



 [eTo마켓] 면역력을 깨워라! 트랜스퍼 팩터 플러스 아연 (1) 

소라한접시 2020-01-12 (일) 11:33
스타워즈는 123456과 로그원으로 .. 마무리 해야죠.
고수진 2020-01-12 (일) 12:52
로그원이 마무리
딕수 2020-01-12 (일) 13:22
진짜 제작비만 10억달러짜리 영화를 전체적인 청사진 없이 만든건 분명해보임..
3부작인데 새 영화가 나올때마다 이전 영화를 갈아엎어버림.. ㅋㅋ
케인 파이기와 마블 작가분들에게 다시 한번 경의를.. 디즈니에겐 저주를.. 에효..
세린홀릭 2020-01-12 (일) 14:53
8때 너무 비판받아서 9를 완전히 갈아엎었다는건 잘알겠더라구요

전채적인 플롯은 보통의 스타워즈같았는데 마지막에 수습안되서 포기한 느낌
크례이티브 2020-01-12 (일) 14:54
훗날 디즈니와 갈라지거든...
4,5,6,로그원,1,2,3,만달로리안 뒤를 이어주는 새로운 리부팅을 기대해 봅니다.
   

영화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영화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7-18 26
[인터넷상담실] 문의 입니다. (1) 인터넷상담실
38102 [리뷰]  1917후기 ★★★★☆ (1) 이미지첨부 조지아크래프… 22:11 1 137
38101 [리뷰]  1917 ★★★ (1) 이미지첨부 디아블로하고… 20:53 1 133
38100 [일반]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1) 화인 20:19 2 213
38099 [리뷰]  1917 지금까지 봤던 전쟁영화중 최고 ★★★★★ (5) 세린홀릭 18:16 3 455
38098 [정보]  봉준호 감독이 사과와 함께 올린 사진의 의미[수동 플레이로 변경]펌  (1) haerry 13:21 5 837
38097 [영상]  런(Run) 예고편  우아아앙 12:15 2 316
38096 [추천]  주말에 웃고 시간 떼울만한 영화 추천 좀 해주세요.  (5) 럽투제이 09:26 0 347
38095 [영상]  미니언즈2 Minions The Rise of Gru 예고편  (1) 이미지첨부 친절한석이 05:21 3 418
38094 [리뷰]  1917 영화 ★★★★☆ TigerCraz 03:51 2 500
38093 [정보]  '스윙키즈' 일본 예고편/포스터  (4) 이미지첨부 박배치씨 00:16 2 543
38092 [기타]  갠적 비극 멜로 셋  (4) 이미지첨부 본섭 02-21 5 391
38091 [리뷰]  오랫만에 영화 미션(1986)을 봤는데 ★★★★☆ (1) 조지아크래프… 02-21 4 406
38090 [정보]  배용균 감독이 파주로 간 까닭은?  이미지첨부 yohji 02-21 4 456
38089 [일반]  영화제목 아시나요?  (1) 개구리왕자님 02-21 0 470
38088 [일반]  나를 찾아줘...이영애  거부할수없는 02-21 1 647
38087 [리뷰]  백안의 잔혹자 (White of the Eye. 1987) 프로테우스 4 감독의 10년만에 내… ★★★☆ (1) 이미지첨부 고수진 02-21 4 446
38086 [영상]  더 보이 2: 돌아온 브람스 (Brahms: The Boy II) 예고편  (7) 우아아앙 02-21 4 1068
38085 [영상]  '기생충' 북미 아이맥스 예고편  박배치씨 02-21 2 692
38084 [정보]  스코세이지, 차기작서 서부극 첫 도전 ,,,  (3) 이미지첨부 yohji 02-20 5 958
38083 [리뷰]  스웜(The Swarm,1978) 벌 나오던 영화에서 가장 많은 제작비와 호화 캐스팅… ★★★☆ (4) 이미지첨부 고수진 02-20 5 600
38082 [리뷰]  공포의 벌떼The Bees (1978)(스포일러???) ★★★ 이미지첨부 고수진 02-20 2 413
38081 [일반]  요즘 개봉하는 영화들은 운이안좋네요...  (2) unikaka 02-20 1 1087
38080 [일반]  다이하드"의 알렉산드르 고두노프 (Alexander Godunov)  (2) 이미지첨부 yohji 02-20 3 882
38079 [리뷰]  위스키 탱고 폭스트롯 (Whiskey Tango Foxtrot, 2016) ★★★☆ (1) 이미지첨부 yohji 02-20 4 437
38078 [영상]  사이비 종교의 위험성 : 영화 사이비  (6) 친절한석이 02-20 7 1083
38077 [일반]  봉준호 감독 만난 문재인 대통령  (1) 이미지첨부 fourplay 02-20 10 1395
38076 [리뷰]  영화 1917보고 왔습니다 (노스포) ★★★★☆ (7) 아는만큼보인… 02-20 7 1479
38075 [기타]  엔드게임 이제야 봤는데 인피니티워보단 좀 떨어지네요(스포유)  (12) airjorda 02-20 3 887
38074 [리뷰]  메시아 (2020 넷플릭스) 재림??? (스포ㅇ) ★★★★☆ (3) 카나학 02-20 5 972
38073 [영상]  기생충 해외반응 외신 평론 읽어보기  프락치걸 02-19 9 1288
 1  2  3  4  5  6  7  8  9  10  다음